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ㅁㄴㅁㅁㅁ 2018.03.14 00:05 (*.122.214.23)
    왕년의 인기가 허무하다 ㅠㅠ
  • ㅇㄹ 2018.03.14 03:47 (*.138.132.63)
    검은콩
  • 34 2018.03.14 08:21 (*.33.119.242)
    까만콩이야 ㅄ아
    검은콩은 두유고
  • ㅇㅇ 2018.03.14 00:07 (*.255.203.13)
    화장실 ㄱ ㅐ더럽내
  • ㅁㅇ 2018.03.14 06:54 (*.36.148.49)
    ㄹㅇ 바닥청소안하나 물때가 얼마나 오래됐으면 저러냐
  • 00 2018.03.14 07:57 (*.131.5.227)
    대리석이다 ㅎ
  • ㅁㅇㄴ 2018.03.14 08:41 (*.118.216.220)
    저건 딱봐도 개새끼나 고양이새끼 키운흔적인데
    저럴만하다 죤내 찌릉내에 오염되는거 순식간이거덩
  • ㅁㄴㅇㄹ 2018.03.14 00:10 (*.106.133.112)
    지금이야 괜찮지 10년후부터 시작이다 본격적인 혼녀 몰락의 시작은 지금 빨리 결혼해라
  • 2018.03.14 02:16 (*.7.46.19)
    똥싸라
    50대엔 결혼 안한 여자들이 결혼한 여자보다 행복하다
    결혼 못한 남자들이 못 삶
  • . 2018.03.14 02:54 (*.7.248.53)
    50넘으면 둘다 마찬가지여.
  • 쿵쾅쿵 2018.03.14 06:26 (*.138.93.15)
    언냐... 지금 불행한데 그 때 간다고 달라지겠어..?
  • 남자가편함 2018.03.14 09:12 (*.40.141.42)
    옛날말이죠, 남자가 경제력이되니 앞으로 남자혼자가 휠살기좋아요(밥,집,여자). 여자가행복하다구요? 기본적으로 여자들 자기자랑질 하니(집,배우자,자식) 잘사는 친구는 안만날테고 힘들게사는 친구만나 하소연 들으면서 결혼안했다 위안삼고 살겠죠. 기본적으로 여자의 위기는 집안일에 여자가 필요없어지면서 부터 찾아옴니다
  • ㅇㅇ 2018.03.14 10:14 (*.39.241.65)
    혼자사는여자가 늘어나서 마누라가 친구만난다고 외출이 잦아지길 바란다
  • 싱글남 2018.03.14 10:30 (*.126.111.120)
    마트만 가봐라. 남자도 혼자살기 정말 편하다. 1인 포장 제품부터 레토르트, 냉동식품 등 정말 잘돼있다. 세탁기, 건조기, 로봇청소기 등 집안일도 정말 편해지고. 유흥에 안빠지면 남자가 혼자 벌어도 취미생활하고 저축하고도 충분하다. 요새는 취미생활 할 것도 넘쳐나고. 미혼이 기혼보다 절대적으로 좋다는건 아니지만, 미혼이 나쁜것만도 아니다. 단, 남자가 자기관리나 자존감이 높다는 전제하에
  • ㅁㄴㅇㄹ 2018.03.14 12:18 (*.98.83.233)
    싱글족들이 늙었을때 정부가 부담해야할 복지비용이 장난 아닐듯

    지금이야 자식들이 부모 버려도 자식이 있다는 이유로 지원금 안나오는데 그때가면 어떤 핑계를 대려나
  • 85년생 2018.03.14 00:16 (*.105.70.196)
    형들 달려라 코바 알아?그거 이본이 한거야?

    그거알면 아재맞지?
  • 37 2018.03.14 00:20 (*.70.58.139)
    이본은 그 레벨보다 세단계는 위였지.
    달려라 코바 누나는 다른사람이었는데 이름이 기억안남.
  • RICHEBOURG 2018.03.14 00:58 (*.178.193.112)
    김예분 임마
  • 223 2018.03.14 00:22 (*.231.48.150)
    코바는 김예분
  • 닝퐈~ 2018.03.14 00:24 (*.178.132.202)
    이본이 아니고... 예분이 누나가 한거지...
    김예분인가 이제 50살 정도 되엇겟네...
    이본의 리즈는 그대 그리고 나인가? 에서 부자집 딸로 나오면서 서민의 둘째 아들 차인표와 엮이는 먼 드라마엿지ㅋㅋ
    서울의 달인가 먼가 암튼 그때??
    시트콤에도 나왓엇는데 몸매 ㅎㄷㄷ햇엇다
  • 1111 2018.03.14 01:06 (*.236.4.73)
    최불암, 박상원, 최진실, 송승헌 등이 출연한 그대 그리고 나,
    그리고 본이 누나는 몸매가 ㅎㄷㄷ은 아니었는데...
    그냥 말라서,
  • 그대그리고너 2018.03.14 15:55 (*.128.47.208)
    차인표와 엮인건 아니고, 차인표가 돈보고 좋아하는척 이용하려다 진짜 좋아하는 스토리.
    이본은 차인표 동생역으로 나온 송승헌하고 서로 좋아하게됨.
    이걸 아는 난 83년생인데, 나도 나이가 들은건가 ㅋㅋ
  • 일본개객기 2018.03.14 00:28 (*.247.179.250)
    여고시절 껌 좀 씹어 보신분...
  • 2018.03.14 00:32 (*.252.67.46)
    몸매 실화가 저 떡벅지 대박인데
  • 검은콩 2018.03.14 00:52 (*.172.4.113)
    그래도 클라쓰 살아있네. 이 누님 73년생인데.
  • 2018.03.14 01:03 (*.209.151.81)
    밑에 김원준 게시물보고 이거보니까 뭔가 불쌍하다
  • ㄴㅁㅇ리ㅏㅓ 2018.03.14 01:10 (*.161.55.255)
    여자도 저런 클라스면 뭐하러 결혼하냐...
  • 두둥~ 2018.03.14 02:44 (*.236.72.97)
    예전 이벤트회사에서 알바할때
    메인 엠씨보던 이본을 본적있다.
    생각보다 무지 까매서 놀랫고..(레알 흑인수준)
    첨보는 나와 내 일행하고도 중간중간에 신나게 논게 기억에 남는다.
    무대건 아니건 누가 보던 말던 신나게 놀더라.
  • 징베 2018.03.14 02:58 (*.107.5.60)
    분당으로 가
  • 참치참치 2018.03.14 04:19 (*.193.38.59)
    학창 시절 이본의 볼륨을 높여요 듣던 생각나네 ㅠ
  • 떡방 2018.03.14 04:28 (*.33.164.84)
    분당 무슨동 어디건물 몇평짜리 시세를 적어놓은 사람이 없네
  • nbiiiii 2018.03.14 07:28 (*.223.11.197)
    의미가 없잖아 이본이.그래도 탑클래스였는데 저 아파트 몇배~열배 정도는 돈 있겠지
  • ㅇㅇ 2018.03.14 04:34 (*.137.197.17)
    상큼 발랄의 아이콘 그 자체였는데 할매가 되셨네...
  • Quell 2018.03.14 07:55 (*.195.246.129)
    2년전 사이판 공항에서 봤는데, 그냥 연예인이다. 딱 봐도 일반인이랑 아우라가 다르더라.
  • ㅇㅇ 2018.03.14 08:06 (*.50.11.150)
    무도 토토가 나오신분인가? 머리 기르신건가
  • qt 2018.03.14 11:38 (*.217.203.171)
    맞음
  • 2018.03.14 09:01 (*.62.162.204)
    가능
  • ㄴㄹㄴㄹ 2018.03.14 09:12 (*.245.60.10)
    엉덩이 생각보다 크네
  • ... 2018.03.14 09:23 (*.186.178.112)
    이본이랑 사귈까
  • 2018.03.14 13:04 (*.15.49.166)
    이본은 무슨 죄...
    그보다 그 전에 니 의지로 되는 거냐
  • 에라이 2018.03.14 15:11 (*.235.17.84)
    이제 사랑 스~런 그녈 만~날시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65 24세 캄보디아 아내 44 2018.03.14
1264 윤식당2 현지 평가 34 2018.03.14
1263 게임에 빠진 자식 교육법 47 2018.03.14
1262 정품 샀는데 수리 거부 122 2018.03.14
1261 아베의 태세전환 34 2018.03.14
1260 남자라서 죽었다 16 2018.03.14
» 왕년의 인기 연예인 이본 41 2018.03.14
1258 중국의 해외 공관들 7 2018.03.14
1257 매니저 여자친구의 바람 9 2018.03.14
1256 심정지 승객을 구한 간호사 42 2018.03.14
1255 역고소 방지 권고안 53 2018.03.14
1254 샴페인 뚜껑 따다가 전셋집 천장에 구멍 3 2018.03.14
1253 두 얼굴의 여자친구 77 2018.03.14
1252 김정은 몸매 변화 29 2018.03.14
1251 여성에게 휘파람만 불어도 23 2018.03.14
1250 큰 입을 이용해 야무지게 먹는 윤아 6 2018.03.14
1249 2003년 영화계 기사 56 2018.03.14
1248 친한파였던 아베 24 2018.03.14
1247 하나님의 이름으로 50 2018.03.14
1246 강호동이 핑클 차에서 담배 피우다 생긴 일 29 2018.03.14
1245 아 좀 깨워주지 3 2018.03.14
1244 김새론도 발급 14 2018.03.14
1243 부러운 예비군 무상 캠핑 28 2018.03.13
1242 성진국형 웃음 참기 14 2018.03.13
1241 뉴욕 3대 스테이크집의 햄버거 24 2018.03.13
1240 다음 손님 15 2018.03.13
1239 미국 비만율 변화 17 2018.03.13
1238 WWE식 패드립 사과법 3 2018.03.13
1237 47세 아저씨 비쥬얼 21 2018.03.13
1236 대륙의 동기 부여 9 2018.03.13
Board Pagination Prev 1 ...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 167 Next
/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