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2.jpg3.jpg4.jpg5.jpg6.jpg

강호동 :: 최근에 형님이 K리그를 사랑하는 특별한 이유가 있어요??? 

 

7.jpg8.jpg 

 

9.jpg


  • ㅇㅇ 2018.07.12 01:40 (*.5.141.90)
    멋진 아빠네ㅋㅋ
  • 덜덜이 2018.07.12 02:05 (*.218.237.207)
    케이리그를 사랑해주세요 이거 식상하지 않냐?

    진짜 ㅂㅅ들. 다 패버려주고 싶어. 게임을 재밌게 하던가.

    작년에는 전반기엔 말컹 이런 얘들 써서 스토리 전개 할라고 하던데.. 진자 개 씝노잼.

    이번엔 월드컵 버프로 좀 부흥 하려 하던데 또 얼마나 가려는지 모르겠다. 좀 근본적인 변화를 일으켜봐 ㅂㅅ들아.

    오히려 K리그를 토토에서 제외 시키고 진짜 WWE같이 짜고 쳐도 재밌을 거 같다. 어차피 망한 리그잖아?

    막 추가시간에 오바헤드킥으로 골 넣어서 경기 이기고. 스토리가 그 자체적으로 연출이 안되면 짜면서라도 해라..
  • 2018.07.12 02:13 (*.210.150.82)
    게임이 재미없는 이유는 연고의식이 없어서인듯. 수준떨어지는 동네축구 반축구 군대라도 옆동네 옆반한테 옆중대한테 졌다면 눈뒤집어지는데 프로야구 수준이 허접해도 인기있는이유가있지
  • ㅇㅈㅁ 2018.07.12 05:20 (*.126.188.43)
    맞는 말인듯. 영국 유학가서 2부리그도 아니고 진짜 동네 리그수준인데도 사람들 열정적으로 응원하더라구요
  • ㅅㅈㄷㅆ 2018.07.12 11:55 (*.36.159.180)
    연고의식이 없는 이유는 인기나 관심에 상관없이 프로팀이 생기니까 그런거. 현대호랑이 대우로열즈 포항제철 이럴때 연고의식 인기 많았음. 공중파 주말에도 중계해주고.
    지금 시민구단 이런게 시민의 뜻이 모인게 아니라 민선지진체장과 축협 소수의 축구팬들 자기들끼리의 꿍짝꿍짝해서
    만든 리그라서 그런것임.
    야구도 10팀되서 수준 많이 떨어짐.
    야구8팅
    축구8팅정도가 딱 적정할꺼 같은데
  • 2018.07.12 11:56 (*.223.45.150)
    고연인데요
  • 건물주가 꿈 2018.07.12 17:45 (*.62.169.248)
    핵노잼
  • 꼴찌팀 힘내라. 2018.07.12 14:58 (*.70.54.214)
    이게 정답.
    내고향 내팀이라는 애정이 있으면 감정 이입되서 재미없을 수가 없다.

    내팀이라는 마음 있으면 리그 성적 안좋은 팀이라도 계속 보게되거 어쩌다 한번 강팀 한번 이기면 그게 그렇게 좋을 수 없다.
  • ㅎㅎ 2018.07.12 02:37 (*.145.93.213)
    덜떨어짖 원시적인 스포츠 스포츠는 역시 당구지
  • .. 2018.07.12 06:30 (*.42.91.175)
    옆동네 j리그 유럽에서 뛰던 스타들 오고 관중 꽉꽉 들어차도
    아챔에선 k리그 구단이 j리그 구단보다 성적 좋은거 보면
    k리그 흥행이 저조한건 꼭 재미때문만이 아님

    epl과 분데스리가 사이에서 경쟁력을 유지하고 있는 네덜란드 리그처럼 가야지 뭐;
  • 나그네 2018.07.12 10:54 (*.170.11.154)
    네덜란드는 국민들이 어렸을 때부터 축구를 배우고 지역 연고팀과 동반해서 함께 나이들어왔기 때문에 지역팀에 대한 충성도가 강하다. 우리나라는 안됨
  • 나그네 2018.07.12 10:51 (*.170.11.154)
    우리나라는 중국처럼 대단위 연고주의가 강한 나라라서 축구처럼 소단위 연고제를 하는 종목은 맞지 않음. 쉽게 말해서 대구경북권, 부산경남권, 광주전라권, 대전충청권, 수도권(여기는 서울, 인천, 경기로 그나마 나눌 수 있음) 이런 연고는 야구 같은 스포츠는 잘 통한다. 미국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연고지 세인트루이스시는 인구가 30만이지만 주변 권역을 합치면 인구가 300만으로 불어나듯 야구는 이런 연고제가 통함. 그런데 축구는 반대로 곳곳에 작게 연고지를 차지하거나 대도시에 많은 팀이 들어가는데 일본본처럼 태어나거나 사는 권역이 아닌 도시나 지역에 대한 애정이 강해서 맞을 수 있지만 우리나라는 안 맞아. 우리나라도 축구 흥하게 하려면 MLS처럼 승강제 없애고 대도시 위주 광역연고제로 진행해야 함.
  • 1234 2018.07.12 11:51 (*.186.9.17)
    오 !
  • ㅎㅈㅅㄷㅅ 2018.07.12 11:56 (*.36.159.180)
    맞음 야구벤치마킹해야됨 굳
  • 오우 2018.07.12 13:11 (*.64.140.225)
    지역단위 연고제 해도 상관없음. 단 야구는 수십년에 걸친 노하우가 있음. 빙그레 어린이 회원이었던 아이가 아빠를 따라 한화를 응원하고 오비 어린이 회원이었던 아이가 자라서 두산의 팬이 됨. 그런 장시간에 걸친 마케팅을 프로축구는 하지 않았음. 근 5년 전부터 이제서 조금씩 시행하고 있는 정도. 노하우의 차이일 뿐 광역연고로 한다고 다 잘되는건 아니다. 축구도 전남, 전북, 경남, 제주가 광역연고인데 이 중 관중 들어오는 팀 전북 밖에 없어.
  • 나그네 2018.07.12 14:49 (*.170.11.154)
    말이 광역연고지 전북은 사실 전주축구단이고 전남도 마찬가지로 광양, 경남도 창원 같은 단일연고지라고 봐야함. 광역이나 대단위 연고제하고 스토리텔링 해야 k리그는 발전함. 그리고 진짜 개포터들부터 몰아내고 자율적인 응원문화 쌓게 만들어야 된다. 천여명에서 많아야 만명이나 될까 하는 개포터들 때문에 몇십만에서 백만이 넘을지도 모르는 팬을 확보할 기회를 날리고 있음
  • 오우 2018.07.12 17:08 (*.64.140.225)
    개포터가 자율적인 응원문화인데 뭘 몰아내. 야구장처럼 구단에서 응원단장, 치어리더 고용하면 자율적인 응원문화임? 이거보단 개포터가 더 자율적인 모임 아님? 돈 받고 하는 것도 아닌데 뭘. 그리고 개포터 때문에 경기장 안온다는건 정말 말도 안되는 핑계야.

    과거에 비하면 서포터 문화 많이 정화된거 맞다. 물론 아직도 정신 나간 애들 많이 오지만 얘네 때문에 팬을 놓친다? 그거보단 개리그 구단들 자체가 지역연고 밀착에 실패했다고 얘기하는게 크다. 시도립 구단들 운영하는 꼬라지 봐바. 시장 바뀌면 구단주 바뀌고 감독 갈리고 지인 쿼터라고 시의원 친인척 선수들 낙하산 날아드니 제대로된 운영이 될리가. 더 큰 틀에서 접근해야지 개포터 때문에, 심판 때문에, 백패스 때문에 관중이 안든다는건 너무 지엽적인 시선이라고 생각함.
  • 나그네 2018.07.12 17:33 (*.170.11.154)
    개포터들 시비 털고 욕설 하는 것 때문에 경기장 안간다는 사람 꽤 많고 나도 그 중 한사람임. 특히 야구처럼 가족단위나 연인들이 많이와줘야 4인 이상 그룹관중도 늘고 그러면서 꾸준히 관중 확보가 되는데 일반인들이 개포터들이 욕설하고 쌩난리치는 축구장을 갈리가 없지. 한때 야구장도 술처먹은 틀딱들이나 가는 곳으로 인식되었던걸 구단들과 KBO가 쇄신하려고 엄청 노력했어. 그냥 꽁으로 관중들이 몰려든게 아님. 물론 K리그가 운영 ㅈ같이 못하는 건 ㅈㄴ 동감. 운영 ㅈ같이 못하는 걸 느낀 것 중 하나가 내가 예전에 모 구단 축구장에 가서 만5천원짜리 티켓 끊으려니까 티켓창구에서 옆에 맴버쉽 가입하는 천막 있는데 거기 가입하고 다시 오면 3천원에 표준다고 ㅋㅋ K리그는 스스로 성장할 기회를 그냥 날려쳐먹었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 K리그 사랑해주세요 18 2018.07.12
3232 한입만 먹자 11 2018.07.12
3231 연애 하수로 밝혀진 양세형 16 2018.07.12
3230 소름 돋는 누나 39 2018.07.12
3229 일석이조 익스트림 낚시 4 2018.07.12
3228 또 맥이는 김병지 20 2018.07.12
3227 긴박했던 일본 폭우 상황 20 2018.07.12
3226 대마초 축제 취재 간 기자 49 2018.07.12
3225 남자들이 원하는 몸매 35 2018.07.12
3224 너무 우승을 많이하면 벌어지는 일 4 2018.07.12
3223 봉인 해제 모모 32 2018.07.12
3222 주인을 죽이려는 사모예드 7 2018.07.12
3221 유벤투스에 입성한 호우 6 2018.07.12
3220 맛집 되려면 770만원 내라 24 2018.07.12
3219 섹시 몰라요 6 2018.07.12
3218 기숙사 2인실 방 나누기 아이디어 12 2018.07.12
3217 미나의 허리 라인 10 2018.07.12
3216 여중생의 고민 37 2018.07.12
3215 여성운동은 알고보니 극우의 소행이었다 49 2018.07.11
3214 열도 방송의 여자 아이돌 심리 분석 17 2018.07.11
3213 지단과 베컴이 서로 리스펙 하는 것들 33 2018.07.11
3212 한국 온 외국인들이 많이 놀라는 행동 46 2018.07.11
3211 엉덩이에 집착하는 사유리 17 2018.07.11
3210 송종국 참교육하는 김병지 28 2018.07.11
3209 예절의 대명사 양승태 대법원장 32 2018.07.11
3208 아역 시절 설리 13 2018.07.11
3207 20살 음바페 매너 수준 71 2018.07.11
3206 재능낭비 중인 아이돌 16 2018.07.11
3205 하와이에서 발견된 쓰레기 17 2018.07.11
3204 열도 예능에서 신난 날두 16 2018.07.11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133 Next
/ 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