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ㅇㅇㅇ 2018.01.13 01:40 (*.7.58.41)
    아기는 엄마를 빤히 쳐다보는데 엄마는 아기를 볼 수가 없어..
    술마시고 봤으면 펑펑 울었다..
  • ㅇㅇ 2018.01.13 02:07 (*.214.150.55)
    잃어버리면 찾을 수가 없다는데서 철렁하네..
  • 이명박 2018.01.13 02:31 (*.105.86.58)
    이건 좀 슬프다
  • 탑차아재 2018.01.13 02:40 (*.77.3.90)
    나이 먹으니 감수성이 풍부해지네..

    슬프다
  • 123 2018.01.13 02:57 (*.167.142.109)
    감수성 문제가 아니지... 세상에서 가장 깊은 사랑이 엄마의 자식 사랑인데... 자식때문에... 이 한마디면 숙연해지는건 우리 모두가 마음으로는 이해하지... 근데 그 자식을 죽였다면 혐오스러운 감정이 생기잖아... 이건 본능적 공감대야
  • 참새킹 2018.01.13 03:16 (*.39.139.238)
    아 그냥 넘어가라 좀.... 꼭 이런상황에서까지..
  • ㅇㅇ 2018.01.13 03:27 (*.46.218.6)
    아재 친구 없죠?
  • 백퍼 정신병자 2018.01.13 15:29 (*.102.1.139)
    이걸 보고 갑자기 자식을 죽인다는 얘기가 왜 나오는거야...
  • 공무원사회 2018.01.13 04:01 (*.214.80.108)
    진짜 슬프다. 얼마전에 맹인을 위한 삼성디바이스 영화있지 않았나?? 그거로 어떻게 안되는건가..아
  • 어쩔수없어 2018.01.13 04:27 (*.84.169.107)
    시력을 잃기 전 마지막으로 봤던 것들을 잊지 않으려면 도대체 얼마나 뇌되어야 하는건지...
  • ㅁㄴㅇㄹ 2018.01.14 08:46 (*.46.27.171)
    잊을수가 없을듯. 꿈을꾸면 시력을 잃게전 봤던것들만 보일테니
  • 2018.01.13 05:55 (*.39.140.113)
    하.. 가슴이 미어지네..
  • 11 2018.01.13 06:37 (*.77.80.71)
    아이고...
  • ㄱㅇ 2018.01.13 09:08 (*.99.111.227)
    과학은 발전하고,
    저 엄마도 언젠가는 아이 얼굴을 볼 날이 꼭 올 꺼야.
  • 블랙캣 2018.01.13 09:36 (*.133.242.181)
    ㅜㅜ 저 심정을 누가 알꼬...
  • 파오휴 2018.01.13 11:08 (*.102.130.156)
    몇년전껀데 지금은 어떨지 애는 을매나 컷는지 궁금하다
  • 적시타 2018.01.13 11:17 (*.240.195.120)
    조금이나마 공감하며 슬퍼할뿐..
    꼭 좋은날이 왔으면 좋겠다
  • 이념 2018.01.13 11:23 (*.223.18.40)
    하...산부인과 와이프 진료보는데 눈물이....ㅠ
  • FF 2018.01.13 13:14 (*.45.140.41)
    아,,,,,,,,,,,,,,,,,,,,,,,,,,,,,,,,,,,,,,,,,,,,울엇네 ㅠㅠ
  • ㅇㅇ 2018.01.13 13:30 (*.194.38.217)
    저런 분들을 위해서 죽기전에 눈기증하고 가즈아~!!
  • 2018.01.16 17:23 (*.150.142.33)
    내가 이슈인 보면서 댓글 작성 안하거든? 나도 태어난지 한달된 딸이 있다. 이제 부모가 되었는데 글 읽으니까 너무 슬프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275 극장을 들썩이게 하는 한 남자 64 2018.01.13
5274 모정은 없었다 52 2018.01.13
5273 가상화폐 수수료 전부 몰수 추징 90 2018.01.13
5272 우상호 의원과 우현, 안내상의 인연 27 2018.01.13
5271 일본인 교수가 한국 와서 충격 먹은 사연 15 2018.01.13
5270 도시어부 청문회 9 2018.01.13
5269 제천 참사는 인재가 아니라던 그분들 어리둥절 45 2018.01.13
5268 영화 타짜로 보는 인생의 호구 32 2018.01.13
5267 성대생이 생각하는 적폐 54 2018.01.13
5266 한국 지하철 와이파이를 보고 놀란 영국인 32 2018.01.13
5265 니 내 누군지 아니 50 2018.01.13
5264 CGV 블럭 참사 18 2018.01.13
5263 가상화폐에 관한 재미로 보는 이야기 81 2018.01.13
5262 마라도 풍경 12 2018.01.13
5261 구글이 이세돌을 선택한 이유 42 2018.01.13
5260 김성태에게 공약이란? 18 2018.01.13
5259 100만원 이하 여행지 총정리 43 2018.01.13
5258 800만에 600만 추가 레이스 34 2018.01.13
5257 짐이 되기 싫었던 아버지 22 2018.01.13
5256 일본 문화에 대한 공포가 절정에 달했던 시절 35 2018.01.13
5255 실제 법정 기록에 적힌 의사 선생이 일침 16 2018.01.13
5254 무대가 너무 뜨거웠던 조보린 7 2018.01.13
5253 기술 발전 체감 29 2018.01.13
5252 줌이 훅 들어와 당황 6 2018.01.13
5251 환상적인 탈압박 7 2018.01.13
5250 기회를 틈타 난립하는 코인 16 2018.01.13
5249 열혈 운동권 배우가 된 이유 10 2018.01.13
5248 박지성 어머니 영국 런던에서 교통사고로 사망 16 2018.01.13
5247 계약서 제대로 확인하셨죠? 9 2018.01.13
5246 반도의 니콜 키드먼 14 2018.01.13
» 아기 얼굴이 보고 싶은 엄마 21 2018.01.13
5244 이주연의 몸매 부심 9 2018.01.13
5243 아들 엄마가 자전거 좀 빌릴게 9 2018.01.13
5242 왜 국민 여론과 반대로 한국만 가상화폐를 규제하죠? 20 2018.01.13
5241 꼭 그렇게 잡아야만 했냐? 9 2018.01.13
5240 쯔위가 걸그룹 팬 공공의 적인 이유 30 2018.01.13
5239 레알 마드리드 경기 역습 18 2018.01.13
5238 널 내 마음 속에 저장 7 2018.01.13
5237 찰스 바클리 근황 9 2018.01.13
5236 신형 K3 랜더링 17 2018.01.13
Board Pagination Prev 1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 167 Next
/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