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jpg

2.jpg

3.jpg

4.jpg

 

5.jpg 


  • 다다익선 2018.01.13 01:35 (*.211.185.100)
  • 이기면 장땡 2018.01.14 03:01 (*.97.198.39)
    여기 애들 어제 커제랑 대국한거 대부분 모르나본데?

    이세돌이 커제 이겼어.
  • 레드 2018.01.13 01:39 (*.37.27.113)
    어차피 알파고가 이길거 구글은 알고잇엇고 희생양으로 이세돌 고른거지뭐
  • ?? 2018.01.13 01:48 (*.214.150.55)
    그 의미를 잘 모르나보네
    알파고가 어중이 떠중이랑 이겨서 이긴들 관심이나 있었겠음?
    상대로 선택됐다는 사실 자체가 이세돌이 지금 최고의 바둑기사라는 뜻인거야
    어차피 ~~한거지 뭐
    로 넘길게 아니다
  • 33 2018.01.13 01:57 (*.210.58.161)
    지금은 아니야
  • ㅇㅇ 2018.01.13 04:49 (*.55.98.214)
    지금도 맞는데 ㅋㅋㅋ 얼마전 한중일 최고수들이 경기한 명인전에서 이세돌 우승한거 모름? 커제는 명인전 등판도 못함 자국 선수들한테 밀려서 ㅋㅋㅋ
  • ㅇㅇ 2018.01.13 12:32 (*.225.249.162)
    지금도 이세돌이 최고야? 라고 물어봐좀..
    그냥 막짖지말고..
    주인인지 도둑놈인지도 모르고 막짖는 똥개야!
  • 34ㅅ34 2018.01.13 18:37 (*.144.215.72)
    너 바둑이 뭔지 알고는 있어? 바둑이 말고 멍멍
  • 원효대사해골물 2018.01.13 08:45 (*.62.11.168)
    검증의 중요성을 모르시는군요
  • 1c23 2018.01.13 01:46 (*.107.97.105)
    사실 전성기 포스로 보면 이세돌보다는 이창호가 맞는데 이창호는 이제 나이가...
  • 1231 2018.01.13 18:23 (*.50.135.234)
    전성기 포스도 이세돌이 한수 위인거 같은데...??
  • 이궈 2018.01.13 18:29 (*.126.216.105)
    이창호 전성기시절 커리어한번 보고오세요. 이세돌 기사도 대단한 선수지만 이창호 기사의 커리어를 넘는사람은 없습니다. 농구로 치자면 마이클조던 급입니다.
  • ㅂㅂ 2018.01.13 18:43 (*.150.123.248)
    참 서글프죠. 겪지 못하면 믿지 못하는 것까진 좋으나
    직접 확인해볼 마음 정도는 가져야하는데

    그럴 생각도 안 하면서

    자신과 비슷한 세대 혹은 자신의 가치관이 정립될 즈음의 감성적 이성적 충격에만 의지해서 모든 것에 획일화된 잣대로 다른 것들을 전부 평가하려드는 건 참 서글프죠.

    뭐 공격적인 기풍의 이세돌이 화려한 맛은 더 있었겠지만
    좀 남들이 말하면 덮어놓고 안 듣기보단 확인하는 수고 정도는 얼마든지 들여도 될텐데
  • 푸하하 2018.01.13 01:51 (*.70.47.79)
    이제 10 20년이 아니라 인류사에 길이 남을 순간의 한 사람이 된거지.
  • 응? 2018.01.13 02:20 (*.208.126.16)
    거기에 맞는 사람은 이창호일건데...
  • 123 2018.01.13 02:47 (*.167.142.109)
    이창호는 나이가... 전성기 이창호와 붙여봤으면...
  • 노인공격 2018.01.13 02:59 (*.39.151.246)
    알파고에게 돌을던지게만든 마지막인간
  • 엄연히 강조돼야 할 부분 2018.01.13 14:36 (*.173.196.1)
    ‘처음이자 마지막’
  • 2018.01.13 16:49 (*.161.31.6)
    바보야, 개발단계에서 처음으로 돌던지게 만든 사람이 있을지도 모르는데?
  • ㄴㅁㄹㅇ 2018.01.13 17:23 (*.45.184.221)
    공식과 비공식을 이해시켜주고싶네
    그럴거면 기네스는 왜있냐
    만약 10분안에 짜장면 10그릇먹는게 기네스기록이면 11그릇먹은사람이 있을수도있는데?
  • 으응? 2018.01.13 23:55 (*.128.119.29)
    그게 나야~
    둠빳 둠빳 두비두바~
  • ㅇㅇ 2018.01.13 03:21 (*.175.43.185)
    ??? : 내가 승리한 것이지 인간이 승리한게 아냐
  • 덜덜이 2018.01.13 03:56 (*.68.184.58)
    간접적 국뽕
  • 알파걸 2018.01.13 04:07 (*.191.120.73)
    알파고 영화 꼭봐라. 이세돌이 졌지만. 4회전 이세돌의 37번째 돌이 알파고를 얼마나 부셔버리는지
  • ㅎㅎ 2018.01.13 15:44 (*.65.110.245)
    하이고~ 인간으로서 정말 극한으로 잘둔 수 인건 알겠는데 부숴버리니 어쩌니는 좀 오글거리지 않냐 ㅎㅎ
  • 1231 2018.01.13 18:24 (*.50.135.234)
    부서졌지... 한 수로 모든 상황이 역전되었는데. 그럼 무슨 표현을 써야하니?
  • ㅇㅇ 2018.01.13 18:27 (*.70.46.224)
    바둑에 관심이 없으니 그렇게 느껴지겠지만..
    이세돌 그 수 이전이랑 이후 비교해보면
    버그 수준으로 행동했음
  • sd 2018.01.14 00:28 (*.38.18.38)
    미안한데 78수임.
    이번에 알파고 다큐 봤는데 알파고가 78수에 거기에 둘 확률이 0.007 이었음.
    신의 한 수 인거는 확실함.
  • 123 2018.01.13 05:14 (*.41.99.12)
    진짜 알파고 이후 이세돌 한국바둑전설 자리매김 한거 같네

    조훈현 이창호 이세돌
  • ㅇㅇ 2018.01.13 05:22 (*.235.201.248)
    어차피 최강은 귀제 인것을... 립서비스 해준거지 모
  • ㅂㅈㄷㄱ 2018.01.13 07:15 (*.182.240.28)
    진정한 신의 한수를 보았던 남자...
    알파고를 이겼던 그 한수는 프로기사 일만명중에 한번 나올까 말까한 한수였다고 한다.
  • 원효대사해골물 2018.01.13 08:42 (*.62.11.168)
    응 아니야. '알파고' 가 그 수를 둘 확률이 만분의 일이라는거.
  • 123 2018.01.13 12:09 (*.152.161.206)
    이슈인에서보고 이슈인에서 아는척 하지마라 그것도 잘못이해하고ㅎㅎ
  • ㅇㅇ 2018.01.13 12:47 (*.106.108.49)
    그러게 ㅎㅎㅎ 학교다닐때 공부 오지게 못했을듯 ㅎㅎㅎ
  • 자랑스러운 2018.01.13 07:48 (*.203.0.97)
    저 막짤 사진은 조명의 후광효과가 더해져 정말 멋잇네..
  • ㅇㄹ 2018.01.13 09:28 (*.160.98.28)
    웨어 이즈 세돌 리~~~!
  • 2018.01.13 09:38 (*.7.54.144)
    젓밥들은 이겨봤자니까
  • 2018.01.13 14:16 (*.70.51.90)
    큰틀로봣을땐 바둑도 게임의 일종인데
    진자 우리나라는 게임잘하는거 하나는 알아줘야한다 ㅋㅋ
  • 55 2018.01.13 15:03 (*.245.185.74)
    바둑을 잘모르지만... 체력전 아닌가요??
    알파고와 이세돌의 차이는 .. 알파고는 영원히 안지치고 유지하는거??
    이세돌이 몇게임하면서 계속 했다는거 자체가 더 대단한거 같은데..
  • 2018.01.13 16:50 (*.213.93.137)
    잘모르면 얘길 하지 마라...너 미생보고 얘기하는거지?
  • 돌짱 2018.01.13 17:40 (*.230.54.38)
    처음에 알파고가 이세돌을 이길거라고는 상상도 못했다...

    하지만 뚜껑을 열어보니 이세돌이 질수밖에 없는거였지...
    알파고가 얼마나 무서운 넘인줄 그제야 알았다...(왜 슈퍼컴에 CPU가 아닌 GPU를 그리 때려 넣었나 했다...)

    근데 이세돌이 4번째판 이긴걸 보고 나는 첫 번째 판에서 알파고가 이세돌을 이길때보다 더 놀랐다.
    이세돌이 우연이든 실력이든 그 짧은 시간에 어떤 수를 생각해 냈다는 느낌이 들었기 때문인데

    이게 설명하기 좀 어렵지만, 이세돌이 알파고를 이겼다고 생각하기 보다는
    이세돌 자신이 두던 바둑을 알파고와의 대전을 통해 뛰어 넘었다는 것을 보여준것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야
    이세돌은 알파고와의 대전 이후 계속해서 승을 쌓았지...

    대전을 보면서 약간 복잡한 기분이 들었어....
    IT가 인간을 따라잡기 위해 그 오랜 세월 노력한 결과물을 보여줬고,
    희망이란 이제 없구나 생각한 나에게 이세돌은 인간의 저력을 보여줬지...

    정말 멋졌다. 이세돌
  • sd 2018.01.14 00:58 (*.38.18.38)
    이창호 : 수비형
    이세돌 : 공격형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276 중국 최신 AI 수준 38 2018.01.13
5275 극장을 들썩이게 하는 한 남자 64 2018.01.13
5274 모정은 없었다 52 2018.01.13
5273 가상화폐 수수료 전부 몰수 추징 90 2018.01.13
5272 우상호 의원과 우현, 안내상의 인연 27 2018.01.13
5271 일본인 교수가 한국 와서 충격 먹은 사연 15 2018.01.13
5270 도시어부 청문회 9 2018.01.13
5269 제천 참사는 인재가 아니라던 그분들 어리둥절 45 2018.01.13
5268 영화 타짜로 보는 인생의 호구 32 2018.01.13
5267 성대생이 생각하는 적폐 54 2018.01.13
5266 한국 지하철 와이파이를 보고 놀란 영국인 32 2018.01.13
5265 니 내 누군지 아니 50 2018.01.13
5264 CGV 블럭 참사 18 2018.01.13
5263 가상화폐에 관한 재미로 보는 이야기 81 2018.01.13
5262 마라도 풍경 12 2018.01.13
» 구글이 이세돌을 선택한 이유 42 2018.01.13
5260 김성태에게 공약이란? 18 2018.01.13
5259 100만원 이하 여행지 총정리 43 2018.01.13
5258 800만에 600만 추가 레이스 34 2018.01.13
5257 짐이 되기 싫었던 아버지 22 2018.01.13
5256 일본 문화에 대한 공포가 절정에 달했던 시절 35 2018.01.13
5255 실제 법정 기록에 적힌 의사 선생이 일침 16 2018.01.13
5254 무대가 너무 뜨거웠던 조보린 7 2018.01.13
5253 기술 발전 체감 29 2018.01.13
5252 줌이 훅 들어와 당황 6 2018.01.13
5251 환상적인 탈압박 7 2018.01.13
5250 기회를 틈타 난립하는 코인 16 2018.01.13
5249 열혈 운동권 배우가 된 이유 10 2018.01.13
5248 박지성 어머니 영국 런던에서 교통사고로 사망 16 2018.01.13
5247 계약서 제대로 확인하셨죠? 9 2018.01.13
5246 반도의 니콜 키드먼 14 2018.01.13
5245 아기 얼굴이 보고 싶은 엄마 21 2018.01.13
5244 이주연의 몸매 부심 9 2018.01.13
5243 아들 엄마가 자전거 좀 빌릴게 9 2018.01.13
5242 왜 국민 여론과 반대로 한국만 가상화폐를 규제하죠? 20 2018.01.13
5241 꼭 그렇게 잡아야만 했냐? 9 2018.01.13
5240 쯔위가 걸그룹 팬 공공의 적인 이유 30 2018.01.13
5239 레알 마드리드 경기 역습 18 2018.01.13
5238 널 내 마음 속에 저장 7 2018.01.13
5237 찰스 바클리 근황 9 2018.01.13
Board Pagination Prev 1 ...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 162 Next
/ 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