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2.jpg3.jpg

 

4.jpg5.jpg6.jpg7.jpg8.png9.png


  • ㅇㅇ 2018.06.25 14:42 (*.36.29.107)
    타이어 터진거 나라에다 보상 청구하면 일부금액 나올려나?
  • 2018.06.25 15:15 (*.38.11.58)
    나옴. 국가배상심의위에 신청. 3개월은 걸릴듯
  • 개꿀 2018.06.25 16:13 (*.36.142.20)
    도로공사에서 처리해줌
  • 2018.06.25 14:43 (*.209.178.133)
    팅~ 하면서 튀어오르는건가
  • 2018.06.25 14:49 (*.126.21.155)
    기껏 6월 말에 더워봐야 얼마나 덥다고 ㅋ

    부실공사지.
  • ㅇㅇ 2018.06.25 15:02 (*.194.128.184)
    핑거조인트라고 하는 교량 불연속면 슬래브에 시공되는 신축이음장치입니다. 일단 날씨가 아무리 더워도 저렇게 신장되어 파손되는 일은 없습니다.
    시공불량이 맞고요. 주변부 후타재까지 파손된 것으로 보니 애초에 신축유간을 산정량보다 적게 시공하면서 신장시 파손된 것으로 사료됩니다.
    확인은 안되지만 하부구조측 교량받침도 아마 신축량에 문제가 있을것으로 추정됩니다
  • 후미님아수고요 2018.06.25 15:17 (*.139.199.131)
    전문적인 용어라 잘 모르겠지만 하부 받침도 불량이면 무너질 수도 있단 얘긴가보네 ㄷㄷ
  • 개꿀 2018.06.25 16:15 (*.36.142.20)
    형 말은 늘어나고 줄어들고 오차범위가 있는데 가라로 만들어서 저렇게 튀어 올라왔다는 거지?
  • ㅇㅇ 2018.06.25 16:46 (*.62.169.116)
    재료의 선팽창계수와 온도변화(한랭 온랭) 신축거더의 길이 크리프 수축 등을 고려하여 정해진 신축가동 계산량이 있습니다. 실제적용시에는 그에 추가 여유량을 20~30미리가량 더해주고요. 가라라고 하기는 뭐하지만 계산량이 절못되었거나(아주 희박) 프리세팅 오차로 인한 손상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그래도 저건 너무 심하네요.
  • 흙기사 2018.06.25 16:49 (*.104.12.53)
    사진에 보이는 신축이음장치(쇠판)가 신축량이 작은것을 사용했을거야
    일반적으로 고속도로용 교량에는 저것보다 큰걸쓰지
    교량상판은 온도가 올라가면 최고 50~60Cm정도는 늘어났다 줄어드렀다 함
    손가락 깍지 낀모양이 여름에는 꽉 조여졌다가 겨울에는 반대로 벌어지는데
    위에것처럼 10cm정도의 신장율이 적은 핑거조인트는 마을개천 교량용에나 사용함은
    설계가 잘못되었던지 시공한 놈이 잘못되었던지 조사해보면 금방나옴
  • ㄱㄱㄱ 2018.06.25 16:55 (*.18.151.237)
    이거네. 사진으로만 봐도 저 이음새는 기존에 보던거랑 확연히 차이가 날 정도로 작네.
  • 허허 2018.06.25 21:19 (*.103.154.232)
    익스펜션조인트라고 알고 있었는데 잘못알고 있었네.
  • ㅎㅎ 2018.06.26 00:42 (*.145.93.213)
    익스펜션조인트 맞다.핑거조인트는 한 종류의 이름.
  • 젖찰청 2018.06.25 16:44 (*.225.75.243)
    언론은 저런 앞뒤 정황 취재도 안해보고 무작정 보도하고 보냐? 더위로 저난리라는게 말이나 되냐
    이게 보도야 받아쓰기야
  • 2018.06.25 20:37 (*.58.63.122)
    이분 전철 달릴때 왜 중간중간에 주기적으로 덜컹거리는지 모르는 분.
  • ㅎㅎ 2018.06.25 20:43 (*.62.10.149)
    아우 이새끼 댓글도 그만 좀 봤으면...
  • 1111 2018.06.26 00:25 (*.236.4.73)
    2년전에 영동 고속도로에서 나도 당했는데
    정말 아무도 안 믿더라, 타이어가 터진게 아니라 찢겨나감
    이음새 지날 때 덜컹하더니 핸들이 흔들리고 차가 쏠리더라고
    아무도 안 믿더라 보험사도 도로공사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980 예쁘게 못 생긴 아이돌 10 2018.06.26
1979 눈 화장 실화니? 4 2018.06.26
1978 컴백 준비 중이라는 박봄 12 2018.06.26
1977 프리킥 반응 속도 24 2018.06.26
1976 옥택연한테 공 던지는 소녀 8 2018.06.26
1975 공정위 고위 공무원들의 갑질 4 2018.06.26
1974 홍진영 아랫배 23 2018.06.26
1973 벌꿀 짜기 16 2018.06.26
1972 MBC 자막 수준 15 2018.06.26
1971 척화파의 관점에서 보는 병자호란 71 2018.06.25
1970 분노의 빡정환 59 2018.06.25
1969 디스패치에서 폭로한 지드래곤의 군생활 106 2018.06.25
1968 다이어트 독하게 한 박지민 40 2018.06.25
1967 축구보다 빡친 만취성 15 2018.06.25
1966 하루만에 방학숙제 끝내기 31 2018.06.25
1965 천상 군인 그 자체 33 2018.06.25
1964 신태용의 작심발언 67 2018.06.25
1963 대륙의 피서 8 2018.06.25
1962 열도의 옵사이드 트랩 48 2018.06.25
1961 효성아 이건 아니지 15 2018.06.25
1960 초등학생 안경 착용률 23 2018.06.25
1959 트럼프 막내 아들 취미 19 2018.06.25
1958 한국군 훈련도 중지 45 2018.06.25
1957 노력형처럼 생긴 천재 23 2018.06.25
1956 응원 중인 폴란드 누나 12 2018.06.25
» 더위에 늘어진 도로 17 2018.06.25
1954 난민에 대한 오해를 풀어주세요 27 2018.06.25
1953 과거에는 침대 축구가 힘을 못 썼던 이유 22 2018.06.25
1952 김부선 페이스북 19 2018.06.25
1951 보는 사람 불편하게 만드는 자동차 휠 21 2018.06.25
Board Pagination Prev 1 ... 62 63 64 65 66 67 68 69 70 71 ... 132 Next
/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