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2018.07.23 11:55 (*.143.11.105)
    결국 돼지가 개보다 못생겨서 안 기르는거구만..
  • ㅇㅇ 2018.07.23 12:25 (*.205.50.56)
    아녀 개가 더 인간사회에 적응이 잘되있기 때문에 기르는건데요.
  • ㅇㅇ 2018.07.23 13:24 (*.126.66.2)
    돼지도 적응했는데 뭔 소리여 대신 길들인 목적 자체가 달라서 그런거지

    우리가 가축이라고 분류하는 종류들은 다 적응한놈들이야
  • 후루꾸 2018.07.23 14:43 (*.152.122.59)
    자연으로부터 개를 잡아 집에서 키우기 시작한 것도, 순종이 이쁘다는 개소리때문에 근친교배를 시키는 것도, 애완견 번식을 늘리려고 교배견을 가둬 놓는 것도,
    다 인간의 욕심때문이지. 그걸 가지고 인간사회에 적응이 잘 되었기 때문이라니..ㅋㅋ 기가 차는구만.

    개를 잡아서 먹는 것과, 인간 기준으로 판단하고 키우면서 개들에게 고통을 주는 것이 다른가?
    본인들은 모르지, 개가 인간에게 길들여지기 위해 지금까지 겪었던 사실들이 뭔지, 그리고 어떻게 지금 내 앞에 조그맣고 귀여운 강아지로 있는건지.

    제인구달 말이 맞다. 살아있는 동안은 그 가치를 지켜주고, 자비를 베풀어 덜 고통스럽게 죽이는 것.
    그게 우리가 동물들한테 해줄 수 있는 최선일 뿐이야.
  • 2018.07.23 16:32 (*.15.49.166)
    아무리 미사여구를 붙여도 결국은 예뻐서/내가 외롭기 때문에 기르는 것일 뿐
    인간이 개를 인간 사회에 적응 시켰다 라는 사실은 왜 생각을 못 해?
    어쩌겠어 인심 썼다 이왕 이렇게 된 거 개는 유사인류로 해주자 하는 거야?
  • 그냥 2018.07.23 12:05 (*.153.157.243)
    남이 뭘먹던 신경안썼으면 논쟁거리도 아니지.
  • 포풍간지 2018.07.23 12:25 (*.5.196.160)
    나도 개키우고 어렸을때는 개고기도 먹어봤다

    남들이 개를 먹던 말던 개인의 자유라고 생각하는데 .

    다만 개고기를 합법화를 해서 정상적인 클린한 유통과정을 거치고

    개를 잡기전에 패야 고기가 연하다던가 이런식의 도축방법은 방지를 해야 한다고 본다.
  • 27사수색 2018.07.23 17:34 (*.156.164.56)
    구달 말 그대로임. 어떻게 키우고 어떻게 죽이느냐가 문제
  • ㅇㅅㅇ 2018.07.23 12:42 (*.68.97.208)
    난 개고기를 처음 먹을때 잘못먹었는지 못먹겠던데
    질기고 비리고
  • 2018.07.23 13:15 (*.197.202.107)
    질기다는건 전혀 개고기의 성질이 아니야.

    니가 먹은건 개가 아닐 확율이 높다.
  • 2018.07.23 14:10 (*.223.11.35)
    공감
    개고기를 먹은지 오래됐지만 한참 몸쓰는일 할때 너무 힘들어서 개고기를 자주 먹었는데 절대 질기지 않음.
    껍질이든 고기는 부드러워
  • ㅇㅇ 2018.07.23 14:12 (*.205.50.56)
    소고기에 가까운 닭고기맛이던디
  • 이제 어디서 개고기 먹냐 2018.07.23 12:45 (*.83.182.10)
    내 단골집 탕탕탕... 삼계탕 집으로 바꿨더라... 애효 ㅠㅠ
  • ㅇㅇ 2018.07.23 12:53 (*.128.76.6)
    개고기 수육으로 먹으면 존나맛있음.

    특유의 육질과 된장소스에 찍어먹으면 쫀득하고 맛있음
  • ㅇㅇ 2018.07.23 12:57 (*.99.145.87)
    개고기 반대 시위하는 애들 비웃으면서 보신탕집에 들어가는 기분이 그렇게 좋을 수 없음. 내 인생에 몇 안되는 작은 행복.
  • ㅇㅇ 2018.07.23 14:31 (*.140.230.64)
    몇 안되는 행복인데

    거기서 비웃으면서 개고기 먹는거 빼면


    더 줄어든다 말인데 ㅠㅠㅠ

    조금 안됏구먼 ㅉㅉㅉ
  • 사누 2018.07.23 15:08 (*.195.99.196)
    제인 구달ㅋㅋ 악마같은 말인데 조카현실적말이네

    안먹을순없으니 살아있을때 잘해주고 죽일때자비롭게? ㅋ

    마치 김치녀가 호구 한남대하는 논리구나 ㅋㅋ
  • ㅇㅇ 2018.07.23 16:29 (*.221.249.116)
    ㅎ ㅏ 답답한색기네 ㅎㅎㅎ 악마같다니 육식동물들이 종 가려가며 고기먹냐~ 이세상의 모든 육식동물은 다 악마같다는말이네...
    오히려 천사같은데 내가보기엔...
  • 2018.07.23 15:09 (*.136.90.231)
    음.. 더워..
  • 2018.07.23 16:24 (*.15.49.166)
    오드리 햅번 말은 좀 발끈해서 하는 말 같고
    구달 말이 제일 현실적이고 자연스러운 거 같음

    아무리 제인 구달이 말해도 개고기 반대론자들은 그냥 패스쓰루
    내 확신하는 것 중 하나가 반대론자들은 절대로 '먹는다'는 행위를 깊게 생각해본 적이 없는 사람들이다
    그냥 '개를 사랑하는 나'에 심취해있을 뿐
  • ㅇㅇ 2018.07.23 16:32 (*.221.249.116)
    ㅇㅈ 난 개와 친하긔 사랑하긔 이쁘니까 먹지마~ 난 소중하니까!
  • yoyoyo 2018.07.23 18:14 (*.228.71.29)
    브리짓 바드로에게 하는 말임
  • 2018.07.23 16:26 (*.195.172.153)
    옳으냐 그르냐
    이성적이냐 감정적이냐
    이런건 의미없음.
    이목을 끄느냐 아니냐
    ㅄ같은 주장이라도 이를 같이 외쳐줄
    ㅄ들이 많으냐 적으냐만 중요할 뿐
  • ㅇㅇ 2018.07.23 16:33 (*.221.249.116)
    근데 저 개먹는다고 질알하는 색기들은 개소비가 우리나라가 1등이 아닐텐데 중국 뭐 이런데는 찍소리도 못하는것들이
    역시 호구호갱의 나라답다...
  • 12344 2018.07.23 16:50 (*.240.27.145)
    적어도 개를 먹는 사람들은 개를 버리진 않는다....... 애견인이란 것들이 유기견을 만들뿐...
  • 좋은 뜻으론 2018.07.24 00:03 (*.153.157.243)
    버리지 못하게 한몸이 되는거네.
  • 두분은 2018.07.23 17:41 (*.97.33.32)
    진정한 지성이셨구만
  • 아이유부럽다 2018.07.23 19:35 (*.165.100.125)
    적극동의
  • 적시타 2018.07.23 20:00 (*.240.195.120)
    어쩜 이리 구구절절 옳은말을
  • 1 2018.07.23 20:06 (*.104.190.174)
    그냥 자기 근처에서 가깝게 지내던 동물을 더 측은히 여기는 거지 뭐. 이성적이진 않지만
    개 좋아하는 인간들 빽 거리는 마음 이해는 간다.
  • ㅇㅇ 2018.07.23 20:20 (*.55.32.122)
    요리왕 비룡보면 개장만드는거 있는데 그 요리사 개 한마리 뚜따할때마다 부적 붙이고 염불외워줌
  • 블라인드테스트하면극찬할새끼들 2018.07.23 21:49 (*.253.82.143)
    마지막 제인구달이 말한게 동물복지인거지 개고기를 반대하는 사람들의 이유중 내가 수긍할수있는것은 유통과 도축환경 이것뿐이다 다른 이유는 다 감성에 호소하는 개씹소리지
  • 땅끄지 2018.07.23 22:05 (*.62.219.111)
    돼지가 죄악이 된것은 생산량이 적을뿐만 아니라 목축가능한 동물이라 여기지 못햇ㅅ음.
    노동력 극강 통제불능 먹이부족.
    때문에 스텝기후에선 키울수 없는 고급요리.
    유목민족이 포기한 동물.
    종교가 다 포기한 죄악의 동물.
    그래서 지금도 돼지 키우는 사람ㅇ.ㄴ 고집이 셈.
  • 1234 2018.07.23 22:14 (*.33.159.228)
    돼지고기가 종교에서 다 금지한 동물이야?? 힌두교에서도 금지했나?? 그럼 인도에서는 소고기 돼지고기 다 금지야?? 힌두교에서는 아닌걸로 아는데
  • 땅끄지 2018.07.23 23:20 (*.62.216.131)
    알았어.일주일 뒤에 오면 세금줄게.
    밤사이에 다데리고 토낌.
    나찌문양이 유목민 마크임.
    북극성을 중심으로한 북두칠성의 계절별자리임.
    포도와 돼지는 다 금욕의 상징.
  • 땅끄지 2018.07.23 23:31 (*.62.219.25)
    금지 동물은맞음.
    지방미다 소도 먹음. 돼지는 궂이 사육하지느느 않음@.
    돼지의 약점이 노동럮에 많이 취우쳐.
    당신이 지도자라면 ㅈ ㅜ민들에게 다른 가축보다 돼지를 킹 라 흘것인지가 의문.
  • 땅끄지 2018.07.23 23:39 (*.62.219.25)
    농경과 유목의 차이.
    땅을 소유 하느냐 공유하느냐.
  • 지지야지지 2018.07.24 06:19 (*.190.82.95)
    내가 집에 들어가면 강아지새끼 튀어 나왔다가 한번 쓱 보고 다시 들어감
    아빠가 돌아오면 이 개쉐끼 지랄난동 발광을 하면서 반김
    개쉐끼 구워먹든 삶아먹든 노상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628 드림캐쳐 유현의 매력 포인트 11 2018.07.23
1627 헬스장 대참사 15 2018.07.23
1626 마이크 뒤집어진 모모 7 2018.07.23
1625 뽑기 기계 주인의 묘책 5 2018.07.23
1624 조현우가 지목한 슬리피의 아이스버킷챌린지 4 2018.07.23
1623 지진 났을 때 수영장 상황 12 2018.07.23
1622 김민희 남자친구들 16 2018.07.23
1621 키 196cm에 몸무게 95kg 탄력 11 2018.07.23
1620 다리 터는 지효 8 2018.07.23
1619 지금 가장 큰일난 프로그램 32 2018.07.23
1618 영화 아수라 속 디테일 62 2018.07.23
1617 정의당 노회찬 의원 투신 사망 183 2018.07.23
1616 야간통행금지도 계획 76 2018.07.23
1615 미국식 중화요리 37 2018.07.23
1614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네이트 여론 80 2018.07.23
1613 골든 리트리버가 군견으로 쓰이지 않는 이유 19 2018.07.23
1612 성남 경찰과의 친분 자랑하는 조폭 32 2018.07.23
1611 K리그 조현우 퇴장 27 2018.07.23
1610 자본주의 표정 15 2018.07.23
1609 전세계 열화상 이미지 24 2018.07.23
1608 시장님 전매특허 44 2018.07.23
1607 멕시코 야구 리그 심판 수준 16 2018.07.23
1606 터치 막는 매니저 22 2018.07.23
1605 힘든 자영업자를 위해 휴가를 뿌리고 다니는 요정들 27 2018.07.23
1604 아내의 복수 5 2018.07.23
1603 새우를 조리하면 작아지는 이유 29 2018.07.23
1602 파리바게뜨 1호점 22 2018.07.23
1601 바둥바둥 부르르 11 2018.07.23
1600 여성 소방관의 요구 47 2018.07.23
» 오드리 헵번과 제인구달의 개고기에 대한 생각 38 2018.07.23
Board Pagination Prev 1 ... 47 48 49 50 51 52 53 54 55 56 ... 106 Next
/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