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ㅎㅅㅎ 2018.07.17 13:08 (*.192.194.246)
    빠가면 어떠냐 얼굴이 천재인데
  • ㅎㅅㅎ 2018.07.17 13:36 (*.97.72.166)
    빠가면 어떠냐 엉덩이가 천재인데
  • 일단 너보다는 돈 잘 번다 2018.07.17 14:11 (*.62.222.38)
    저게 왜 빠가냐
    그냥 관심이 없는건데
    연기 할때 대본 외우고 소화하는건데
    연기력이야 논란이 있겠다만
    니보다는 빠가 아닐거다
  • 홍홍 2018.07.17 23:42 (*.44.15.201)
    아닝 왜 얼굴이 천재냐 저정도면 평타아닌가 연예인중에 봉설류갑인데
  • 0ㅌ 2018.07.17 13:25 (*.46.244.114)
    근데 나도 저거 하나 모르는데...
  • 건물주가 꿈 2018.07.17 13:38 (*.62.8.46)
    형 ..괜찮아
    호동 수근이형은 저거 1박2일때부터 맨날하던거라서 그래......
    저형들도 몰랐어.....괜찮아 형
  • 징베 2018.07.17 13:57 (*.107.5.60)
    조용필 이미자 아님?
  • ,,, 2018.07.17 14:15 (*.166.111.136)
    음악의 아버지 어머니. 저거 다 일본애들이 드립쳐서 생겨난 건데 그걸 학교에서 가르치고 그걸 모른다고 빠가라고 하는 한국수준.
  • ㄹㅇ 2018.07.17 15:54 (*.248.170.27)
    그냥 누군가가 별명처럼 붙여놓은거지 지식이라고 할수 없는건데 저걸 상식문제라고 내네
  • 나미 2018.07.17 16:04 (*.151.124.59)
    ㅇㅇ 'XX로 유명하며 음악의 어머니, 아버지라는 별명이 있다'라는 식이 아닌 저런문제는 문제부터가 틀렸다고 봄
  • asdf 2018.07.17 21:37 (*.127.154.182)
    구글에 영어로 쳐봐라. 서구권에서도 똑같이 가르친다.
  • ㅁㅇ 2018.07.17 14:53 (*.36.145.225)
    저정도는 모를수도 있지 음악관련일하는것도 아닌데
    조금 안다고 꼴깝떠는것보다 낫다 연희야 사랑한다
  • ㅇㅇ 2018.07.17 15:00 (*.160.113.238)
    왜 마크롱보다 사르코지가 먼저 생각났을까 ...
  • ㅁㅁ 2018.07.17 20:29 (*.98.98.159)
    난 샤르트르
  • 어쩔수없이 늙병필 2018.07.17 23:36 (*.223.49.29)
    난 시락, 미테랑이 생각났음;;;
  • 2018.07.18 02:59 (*.247.88.101)
    드골
  • ㅇㅇ 2018.07.17 15:35 (*.82.234.69)
    없으면 어떻냐 얼굴이 받쳐주는데
  • ㅂㅂ 2018.07.17 15:40 (*.30.25.44)
    음악의 아버지,어머니. 바흐,헨델은 알지만 정작 바흐,헨델이 뭐했는진 모른다. 왜 아버진지 어머닌지 ㅎ

    뭔 의미가 있는지도 모르겠고. 비틀즈의 음악이 대단한게 아니라 비틀즈의 영향를받은 사람이 많아서 대단하다고 외우는 느낌.
    "대단해서" 영향을 주었다 => 영향을 주어 "대단하다"

    백치미가 아니라 아는게 오히려 이상한거. 학교에서 배웠지만 왜 가르치는지도 왜 배우는지도 아무도 모르는 쓰레기 지식.
  • ㅋㅋ 2018.07.17 15:58 (*.229.76.72)
    저런게 무슨 상식..지식..

    인문대 사과대 학생들 데리고 질문한거 생각나네 ㅋㅋ

    카프카의 '변신' 알아요 다들??

    하면 100명 중 90명은 안다고 손 든다.

    무슨 내용이냐고 물어보면
    "사람이 벌레로 변신하는거요!"
    이러고 있는데 ㅋㅋㅋ

    음악의 아버지, 어머니도 그렇고 어차피 주입식 교육으로
    아무거나 주워 들은건데 뭔 백치미까지..

    이 나라에서 제대로 교육받고 학습한 사람이 몇이나 된다고
    저런걸로 무식하다고 하는거 보면 웃김ㅋㅋ

    근데 프랑스 홍보대사인데 저건 좀 심한듯ㅋㅋㅋㅋ
  • 123 2018.07.17 21:42 (*.44.237.36)
    뭐라냐 벌레로 변신하는거 맞는데. 설마 그정도 간단한 질문에 그 소설이 말하고자 하는 바에 대해서 줄줄이 읊어줄걸 기대하는 거냐?
  • ㅁㄹㄴ 2018.07.17 16:27 (*.50.135.154)
    음악의 아버지 이런건 좀 이제 그만하자 .....
  • ㅇㅇ 2018.07.17 16:49 (*.111.28.15)
    나도 마크롱밖에 모르는데 저런걸 지식이라고 할수있나
    뭔 별명이야 ㅋㅋㅋ
  • ㅈㅉ 2018.07.17 17:52 (*.8.130.36)
    원래 쓸데 없는 걸로 상식부심 부리는 사람들이 많잖아
    수도 맞히는 게 대표적이지 ㅋㅋ
  • ㅇㅇ 2018.07.17 18:47 (*.251.242.86)
    현직 대통령들 이름 정되외에 저게 알아야 할 필요가 있는 지식들이냐?
  • 사라반드 2018.07.17 19:19 (*.247.20.163)
    난 헨델이 여자인 줄 알았다.
    왜 엄마야?
  • ㅇㅇ 2018.07.17 19:57 (*.223.37.130)
    연기할때보다 표정이 훨씬 좋네. 진짜 이쁘다
  • ㅇㅇㅊㅁ 2018.07.18 01:17 (*.239.145.34)
    우리나라 역사나 물어봐라 코쟁이음악가 모르면 어떠냐?
  • ㅅㅇㅇ 2018.07.18 06:00 (*.190.81.239)
    웃을때 저렇게 잇몸이 모이면 한남자로 만족 못한다 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08 이른 폭염이 지속되는 이유 40 2018.07.17
1207 인심 좋은 아파트 주민들 49 2018.07.17
1206 배달 대행업체의 현실 60 2018.07.17
1205 항공사 프리미엄 서비스 33 2018.07.17
1204 한국 원전 수출 상황 58 2018.07.17
1203 황치열의 인생역전 37 2018.07.17
1202 국군 신형 전투 공병 전차 12 2018.07.17
» 연희의 백치미 28 2018.07.17
1200 의외의 볼드모트 35 2018.07.17
1199 모모랜드 즙타임 27 2018.07.17
1198 낭만적인 대항해시대의 진실 16 2018.07.17
1197 눈으로 말해요 21 2018.07.17
1196 남친이랑 휴가 가보신 분 111 2018.07.17
1195 차트 역주행의 비밀 6 2018.07.17
1194 특이점이 온 수신료의 가치 27 2018.07.17
1193 화가 나면 일단 참는 이유 21 2018.07.17
1192 서울 세계 5위 도시 등극 30 2018.07.17
1191 이것이 미나다 9 2018.07.17
1190 흙수저와 금수저의 차이 40 2018.07.17
1189 짜증난 주결경 13 2018.07.17
1188 비오는 날 동생 챙기는 상남자 8 2018.07.17
1187 조조의 처세술 50 2018.07.17
1186 위기의 홈쇼핑 쇼호스트 14 2018.07.17
1185 대북제재 위반 국가 34 2018.07.17
1184 왁싱샵 방문 기념 싸인 12 2018.07.17
1183 강유미의 성시경 삼행시 38 2018.07.17
1182 홍수아가 성형한 이유 27 2018.07.17
1181 남자가 하면 벌금 여자가 하면 장난 32 2018.07.17
1180 여름철 지옥의 놀이기구 10 2018.07.17
1179 모태 찐따 사쿠라 28 2018.07.17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 106 Next
/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