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ㅂㅈㄷㄱ 2017.12.11 02:12 (*.155.149.95)
    이런 장면은 왜 미국 전유물같은지...
    대한민국도 제발 인성 선진국이 되었으면...
  • 독사 2017.12.11 10:07 (*.161.112.18)
    인성 선진국? 내가 볼 땐, 감성팔이 선진국이다.

    저 아이들이 보기 싫거나 안타깝지 않은 것은 아니다만... 그런 것으로 애국심을 키워 모병을 하는게 미국이 아닌가 싶다.
  • 정치쇼 2017.12.11 13:39 (*.128.69.6)
    감성팔이 선진국? 내가 볼 땐, 표팔이 선진국이다.

    저 아이들이 보기 싫거나 안타깝지 않은 것은 아니다만... 그런 것으로 정치참여를 키워 집권을 하는게 한국이 아닌가 싶다.
  • 2017.12.11 02:36 (*.222.135.137)
    그건 아빠가 아니라 돌이잖아
    애들이 빠가네
  • 1234 2017.12.11 03:56 (*.189.102.139)
    진짜 넌 쓰레기다...
  • 미국남매 2017.12.11 05:34 (*.188.3.150)
    You are a douchbag
  • 히치 2017.12.11 08:28 (*.94.227.72)
    단백질과 유기체 덩어리에 불과한 너보단 저 돌이 낫다.
    죽고 없어지면 공기로 날아갈 너에게도 자식이라 불러주는 부모가 있었겠지
  • 123 2017.12.11 09:57 (*.92.60.24)
    꼭 부모를 거론하는 너같은 애들이 있더라... 죽고 없어지면 공기로 날아갈 것도, 자식이라 불러주는 부모가 있는것도, 너나 쟤나 똑같은거 아니냐.
  • 0000 2017.12.11 11:52 (*.55.148.141)
    사람이라고 다 사람이 아니다.
    그런것도 모른는 너나 "ㅁ"이나 똑같은거 아니냐.
  • ㅇㅇ 2017.12.11 02:49 (*.58.110.31)
    머리 긴 애도 아들이었어?
  • ㅇㅇ 2017.12.11 03:14 (*.229.49.205)
    이미지만 보지 말고 글씨도 좀 읽어
    제목부터 설명까지 형제라고 나와있잔아
  • 독사 2017.12.11 11:00 (*.161.112.18)
    읽었으니까. 질문을 했겠지? 아무리 부모가 떠먹여주는 인생이라지만, 살면서 궁금증도 좀 가지고 그래라.
  • 저런 2017.12.11 14:05 (*.213.96.183)
    저딴건 궁금증이 아니라 의심병이라고 하는거 아니냐? 남의 인생 니 줮대로 상상하는것만 봐도 니인생도 훤히 보인다. 남한테 훈계하고싶으면 니 인생이나 글이나 똑바로 해라.
  • 공무원사회 2017.12.11 15:40 (*.214.80.108)
    영자가 퍼올때 남매를 형제로 잘못퍼왔을수도 있자나, 딸일수도있는거고 질문한다고 의심병이라고 몰아가냐
    리얼 니같은놈이 헬조선 만드는 주범이다
  • ㄴㅁㄹ 2017.12.11 08:30 (*.141.42.253)
    쯔쯔가무쉬 걸리면 어쩔려고...
  • 은솔아빠 2017.12.11 08:50 (*.175.9.108)
    아오씨바 아침부터 왜 이딴거 올리냐고!!ㅠ.ㅠ
    갱년기 오나바...ㅠ.ㅠ
  • 1111 2017.12.11 18:46 (*.70.24.40)
    그니까 전쟁을 하지말라고
    왜 남의 나라가서 부당하게 도둑질하려고 군대까지 동원해서 단물 다 빨아먹는 악마짓을 하느냔 말이다.
  • ㅇㅅㅇ 2017.12.11 19:57 (*.59.61.190)
    누구는 비석 잡고 울고 누구는 같이 묻혀있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35 한남들 너무 무섭네 52 2017.12.11
» 무덤 앞에 잠든 형제 18 2017.12.11
1233 무슨 냄새가 나는데 5 2017.12.11
1232 누군가 조국의 미래를 묻거든 23 2017.12.11
1231 심각한 바다 오염 16 2017.12.11
1230 촌지 밝히던 담임 70 2017.12.11
1229 백종원이 생각하는 장사의 기본 23 2017.12.11
1228 슬슬 그분들 여론몰이 시작 28 2017.12.11
1227 레드벨벳의 처참한 의사소통 능력 12 2017.12.11
1226 메시와 네이마르에 대해 언급하는 호날두 20 2017.12.11
1225 소라의 미모 15 2017.12.11
1224 중고차 매매업체에서 믿고 산 무사고 차량 30 2017.12.11
1223 늙병필에게 카톡 받은 여자 24 2017.12.11
1222 돌돌 말린 눈 11 2017.12.11
1221 모모의 치마 속에서 떨어진 의문의 물체 33 2017.12.11
1220 여자 농구 테이크다운 10 2017.12.11
1219 MBC 홈페이지의 변화 8 2017.12.11
1218 케이크 냄새에 어쩔 줄 모르는 강미나 6 2017.12.11
1217 바가지 평창에 분노한 외국인들 39 2017.12.11
1216 수능 수학 조지는 박명수 29 2017.12.11
1215 LA 에인절스 입단한 오타니 쇼헤이 29 2017.12.11
1214 인영이의 워킹 5 2017.12.11
1213 한국 음식에 빠진 멕시코 총각 8 2017.12.11
1212 한국 가요계의 역대급 천재 44 2017.12.11
1211 지각하면 카톡... 회사가 학교인가요? 69 2017.12.11
1210 걸그룹을 위협하는 처자 28 2017.12.11
1209 연령별 치아 관리 13 2017.12.11
1208 삼겹살에 혼술 즐긴다는 장희진 21 2017.12.11
1207 친구들의 단합력 4 2017.12.11
1206 블랙 스완 예인이 5 2017.12.11
1205 춘천 김진태 식당 근황 14 2017.12.11
1204 삐죽거리는 은하 4 2017.12.11
1203 메갈에 먹혀버린 연세대 21 2017.12.11
1202 75년생 누나 14 2017.12.11
1201 기내식 몰래 먹던 승무원 15 2017.12.11
1200 레드벨벳 웃음참기 대회 7 2017.12.11
1199 야 누가 이거 좀 빼주라 6 2017.12.11
1198 참교육 중인 이다지 18 2017.12.11
1197 특이한 수영장이 있는 집 7 2017.12.11
1196 방어하는 사나 12 2017.12.11
Board Pagination Prev 1 ...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 141 ... 167 Next
/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