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모발이식 2018.03.22 14:59 (*.166.235.152)
    ㄷㄷㄷㄷ
  • ㅁㄴㅇㄹ 2018.03.22 15:05 (*.190.37.232)
    심장은 근육이고 당연히 헤모글로빈과 미오글로빈이 있다.
    헤모글로빈과 미오글로빈이 빨간색이기 땜에 심장은 피를 모두 뽑아도 빨간색이다.
    고로 위는 주작.
  • ㅁㄴㅇㄹ 2018.03.22 15:08 (*.50.134.177)
    헤모글로빈이랑 미오글로빈도 혈액 성분 아니냐?
  • 선형대수 2018.03.22 15:11 (*.46.142.149)
    헤모글로빈과 미오글로빈 모두 혈색소인데 혈색소를 모두 뽑아냈다고 하면 못알아들을 거 같으니까 그냥 blood라고 한거지 뭔 주작이야. 멍청한 놈들이 꼭 똑똑한 놈들 심중을 못 헤아리고 에~? 그거 아닌데~? 요 난리를 떰.
  • ㅁㄴㅇㄹ 2018.03.22 15:25 (*.190.37.232)
    미안. 헤모글로빈은 적혈구에 있고 미오글로빈은 근육에 있다.
    헤모글로빈, 미오글로빈 둘다 붉은색이기 땜에 단순히 피를 뺀다고 해서 근육이 흰색이 되지 않는다.
    생선중에서 흰살 생선과 붉은살 생선이 있는 이유가 미오글로빈 유무다.
  • 22 2018.03.22 15:37 (*.70.50.147)
    누가 아는척 하는 놈일까 궁금하네 누가 맞는거임??
  • ㅁㄴㅇㄹ 2018.03.22 15:40 (*.190.37.232)
    소고기나 돼지고기중에 피를 뺀 고기가 흰색인걸 본적 있어?
  • 1111 2018.03.22 15:49 (*.213.47.239)
    에휴... 안타까운놈 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8.03.22 16:17 (*.32.142.66)
    야 ㅁㄴㅇㄹ이 맞아...
  • ...... 2018.03.22 17:13 (*.239.227.107)
    뭐가 안타깝다는건지,,
  • 22 2018.03.22 17:59 (*.70.50.147)
    자기 뇌가 안타깝다는건가봄...

    ps ㅁㄴㅇㄹ 쉬운 설명 ㄱㅅ
  • ㄴㅁㄹㅇ 2018.03.22 18:55 (*.50.134.177)
    근데 심장은 고기쪽이 아니라 오히려 곱창 그런 쪽아닐까? 곱창은 흰색 이긴 한대...
    아무래도 ㅁㄴㅇㄹ 이 오바 한거 같은데?
  • 123 2018.03.22 19:55 (*.202.105.71)
    저렇게까지 친절하게 설명해주면 좀 알아먹어라
    아는거 쥐뿔도 없으면서 누가 오바했니마니 하지말고
  • 닭충 2018.03.22 19:44 (*.180.82.144)
    닭다리 닭가슴살은 흰색이라구욧!!
  • 1234 2018.03.22 15:48 (*.16.147.52)
    피빼도 빨갛다. langendorff heart 유튜브에 검색해봐라. 피 다빼고 심장박동하는거다.
  • 2018.03.22 17:15 (*.229.81.98)
    232가 맞다.
    미오글로빈은 근육세포내에 있는 산소결합인자.
    단순히 혈액을 제거했다고 근육이 하얗게 되지는 않는다.
    미오글로빈이 많은 동물로는 고래가 있다.
    한 번의 숨으로 꽤 오랜시간 잠수가 가능한이유다.
    기본적으로 근육세포에는 미오글로빈이 있다.
    산소저장으로 인해 높은 운동성이 필요한 곳에 많다.
  • 2018.03.22 15:07 (*.7.19.163)
    캬 초장을 달라
  • ㅁㄴㅇㄹ 2018.03.22 15:39 (*.140.208.73)
    미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23 2018.03.22 17:01 (*.253.82.24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ㄹㄹ 2018.03.22 20:15 (*.36.122.172)
    ㅁㅊ 커피먹다 뿜었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난 보자마자 도가니탕이 생각나버렷어
  • qqq 2018.03.22 15:44 (*.184.78.193)
    존나누가봐도가짜
  • 그냥 2018.03.22 16:14 (*.8.217.97)
    피빼고 약품처리한거네
  • 1111 2018.03.22 16:15 (*.253.82.243)
    왜 난 안보이냐 핸드폰으로도 안보이던데
  • ㅁㄴㅇㄹㅇ 2018.03.22 19:57 (*.97.36.176)
    곱창 맛이쪙~
  • ㅋㅋ 2018.03.22 21:55 (*.223.27.97)
    난 횟집 갔을때
    지느러미 생각나던디
    복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07 CU에 도입 예정이라는 고기 자판기 15 2018.03.22
2106 남편의 노련한 변명 32 2018.03.22
2105 200일 동안 5번 만나준 여자친구 29 2018.03.22
2104 폴란드의 한식당 27 2018.03.22
2103 이번에는 3차다 91 2018.03.22
2102 여친을 흥분시키는 방법 15 2018.03.22
2101 병재식 스탠딩 개그 38 2018.03.22
» 혈액을 모두 빼낸 심장 25 2018.03.22
2099 불임인 여동생 부부가 아이를 달래요 36 2018.03.22
2098 존 시나 충격 근황 19 2018.03.22
2097 1891년 조선시대 한양 물가 19 2018.03.22
2096 여자 대학 실효성 논란 57 2018.03.22
2095 캠핑용 공기 의자 74 2018.03.22
2094 외국 어린이의 롯데리아 평가 65 2018.03.22
2093 92년생 김지훈 45 2018.03.22
2092 대구에 설치된 바닥 신호등 31 2018.03.22
2091 토니 부인이 꿈이었다는 서지혜 12 2018.03.22
2090 트럼프와 오바마가 임명하는 연방 판사 비교 36 2018.03.22
2089 연우의 청바지 핏 26 2018.03.22
2088 지포 라이터 이야기 24 2018.03.22
2087 맥심 새 모델 33 2018.03.22
2086 빨리 나한테 뿌려줘 13 2018.03.22
2085 워너원에 대한 승리의 조언 26 2018.03.22
2084 일본 아침 방송 사고 24 2018.03.22
2083 해맑은 지수 8 2018.03.22
2082 고객이 맡긴 차 타고 나가서 폐차시킨 업체 62 2018.03.22
2081 영화로도 제작되는 김지영 27 2018.03.22
2080 에스프레소 처음 마셔본 유라 16 2018.03.22
2079 간장계의 문익점 19 2018.03.22
2078 유재석의 책상에 있던 책 15 2018.03.22
Board Pagination Prev 1 ... 107 108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 182 Next
/ 1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