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2018.05.21 15:51 (*.235.56.1)
    동생이 더 김옥빈 스럽다...ㅋㅋ
    아오 다세포소녀!
  • 중고차 2018.05.21 16:11 (*.106.191.194)
    동생이 더 우월
  • ㅇㅇ 2018.05.21 16:24 (*.55.147.49)
    김옥빈 참 멋있고 예쁘다 요즘 여배우들 중에 가장 돋보인다

    근데 순천 출신이라서 너무 무섭다

    순천은 한창 발전할때 전국의 내노라하는 싸움꾼들 양아치들 다 모여서 칼부림하던 도시라서 전국 통틀어 가장 무섭다

    말그대로 뼈도 못추리게 토막토막내서 머리는 공원에 팔다리는 바닷가에 몸통은 콘크리트에 섞어서 묻어버리는게 순천방식이고 이 처리과정을 조직원들 한명도 빠짐없이 모여서 지켜보게하며 처리했다니 너무 소름돋고 무서웠다

    김옥빈은 영화배우로 서울사람됐으니 순천이랑 연을 끊었으면 좋겠다 순천은 너무 무섭고 소름끼쳐
  • ㅇㅇ 2018.05.21 16:36 (*.175.25.138)
    광양사람아님?
  • 똥먹는걸로 2018.05.21 17:16 (*.7.46.55)
    붓싼 순천 유명하지
  • 123 2018.05.21 17:42 (*.206.227.2)
    보성 말하는거 아니냐
  • ㄱㄹㄱ 2018.05.21 17:59 (*.248.23.101)
    순천이 고향인데, 토막 얘기는 모르겠지만 학창시절 생각해보면 ㄹㅇ 험한 곳이었음.
    중딩때 잘 나가는 일진은 이미 조직에 속해있었고, 서로 다른 조직에 소속된 애들끼리 시비가 붙으면 미리 싸울 날짜를 정해놓음.
    당일에 싸움 붙기전에 중학교에 조폭들 등장. 참관하에 싸움. 싸움에 진애는 그뒤에 어떻게 되는지는 모르지만...
    평소에 큰소리 치던 체육 선생님들은 상황 종료된 뒤에 두리번 두리번 ㅋㅋ
    이외 썰들 많음
  • 뇌피셜 2018.05.21 19:16 (*.128.219.14)
    전라도에 이런 옛말이 있다

    보성에서 돈 자랑 하지말고
    벌교에서 주먹 자랑 하지말고
    순천에서 미모 자랑 하지말라

    라는 말이 있다

    보성, 벌교 사람은 본적없어서 모르겠는데
    신기하게도
    순천 출신 친구 4명이 있는데
    3명은 확실히 일반인 중에서는 상위 레벨이고
    1명도 중간이상은 하더라
  • 12345 2018.05.22 23:21 (*.201.7.233)
    보성 -> 여수
  • 아놔홀 2018.05.21 16:59 (*.70.53.32)
    호날두 처럼 잘생긴 남자 여러명 만나면서 딸 많이 낳아주세요 그대들의 훌륭한 유전자를 많이 퍼트려 주세요
  • 진짜 2018.05.21 17:41 (*.102.156.126)
    이쁘따..ㅜ
  • 21 2018.05.21 17:57 (*.109.199.15)
    아우 김옥빈은 박쥐 이후 눈매가 매섭게 변함
    배우 활동하면서 뭔가 산전수전 다 겪은듯함
  • 성소 2018.05.21 19:21 (*.134.177.131)
    둘다 쬬임도 좋을듯

    핑크빛이었으면
  • 연7가능 2018.05.21 19:23 (*.70.27.120)
    난 김옥빈보다 쎅쓰한 여배우 못봤다
  • ㅁㄴㅁ 2018.05.21 23:07 (*.180.134.252)
    김옥빈 소속사만 잘 만났었으면 지금보다 꽤 높이 올라갈수 있었는데..
    연기력 무난하고 남자들이 좋아할 만한 요소 많았음.
    해축팬이고 오토바이와 락 좋아하고 게임 좋아하고.
  • ㅣㅣㅣㅣ 2018.05.21 19:33 (*.62.173.212)
    김옥빈동생은
    딱 미인이라는표현에 걸맞는얼굴인듯
  • 개꿀 2018.05.21 20:04 (*.36.130.125)
    저기에 남동생 한명 있지않나?
  • 개소 2018.05.21 22:53 (*.183.55.193)
    야가 체크카드녀 아니냐?
  • ㅁㄴㅁ 2018.05.21 23:05 (*.180.134.252)
    체크카드가 아니라 할인카드.
    그거 사실 별거 아니었음.
    소개팅 '처음' 만난 소개팅 남이 밥 사주고 할인카드랑 할인쿠폰 앞에서 막 꺼내면 좀 깰거 같다는 말이었는데 그 이후 소속사랑 갈등 일어나면서 케어 전혀 안해줌.
    그래서 이런 저런 살 붙어서 인터넷에서 뭐라고 해도 소속사에서 케어 안해줘서 해명인터뷰 같은게 안나감.
  • 보이는데로... 2018.05.21 23:00 (*.147.214.135)
    리암니슨이 왜 여장하고있지...?
  • 1 2018.05.22 14:23 (*.210.134.145)
    가슴 보고 개 실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662 저의 직업은 가슴이 아닌 가수입니다 12 2018.06.16
3661 진짜 부자들만 이용하는 택배 17 2018.06.16
3660 이홍기 여동생 9 2018.06.16
3659 주차 요금은 무료입니다 10 2018.06.16
3658 서운하다는 채영이 11 2018.06.16
3657 몰카탐지기 50억원 투입 16 2018.06.16
3656 네이마르 패스 마르셀루 묘기 3 2018.06.16
3655 연기도 안 되고 노래도 안 되고 21 2018.06.16
3654 안철수 캠프 해단식 9 2018.06.16
3653 난리난 박기량 인스타 13 2018.06.16
3652 메갈식 유우머 10 2018.06.16
3651 하영이의 자신감 3 2018.06.16
3650 SNS에 중독된 엄마 14 2018.06.16
3649 여우 같은 연우 10 2018.06.16
3648 연봉 4600만원 극한직업 37 2018.06.16
3647 놀란 사나 3 2018.06.16
3646 초보 10 2018.06.16
3645 24세 모태솔로녀 37 2018.06.15
3644 사우디 히잡 누나 25 2018.06.15
3643 전원책의 질문에 기분 좋아진 유시민 31 2018.06.15
3642 이효리 투입 전 3인조 핑클 26 2018.06.15
3641 핑크색 옷 못 입게 하는 아빠 26 2018.06.15
3640 안젤리나의 입체감 25 2018.06.15
3639 구미 대격변 46 2018.06.15
3638 김준현의 주량 34 2018.06.15
3637 4.27 남북정상회담 이후 반응이 뜨겁다는 토지 22 2018.06.15
3636 하얼빈 냉면 구이 22 2018.06.15
3635 정치 6년차 안철수의 명암 59 2018.06.15
3634 39세 한은정 23 2018.06.15
3633 인간 승리 24 2018.06.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29 Next
/ 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