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넷플릭스 2018.07.20 23:45 (*.166.234.30)
    딘 형 엄청 옛날 사람이구나
  • 그걸 아는놈이 2018.07.20 23:59 (*.91.46.8)
    형이라 부르냐
  • 그렇다면 2018.07.21 00:08 (*.147.106.230)
    딘 오빠.
  • ㅈㅉ 2018.07.21 09:53 (*.8.129.60)
    유관순 열사를 누나라 부르면 거품 물겠네...
  • ㄷㅇㅇ 2018.07.21 03:27 (*.52.125.78)
    제임스딘이 왜 일베 손꾸락 결계를 하고있냐
  • ㅇㅇ 2018.07.21 07:18 (*.99.145.87)
    누구나 본인의 수준에서 세상을 바라본다
  • 할배 2018.07.21 13:30 (*.58.106.37)
    우리 땐 알랑 들롱과 그레고리 펙이 대표 꽃미남이었지.
    로버트 레드포드와 록 허드슨도 대단한 미남이었고.

    멋진 남자(요즘 말론 나쁜 남자라고 해야 하나?)론
    장 폴 벨몬드와 말론 브란도가 있었고...

    "기적"에 나온 젊은 시절의 로저 무어를 보고
    사람이 어떻게 저렇게나 잘 생길 수가 있나?하고 충격 받았었다.

    헐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494 일본을 배워야 한다? 21 2018.07.21
1493 세월의 흔적 21 2018.07.21
1492 토트넘 2023년까지 손흥민 재계약 18 2018.07.21
1491 요즘 애들은 모르는 버스 21 2018.07.21
1490 대구의 폭염 대비 아이템 28 2018.07.21
1489 손나 리즈 시절 15 2018.07.21
1488 패기 넘치는 유턴 9 2018.07.21
1487 가득 물고 정신 못 차리는 사나 17 2018.07.21
1486 동네 콩나물 비빔밥 40 2018.07.21
1485 영화 속 명대사 56 2018.07.21
1484 시바 주사네 10 2018.07.21
1483 보는 사람이 민망할 정도의 팔짱 거부 39 2018.07.21
1482 VR 귀 청소방 24 2018.07.21
1481 호날두 몸 변천사 22 2018.07.21
1480 대한민국 경제 상황 118 2018.07.20
1479 과실 100:0 나온 무단횡단 사고 21 2018.07.20
1478 최저시급 인상으로 아비규환인 편의점 173 2018.07.20
1477 우리도 이제 도입해야 할 장치 55 2018.07.20
1476 딸 화 풀어주는 방법 18 2018.07.20
1475 최고존엄 찬양해 31 2018.07.20
1474 끝없는 홍수아의 변신 33 2018.07.20
1473 영결식 빨리 치르자 24 2018.07.20
1472 현실 남매 15 2018.07.20
1471 성형으로 인생역전 18 2018.07.20
1470 기무사령부의 뿌리 32 2018.07.20
1469 스테이크 1kg 먹기에 도전한 일본 아이돌 34 2018.07.20
1468 중동의 기계화 사단 26 2018.07.20
» 이순재와 동년배인 헐리웃 스타 7 2018.07.20
1466 독립운동가의 자식 교육 21 2018.07.20
1465 관악산 집단폭행 처벌 불가 26 2018.07.20
Board Pagination Prev 1 ... 54 55 56 57 58 59 60 61 62 63 ... 108 Next
/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