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DEMON 2018.04.21 01:15 (*.106.191.30)
    난 경제력도 되고 애도 좋아하는데 애가 사람 노릇할 때까지 키우는 과정이 너무 힘들어서 엄두가 안 난다 진짜 어디 유모가 키워주는 거면 몰라도 그 과정을 되풀이한다는 게 상상만 해도 겁나 ㅠ.ㅠ 우리 마누라는 절대 누구 손에 애 안 맡기는 성미고 아빠도 엄마랑 똑같이 육아에 참여해야 한다는 주의라 태어나서 돌까지는 나도 같이 거의 매일 몇시간씩 애만 봄
  • ㅇㅇ 2018.04.21 01:34 (*.123.208.161)
    첫 애가 두돌인데 다시 둘째 트라이 하면 복직이란게 가능한거야?
    아니면 재취업을 복직이라고 표현한건가
    내가 저렇게 출산휴가, 육아휴직 연달아쓰고 몰아쓰고 또 쓰는 직업군은 간호장교 밖에 못봤는데..
  • 하이 2018.04.21 08:47 (*.209.23.67)
    나 걍 일반 중소기업 다니는데 가능함
    연타 셋째까지 간 사람 옆에서 봄 ㅋㅋ
  • 박수 2018.04.21 01:44 (*.196.15.128)
    첫째 두돌이면 나이도 젊은거 깉은데 점집 다니면서 개소리 듣고 둘째 가지고 싶어하네. 저런 멍청이랑 사는 남편도 불쌍하다. 한 60 70 할머니라면 그러려니 하겠는데 , 왜 저러냐 진짜.
  • 미스김 2018.04.21 02:55 (*.62.21.93)
    첫째 사고대비라니.
    둘째들 피꺼솟.
  • 개꿀 2018.04.21 03:16 (*.36.156.114)
    점집 쉬이벌것 엎어버릴까? 장기이식 때문에 있어야 한다는건 먼 개소리냐 둘째들이 첫째 스페어도 아니고
  • ㅇㅇ 2018.04.21 06:28 (*.226.9.188)
    맞는데
  • 2018.04.21 07:05 (*.37.67.17)
    왜이렇게 생각이 없어 보이냐
    경제적으로 힘든 부분에서 이미 끝인데
    주변사람 말에 저렇게 휘둘리니 신랑도 대화하기 힘들겠네
  • . 2018.04.21 10:30 (*.7.248.53)
    보통 나같이 육아에 같이 참여한 맞벌이 부부라면 남자들이 둘째를 거부함..
    두돌되기전까지 까다로운 아이들은 정말 힘들정도로 군대보다 더 힘듬. 차라리 군대는 잠이라도 제대로 자지...
    그래도 귀엽고 사람스러워서 어쩔수 없이 다녀야 하는 군대보다 더 심한 육체적 노동이었음.
  • ㅁㅁ 2018.04.21 10:53 (*.171.84.71)
    능력없는 부모가 아이만 자꾸 낳는거
    그거 살인죄랑 같다
  • ㅇㅇ 2018.04.21 11:05 (*.226.207.17)
    본인 형편도 어렵다면서 주변사람들 말에 휘둘리기나 하고 젊은나이에 점집이나 쳐 다니는거 보면 연쇄낳음마로 전직할 년이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880 시각장애인 두 딸을 둔 아빠 16 2018.04.21
1879 졸려 죽는 사나 14 2018.04.21
1878 모든 언론이 극딜하는 이슈 40 2018.04.21
1877 일본 방송에서 한국 연예계 썰 푸는 강남 31 2018.04.21
1876 두 번째 부인을 만나요 16 2018.04.21
1875 혼나는 나라 22 2018.04.21
1874 가짜술 때문에 난리난 인도네시아 20 2018.04.21
1873 남경필이 보는 문재인 정권 47 2018.04.21
1872 정해인 졸업사진 12 2018.04.21
1871 멋진 빵집 사장님 34 2018.04.21
1870 드루킹 그거 그냥 좀 이상한 사람들일 뿐 39 2018.04.21
1869 가두고 패는 트와이스 13 2018.04.21
1868 자유한국당 당사 앞 풍경 29 2018.04.21
1867 아이돌 해도 될 비쥬얼 32 2018.04.21
1866 마성의 설리 9 2018.04.21
» 둘째 거부하는 신랑 11 2018.04.21
1864 소설가 히가시노 게이고의 납세액 19 2018.04.21
1863 태연이 만든 음식 먹는 정형돈 12 2018.04.21
1862 유시민의 음모론 14 2018.04.21
1861 쯔위한테 춤 배우는 전소미 25 2018.04.21
1860 인구밀도 전국 꼴찌 도시 20 2018.04.21
1859 조수애의 노림수 5 2018.04.21
1858 불편러의 자막 20 2018.04.21
1857 더락의 파운드와 kg 환산법 10 2018.04.21
1856 수술 전 아라가키 유이 15 2018.04.21
1855 철수의 심경 고백 37 2018.04.21
1854 조이를 밑에서 찍는 일본 방송 17 2018.04.21
1853 강남 아파트 주민들의 매칭 프로그램 22 2018.04.21
1852 슬리퍼 신은 이종석 비율 15 2018.04.21
1851 월 18만원짜리 원룸 부엌 23 2018.04.21
Board Pagination Prev 1 ... 87 88 89 90 91 92 93 94 95 96 ... 154 Next
/ 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