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01.jpg

02.jpg

03.jpg

 

3_2.gif

 

04.jpg05.jpg06.jpg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13.jpg14.jpg15.jpg16.jpg17.jpg18.jpg19.jpg

20.jpg21.jpg22.jpg23.jpg24.jpg25.jpg26.jpg27.jpg28.jpg29.jpg30.jpg31.jpg32.jpg33.jpg34.jpg35.jpg36.jpg37.jpg38.jpg


  • 대출 한도 2018.03.22 20:34 (*.166.235.152)
    퀄리티 보소
  • ㅅㄱㄷㄱㅈㄱㅈ 2018.03.22 20:46 (*.218.237.211)
    이거 라이브맨 같은데 ? 맞나 저거.한국판은 라이브맨이 맞어
  • ㅎㅎ 2018.03.22 21:00 (*.120.19.93)
    찾아보니까 저거 제트맨이라고 함
    라이브맨은 따로 있는 듯
  • ㄹㅇ 2018.03.22 20:52 (*.121.133.213)
    옛날에 바이오맨 옐로인가??? 극중 사망하는거 보고 엄청 충격받았는데ㄷㄷㄷ
  • ㅇㅇ 2018.03.22 21:00 (*.111.3.187)
    ㅇㅇ나도 충격
    그것도 시작한지 오래 안되서 사망
  • 하아 2018.03.22 22:38 (*.114.43.144)
    후레시맨 바이오맨 번갈아 비디오로 빌려봤는데
    바이오맨은 뭔가 좀 무겁고 슬픈 내용이 많았던걸로 기억함
    전대물의 꽃은 파워레인저! 그린이 간지가 좔좔 흘렀지
  • ㅇㅀㅇㅀ 2018.03.22 22:58 (*.142.161.75)
    10화만에 배우가 잠적해버려서... 죽을때 맨얼굴 한번도 안보여주고 슈트 입은채로 목소리 비슷한 성우써서 사망처리해버리죠.. 다음화에서 대체멤버 합류하고..
  • 전대물웨건 2018.03.22 20:54 (*.32.115.204)
    조인전대 제트맨입니다. 반복되는 지루한 스토리로 망해가던 전대물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게 된 명작이라 불리우는 작품으로

    이전에는 없던 연애를 중점적으로 그려내게 됩니다.

    위 장면은 주인공과 연인사이였던 마리아가 제트맨이 되기위해 같이 실험에 참여하던 도중 적에게 기지를 습격당하서 납치당한 후 세뇌되고

    적의 보스에게 집착적인 편애를 받아 간부로 활동해오게 되다 세뇌가 풀리며 그동안의 자신이 해오던 일을 견디지못해 동귀어진하다 사망하는 장면입니다.
  • ㅈㅂㅅㄲ 2018.03.22 22:21 (*.223.37.105)
    씹덕후 어서오고ㅋ
  • 111 2018.03.22 22:47 (*.249.7.38)
    전 덕후가 아니지만 당신은 윗 사람처럼 어떤 일에 열정적으로 파고든 적이 있나요?

    그러지 않았다면 열정적으로 살지 않고 되는데로 대충 살아온 인생은 남을 판단하면 안된다고 생각해요.

    혹은 그랬다면, 열정적으로 살아봤다면 그게 어떤지 잘 알테니 이렇게 다른사람을 깎아 내리지는 않겠죠.
  • ㅡ.ㅡ 2018.03.22 22:57 (*.98.36.143)
    걍 농담처럼 한 말같은데 ㅋㅋㅋㅋ
    진지 드셨어예?
  • 111 2018.03.22 23:01 (*.249.7.38)
    씹덕후라는 표현은 충분히 기분 나쁘다고 생각합니다.

    농담인 것 같으니 진지빨지 말라고요??

    꼭 상대 기분 나쁜 농담해 놓고 기분이 나쁘다 하면 좀생이니 뭐니 라고 하는 사람 같네요. 당신도 상대의 기분을 이해못하는 똑같은 사람 인 것 같네요.
  • ㄴㅇㄹ 2018.03.22 23:06 (*.58.231.80)
    당한 사람이 농담으로 안 여기는데 니가 뭔데 어지랖이여 병신아
    너같은 새끼가 까불다가 한대 맞을거 두세대 맞는 새끼임
    나댈 자리를 보고 나대라
  • 남생이 2018.03.22 23:36 (*.7.28.24)
    ㄴㄹㅇ 개꼰대네
  • 남생이 2018.03.22 23:37 (*.7.28.24)
    뭐 한대 맞을걸 세대를 치겠다고?

    그래 쳐봐 때려

    찔러
  • 남생이가 아닌 앰생이네 2018.03.23 00:19 (*.234.155.21)
    마음의 병이 있는 쌔끼가 또 하나 등장했네
  • 디멘션 2018.03.23 13:32 (*.217.203.171)
    야 이 개 씨발 남생이새끼야 이슈인에 들어오지마
  • 디멘션 2018.03.23 13:31 (*.217.203.171)
    씨발새끼 어서 꺼지고
  • ~ 2018.03.23 00:58 (*.224.165.245)
    어렸을데 페미컴으로 게임만 해봤는데 이런 내용이였군요
  • ㅇㅇ 2018.03.22 21:53 (*.201.137.223)
    틀딱들 추억팔이
  • ㅇㅅㅇ 2018.03.22 22:08 (*.175.224.155)
    울트라맨 제트맨 하고 다른거군
  • 전문의 2018.03.22 22:43 (*.215.236.221)
    스필반도 슬펐었는데 왜 슬펐었는지 까먹음.
    하긴 슬펐다기보다는 내내 어두웠었지
  • 999 2018.03.23 01:05 (*.39.151.161)
    내 인생 명작은 후뢰시맨인데
    다시 보고싶다
  • ㄷㄷ 2018.03.23 02:10 (*.46.217.219)
    유튭 뒤져봐 1편부터 올라와있을거야
  • ㅋㅋㅋㅋㅋ 2018.03.23 01:53 (*.36.141.136)
    다시한번 처음부터 류와 다시 시작하고싶어..ㅠ
    졸라 진부하지만 참으로 진부하지만 익숙한만큼
    감동적이고 아련한 대사다. 뭔가 낭만이 있어. 기억해둬야지.
  • ㄷㄷ 2018.03.23 02:10 (*.46.217.219)
    마스크맨도 초반에 남주 여친 죽지않냐
  • 나그네 2018.03.23 11:37 (*.170.11.154)
    나만 그런지 모르겠는데 요즘 나오는 애들보다 90년대나 2000년대 초반에 나온 AV나 에로배우들이 더 예쁜거 같더라. 요즘 한국 에로영화 보면 애들 와꾸가 다 왜이러는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49 일본 열차에서 음식 섭취하는 매너 18 2018.03.23
2148 패럴림픽 신의현 선수 12 2018.03.23
2147 MB 구속 한국당 반응 37 2018.03.23
2146 하정우 집 인테리어 32 2018.03.23
2145 전 남편과의 우연한 만남 39 2018.03.23
2144 소두종결자 22 2018.03.23
2143 교토와 서울 그리고 후쿠이현 9 2018.03.23
2142 빽바지 최적화 14 2018.03.23
2141 가카 자택 앞 풍경 9 2018.03.23
2140 남동생의 소원 6 2018.03.23
2139 사면초가 홍준표 25 2018.03.23
2138 방통위 전성시대 12 2018.03.23
2137 여자 황우석의 사기극 26 2018.03.23
2136 해커의 승리 22 2018.03.23
2135 지하철 추행 대처법 9 2018.03.23
2134 한혜진과 아이린 23 2018.03.23
2133 국민은행 근황 22 2018.03.23
2132 겨털 없는 정진운 11 2018.03.23
2131 삼양식품 오너 800억대 횡령 35 2018.03.23
2130 담요 둘러도 숨길 수 없는 임나영 8 2018.03.23
2129 린저씨의 책상 6 2018.03.23
2128 몽쉘 먹어유 14 2018.03.23
2127 미켈란젤로의 다비드상 디테일 20 2018.03.23
2126 다이어트에 성공하는 4가지 쉬운 단계 86 2018.03.22
2125 남자가 생리했다면? 131 2018.03.22
» 27년 전 열도 특촬물 27 2018.03.22
2123 녹화전 예능 조련 18 2018.03.22
2122 우버 자율주행 자동차 교통사고 블랙박스 104 2018.03.22
2121 배고픈 김아랑 16 2018.03.22
2120 페이스북 개인정보 유출 사건 14 2018.03.22
Board Pagination Prev 1 ... 85 86 87 88 89 90 91 92 93 94 ... 161 Next
/ 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