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이쓔인 2017.09.25 01:17 (*.153.171.103)
    그래서 뭐 어쩌라고
  • ㅇㅇ 2017.09.25 01:20 (*.13.68.211)
    500원 받으시려면 대댓글 20개 이상 달리실 정도로 적으셔야죠. 조금 더 분발하셔서 500원 꼭 받아가세요^^
  • 호이코스타 2017.09.25 01:32 (*.223.178.151)
    목위에있는 너의 머리가 그저 악세사리라면 그냥 좀 가만히 있어.

    중간이라도 가게
  • 1111 2017.09.25 01:46 (*.231.151.244)
    요즘 오유, 일베 재미없어졌냐?
    이상한 애들 정말 많아졌네
  • 오유는 2017.09.25 04:09 (*.112.27.155)
    왜 찾음? 위에서 보듯 오유는 여론조작팀 피해 사이트인데 ...
  • 끌끌 2017.09.25 08:15 (*.85.182.176)
    일베하는 애들은 무조건 오유를 같이 끼고 들어감 ㅋㅋㅋㅋㅋㅋ
  • 아님 말고 2017.09.25 03:46 (*.42.184.172)
    내 발가락 핥으면 알바비 2배 줄게 해 봐
  • 1234 2017.09.25 09:16 (*.149.86.171)
    네. 베스트에 오르지 않으면 입금이 안된다는데 댓글좀 써 드릴께요.
  • ㅈㄴㄱㄷ 2017.09.25 11:53 (*.223.33.205)
    접시뭏에 코벅고 죽어라 이 어이 없는 새끼야! 왜사니?
  • 일베는 일베에서 놀자 2017.09.25 12:43 (*.164.227.94)
    알바비는 받고 다니냐?
  • 29100 2017.09.25 12:51 (*.44.110.208)
    밀린 임금이 많다면서요. 열심히 일하시네요. 차라리 고물을 주워파는게 나을 것 같네요. 댓글하나에 500원이라도 돈을 받지 못하니..
  • 에프킬라 2017.09.25 17:31 (*.222.234.91)
    이런얘들은 불쌍하지도 않다. ㅋㅋㅋ 한심한 인생
  • ㅌㅌ 2017.09.25 18:30 (*.151.104.95)
    댓글 20개 이상 달아주자 500원 받으라고
  • ㄱㄷ 2017.09.26 00:43 (*.131.91.2)
    니가 알아서 생각하고 행동해 왜 자꾸 남한테 뭘 물어
  • ㅁㅁ 2017.09.25 01:35 (*.182.83.56)
    19대 대선후 발생했던 일들

    1. 양키 고 홈이라고 외치고 미군철수를 그토록 주장하며, 이라크 파병때 단식하면서 반미 시위했던 임종석이 청와대 비서실장.
    2. 이런 반미를 외쳤던 청와대 비서실장이 국방부 장관에게 공개적 경고를 날리는 막강 파워를 보여줌
    3. 미국한테는 국익을 주장하면서 할소리 하자고 외치면서, 중국한테는 찍소리 모하는 행태
    4. 러시아한테 가서 북한 송유관 잠그자고 푸틴한테 제안했고, 푸틴은 병원 및 민간인 피해가 예상된다며 거절,
    몇일 지나서 북한의 인도적 지원에 800만달러 결정, 이유는 제제로 인한 북한 국민 피해가 예상된다며
    5. 북한 핵을 머리위에 지고, 평창올림픽 북한에 제안을 수차례걸쳐 했는데도, 북한은 헛소리하지 말라고 개망신을 주는데도 이번에 유엔연설가서 또 평창올림픽 구걸
    6 .북한에 맞설 국방력 강화를 외치면서, 핵무장은 제외

    그냥 지금 정권은 운동권 반미주의자들이 청와대를 점령해서, 한미 관계 불신만 쌓이게 하고, 북한한테는 귀싸대기 맞고 있지만 우리민족이라면서 구걸까지 하는
    그냥 ㅄ정부임
  • ㄴㅇㄹㅇㄴㄹ 2017.09.25 01:37 (*.125.49.247)
    그만해;; 알바소리 들어
  • 이민가자 2017.09.25 01:58 (*.238.137.181)
    뭐 팩트긴 한데
    너 국정원이나 일베? 박사모 셋중 하나다 ㅋㅋ
  • ㅂㅂㅂ 2017.09.25 02:25 (*.207.68.84)
    나 백수인데 그런거라도 취직좀 하고 싶어
  • ..... 2017.09.25 02:00 (*.76.84.33)
    응 중국 전승절
    응 싸아드
    이 두개로 이미 한미중 관계는 카오스인데 그걸 문한테 떠넘기넼ㅋㅋㅋㅋ
    요즘 이슈인에 왜이렇게 알바 새끼들이 많아졌는지 모르겠다.
    이제 나도 달빠? 라고 댓글 달리겠짘ㅋㅋ
  • 아직 2017.09.25 04:11 (*.112.27.155)
    돈 줄이 안 말랐나 보네 ... 나름 일 열심히 하네
  • 멍청한데 신념까지 2017.09.25 08:52 (*.223.32.24)
    미국 잘 다녀오고 오늘 협조까지 잘해서 미국 전폭기 NLL까지 넘고 왔는데 뭔놈의 한미관계불신ㅋㅋㅋㅋㅋㅋ
  • 초졸 2017.09.25 09:21 (*.171.52.206)
    임종석이가 맘에 안드냐?
    빨갱이라서? 양키 고 홈 외쳐서?
    공안충 김기춘이는 맘에 들지? 우병우도 맘에 들고?
    중국한테 찍소리 못내서 서럽냐?
    503이 중국한테 찍소리 한 건 네 귀로 직접 들었고?
    중국 전승절 때 동맹국 미국이나 일본 입장이 어땠는지는 알지?
    우리 503 당당하게 참석했고, 미중일 사이에서 개밥에 도토리 된 건 알아?
    이건 한미 신뢰프로세스 구축이라고 할 거야?
    애초 되지도 않는 것 가지고 너같은 친구들 표 좀 받아보겠다고
    미국 가서 핵구걸한 홍은 어떠냐? 믿음직한 보수우파지?
    한핵줍쇼 한핵줍쇼. 멋있냐? 홍의 애국충정에 온 몸에 소름이라도 돋아?

    한국은 미국의 동맹국 지위를 절대 놓치지 않아야 하고
    -자국의 이익을 위한 행동이라 할지라도-
    미국의 직간접적인 지원과 보호를 지지하는 시민의 한 명으로서
    너같은 친구들을 보면 답이 안 나온다.
  • 강서똘 2017.09.25 11:03 (*.131.28.138)
    잡혀가고 싶냐 ㅋㅋㅋ
    그러다 잡혀가면 아무도 너 안살려줘 버려버리지 ㅋㅋㅋ
  • 1111 2017.09.25 15:06 (*.153.88.81)
    1. 양키 고 홈이라고 외치고 미군철수를 그토록 주장하며, 이라크 파병때 단식하면서 반미 시위했던 임종석이 청와대 비서실장. => 김문수, 이재오, 손학규, 하태경이 웃는다. 이눔아. 그당시 운동권애들의 시대 정신은 민주화 + 반독재 + 민족자주통일이었고 시대정신에 부합했다. 지금 그런 소리하면 미친넘소리 듣겠지만.
    2. 이런 반미를 외쳤던 청와대 비서실장이 국방부 장관에게 공개적 경고를 날리는 막강 파워를 보여줌 => 청와대 비서실장이 하는 일이 그거야. 각부처의 의견을 조율하고 조정하는 거. 통일부가 유화책 말하고, 국방부가 강경책 말하고 하는게 정상이고 그걸 조정하는게 청와대 기능이다. 꼬꼬마야.
    3. 미국한테는 국익을 주장하면서 할소리 하자고 외치면서, 중국한테는 찍소리 모하는 행태 => 중국한테 찍소리를 못해서 사드 배치해버리니? 그리고 중국하고 싸워서 뭘 어쩌자고? 무역 싸움이라도 할까? 우리나라 교역액 25-30% 걸고?
    4. 러시아한테 가서 북한 송유관 잠그자고 푸틴한테 제안했고, 푸틴은 병원 및 민간인 피해가 예상된다며 거절,
    몇일 지나서 북한의 인도적 지원에 800만달러 결정, 이유는 제제로 인한 북한 국민 피해가 예상된다며 => 뭔 소리냐? UN에 인조적 지원금액 내는 건 UN에 회비내는 거나 마찬가지다. 거기에 푸틴을 그럼 강제라도 시킬까?
    5. 북한 핵을 머리위에 지고, 평창올림픽 북한에 제안을 수차례걸쳐 했는데도, 북한은 헛소리하지 말라고 개망신을 주는데도 이번에 유엔연설가서 또 평창올림픽 구걸
    => 북한과 그럼 트럼프처럼 말싸움으로 지지고 볶고 할까? 그걸 바라냐? 난 아닌데?
    6 .북한에 맞설 국방력 강화를 외치면서, 핵무장은 제외 => 핵무장이 무슨 구멍가게 가서 담배사는 건 줄 아나? ㅋㅋㅋ 새누리당 국회의원들 처럼 미국 가서 전술핵 배치해 주세요 하고 구걸이라도 해? 자체 핵개발 해서 경제적 제재받음 몇개월이나 버틸거 같냐?

    군알못, 정알못, 외교알못 이면 그냥 아닥 좀 하고 있어라. 공부를 좀 하던가.
    김정은 개객희, 북한 개객희는 아무나 외칠 수 있지만 깡패색희 꼬셔서 이야기하는 건 아무나 못하는 거다. 그럴려면 분위기도 만들고 음료수라도 하나 내놓고 담배도 하나 같이 피고 그래야 이야기라도 하지. 그 깡패색희가 이뻐서 이야기 하자고 하냐? 초딩색희도 아니고.....
  • ㅁㅁ 2017.09.25 15:24 (*.182.83.56)
    1. 무슨 개뿔의 시대정신이냐. 그때 철없던 운동권 애들중에 몇명은 그때 잘못생각했다고 시인하고 다 전향했다. 그러나 민주당 몇몇 국회의원, 임종석이는 전향했다는
    흔적을 찾아볼수가 없다. 그떄 반미시위, 양키고홈이라고 외쳤던 시절은 지난 시절 철없던 시절의 생각이라는 발언을 듣지도 못했다. 오히려 김일성을 위대한 수령동지
    라고 칭송하는 임수경의 정신적 지주로써, 임수경을 열심히 응원하는모습은 계속 봐왔다.

    2. 청와대 비서실장이 국방부 장관 상관이냐? 국방부 장관은 서열로는 no4 이며 국무위원이다. 청와대 비서실장이 국방장관을 공개적으로 비난했다는것은 서열 파괴이며
    하극상에 가까운거다. 정식적으로 국방부 장관을 문책할수 있는 위치는 대통령,국무총리다.
    즉 청와대가 제왕적 권력을 가지고 나라를 휘두르고 있다는 반증ㅇ디ㅏ.

    3. 중국 눈치보다가 어거지로 임시배치한게 중국 눈치보기 아닌가? 남의 나라 무기 도입에 감나와라 콩나와라 하는것은 엄연한 내정간섭인데 이런거에대해서
    반박성명을 하는걸 보지를 못했다. 나중에는 아마 우리나라 장관임명까지 간섭해도 무역액이 얼마니 이따위 소리하면서 빌빌거려야 되나

    4. UN에 회비? 어느나라가 이시점에 북한 지원하라고 돈내고 있디? 그것도 북한 핵당사자가 아무렇지도 않게 공개적 발표까지 하면서 북한인도적 지원을 해야 된다는
    얼빠지 소리하는게 정상적인 지도자인가?

    5. 말싸움하자는게 아니라 현실적으로 바라봐야지. 북한이 헛소리 집워치우라고 몇번이나 구박했는데, 또 거기에 머리를 조아리고. 쪽팔린다.

    6. 전세계 핵역사상 핵은 핵으로 대응해왔다. 핵을 대화로 대응한다? 이거는 소설에서도 없는 얼빠진 소리다.

    음료수 내놓고, 담배도 하나 같이 피고 이야기? 이거 바보냐. 국제관계가 무슨 개인 관계처럼 싸우다가 술한잔 하고, 담배하나피고 화해하고 그런 한가한 상황인줄아냐
    남한국민 5천만명, 북한국민 3천만명의 이권을 걸고 치열하고 힘의 논리로 좌우되는 게 국제정치학이다. 니 생각처럼 한가하게 담배피고 술먹고 이러면서
    국제정치가 풀린역사는 존재하지도 않고 존재할수 도 없다. 정신차려라
  • 1111 2017.09.25 15:50 (*.153.88.81)
    그럼 똑똑하고 잘난 너님이 대안 내봐바. ㅋㅋㅋ 각론은 어차피 이야기 해봐야 안들을 거같고 어쩌자는 건데?
    니말은 일단 미국의 핵우산 정책을 부정하고 무시하면서 독자적 핵개발 하자? 이거냐?
    중국과 교역관계나 그런 신경쓰지 말고 사드보복에 대응해 우리도 똑같이 대응하자 이거냐?
    푸틴한테 부탁했는데 우리부탁 안들어주니 러시아도 적대하자 이거냐?
    유럽과 제3세계의 입김이 있는 UN국제기구의 요청도 다 무시하자 이거냐?
    뭐 그렇게 되면 속이 시원하기는 하겠다. 한 반년만 지나면 나라는 망하겠지만. 닝기리.

    초딩처럼 옆에 애가 때린다고 같이 때리며 개싸움 해봐야 선생님한테 둘 다 혼나는거다.
    니말대로 힘의 논리가 지배하는 국제정치에서 뭐 꼴리는데로 힘자랑 해보려 해봤자 천조국, 짱깨, 불곰, 왜놈들 이기니? 뭐 어쩌자는건데?
    난 무지하고 알못이라서 대안없다. 니가 내놔봐라.
  • 정원일베 아웃 2017.09.26 03:32 (*.223.35.111)
    ㅁㅁ..팩트랑 거짓말이랑 교묘하게 섞어서 왜곡하는거보니 알바거나 정원이네.

    1.그 당시 운동한 사람들 중에 한나라당 입당 안하면 전부 전향 안한 사람들이야? 지금 625시절이야? 학생운동하다 운동 그만 뒀음 그게 전향이지. 누가 저 전향했습니다 성명서 내고 전향하니.

    2. 국방장관이 대통령 비서실장 상관이야? 완전 개또라이네..비서실장은 장관급이야. 장관들 직무상 서열이 어딧어? 수평적 지위인데 하극상이 왠 말이냐고. 개꼰대 마인드구만. 너 군인 출신이니?사이버 사령부? 의전 서열이나 직무대행 서열이 있지. 근데 그걸로 따져도 국방장관은 재경 교육과학 외교 통일 법무 밑이야. 도대체 넘버포는 어서 나온 뇌피셜이야? 그리고 그건 어디까지나 의전 서열이지 권한에 대한 서열이 아니라구.

    3. 현재 국제 환경에서 중국 눈치 안보고 어떻게 사니? 무역의존도가 열라 높은데. 그건 미국도 마찬가지. 우리나라에 효용이 없는 무기를 꽂아놓는 미국도 내정 간섭 아니니? 중국이 옛날 우리가 개무시하던 중국이 아니라고. 지금 우린 카드 쥔게 암것도 없어. 그럼 주변 강대국들 하고의 협상과 협력이 중요한거야.

    4.UN WFP에서 연례적으로 하는 식량 지원에 대한 검토야. 직접 현금 지원이 아니라고. 이거는 보수에서도 타이밍의 문제를 지적하는거지 지원 자체의 문제가 아니라고. 아니 맨날 북한주민 인권법안 노래를 하면서 WFP 지원은 그렇게 매도하는건 진짜 모순이지.

    5. 올림픽 오라고 독려하는게 니 눈에는 머리를 조아리는거니? 북한입장은 북한입장이고 당연 개최국으로서는 할 수 있는 얘기지. 얘기를 해놔야 안오더라도 우린 할 도리를 다했다 얘기할 수 있는거야.

    6.핵을 핵으로 억지하는게 베스트 맞아. 근데 그게 가능해? 우리가 핵 개발 하는 건 불가능해. 그게 가능함 이명박그네는 왜 안했니? 핵을 하루아침에 뚝딱 만드는 것도 아니고 꾸준히 핵실험 하면서 만들고 있었는데..팽팽 놀면서 그건 왜 안했어. 미국과 동맹이 그렇게 끈끈했다며. 국제 사회의 핵제재 의지가 겁나 강력한 시대인데 무슨 핵을 보유한다는 뚱딴지 같은 개소리를 하고 있어.

    힘의 논리로 가면 우리나란 못살아남아. 이게 남한대 북한 일대일임 또 몰라. 강대국 사이에서 우리는 그냥 희생냥 정도 밖에 안돼. 그러니까 명분이나 평화 분위기 조성이 중요한거야. 그럴려면 외교적 노력과 대화밖에 없어. 밥 안되면 분위기라도 띄워야지 나중에 할 말이라도 있는거야.

    남북에 제한된 시선으로 보면서 어떻게 국제정치학을 얘기하니. 교수가 담개피고 술먹음서 가르쳤니?

    국제 환경도 고려하지 못하고 시대착오적 발상하는 주제에 국제정치학 운운하면서 깝치고 있어. 일베나 가서 깝쳐.
  • ㅂㅂ 2017.09.25 01:51 (*.201.206.130)
    구글링도 영장필요하냐 ㅋㅋ
  • ㅁㅁ 2017.09.25 06:58 (*.57.77.61)
    진짜 이거 영화로 만들면 대박일듯
  • 적폐 2017.09.25 09:17 (*.42.100.184)
    진짜 저 사건 터지고 하루도 안 지나서, 서장이 직접, 기자회견을 통해서, 속보로, 혐의없다고 터뜨린거.... 이게 박그녜의 정권의 실체를 그대로 보여준 사건이지.
    ㅅㅂ 구글링 해도 주루룩 뜨던걸 바그녜 지지율 떨어질까봐 토론 끝나자 마자 저 짓하는거 보고 진짜 병원에서 dmb로 보고 있었는데 휴대폰 던져버리고 싶더라.
  • 111 2017.09.25 10:12 (*.243.15.3)
    이것이 대한민국 경찰의 실상입니다. 검사들 밉다고 경찰에 수사권 준다면 참 별일이 다 생길것 같습니다. 청년경찰 영화보니 경찰대학에서 동거동락하던 그 진한 동료애가 나중에 수사책입자가 되어 어떤 상황이 벌어질지 암담합니다. 현재 세계 최고수준인 국내 치안상황만 완벽하게 하고만 있어도 경찰은 그만인데 경찰대 출신들의 "우리들이 뭐가 어때서"라며 수사권 움켜쥘 생각만 하고 있으니 답답하네요
  • 트루먼쇼 2017.09.25 10:50 (*.98.162.157)
    역시 여기에서는 베충아덜도 쉴드를 못치네..
  • ㅇㅇ 2017.09.25 11:54 (*.39.241.65)
    내가 일베면 죤나 부끄럽겠다 ㅅㅂ
  • ㅂㅈㄷ 2017.09.25 14:10 (*.36.132.234)
    베충이들아 ㅋㅋㅋㅋㅋ이병신들ㅋㅋㅋㅋㅋ
  • 1 2017.09.25 14:13 (*.170.30.130)
    내가 대통령 이었으면 지금보다 훨씬 격렬하게 칼춤을 췄을거다.
  • ㅈㅈ 2017.09.25 18:26 (*.205.125.220)
    문재인 도와주다가 쫒겨난게 권은희임, 근데 문빠들은 권은희 주구장창 밟아버림. 문재인도 일언반구도 없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533 북한의 핵항모 타격 합성사진 7 2017.09.25
2532 걸그룹 차세대 미드필더 8 2017.09.25
2531 아이폰X 공개하고 시총 50조 증발 34 2017.09.25
2530 요염한 선미 4 2017.09.25
2529 일제시대에 대한 잘못된 루머들 20 2017.09.25
2528 악어의 치악력 20 2017.09.25
2527 우산으로 강아지 때려죽인 남자친구 59 2017.09.25
2526 PD의 노림수 10 2017.09.25
2525 신동진 아나운서가 말하는 김성주 200 2017.09.25
2524 김규리의 심경 토로 66 2017.09.25
2523 1인자에 가려진 영웅 21 2017.09.25
2522 여자친구에게 올인하는 아들 31 2017.09.25
2521 제동신의 패기 73 2017.09.25
2520 열도의 괴담 21 2017.09.25
2519 선미가 제일 하기 싫었던 노래 34 2017.09.25
2518 국정원 심리전단 클라스 28 2017.09.25
2517 백종원이 가르칠 것이 없는 초보 사장 42 2017.09.25
2516 감비아와 협조 강화 76 2017.09.25
2515 이광수 드립 수준 19 2017.09.25
2514 김치찌개에 개사료 넣은 것 때문에 88 2017.09.25
2513 수지 팬 싸인회에 붙은 경호원들 15 2017.09.25
2512 깔끔하게 정돈된 일본 중소도시 65 2017.09.25
2511 SNL 아이유병 24 2017.09.25
2510 부산 소방서에 보급됐다는 소방차 45 2017.09.25
2509 왜곡되서 억울하다는 김민선 52 2017.09.25
2508 초아 근황 20 2017.09.25
2507 전설의 성차별 46 2017.09.25
2506 김성주가 밝히는 MBC 퇴사 이유 40 2017.09.25
2505 불법 유턴의 최후 55 2017.09.25
2504 쌍수 후 인생역전 20 2017.09.25
2503 피트니스 업체 대표와 열애 중이라는 심으뜸 24 2017.09.25
2502 예뻐지는 소혜 15 2017.09.25
2501 결식아동의 눈물 30 2017.09.25
2500 해병대 간 악뮤 이찬혁 34 2017.09.25
2499 미술관 도플갱어 9 2017.09.25
2498 오윤아 검스 7 2017.09.25
» 18대 대선토론 그 후 벌어진 일들 36 2017.09.25
2496 노바디 추는 아나운서 13 2017.09.25
2495 한국 사회 공감 18 2017.09.25
2494 헬로비너스 의상 19 2017.09.25
Board Pagination Prev 1 ... 59 60 61 62 63 64 65 66 67 68 ... 127 Next
/ 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