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 2017.12.15 16:48 (*.114.22.135)
    어르신중에 대중교통 안타는분 많음
  • 2017.12.15 16:55 (*.184.140.176)
    그렇긴함. 아버지도 차만 타느라 대중교통 노선모름.
  • 2017.12.15 16:55 (*.29.122.218)
    맞아 우리 아버지 버스,지하철 어떻게 타는지도 모르실듯
  • 2017.12.15 17:18 (*.223.33.75)
    이렇게 돌려까나ㅋㅋㅋ
  • ㅇㅇ 2017.12.15 17:44 (*.39.150.17)
    나 이제 30인데 버스안탄지 5년넘어서 노선 잘 모름

    그래도 학생때 많이 타서 대충 보고 노선 찾는건 일도 아님
  • 2017.12.15 18:18 (*.233.174.135)
    근데 차 있어도 가끔 대중교통 타지 않나? 쟤들은 연예인이다 불편해서 안타겠지만
  • ㅏㅏ 2017.12.15 18:57 (*.103.49.50)
    이번 엄정화 노래 잘만들었더라 레트로적인 분위기와 멜로디 참 좋아
    근데 문제는 엄정화가 노래를 너무 못불러
  • 조빼 2017.12.15 23:03 (*.223.33.47)
    좃문가
  • 방송인 2017.12.15 19:34 (*.16.85.244)
    19살부터 30살까지 대중교통 이용을 안했는데 30살부터 다시 대중교통 익숙해지는데 시간 엄청 걸림 지하철에서 표파는 사람이 없어서 당황했지 ㅠㅠ
  • 블랙밤 2017.12.15 19:38 (*.63.56.18)
    할머니 ㅠ.ㅠ
  • 한심한놈들 2017.12.15 19:46 (*.202.9.183)
    이런걸로 심사가 꼬여서 까는 놈들이 제일 불쌍하다.
    반대로 니들은 상류층 사회 다 아냐? 상류층에서 에티켓도 없네요 하고 졸라까면 좋을까?
    뭐 교통카드 모른다고 못 사는것도 아닌데 뭐 그렇게 꼬였냐?
  • ㄴㅇㅁ 2017.12.15 20:22 (*.87.201.177)
    도대체 누가 그랬다고...
  • 131313 2017.12.15 20:47 (*.165.60.79)
    나도 버스안탄지 20년가가이된다.
  • 참 ㅋㅋㅋ 2017.12.15 21:36 (*.131.234.52)
    예전에 정문준 버스 값 얘기 나왔을때 엄청 뭐라하던 사람들이 이렇게 바뀌네
  • 아아 2017.12.15 23:40 (*.111.2.71)
    언제적 얘기하냐
    그리고 자칭 서민 코스프레할려면 제대로해야지
  • 징베 2017.12.16 00:48 (*.165.216.8)
    에휴 정치인이랑 연예인이랑 같냐?

    버스,지하철, 삼겹살 값 뭐 이런건 물어보는 단골메뉴구만 ㅉㅉ 정치 이야기 하기 싫지만
    정치인... 그것도 정부여당의 수장 혹은 서울시장이나 대통령을 노리는 자라면 서민 물가에 대해서
    최소한 신경쓰는척이라도 해야 할거 아냐? 그럼 대충이라도 외우고 있었어야지 ㅉㅉ
    그리고 ㅅㅂ 70원이 뭐냐? ㅋㅋㅋ
  • 00 2017.12.16 01:08 (*.210.96.76)
    이건희가 버스값 모른다고 누가 뭐라그럴사람있겠냐?

    정몽준같은 정치인은 서민을 아우르고 현실적인 정책을 내야 하는 사람이니까 알아야 하는거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855 SNS 가면 인생 14 2017.12.15
1854 이해할 수 없는 악습 18 2017.12.15
1853 노회찬의 덕담 18 2017.12.15
1852 여군 차별하는 나라사랑카드 팩트 체크 26 2017.12.15
1851 두부집 효녀를 이을 인재 26 2017.12.15
1850 황색 신호 추돌 사고 76 2017.12.15
1849 사소한 실수인데 다시 합격시켜 드릴까요? 16 2017.12.15
1848 90년대 아시아 최고의 미드필더였던 홈런왕 유상철 33 2017.12.15
1847 친구 부인 몰래 촬영 23 2017.12.15
» 버스카드가 신기한 엄정화 17 2017.12.15
1845 생각지도 못한 저출산 해법 44 2017.12.15
1844 스칼렛 조한선 8년 전과 현재 10 2017.12.15
1843 추억의 샴푸 7 2017.12.15
1842 세월호 유골 9월에도 은폐 11 2017.12.15
1841 이니 만찬 현장 22 2017.12.15
1840 이상적 배우자 조건 39 2017.12.15
1839 정직한 셀카만을 고수하시는 분 13 2017.12.15
1838 체조의 전설 26 2017.12.15
1837 애 우는 소리 좀 안나게 해라 48 2017.12.15
1836 창렬 비긴즈 11 2017.12.15
1835 순실이의 비명 15 2017.12.15
1834 위안부는 슬픈 일이지만 20 2017.12.15
1833 20대 시절 이슨이형 15 2017.12.15
1832 가락시장 청과물 가게 매출 15 2017.12.15
1831 여성벤처펀드 500억 13 2017.12.15
1830 유라의 자신감 15 2017.12.15
1829 디즈니, 21세기 폭스 공식 인수 10 2017.12.15
1828 술 마시고 보미한테 영상통화 걸었던 광수 9 2017.12.15
1827 오징어 순대국 제조석 12 2017.12.15
1826 달샤벳 결국 해체 10 2017.12.15
1825 태세전환 중인 분들 15 2017.12.15
1824 90년대 2000년대 초반 속옷 모델 8 2017.12.15
1823 오빠 왕따 만든 여동생 4 2017.12.15
1822 조보아의 무브먼트 4 2017.12.15
1821 햇반 매출 급증 37 2017.12.15
1820 아시아 축구 최고 이적료 경신 11 2017.12.15
1819 착실한 사장님 9 2017.12.15
1818 핑크색 구역에서 아저씨가 내렸다? 21 2017.12.15
1817 우병우 근황 72 2017.12.15
1816 대륙에서 폭행 당하고 기레기로 몰린 기자 101 2017.12.15
Board Pagination Prev 1 ... 118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 169 Next
/ 1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