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gif

 

2.gif

 

3.gif


  • ㄴㄴ 2018.05.27 21:49 (*.115.102.140)
    남친 생겼다던데 축하합니다 ㅎㅎㅎ

    행복하게 만나라 나연이 화이팅!
  • 글쓴이 2018.05.27 22:05 (*.65.169.149)
    사실상 관상어
  • 뿌뿌 2018.05.27 22:34 (*.244.77.54)
    언제까지 남친리플달리냐 이거... 그 커플템이라는 곰돌이 남자한테 일본 팬이 줬던 거드만
  • ㅁㅁ 2018.05.27 22:40 (*.203.99.84)
    연두색 빼박 ㅇㅇ 곰돌이로 물타기 노놉
  • .... 2018.05.27 23:01 (*.35.210.35)
    걍 왠만큼 들어는 본것 같다 싶은 걸그룹 맴버들은 90%이상 연애중이라고 보면 됨.
    10%로는 아직 미성년자라 조심하는 경우, 헤어진지 얼마 안된 경우등이라 보면 된다.
    신체 건강한 남,여가 손도 잡고 뽀뽀도 하다보면 떡도 칠 수 있는 거고...
    웃으면서 축하해 주자고...
  • 뿌뿌 2018.05.28 02:53 (*.244.77.9)
    일단 난 트와이스 팬이라는 것부터 밝히고 시작할게. 십덕 개소리라고 넘겨도 되는데 읽을 사람은 읽었으면 해서 쓴다.

    1. 연두색 얘기는 정확히 뭐냐?
    K러시에 연두색 어울리는 연하남 얘기가 나왔었고 바로 그 날 남연갤 언니들이 같은 소속사 갓세븐 유겸(팀 내 상징색 그린, 2살 연하)이라고 판 짜면서 몰고 갔어. 그리고 다담날인가 나연 지효 정연이가 브이앱 켜서 그때 그 이상형 얘기 자기들끼리 정연이로 몰고 간 거라고 해명아닌 해명을 했었지. 평소부터 정연이랑 나연 엮는 장난 분위기가 팀 내 있었고 정연이 상징색이 연두색이고 나연보다 연하거든. 방송이랑 브이앱 사이에 정연이 머리도 녹색으로 염색했었고. 뭐 심각한 분위기는 아니었고 브이앱 하다가 이야기가 그렇게 흘러가서 서로 웃으면서 얘기했었다. 그리고 잠잠해졌다가 또 그 곰인형 얘기 나오면서 이번에는 세븐틴 민규랑 엮더라고.

    내가 하고 싶은 말은 아직 데뷔 만 3년도 안 된 애들이 매니저 4~5명 뻔히 보고 있는 방송 녹화 중에 그렇게 특정한 저격(?)을 서로 대놓고 할 만한 분위기냐는 거야. 응 아냐~ 이렇게 생각하면 뭐 거기서 나랑 의견이 다른 거지 뭐. 다만 콘서트 날 김희철 왔다면서 뜬금없이 요새 김희철이 나연이한테 대시중이다 이런 트윗이 돌기도 하고 하여튼 인기 좋은 여돌 센터다 보니 이런 류의 얘기가 일년에 열두번도 더 나오는데 그 남자들이 매번 다르다는 거지. 개 중 이번 건은 유머사이트들에서 좀 더 유통이 되었다는 차이가 있는 거고. 그래서 갑자기 이 얘기만 높은 신뢰도인 것처럼 얘기 도는 게 좀 웃겨.

    2. 십덕새끼야 그래서 너는 니가 빠는 여돌이 연애 안할거라고 생각하냐?
    당연히 그 나이대 제일 매력있는 청춘남녀들이 모여있는데 연애 하고 있겠지. 뭐 그걸 몰라서 남친얘기 그만 달자고 한 건 당연히 아니고. 뭐냐면 이런 게 있어. 최소한 들키지 않으려고 노력은 한다는게 아이돌이랑 팬 사이에 애티튜드랄까 그런 문화가 있다는 거지. 말하자면 아이돌로서 자기관리하는 부분 중에 하나라고 보면 될 거 같음. 아이돌을 좋아한다는 건 유사연애적인 부분도 크지만 마치 스포츠 팀 응원하는 것처럼 감정이입하면서 성장을 지켜보고 응원을 하는 부분도 크거든. 선수의 애티튜드 문제에 팬들이 민감한거랑 비슷하다고 보면 될 거같애. 럽스타그램이나 티 내는 게 예를 들면 노래연습을 안하고 춤을 게을리 추는 거랑 비슷하게 된다는 거지 아이돌 계에서는. 하루하루가 아이돌 팬들끼리 서로 헐뜯고 뭐만 좀 책잡히면 퇴물이네 어쩌네 난리가 나는 전쟁터가 아이돌계니까.

    그래서 뭔가 꺼리인 것처럼 보이는 게 나오면 그걸로 뭐 궁예마냥 다 이래저랬겠지~하는 인간들이 싫다는 거야. 뭔가 자기는 대단한 통찰력과 지혜가 있는 것 마냥. 아이돌 열애 터지면 아주 팬들보다 더 날뛰는거같애. 저 십덕새끼들 절망하는 꼴 좀 보라지! 정작 팬들은 알아서 손절하거나 걍 계속 좋아하거나야. 아이유때도 태연때도 그랬지. 뭐 씨디 쪼개고 불태우는 병신들은 퍼센테지 상 극히 일부 있는거고. 비합리적인 거 알아도 그 안에서 나름 서로의 룰을 지키면서 놀고 있는 건데 거기다가 대고 이 비합리적인 새끼들! 정신을 차리거라! 하는 거 보면 짜증이 나겠어 안나겠어.

    3. 그래서 어쩌라는 거냐?
    어차피 아이돌이란 게 구설수에 오르는 게 그 역할의 일부이기도 하고, 이런 남초 유머사이트에서 그렇게 소비되는 거 역시 어쩔 수 없다고 생각은 해. 근데 그냥 이런 얘기 한 번 해보고 싶었어. 좋은 말 안 나올건 아는데 새벽이라 쓰게 됐나봐. 그럼.
  • 카인드맨 2018.05.28 03:08 (*.131.75.237)
    근래 보기드문 이성적인 십덕이네.
  • 3줄요약 2018.05.28 03:09 (*.150.10.132)
    요약 :
    연두색은 개소리 그전부터 연두색에대한 상대가 계속 바껴왔다
    연애 하는지 안하는지 알수없다 하지만 조건상 하기어려운 상태다
    내가 십덕이라서 안다
  • 디멘션 2018.05.28 15:19 (*.217.203.171)
    땡큐
  • 234 2018.05.28 09:56 (*.133.40.167)
    어릴때 내가 좋아하던 걸그룹 멤버가 연애한다고 하면 좋진 않았다.
    나 아는 사람은 카라 구하라를 열심히 덕질하다가 용준형이랑 열애설 터지마자 바로 안티로 돌변하더라고.
    이쪽은 인정할 수 있는 반응이라고 생각함. 심리를 이해는 못해도 그런 사람 많다는건 아니까.

    이제 트와이스 좋아하는데.
    사실 애들 뭐만 있으면 열애설임. 나연이 열애설만 사람 바꿔가며 몇번을 봤다.

    나연이가 방탄 정국이랑 열애설 났을때 기분이 나쁘지 않았다.
    '그렇지. 방탄소년단 정도는 사귀어 줘야지'
    이렇게 생각했음. 오히려 열애가 사실이길 바랬는데. 아닌가보더라.

    근데 이번 연두색때는 기분이 별로였어.
    '왜 하필 듣도보도 못한 (혹시 걔들 팬 있으면 미안하다. 근데 비교대상이 방탄이면 듣보 맞잖아) 애랑 사귄대냐? 더 잘난 놈 많을텐데'
    이런 기분이었다. 열애설이 사실이 아니길 바라고.

    뭔 기분인지 모르겠다. 삼촌팬이라고 진짜로 삼촌 마음인가.
  • 123 2018.05.28 12:03 (*.72.194.173)
    아이돌이 연애하는거 까면 아이돌은 연애 못하냐고 헛소리 싸는 애들 있는데
    그게 직업이니까 까는거임
    아이돌이 춤추고 노래하는게 직업이긴 하지만 사생활 관리하는건
    직장에서 일은 잘하는게 직업이긴 하지만 근무태도 관리하는 직장인과 같다고 생각함
    십덕 새끼들 유사연애에 불타오르는거 ㅈ같은데
    그거 만큼 아이돌도 사람이야 뺴액 하는것도 ㅈ같음
  • ㅂㅈㄷㄱ 2018.05.27 22:59 (*.182.240.28)
    존나게 빨고 있겠네
  • ㅁㅁㅁㅁ 2018.05.28 00:14 (*.34.165.238)
    연두색 수트남
  • ㅇㅇ 2018.05.28 07:12 (*.99.145.87)
    연두해요 연두해요
  • ㅇㅇ 2018.05.28 16:41 (*.112.121.85)
    솔직히 연애를 막을순 없지만 남친 밥한끼 사준다고할때 내돈이 그새ㄲ가 스테이크 한조각이라도 처먹는데 보태졌다면 좋진 않을거같긴하다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060 드디어 공인인증서가 없어지고 23 2018.05.28
2059 양예원 인스타 상황 28 2018.05.28
2058 소름 돋는 카톡 17 2018.05.28
2057 베트남에 간 나라 6 2018.05.28
2056 150만원짜리 데스크탑 51 2018.05.28
2055 그분들이 또 5 2018.05.28
2054 의외의 음식 조합 18 2018.05.28
2053 터질듯한 박나래 11 2018.05.28
2052 모텔 생수의 진실? 21 2018.05.28
2051 나름 개그계의 미녀로 불리는 그녀 12 2018.05.28
2050 어느 정당 광고 8 2018.05.28
2049 스타로드 무명 시절 29 2018.05.27
2048 동생이 자기 옷 훔쳐입자 데프콘이 한 행동 7 2018.05.27
2047 CG로 의심 받던 김아중 다리 길이 19 2018.05.27
2046 미국 군사력의 힘 28 2018.05.27
2045 유니티 등장씬 28 2018.05.27
2044 야구장 갑분핫 17 2018.05.27
2043 여자들의 금지어 21 2018.05.27
» 전신샷 찍어주는 나연 15 2018.05.27
2041 그분 근황 16 2018.05.27
2040 떨어뜨린 하영이 10 2018.05.27
2039 라모스의 암바 43 2018.05.27
2038 트와이스 일본 콘서트 17 2018.05.27
2037 깨달음을 얻다 16 2018.05.27
2036 표혜미 메롱 4 2018.05.27
2035 18년 전 트럼프 31 2018.05.27
2034 성격 좋은 갈치국물녀 61 2018.05.27
2033 챔스 결승 골 장면 50 2018.05.27
2032 판문점 회담 결과 52 2018.05.27
2031 요즘 초딩들 사이에서 유행이라는 노래 37 2018.05.27
Board Pagination Prev 1 ... 56 57 58 59 60 61 62 63 64 65 ... 129 Next
/ 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