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각투스 2018.05.27 01:25 (*.106.191.194)
    네임밸류로 초창기 시청률은 먹어주겠지만 영 어눌하고 말주변 없을 거 뻔한데
  • ㄴㅇㄹ 2018.05.27 01:26 (*.177.32.18)
    차라리 컨탠츠로 때문에 할때마다 몇번했는지 카운팅 띄어놔도 웃길듯
  • ㄱㄴㄱㄴ 2018.05.27 03:19 (*.124.96.68)
    머리 좋다. HIMYM에서 BUT UM 나올 때마다 술 마시기 시합 했던 거 생각난다. ㅋㅋ SBS에 건의해봐. 배텐이나. 진짜 아이디어 좋다.
  • 성재 2018.05.27 08:49 (*.157.36.2)
    배성재가 방송에서 이미 그 컨텐츠 말했어...
    때문에 몇번 하는지 이벤트 해서 맞추면 선물 줄까 한다고 농담으로 던진말이지만
  • 생각좀 2018.05.27 10:10 (*.37.92.6)
    단발성 예능이면 몰라도 월드컵이 뭔 대학 방송이냐
  • 2018.05.27 01:28 (*.142.150.76)
    지성이형이 때문에를 많이쓰고 논란이 될만한 말을 안하려고 해서 그렇지 인터뷰전문들 읽어보면 말잘해 눌변은 절대아니야
  • moon shiner 2018.05.27 01:46 (*.70.36.145)
    피부는 아무리 돈 많아도 고칠수가 없다. 박지성을 보면 알 수 있다.
    타고나야하는것
  • 1x23 2018.05.27 01:54 (*.44.254.8)
    피부만?
    구본무 회장 몇살에 죽었는지나 봐라
  • 123 2018.05.27 21:13 (*.70.57.20)
    뭔 말을 못해 시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018.05.28 06:04 (*.128.174.23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터졌다 ㅅㅂ진짜 뭔말을못하게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ㄹㅇ 2018.05.27 01:47 (*.148.185.6)
    뭐 이상한 말투나 귀에 거슬리는 표현이 있으면 문제가 되겠지만 ~때문에 정도면 박지성의 특유의 시그니처 표현이라고 생각함.
    해설할 때만 도지는 게 아니라 익히 선수생활 인터뷰 때부터 나오던 거라ㅋㅋ
  • 락빠 2018.05.27 02:50 (*.137.254.143)
    나는 듣기에 거슬리진 않는데 왤케 저 어구하나로 여러명이 귀찮게하냐..
  • ㅁㄴㅇ 2018.05.27 03:27 (*.120.49.24)
    박지성 해설 몇번 들어봤는데 말주변은 없더라
    뻔한 얘기 늘어놓는다고는 해도 듣기 편한건 그나마 이영표더라
    안정환은 또 너무 쌈마이스러워서...
  • 이제충 2018.05.27 04:46 (*.174.221.74)
    이제 그런 거거든요. 이제 여기서 나와줘야 되거든요. 이제 슛 차야 되거든요. 이제 골 들어갔거든요.
    이제 지금이 기회거든요. 이제 경기 다 잡았거든요. 이제 이겼거든요.
  • 미스김 2018.05.27 07:37 (*.38.21.237)
    "원인과 결과"가 의식하지않은 좌우명이었던 것이여.
  • 할배 2018.05.27 08:13 (*.58.106.37)
    헐... 무조건 스펙이나 유명세로 해설자를 쓰면 되나?

    목소리도 안 좋고 솜씨도 없고 얼굴도 영 불편한데....

    보고 듣는 시청자를 전혀 고려하지 않는구만... 쩝...
  • ㅇㅇ 2018.05.27 10:38 (*.180.27.27)
    얼굴이 뭔상관이야 정말 수준낮네
    너같은 시청자는 고려안해도됨
  • ㄲㅈ 2018.05.27 13:47 (*.230.93.52)
    얼굴 ㅋㅋㅋㅋㅋㅋ
    몇분 나오나요 얼굴 ㅋㅋㅋㅋㅋㅋ
    목소리는 공감하는데 얼굴은 너무 갔네요
    베컴도 해설하면 안된다고 할듯
    선출로써 보는 시야가 있고 그걸 궁금해 하는 시청자도 있겠지요 무지한 자여
  • 11 2018.05.27 14:39 (*.159.38.88)
    그럼 님이 다른 채널을 보면 되는겁니다
  • 침착맨 2018.05.27 09:56 (*.9.51.89)
    현영민도 해설하는데 주어를 항상 말미에 배치하는습관이 있더라. '헤더를 가져가는김신욱 선수의 모습입니다.', '크로스가 부정확한 수원의 모습입니다.' 이런식으로 주어의 ~모습입니다.를 계속 씀.
  • 2018.05.27 11:16 (*.218.105.53)
    영표형꺼 봐야지
  • ㅁㄴㅇㄹㄴㅁㅇㄹ 2018.05.27 19:44 (*.97.163.122)
    ㅁㅇㄻㅇㄹ
  • 2018.05.27 20:49 (*.87.40.18)
    차라리 배성재 첼지현이 하는게 날거같은데
  • ㅇㅇ 2018.05.28 08:40 (*.180.217.163)
    박지성은 애초에 해설을 계속 쭉 하는게 아니라 스포츠 행정쪽으로 나갈거 같던데. 석박사 받고 js재단 운영하면서. 감독 코치는 애초에 지향하지 않고. 그냥 단발성 해설일듯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018 295명 사망 말레이시아 항공기 격추 사건의 진실 13 2018.05.27
2017 다솜 때문에 기분 안 좋아진 박나래 18 2018.05.27
2016 남자 변호사인데 50 2018.05.27
2015 가카의 한마디 28 2018.05.27
2014 서울에서 열리는 어떤 페스티벌 51 2018.05.27
» 박지성의 고치기 힘든 버릇 24 2018.05.27
2012 화제의 북한 승무원 29 2018.05.27
2011 힐링 중인 백종원 24 2018.05.27
2010 우리 설현 충성충성 28 2018.05.27
2009 공중파에 노출된 그 로고 33 2018.05.27
2008 아는 형님 상상력 테스트 7 2018.05.27
2007 공 맞은 여고생 31 2018.05.27
2006 로마인 이야기로 유명한 작가의 위안부 망언 34 2018.05.27
2005 실수로 여사친과 잤어요 39 2018.05.27
2004 대놓고 수지 저격 23 2018.05.27
2003 서울역 무인복합기 풍경 20 2018.05.27
2002 이경규가 꾸준히 하는 말 21 2018.05.27
2001 장수견의 비밀 9 2018.05.27
2000 부처님 오신 날 이병헌 이민정 19 2018.05.27
1999 김정은이 시찰한 원산 관광지구 18 2018.05.27
1998 이승우와 슈팅 연습하는 쏜 18 2018.05.27
1997 이시영 선수 시절 체중감량 스토리 8 2018.05.27
1996 2017 대학생이 선호하는 기업 38 2018.05.27
1995 입체적인 지효 7 2018.05.27
1994 변질된 미투 운동 23 2018.05.27
1993 앞머리 자르고 후회하는 소진 12 2018.05.27
1992 의외로 카페인 함량 1등인 식품 13 2018.05.27
1991 백종원의 장사 철학 82 2018.05.26
1990 아내와의 스킨십을 거부하는 남편 43 2018.05.26
1989 매니저 운동 시키는 김종국 16 2018.05.26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135 Next
/ 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