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분당 2018.01.16 15:09 (*.143.199.181)
    분장입니다.
  • 111111 2018.01.16 15:13 (*.150.186.175)
    머리털 하나하나 다뽑은거 아닌가요??....저사람이면...그랬을듯..ㄷㄷㄷ
  • 2018.01.16 20:37 (*.190.40.153)
    분장이요... 부분삭발하고 화장처리
  • 2018.01.16 21:17 (*.248.197.82)
    머리 그만좀 뽑아 게리 울더만
  • ㅁㄴㅇㄹ 2018.01.16 15:16 (*.166.55.214)
    올해,, 오스카 받겠지?
  • 필와단골 2018.01.16 15:17 (*.36.36.114)
    헐...처칠인가? 못알아 보겠네
  • ㅇㅅㅇ 2018.01.16 15:36 (*.206.71.254)
    그동안 상복이 없었는데 이번엔 받겠지?
  • 초전박살 2018.01.16 16:52 (*.77.3.90)
    처칠이 나오는 영화라면...

    2차세계대전 배경으로 나오는건가..??

    프랑스 침공 전

    가짜전쟁이라고 칭햇던 시기로 만든다면

    진짜 보러 갈 의향잇다
  • 에부리이이이우어어언!! 2018.01.16 17:07 (*.40.152.78)
    "덩케르크"

    그 귀환작전?? 때 배경 이라던데??
  • 아재아재 2018.01.16 17:55 (*.52.153.71)
    오오
    그러면 2차세계대전 당시 사면초가에 놓엿던
    연합군의 덩케르크 탈출 배경시기라면
    일명 낫질작전이라 불렷던
    만슈타인의 기갑부대가
    벨기에 아르덴 숲을 가로지르는 것부터 시작인건가?
  • 쓰레기색히 2018.01.16 23:12 (*.36.139.120)
    뱅골대기근 한 번 보여주려나??
  • ㅇㅅㅇ 2018.01.17 05:19 (*.252.237.58)
    올드만은 째려보는 눈빛이 딱 올드만의 눈빛이 있음
  • 11 2018.01.17 12:35 (*.45.10.23)
    1차대전 당시 갈리폴리전투에 보병 갈아넣기 한 장본인이다.
    차근차근 보면 아주 극악무도한 지시를 많이 했더라 컹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899 대륙 영화 명장면 11 2018.01.16
1898 원더걸스 춤추는 설현 20 2018.01.16
1897 화끈한 칼치기 38 2018.01.16
1896 홍콩 4대천왕 13 2018.01.16
1895 평창올림픽 물리치료사의 실체 15 2018.01.16
» 게리 올드만 근황 13 2018.01.16
1893 진검의 위력 36 2018.01.16
1892 김대범식 개그 19 2018.01.16
1891 남편한테 어디까지 요구 가능한가요? 33 2018.01.16
1890 선택 2018 20 2018.01.16
1889 여자가 더 많은 나라 29 2018.01.16
1888 2018년 키아누 리브스 11 2018.01.16
1887 아버지와 아들이 대회에 함께 출전 17 2018.01.16
1886 하하가 수지 이후 처음이라는 11 2018.01.16
1885 이거 써보신 분? 17 2018.01.16
1884 우영의 고인드립 17 2018.01.16
1883 동계올림픽 귀화 선수들 15 2018.01.16
1882 클라라 근황 6 2018.01.16
1881 수저 녹이기 15 2018.01.16
1880 오윤아 란제리 화보 11 2018.01.16
1879 김희철이 걱정이라는 머리숱 12 2018.01.16
1878 대륙의 공격적인 모델 10 2018.01.16
1877 평창 개막식 한반도기 들고 입장 48 2018.01.16
1876 추억의 보성국 8 2018.01.16
1875 열도의 방한 용품 27 2018.01.16
1874 민경이의 매력 포인트 13 2018.01.16
1873 장군 진급이 유력한 대령 보직 18 2018.01.16
1872 학창시절 수많은 학생들을 지리게 만들었던 책 15 2018.01.16
1871 머슬녀 차은교 8 2018.01.16
1870 금융위기 버블에 대한 명언 33 2018.01.16
1869 라오스식 샌드위치 33 2018.01.16
1868 수능 포기한 여고생의 꿈을 찾아준 박명수 28 2018.01.16
1867 군복무 기간 단축 29 2018.01.16
1866 현지인들이 가는 식당이 위험한 이유 29 2018.01.16
1865 인종차별 광고논란 H&M 매장 근황 23 2018.01.16
1864 방영 예정인 교도소 예능 45 2018.01.16
1863 아빠가 부끄러운 딸 10 2018.01.16
1862 여행의 진리 9 2018.01.16
1861 서울시의 총력 지원 34 2018.01.16
1860 전소민이 낙인 찍은 유재석 12 2018.01.16
Board Pagination Prev 1 ... 94 95 96 97 98 99 100 101 102 103 ... 146 Next
/ 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