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PNG


  • 아이폰 2017.12.17 22:41 (*.166.234.30)
    무슨 일이래 ㄷㄷㄷ
  • ㅡ.ㅡ 2017.12.17 22:47 (*.98.36.143)
    전북대학병원도 오진 겁나 많다.
  • 흠냐 2017.12.17 23:09 (*.235.245.40)
    부모들은 눈물나겠다....
  • 그래도이대목동출신은걸러라 2017.12.17 23:36 (*.136.2.13)
    사고가 아닌데도 억수로 억수로 재수없어서
    그랬을 수도 있는 시나리오 하나

    당직 의사 1명, 백업 시니어 1명 당직중

    간호사는 구역별로 2명정도 듀티? 그럼 6명?

    중환자실에서도 상태 안좋던 구역

    첫번째 아이가 알람발생. Cpr하고 부랴부랴 처치하고
    바쁜 와중에 두 번째 아이 알람 발생.
    일손이 부족하니 백업 듀티 호출 혹은 첫번째 상황에서
    콜받고 보조 혹은 지시하던 백업이 처치중
    세번째 아이 알람 발생.
    정말 일손 부족. 간호팀 총 동원
    의사도 병동당직까지 불러모음
    상황 해결안됨.
    얘네 아마도 1kg도 안되는 핏덩이들임
    영화에서 처럼 주사 막 꽂고 누르고 째고 그런거 없음
    가슴을 눌러도 손가락으로 누르고
    약물을 주입해도 일분에 한 방울 들어갈 정도로
    극소량이 정밀한 기계로 주입되는 애들임
    처치를 하고도 반응은 또 조심히 지켜봐야함
    온 사방이 사투를 벌이는 가운데
    네번째 아이까지 알람 발생.
    패닉 그 자체. 불가항력
    사실 이대목동 소아과 의사들 다 모여있었어도
    동시에 cpr 네 건이 발생하면
    다 살린다는 보장은 없음

    인력이 부족하고 동시다발적인 위급상황에
    대처하지 못한 것이 의료사고라면 사고

    그럼 보상? 보상한다치고
    앞으로의 대책은?

    전국의 모든 신생아중환자실은 단 한개도 안빼고 적자상태

    또 돈 얘기? 뭐 맞음.

    유래없는 저 상황을 대비해서
    평소에 과연 몇 이나 대기하고 있어야할지...
  • ㅇㅁ 2017.12.17 23:39 (*.82.95.241)
    흠 그렇구만..
  • 궁금 2017.12.18 01:10 (*.62.212.100)
    내 여친 이대목동인데 ㅠ 왜걸러야 하나여
  • 원효대사해골물 2017.12.18 01:52 (*.38.8.116)
    지 하고싶은 얘기 하려고 막갖다붙이네.
    그 억수로 재수없는 시나리오 발생 확률이 얼마나됌?
    중환자실도 말이 중환자실이지 기타 질병이 있는것도 아닌 미숙아들이라며?
    인력부족의 문제? 아니 걍 이번껀은 의료사고 냄새 찐하게 나는데?
    모든 의료사고를 인력부족의 문제라며 끌고가려다간 분노만 살거다
  • 원효대사해골물 2017.12.18 01:59 (*.38.8.116)
    아니 시발 같은 병동에서 1시간 20분 내에 응급상황 4개 연이어 터지는게 우연이라고?
  • ㅇㅇ 2017.12.18 03:17 (*.93.19.232)
    사람하는일에 실수가 없다고 전제하는거 자체가 일단 잘못된거 아니냐..

    시스템적 얘기를 하는데 시스템자체가 틀렸다고 하면 뭐 어쩌라고
  • 원효대사해골물 2017.12.18 11:08 (*.38.8.116)
    해당 병원의 전적을 고려해볼때 이 건 또한 의료사고일 듯한 심증이 강하게 드는데, 시스템 얘기하면서 면죄부 부터 씌울려는게 맞는거냐? 수액에서 벌레 나오는것도 인원문제야?
  • ㅇㅇ라라 2017.12.18 12:39 (*.160.104.50)
    그럼 새끼야 매주 로또 맞는 새끼들은 뭔데

    작은 확률이라고 아예 무시하네
  • 원효대사해골물 2017.12.18 13:07 (*.38.8.116)
    내가 언제 작은 확률을 무시함? 큰 확률 제끼고 작은확률부터 주목하는게 의도가 들어간 해석이라는 거지 모지리 새꺄

    그리고 로또는 하이구 병신아. 개개인의 1등 당첨 확률은 작더라도 압도적인 시행횟수가 받쳐주니까 매주 1등이 보장되다시피 쏟아져 나오는거고.. 예시도 지같은걸 들고나오네
  • 중환자의 2017.12.18 13:01 (*.97.216.162)
    조사는 더 해봐야겠지만.. 간혹 그런 일이 있긴하다..
    소아과는 아니지만, 내가 중환자실 당직설때 3명이 30분안에 심정지가 왔었다. 한명은 위장관출혈, 한명은 부정맥에 의한, 한명은 심근경색..
    도저히 그 3명을 다 커버하기에 의사랑 간호사 인력이 너무 부족했다.. 한명 심정지때 필요한 최소 인력이 의사 2명, 간호사 2명정도 필요한데, 한명만 arrest와도 뒤집어지는데, 3명이 오니까...참고로, 심정지때 심폐소생술 수가가 정확히 기억이 안나는데 나때는 6~7만원정도 했는데, 그것도 20분인가 30분이상 해야 그렇게 받지 그전에 환자가 돌아가시면 나라에서 그돈을 깍는다..(내가 이야기하고 싶은건 의료인 4명이 환자를 살리기위해 30~40분동아 온힘을 다해 일해버는 돈이 고작 6만원이라는거구, 돈을 더벌고 싶다라가 아니라, 우리나라의 모든 중환자실의 고질적인 적자운영의 배경을 말하고 싶은거다..)

    암튼 일반인들은 그냥 욕하고 비난하고, 책임자를 처벌하라고 하지만, 성인도 아닌 24주 미숙아를 포함한 소아 중환자실은 정말.. 삶과 죽음의 경계가 보이지 않는 살얼음 같은 곳이다.. 좀더 조사결과때까지, 지켜보자.. 이런일이 생긴 원인과, 문제가 생겼을때 제대로 대처했는지, 제대로 대처못했다면, 인력의 문제인지, 시스템의 문제인지 차근차근 확인하고, 다음부터 이런일이 생기지 않도록 하는게 우선이라 생각한다. 마지막으로 유가족들에게도 의료인으로서, 부모로서 마음이 아프다..
  • 2017.12.18 05:21 (*.229.81.164)
    너 이 ㅅㄲ
    뇌피셜을 팩트처럼 써놓은 거냐?
    레알 팩트면 제대로 밝혀라
    괜한 개돼지들 선동하지 말고
  • 2017.12.18 08:44 (*.62.203.183)
    일반중환자실에서 1시간만에 3~4명 죽는일 허다하고 의료사고도 아님. 신생아였기 때문에 이슈가 크게된거지, 누구의 잘못도 아닌 안타까운일이었을 가능성 충분히 있다. 결과 나올때까지 지켜봐라. 또 의사죽일놈으로 여론형성해서 마녀사냥 존나 하다가 진실이 밝혀지면 뒤돌아서는 국민성을 너무 오랫동안 봐왔다.
  • 문맹이냐 2017.12.18 09:36 (*.214.150.55)
    가능한 시나리오라고 했다
    그 누구도 팩트라고 한 적 없어
  • ㅇㅇ 2017.12.17 23:39 (*.225.249.162)
    이거진짜 너무하다고 생각함.. 진짜 이거 병원관계자들 다 밖으로 내 쫓고 투명하게 수사해야한다고 본다..
    병원측에서 오진이니 의료과실이니 뭐니 말 많은데 소송가도 사실상 이기기 정말힘든 부분이고.. 저 병원은 뭐 링거에서 벌레 나온적도 있다던데.. 진짜 너무나 큰 사건이 터져버렸으니.. 사건을 축소하거나 덮으려는 시도 자체를 못하게, 아예 그냥 관계자들 다 밖에 묶어놓고 철저하게 조사해야한다고 본다.. 생후 24일인가 이런 아이도 있던데.. 하.. 정말 씁쓸하다..
  • ㅇㅇ 2017.12.18 00:16 (*.252.237.58)
    역시 서울
  • 나미 2017.12.18 00:16 (*.43.153.105)
    이대목동병원 원래 평안좋음
    목동서 수십년 사신 영감님도 이대목동병원만 가면 사람 죽어나오는걸로 유명하다고
    돈들고 시간들어도 멀리있는 다른병원다니시더라...
    예전 메르스때도 그지역에서 제일먼저 뚫린게 이대목동병원이고...
  • 공무원사회 2017.12.18 00:33 (*.214.80.108)
    대학병원 3군데 가봤는데 죄다 별로였음, 간호사도 불친절하고 의사도 불친절하고 하나같이 별로였음
    병원은 아산병원이나 삼성서울의료원 두군데 중에 가야함.
  • 2017.12.18 01:49 (*.7.248.53)
    백병원 괜찮던데?
  • 퀀텀 가즈아 2017.12.18 09:50 (*.222.57.114)
    백종원이 하다하다 이제 병원도 하는거임? 대박일세
  • 사원나부랭이 2017.12.18 10:53 (*.235.56.1)
    부장님 출근하시면 일 좀하세요..
  • 한림대 2017.12.18 12:42 (*.162.243.100)
    네 다음 인제대~~
  • ㅁㄴㅇ 2017.12.18 11:13 (*.212.37.21)
    서울대 병원 좋은데
  • 고광박 2017.12.18 00:34 (*.226.91.185)
    오늘 뉴스로 이거 봤는데 보니까 관련사람들 나와서 정말 죄송하고 어쩌고
    응급실 중에도 특히 중환자들 있는 방이었는데 결론은 원인불명

    내 생각에는 책임지기 싫어서 원인불명한 거 같다
  • 블랙캣 2017.12.18 00:51 (*.133.242.181)
    무슨 일이래....ㅜㅜ 아픈 아기들이었나? 아니면 그냥 갑자기? ㅜㅜ 아기천사들 명복을 빌어요~
  • ㅁㄴㅇㄹ 2017.12.18 01:24 (*.35.222.17)
    원래 CPR 한번 걸리면 총출동 되지 않나?
    근데 두번 걸리면 그 병동은 마비될걸?
    근데 세번, 네번 걸렸다는건 정말 어느 대학병원도 패닉이었을걸?
    물론 사고 조사는 철저히 이뤄지길 바란다.....
    나도 아이를 가진 입장에서 너무도 안타깝다..
  • ㅁㄹㅇ 2017.12.18 03:10 (*.233.232.166)
    아니 병원도 병원문제지만 수액을 납품하는 성원메디칼(필리핀 위탁제조) 도 만만치않게 책임져야할꺼같은데.
    그리고 더 어의없는건 이미 9월에도 이물질관련해서 똑같이 일 한번 터졌으면
    필리핀 제조업체 방문해서 점검할때까지 수액을 받지 말아야지 쉬쉬하면서 그대로 받다가 결국 사고 터졌구만 ㅡㅡ
  • 1234 2017.12.19 14:04 (*.172.15.33)
    정확한 분석이네
    지금 19일 오후2시인데 오늘 아침에 균 결과 나왔네 일반적으로 인분(사람똥)에 있는 균이네

    [CBS 김현정의 뉴스쇼]
    - 신생아 3명 '시트로박터 프룬디균' 발견
    - 일상 속 세균, 혈액 유입시 패혈증 유발
    - 동시다발 사망 발생…수액오염 가능성 높아
    - 수액 생산·제조·투약 과정 모두 살펴야

    이대목동의 수액제조시스템의 문제였다면 그 동안 꽤 많은 중환자들이 집단 패혈증으로 사망했어야하는데 그 정도까지는 아니므로

    그 필리핀 제조 성원메디칼의 안이함으로 단일오염수액이 시단을 일으켰다고 추측되네

    결국 갑을 하청원청의 문제구만

    모든 문제의 본질이 원청하청재하청문제로 귀결되네

    나 대통령 뽑아주라

    내가 이 문제 해결할게 시벌
  • ... 2017.12.18 08:30 (*.15.84.107)
    감기걸린 아이 데려가면
    뇌수막염이 의심된다고 척추에 구멍뚫어 검사.
    뇌수막염 양산 병원으로 유명한 곳...

    이거 말고도 많다.
    하여간 죽은 다음에나 가야할 병원임.
    이대목동 장례식장.
  • 현직의사 2017.12.18 08:59 (*.5.71.110)
    신생아 중환자실은 운영하면 운영할수록 적자를 면치 못하는곳이다. 병원입장에서는 수익적으로 항상 적자인 곳이니 시설 및 인력확충면에서 항상 뒷전으로 밀리는 곳이기도하다. 소아과 의사들조차 세부전문하기를 꺼리른 곳이며 간호사들도 3D로 여겨서 항상 신규 간호사들만 넘처나는곳이고, 이런상황에서 사고가 안날려니 안날수 없고 언제든 터질 수 있는 시한폭탄 같은곳이다. 그 시한 폭탄이 터진곳이 이대목동이기도 하겠지. 속칭 돈이되는 암병원(수가가 높은곳) 과 장례식장장사로 외상센터및 신생아실을 끓고 가는 게 현재 대학병원 현실들이다. 이번 사건을 계기로 철저한 진상조사를 통해 책임 질 사람 다 반드시 책임지어야한다. 또 능력없는 병원의 신생아 중환자실은 다 폐쇄 시키는게 맞겠지(병원수익 입장에서는 훨씬 이득일 테니)
  • 2017.12.18 09:11 (*.62.203.183)
    맞다. 지금도 소아과 의사지원이 부족하고 신생아실은 특히나 열악하다. 거의 모든 대학병원에서 인력을 쥐어짜듯이 사용하여 신생아 중환자실을 돌리고 있다. 이번 사고가 의료사고가 확실하다면 책임질 사람은 확실히 처벌하고 전국에 문제 있는 (의료인부족, 기구부족) 신생아 중환자실은 문을 닫거나 확실하게 리뉴얼해야 할텐데.. 병원입장에서는 안그래도 적자만 나는 NICU를 돈들여 업그레이드 하고 싶지 않겠지. 분명히 문제지만 인력있는 대형병원 (빅5)정도에서만 신생아중환자실을 가동하여 신생아를 살리면 될것 같다.
    그 병원에 만약 잠도 안자고 밥도 안먹고 환자만 보는 의사가 있다면 아이는 살게될거고 그 의사는 영웅이 될것이며 신생아를 보지 않는 대다수의 소아과 의사는 히포크라테스 선서를 저버린 돈벌레 취급을 받게 되겠지.

    지금도 크게 다르지 않다. 외상센터와 이국종교수가 현재 그런상황이다.
  • ㅋㅋㅋ 2017.12.18 11:05 (*.157.78.31)
    영웅이 되진 않지 그냥 톱니봐퀴 중의 하나가 될 뿐이지
    그리고 몸상하면 다른 톱니바퀴로 대체될 거고
    이국종 교수처럼 수술이라도 하면서 이슈몰이라도 되면 모를까
  • 구월정원 2017.12.18 11:32 (*.123.12.236)
    이대병원 만성적자에 그나마 여성암병원, 산부인과, 소아응급중환자실 특화로 명맥 이어오고 있었는데 망했네.
    근데 망했다고 쌤통이라고 좋아하기 이전에 이런식으로 하나씩 망해나가면 애 들쳐없고 딴데 갈곳이 없어 얘들아.
    위에도 썼지만 소아응급실, 중환자실에 이대병원정도로 힘을 준 마이너급 대학병원이 없어. 돈이 안되걸랑.
    그나마 돈이 안되더라도 나름 본인들 특화 종목이라 생각해서 소아응급실도 크게 짓고 중환자실도 넓히고 했던 걸로 아는데 쯧쯧...

    이대목동병원이 잘못이 없다는 게 아니라 그냥 상황이 그래.
    애들 환절기에 폐렴 와서 응급실 갔더니, 상태 안좋다고 입원을 해야할 것 같다고 말은 하면서도 중환자실 입원실 다 꽉차서 다른데 가야된다는 이야기 듣고 여기저기 전화돌리고 있으려면 정말 미친다.
    이래저래 환자들만 힘들고 짜증나는거지.
  • 쯔더 2017.12.18 11:53 (*.128.3.226)
    이대목동ㅋㅋㅋㅋ 내가 이대목동에서 링거 맞을때 4번을 찔러도 시발 혈관을 못찾아서 피 막 흐르고ㅋㅋㅋㅋㅋ 결국 수.간호사 불러서 혈관찾더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23 2017.12.18 12:12 (*.223.49.152)
    당연한 거 아니냐? 왜 네 혈관을 안 탓하고 간호사탓만 하냐?
  • 11 2017.12.18 12:50 (*.103.227.244)
    ?? 몸무게가??
  • 11 2017.12.18 13:05 (*.131.19.173)
    예전 메르스 돌때처럼 저건 뭔가 이유가 있을거야
  • ㅁㄴ 2017.12.18 16:44 (*.145.69.147)
    그래서 원래 저기 소아과 잘 안가잖아..
    왜 저기서 출산을 해가지고..ㅠㅠ
  • 1234 2017.12.18 17:54 (*.149.86.171)
    내 개인적인 생각인데

    요즘에 잘 안쓰긴 해도 저 정도 미숙아에 호흡기 문제가 없지는 않을거고

    그럼 aminophylline 을 쓴게 아닌가 싶어

    사고 1시간전 보호자가 아이들 심박수가 200회가 넘었고 배가 부풀고 그러고 1~2시간뒤 CRP 시작했다고 했으니

    아마 신규가 용량 잘못 계산해서 줘야할 약의 10~100배를 동시에 drip 하고 간게 아닌가 싶어

    아무리 NEC 가능성이 있다지만 저렇게 동시에 4명이 생기는 경우도 불가능하고

    NEC 책엔 사망률 7% 라지만 내 경우엔 거의 1% 미만 정도 였던거 같고(우리 나라 anti 잘쓰고 수술 잘해 잘 안죽어)

    아님 신규가 aminophylline 나왔는데 atropine 이랑 헷갈려서 줘버린거 아닌가 싶기도 하고

    한 구역 아이 동시 4명 CPR 이면 거의 약물 사고인데

    NICU 에서 쓰는 약들중 저런 증상은 이 두가지가 가장 의심스럽네.

    어디까지나 내 개인적인 생각이야.
  • 모순 2017.12.18 20:13 (*.142.209.173)
    일단 신생아들의 의문사에 명복을 빕니다.

    하지만
    이 나라는 vital을 잡으면 죄인이 되는 나라임
    vital을 잡는 만큼 환자가 expire할 확률이 높지만
    생존은 당연한거고 죽으면 난리 나기 때문에
    의사는 하되 vital은 잡지 않아야 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62 바닷속 공포 체험 22 2017.12.17
2161 강연에서 박명수를 폄하했다는 김태호PD 25 2017.12.17
2160 공안의 기자 폭행 사건 조사 현장 18 2017.12.17
2159 영화 치즈인더트랩 오연서 53 2017.12.17
2158 1주일에 2천만원씩 순수익 내는 로또명당 38 2017.12.17
2157 성진국판 도시어부 11 2017.12.17
2156 역시 형광등 100개의 아우라 30 2017.12.17
2155 신해철과 유희열의 인연 34 2017.12.17
2154 앞서가는 갓한민국 26 2017.12.17
2153 모모의 춤 실력 6 2017.12.17
» 이대목동병원에서 신생아 4명 사망 42 2017.12.17
2151 이수근의 1타 3피 11 2017.12.17
2150 궁극의 PC방 30 2017.12.17
2149 김새론 미모 자랑 26 2017.12.17
2148 준표에게 일침 47 2017.12.17
2147 착한 학자금 지원 28 2017.12.17
2146 박명수 떡실신 시킨 여성 12 2017.12.17
2145 알바 봉지 도둑 신고한 편의점 근황 32 2017.12.17
2144 비율 환상인 연예인 19 2017.12.17
2143 신장 위구르 근황 22 2017.12.17
2142 친절한 솔비 8 2017.12.17
2141 정치의 종교화가 DNA에 박힌 민족 49 2017.12.17
2140 YG는 가족, 젝스키스는 비즈니스 15 2017.12.17
2139 요즘 게임 광고 수준 13 2017.12.17
2138 염기훈의 사이타마 산책 재현 24 2017.12.17
2137 이니 능욕하는 으니 22 2017.12.17
2136 소유랑 똑같이 생긴 소유 언니 14 2017.12.17
2135 뭐? 전역 병사에게 천만원 지원한다고? 57 2017.12.17
2134 기안 박나래를 지켜보는 이시언 3 2017.12.17
2133 미용실에서 쫓겨난 사람 36 2017.12.17
2132 김장훈 전설의 인싸 개그 15 2017.12.17
2131 비장한 철수 22 2017.12.17
2130 내년 이후 군인 월급 44 2017.12.17
2129 소진 이모 직찍 9 2017.12.17
2128 아내에게 대포알 슛 날리는 안정환 8 2017.12.17
2127 반짝 유행했던 음식 20 2017.12.17
2126 한국인이 사랑하는 발라드 가수 39 2017.12.17
2125 기적의 전선 연결 15 2017.12.17
2124 고든램지 쇼 출연한 피자 배달원 24 2017.12.17
2123 대통령을 위한 야경 92 2017.12.17
Board Pagination Prev 1 ...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 157 Next
/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