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유니클로 2017.11.18 16:49 (*.63.56.18)
    신박신박
  • 이게더맛있을듯 2017.11.18 18:19 (*.244.93.203)
    www.youtube.com/watch?v=quGnhFOfLBk
  • ㅇㅇ 2017.11.18 19:21 (*.138.13.70)
    난 병맥보다 캔맥이 더 맛있더라
    병맥이 싸서 그걸 먹거나 피쳐 한통사서 먹거나 하는데.. 캔맥이 쨩이야..
  • 맥주는 말이야 2017.11.18 20:43 (*.223.32.155)
    너 맥주 마실줄 모르네
  • ㄱㄱㅁㅇ 2017.11.18 21:02 (*.37.173.74)
    맥주 병은 재활용하기 때문에 맥주 본연의 맛은 캔맥이다더라.
  • 병맥이 취향임 2017.11.18 21:37 (*.185.228.174)
    본연의 맛은 모르겠고 여기 호주는 병맥이 더비싸고 인기많음.
  • ㅇㅂㅇ 2017.11.19 00:22 (*.218.105.155)
    한국도 병맥이 더 싸
  • Pygar 2017.11.18 23:22 (*.70.47.168)
    캔맥은 쇠맛나던대 ㅡ_ㅡ
  • ㅇㅇ 2017.11.19 11:44 (*.216.2.24)
    캔맥이 병맥보다 더 맛있는이유는 크게 두가지다

    캔맥은 내부가 주석으로 되어있다

    주석잔에 담아먹어야 더 맛있듯이 캔의 내부는 주석으로 되어있다

    그리고 병맥만 따로 중국에서 만드는 브랜드가 많다
  • 글쓴이 2017.11.18 22:39 (*.65.173.50)
    병맥 > 캔맥 > PT맥 순으로 맛이 좋다, 이건 탄산음료도 마찬가지, 콜라도 예전에 1리터 짜리인가 병콜라 있었는데 그게 갑이었음, 이모네가 전가족 콜라 중독인데 그것만 먹음, 나중에 알고 보니 전문가가 말하길 위순 처럼 맛이 결정되는 이유는 각 소재의 차단성 때문이라고 들음
  • 공잘알님 설명좀 2017.11.19 14:02 (*.74.166.173)
    벨트가 어떻게 움직이는거임? 첫단계는 5개 멈췄다가 한꺼번에 움직이는데
    마지막은 등속도로 움직이는거 같네?
  • 000 2017.11.20 11:46 (*.219.250.156)
    컨베이어벨트에서 재료만 살짝 분리시켜 세울수 있는 장치가 있고, 공정별 시간딜레이가 달라서. 5개씩 따로따로 들어오는듯. 그래야 뒷에가 밀리지않고 들어올수 있어서. / 벨트는 정속으로 계속 돌되. 잠시 세웠다 돌렸다 하면서 공정 돌리는듯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69 독도 새우 찾으러 울릉도까지 간 일본방송 24 2017.11.18
2168 최강의 이빨을 가진 동물 7 2017.11.18
2167 JYP 출신 연예인 특징 15 2017.11.18
2166 초보운전자가 가장 진땀 빼는 순간 21 2017.11.18
2165 무명 시절 폭행 및 감금 당했다는 배우 11 2017.11.18
2164 프랑스식 육회 스테이크 타르타르 19 2017.11.18
2163 요즘 토크 배틀 9 2017.11.18
2162 시카고의 강추위 15 2017.11.18
2161 북한이 가장 두려워하는 것들 15 2017.11.18
2160 가장 많은 아카데미 상을 휩쓸었던 세 작품 24 2017.11.18
2159 우주에서 가장 어두운 행성 3 2017.11.18
2158 매석천 드립 퍼레이드 9 2017.11.18
2157 일제시대에 멸종된 동물들 46 2017.11.18
2156 어린 나이에 벌써 사회생활 마스터 16 2017.11.18
2155 역대 천만영화 최연소 감독 24 2017.11.18
2154 세상에는 세 종류의 남자가 있다 15 2017.11.18
2153 여자 아이돌보다 예쁜 남자 얼굴 14 2017.11.18
» 캔맥주 제조 과정 12 2017.11.18
2151 미나의 복근 10 2017.11.18
2150 조선시대 이혼 합의서 14 2017.11.18
2149 하하 김종민 꿈의 매치 11 2017.11.18
2148 비행선이 사라진 이유 18 2017.11.18
2147 이승환의 연애 기준 16 2017.11.18
2146 질투하는 멍멍이 13 2017.11.18
2145 강인이 계속 사고를 치는 이유 2 2017.11.18
2144 진화학적인 변명거리 7 2017.11.18
2143 22억짜리 캠핑카 18 2017.11.18
2142 젊은이들 패션으로 씹어먹는 노인 20 2017.11.18
2141 양정원의 도장깨기 26 2017.11.18
2140 2600만원대 코트 18 2017.11.18
2139 한국인이 사랑한 그 시절 책받침 스타 13 2017.11.18
2138 1등석의 가치 18 2017.11.18
2137 차희열행 4 2017.11.18
2136 목욕하니 졸리네 4 2017.11.18
2135 송승헌 본인이 컴플렉스라는 옆모습 13 2017.11.18
2134 서울시 환경단체의 업적 및 성과 33 2017.11.18
2133 작년 류승범 19 2017.11.18
2132 아무것도 할 줄 모른다는 남편 13 2017.11.18
2131 정우성에 안 밀리는 박찬호 17 2017.11.18
2130 규모 7 지진의 위력 10 2017.11.18
Board Pagination Prev 1 ... 67 68 69 70 71 72 73 74 75 76 ... 126 Next
/ 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