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01.png

필라델피아의 한 스타벅스에서 두 흑인 남성이 경찰에 체포당함

사유는 주문하지 않고 앉아 있는 두 남자에게 직원은 나가라고 했으나

이를 받아들이지 않아 점장은 경찰에 매장에 무단침입했다고 신고

출동한 경찰이 두 남자에게 수갑 채워 무단침입 현행범으로 체포함

 

02.png

뒤늦게 도착한 일행이 자신을 기다리는 중이었다고 증언해도 안 받아줌

매장에 있던 다른 손님 또한 증언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음

결국 경찰은 두 남자를 8시간가량 구금한 뒤 무혐의로 풀어줬음

 

03.png

 

하지만 이 사건을 촬영한 동영상이 유튜브와 트위터에 올라와 700만 뷰를 기록 

 

04.jpg

 

이를 본 네티즌과 케빈 하트 등 세계 유명인들 또한 스타벅스와 경찰을 비판하고 사과를 요구함 

 

05.jpg

인종 차별 논란으로 붉어져 매장에서 대규모 시위까지 발생함 

 

06.png

필라델피아 경찰청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당시 경찰관에게 아무 잘못 없으며

원칙대로 전문가처럼 행동했다고 해명함

 

07.png

스타벅스 측은 해당 직원의 사퇴와

3문장짜리 사과문을 올리는 선에서 일을 마무리 지으려 하자

더더욱 항의는 거세지는 부작용도 생김

 

08.jpg

필라델피아 시장조차도 이건 인종차별이라면서 비판했고

또한 스타벅스는 커피 마시러 가는 곳만이 아니라 사람을 만나는 장소라고 함

경찰국에 대응방침을 재검토하고 스타벅스 정책과 직원 교육을 조사 명령

 

09.jpg

스타벅스 CEO는 사건에 대해 사과하고 재발 방지를 위해서

5월 29일 오후 동안 미국 8000여 지점을 휴점하고

175000명 직원을 대상으로 인종 차별 방지 교육하겠다함

하지만 손님이 가장 몰리는 아침 시간대에는 영업한다는 것을 보고

정말 반성의 의미가 있는지 시민들은 의구심을 느낌


10.jpg

체포 당했던 두 흑인 남성은 ABC방송에 출연해서 증언하길

경찰이 체포시 반드 시 해야 하는 미란다 원칙까지 고지하지 않았다고 하자

더욱 충격이 커지고 경찰청장 사퇴 요구도 나옴

 

11.jpg

그러자 경찰 당국도 기자회견을 열어 경찰청장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당시 스타벅스 규정을 자세히 몰라서 벌어진 일이라고 사과함


  • ㅇㅇㄴ 2018.04.21 21:24 (*.14.194.88)
    허허....
  • 2018.04.21 21:33 (*.149.33.1)
    천조국이라 가능한일...
  • ㄴㄴ 2018.04.21 21:43 (*.115.102.140)
    웃긴게 저기 동양인들은 무시당해도 별 신경 안씀..
  • s 2018.04.21 21:49 (*.171.66.231)
    그치만 동야인이라고 냅다 체포는 안하는데 애초에 약해서 그런건가요?
  • ㅇㅇㄴ 2018.04.21 22:13 (*.14.194.88)
    냅다 총쏘거나 마약하는이가 적은가보지
  • ㅇㅇ 2018.04.21 22:44 (*.238.241.91)
    아시아인은 소심한 찐따새끼라는 이미지가 강해서 은연중에 무시하는게 많고 과격하게 차별하진 않음. 흑인은 폭력 마약 총기 등등 위험하다는 이미지가 강해서 과잉진압 하는거고
  • , 2018.04.21 23:24 (*.7.248.53)
    걍 신경자체를 안쓰고 위해를 가하는일은 드문게 동양인이라..
  • ㅅㅂ놈들 2018.04.22 07:12 (*.6.133.39)
    내 개인적인 생각으론 얘네들은 인종차별이 흑인과 백인 사이에서만 일어나는거라고 생각함. 애초에 동양인은 이른데 낄 명함이 안됨. 그냥 무시당하고 애초에 카운트를 안함.
  • 2018.04.22 07:55 (*.18.68.16)
    맞다. 흑인의 인권이란게 수 많은 이슈가 있고 지지층도 커서 크게 반응함. 동양인이면... 응? 이런 반응 약간 이슈되고 사라짐
  • 2018.04.22 04:49 (*.29.122.218)
    선생님이 찐따들은 좀 거슬려도 신경 안쓰잖아
    일진들은 조금만 눈밖에 나도 의심하고 그런거지
  • 11 2018.04.21 21:52 (*.125.177.184)
    '붉어져'에서 웃으면 되는 거죠?
  • ㅋㅋ 2018.04.21 22:08 (*.199.53.120)
    필라델피아는 언제나 맑음
  • ㅇㅇ 2018.04.21 22:19 (*.103.67.219)
    스타벅스 갓으면 아메리카노 한잔이라도 시키지 돈이 없으면 스타벅스 문 앞에서 기다려야지
    쟤들은 매너라곤 없느건가
  • ㅇㅇ 2018.04.21 22:52 (*.140.230.64)
    본문 대충 봤는데

    친구인지 지인 백인 기다리느라 안 시킨걸로 나오는데??

    누구 만나기로 햇는데 미리 시키는게 매너냐?
  • 11 2018.04.22 00:53 (*.7.54.155)
    그래도 셋 중에 두명 모였으면 시키고 나머지가 늦게 테이크아웃으로 시키는게 낫지않으까..
    물론 백인도 안시키고 기다렸을 때 신고한다면 ㅇㅇ..
  • ㅁㄴㅁ 2018.04.22 02:02 (*.180.134.252)
    뭐 신고까지는 그렇다 쳐도 8시간 감금은 진짜 미친거 같음.
  • 나루토 2018.04.22 03:18 (*.36.57.223)
    어휴... 매너 찾기 전에 생각이란걸 좀 해봐라
    손님 뭘 주문하시겠습니까.
    - 아 곧 일행이 오니 그때 같이 주문할께요
    이게 매너 밥말아먹은 행동이냐?

    넌 그런 상황에 무조건 주문을 하고보겠지.
    그게 매너라서? 아니야. 그냥 앉아 있기 뻘쭘해서야
    직원도 웃으면서 그러시라고 할 일을
    넌 뻘쭘하지 않기 위한 행동을 매너인줄 착각하고 있는거야
  • ㅇㅇ 2018.04.22 03:52 (*.103.67.219)
    뻘쭘하지 않기 위한 행동도아니야 그게 당연한 행동이니까 그렇게하는거고 그게아니라면 애초에 출입을 안해.
    그리고 나는 내생각을 적은건대 왜 나한테 비난이냐 어이가없네.
    인터넷이라고 그렇게 덧글 달지말아라
  • 나루토 2018.04.22 06:04 (*.36.57.223)
    그래 니가 쟤들은 매너라곤 없는건가 라는 비난의 생각을 적은것처럼 나도 내 생각을 적은거야
    저런곳에 가면 주문하는게 매너가 아니라 당연히 주문해야하는거지. 주문 안할거면 들어갈 이유가 없지
    근데 일행과 같이 주문하기 위해 잠시 기다리는게 매너 없는 행동은 아니란거라고
    주문하겠냐는 직원의 물음에 일행과 같이 주문하겠다는 대답도 없이 무시하던가, 기다린답시고 30분이고 주문 않고 노가리 까던가
    일행의 도착이 늦어짐에도 주문을 안하던가, 공간만을 이용해먹고 그냥 가버리는게 매너 없는거지
  • 2018.04.23 19:42 (*.54.149.183)
    내로남불 지젼
  • ㅁㅁ 2018.04.21 22:25 (*.171.84.71)
    가게에 갔으면 주문하는게 당연한거 아니냐
    누구를 기다리던 말던
  • 흠... 2018.04.21 22:25 (*.207.116.25)
    저나라는 어떤지 몰라도 일단 자리잡고 기다리려면 뭐라도 하나 시켜놓는게 예의지. 아니면 뒤에 일행이 올거니 온다음에 시킨다고 말을 하거나... 어떤상황에서 저런일이 있었는지 모르겠어서 뭐라고 결론은 못내겠다.
  • ,,, 2018.04.21 22:34 (*.211.14.169)
    한국에서도 주문 안 했다고 저러면 아줌마들 많이 체포 되겠다.
  • 왼손은거들뿐 2018.04.21 22:39 (*.213.10.139)
    이사건에서 알 수 있는건....
    흑인 경찰청장이 흑인차별사건에서 흑인편을 들지 않는것.. 아니 흑인편을 든다기 보다는 상식을 무시하고 제식구 감싸기 하는것....
    저런 사람들이 강점기하에서는 일본 앞잡이... 광복직전 분위기상 독립운동.. 미군정하 미국빨기.. 보수당 집권시 여당인척... 진보당 집권시 자신이 알고보면 전라도출신이라고..얘기하는... 그런 기회주의자들...
  • 수정마을 2018.04.21 23:11 (*.143.169.17)
    맨날 네이버 댓글만 보지말고 밖에 나가서 공도 차고 등산도 좀 하고 해
  • 블랙캣 2018.04.22 00:19 (*.165.100.125)
    너무 갔다...
  • ㄷㄱㅎㄷㄱㅎ 2018.04.21 22:44 (*.108.97.90)
    그래도 미국이라 저정도네.
  • .. 2018.04.22 00:14 (*.42.91.175)
    나는 미국이라서 저정도로 커졌다고 생각하는데

    미국은 여러 인종이 비율 비슷하게 사는 나라고 거기서 차별이 일어났으니까 저렇게 화제되는거고

    유럽에서 저런 일 일어났으면 저렇게 시위하고 사퇴요구까지하고 지점 영업중단하고 그렇게 안될거 같은데
  • 깽판치는 니거가 챔피언 2018.04.21 23:02 (*.203.172.22)
    저리 인종차별 당하고 한인타운 와서 깽판치지
  • ㄴㅎㅇㄹ 2018.04.22 02:16 (*.223.11.149)
    뭐 스벅 엿먹는거봐서 기분은 좋다만, 개인의잘못을 기업전체의 발못으로 싸잡아 조지는건 딱히 옳다고 보진않음. 인종차별 그거 잘못인걸 누가몰라? 예컨데 살인하지말라고 직원교육 안시키잖아? 스벅 직원이 살인강.간저질렀어도 스벅조졋을까? 인종차별얘기만 나오면 우르르몰려가서 하는꼴이 참. 저나라도 골치아파
  • 글쓴이 2018.04.22 04:08 (*.65.166.29)
    깜둥이가 처 맞고 부당 하다는 대우를 받는 이유가 있다
  • 글쓴이 2018.04.22 11:51 (*.35.21.241)
    무식하다. 진짜 없어보여.
  • 1 2018.04.22 14:12 (*.21.247.149)
    밤에 이태원 가서 흑인들 추태부리는거좀보고와라..왜 흑인들을 격리시키고 차별했는지 답나옴 노답인종
  • 웰스파고 2018.04.22 15:09 (*.191.191.33)
    술먹은 유대인은 이태원에서 허리 꼿꼿이 들고대니냐
    개 잡같은소리하고 앉아있어....
  • ㅇㅇ 2018.04.22 12:04 (*.48.40.107)
    주문을 하고 기다리던가
  • ㅇㅇ 2018.04.22 12:42 (*.142.231.223)
    흔히 미디어에서 묘사되는 위협적인 흐긴의 모습도 아닌데 왜 신고 했을까
  • 랄랄라 2018.04.22 12:47 (*.149.222.158)
    우리나라는 비행기를 돌렸는데도 집행유예로 끝나는 나라임. 미국이었으면 종신형이었을듯.
  • 흑형누님 2018.04.22 21:39 (*.176.108.115)
    LA 92 : 예고된 폭동 이라는 다큐가 넷플릭스에 올라와있음.
    NGC 제작.
    92년 LA 흑인 폭동을 다룬 다큐인데, 사건을 그 당시의 화면으로만 구성해서 시간의 흐름에 따라 보여줌.
    흑인들을 대하는데 있어 이해할 수 없는 부분이 많더군.
    초기에 사태를 방관한 것도 이해가 안가고.
    함 봐보삼 그때 사건 조금이라도 관심있음 지루하지 않을거임.
    당시 코리아 타운의 피해가 심했는데, 코리아타운 상황 보여주는 부분에서 우리나라 말도 많이 들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921 배성재한테 입덕 14 2018.04.21
» 미국에서 논란 중인 스타벅스 체포 사건 38 2018.04.21
1919 박지성 실제로 본 반응 10 2018.04.21
1918 롯데타워 전망대 음료 가격 59 2018.04.21
1917 공중파에 얼굴 문신 있는 사람이 나오면 31 2018.04.21
1916 다저스 투수 마에다 겐타가 어깨 푸는 법 10 2018.04.21
1915 모델 체육대회와 희극인 체육대회의 차이 5 2018.04.21
1914 술 처먹고 늦게 들어온 남편 18 2018.04.21
1913 머리 묶는 채경이 5 2018.04.21
1912 세월에 역행하는 일본 만화 23 2018.04.21
1911 놀랐나봉 4 2018.04.21
1910 저랑 와인 마실래요? 15 2018.04.21
1909 남친이 번호 따일 때 여자들 반응 28 2018.04.21
1908 그 방송에 나온 서지현 검사 12 2018.04.21
1907 경수가 또 32 2018.04.21
1906 골목식당 방송 이후 유동인구 23 2018.04.21
1905 인생이 힘든 언냐 24 2018.04.21
1904 정치인 비유 레전드 31 2018.04.21
1903 승무원이 시말서를 쓰는 이유 36 2018.04.21
1902 그분들의 숫자 카운팅 24 2018.04.21
1901 모델 이현이 여성 징병 청원 관련 발언 35 2018.04.21
1900 동탄맘 82년생 김지영 후기 49 2018.04.21
1899 그녀의 질투 22 2018.04.21
1898 EPL 축구 감독의 영향력 8 2018.04.21
1897 어마어마한 성소 14 2018.04.21
1896 청주대 단톡 참사 59 2018.04.21
1895 LG의 위엄 21 2018.04.21
1894 핵실험 중지 핵실험장 폐기 44 2018.04.21
1893 정해인 학창시절 8 2018.04.21
1892 느릅나무 출판사는 누구 겁니까? 23 2018.04.21
Board Pagination Prev 1 ... 75 76 77 78 79 80 81 82 83 84 ... 144 Next
/ 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