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비수술 탈모치료 2018.03.20 16:56 (*.166.235.15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018.03.20 22:22 (*.205.147.68)
    근데 장동민은 사람에 대한
    존중 자체가 없는것 같더라
    중국에서 졸부로 태어났으면 더 좋았을듯
  • 덜덜이 2018.03.21 01:37 (*.68.2.34)
    장동민 쟤는 앞으로 한 3,4년후에 방송에 나와서 저 짓하다가 바로 훅 갈듯. 그냥 시대를 읽을 줄 아는 능력이 없음.
  • ㅇㅇ 2018.03.21 15:01 (*.39.145.208)
    너는그래서ㅜ장동민보다 나은게뭔데
  • ㅇㅇ 2018.03.20 17:26 (*.211.1.4)
    쎄나아아아 쌈바아아아아
  • 호이코스타 2018.03.20 18:51 (*.39.138.156)
    쎈타 쌈바!!!!
  • hfjsafdaak 2018.03.20 20:01 (*.44.182.173)
    이야 반갑습니다
  • g 2018.03.20 17:51 (*.201.91.94)
    무도에 광희대신 장동민이 들어갔었다면
    어땠을까 진짜 ㅋㅋㅋ
  • 킹스맨 2018.03.20 17:53 (*.231.72.69)
    시즌2 시작됐었겠지
  • ㄹㅇ 2018.03.20 17:53 (*.228.83.162)
    의미없는 생각..노홍철이 음주안햇으면 어땠을까? 랑머가달러
  • 인생 심플하게 2018.03.20 18:06 (*.249.169.185)
    들어갔다면 무도는 폐지각 이였지....개동민 무도에 식스맨 탈락후 바로 비하문제 발생했으니....
  • 나그네 2018.03.20 18:46 (*.170.11.154)
    그때 광희 소속사인 스타제국에서 1년지난 일 들춰서 나가리 시킨거야 ㅋㅋ 사람들이 광희가 시끄럽고 노잼이라 싫어한게 아니라 그딴식으로 자리 차지한게 꼴보기 싫은 게 컸음. 그때 무도빠들 꽤 많이 떨어져나갔다. 김태호도 이제 끝물이라고
  • 가던 길 가라 2018.03.20 18:49 (*.131.212.122)
    없던 일을 만들어낸거냐 ?
  • 2018.03.21 01:42 (*.178.75.118)
    문제로 삼으면 문제가 되는 거지.
  • ㄷㄷ 2018.03.20 18:04 (*.181.101.252)
    예술쪽 사람은 아니지만 저 그림에 가격을 매기는게 의미없는게
    저건 한때는 혁신적이고 충격적인 그림으로 미술역사에 이름을 남겻지만
    지금 저걸 그대로 따라한다고해서는 아무 의미도 없지.
    예전 서태지가 난알아요로 한국대중음악에 한 획을 그엇지만 지금 다시 그런 노래를 내놓는다면 아무 의미없는것처럼.
  • 2018.03.20 19:09 (*.128.230.13)
    가치는 떨어지지만
    아무 의미가 없을수는 없지
    "오마주"라는 핑계거리가 존재하니깐
    거기에 작가이력까지 더해지면 가격은 급상승하는거지
    일단 대학교수라는 타이틀 하나에 기본적으로 50부터 시작하니깐

    진중권이 저 가격으로 말할수밖에 없는건
    일단 잭슨폴락 작품이 당시 회화경매에서는 2천억 가까이 육박하면서 최고가를 갱신하던 시기였으니깐

    그 최고가 기법을 오마주하면서
    누구지는 모를 작가의 이력에
    작가의 오묘한 해석까지 더해진다면
    가격폭이 클수밖에 없어

    진중권이 아무것도 모르면서 애매하게 가격을 던진건 아니라는 말씀
  • ㅇㅇ 2018.03.20 18:26 (*.223.11.22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개웃기네
  • 123 2018.03.20 18:36 (*.129.203.54)
    담당일찐 인정합니다 ㅋㅋㅋ
  • ㅁㅇㅁ 2018.03.20 19:01 (*.40.249.254)
    속사정쌀롱 개인적으로 재밌었는데 다시 안하나?
  • 감자 2018.03.20 20:17 (*.70.52.245)
    한창 박근혜 잘나갈때 하던건데
    진보방송인들 너무많이나옴
    진중권 신해철 허지웅 등등 물론 강용석도 나왔지만
    심지어 대놓고 박근혜욕함
    내가볼땐 그것때문이지않을까 싶다
  • ㅁㅁ 2018.03.20 20:13 (*.171.84.7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 돌아이한테는 못 이김
  • 남생이 2018.03.20 20:35 (*.91.2.215)
    허허 ,,장동민씨 예능이라도 지킬건 지켜야지요
    음...진중권씨가 많이 참는듯 보이네요 ...
    조금더 성숙한 방송인이 되시길....
    앞으로 지켜보도록 하겠습니다 장동민씨 ^^
  • P군 2018.03.20 22:46 (*.202.145.223)
    진중권이 사짜인걸 파악한거지
  • ㄴㄴㄴㄴ 2018.03.20 23:25 (*.224.21.7)
    진중권이 서양미술사 책은 잘 썼지 그건 인정하자. 방송이 너무 물 맥일라고 유치하게 갔다
  • ㅂㅂ 2018.03.21 13:08 (*.167.142.109)
    진짜 다시 뭉쳐라
  • ㅋㅋㅋㅋㅋ 2018.03.21 16:53 (*.36.141.136)
    근데 나름 느낌살려서 잘 그리긴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931 라리가 역대 득점왕 22 2018.03.20
1930 수지의 출근길 12 2018.03.20
1929 헬스장 갑분싸 54 2018.03.20
1928 바람 맞은 아이린 20 2018.03.20
1927 MBC 속보 자막 해명 37 2018.03.20
1926 세상 억울한 엄지 8 2018.03.20
1925 무리뉴 감독 빡치셨다 7 2018.03.20
1924 2018 댓글도르 후보 27 2018.03.20
1923 깔맞춤 슬기 2 2018.03.20
1922 의도적인 오해? 28 2018.03.20
1921 피해자 코스프레 중이신 분 13 2018.03.20
1920 무도 종영에 대한 노홍철 생각 37 2018.03.20
1919 이재용 극딜 특집 방송 60 2018.03.20
1918 뭔가 억울한 대박이 13 2018.03.20
1917 82년생 김지영 에피소드 118 2018.03.20
1916 김세정의 약점 13 2018.03.20
» 진중권 담당 일진 26 2018.03.20
1914 정권 위기 처하자 56 2018.03.20
1913 맛있는 녀석들 쪼는맛 8 2018.03.20
1912 게임이 주는 인생의 경고 30 2018.03.20
1911 서양인들이 경악하는 한국 음식 34 2018.03.20
1910 병재식 삼행시 11 2018.03.20
1909 노가다 첫날 대참사 43 2018.03.20
1908 김도연 인생샷 23 2018.03.20
1907 유독 한국에서만 많이 읽었다는 책 35 2018.03.20
1906 망해가는 온게임넷? 38 2018.03.20
1905 요즘 대학 과제 29 2018.03.20
1904 진부한 스포츠 만화 스토리 18 2018.03.20
1903 살 많이 빠진 스윙스 18 2018.03.20
1902 안티팬들은 합성이라고 말할 겁니다 11 2018.03.20
Board Pagination Prev 1 ... 112 113 114 115 116 117 118 119 120 121 ... 181 Next
/ 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