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라흐루 2018.06.16 18:15 (*.124.160.16)
    좌파 우파 뜻이 뭐에요?
  • ㄹㅇ 2018.06.16 18:22 (*.239.116.106)
    프랑스혁명 때 시민혁명세력이 크게 자코뱅파와 지롱드파가 있었어.
    혁명 후 시민의회를 열었는데 급진적으로 빈민과 일반 시민으로 구성된 자코뱅파는 왼쪽에 앉았고
    좀더 온건하고 부르조아지를 대변하는 지롱드파는 오른쪽에 앉았어.
    좌파 우파의 유래.
  • 고민남 2018.06.16 18:58 (*.111.10.53)
    그냥 단순히 보면 좌파는 진보세력 즉 여기서 머물면 안된다 변화해야된다는 사상 우파는 보수세력 지켜야된다 변화하면 망한다 크게 두가지로 나뉘죠ㅋㅋ
  • ㅇㅇ 2018.06.16 19:03 (*.222.254.205)
    변화하면 망한다가 아니라 천천히 변하자. 진보는 빨리 변하자.
  • 으응? 2018.06.16 23:25 (*.128.119.29)
    아무리 단순히 봐도 좌파 우파랑. 보수 진보는 전혀 다른 내용인디
  • 2018.06.17 00:39 (*.11.148.9)
    맞음 중국은 좌파가 보수고 우파가 진보임
  • ㅈㅉ 2018.06.16 21:44 (*.114.37.34)
    뜻은 위에 말대론데
    우리나라엔 좌,우니 진보니 보수니 없음
    이쪽 병, 저쪽 병만 존재할 뿐
  • 해외여행 2018.06.16 18:30 (*.166.234.30)
    왜 강남구 송파구가 지난 선거부터 보수보다는 진보 쪽으로 기울었냐면

    강남구 송파구에 미니 신도시들이 늘어나고 임대 아파트가 많아지면서 20~40대 젊은 인구의 유입이 엄청나게 이뤄졌다
  • 1 2018.06.16 18:52 (*.134.114.142)
    저기 논현 역삼쪽 파란색은 거의 다세대 룸장사 하는 곳이야 돈 많은 사람들는 거의 다 빠져 나갔음
  • ㅇㅇ 2018.06.16 18:47 (*.22.180.87)
    시골사람이고 못배울수록 우파던데?
    한국의 우파는 양극화가 심한거 같아
    잘살고 교육 잘 받았거나, 그 반대거나
  • 모르면닭치기 2018.07.15 12:25 (*.83.44.248)
    전라도 깡촌도 그럴까? 니가 말하는건 박근혜지지세력같은데?
  • ㅇㅇ 2018.06.16 18:47 (*.253.229.43)
    ㅋㅋㅋㅋ 응 그럼 학력 대비로 해볼까?
  • gg 2018.06.16 18:50 (*.47.126.124)
    학력대비로 하면 고학력자 가 소위 한국에서 말하는 좌파(민주당계)가 많긴한데
    이건 고령층에 자한당 지지자가 많아서 그런거고
    20대나 30대만 뚝때서 보면
    지잡일 수록 민주당 지지율이 높고 명문대일수록 반 민주당 성향이 강함(자한당 지지라는건 아님 , 맹목적인 달빛기사단이 적어짐)
  • 2018.06.16 19:04 (*.129.24.215)
    근거자료는?
  • 1v23 2018.06.16 20:24 (*.185.156.200)
    학력 높을수록 정치혐오가 더 심하다
  • 히치 2018.06.16 23:04 (*.63.61.79)
    자한당을 지지하지 않을 확률이 더 크지
    안철수 하는짓 보고 바른미래당에도 학을 땠을거고

    그래서 이번에 선거를 했다면 민주당을 찍을 확률이 크다. 맹목적인 달빛기사단이 아니래도 말이지

    자한당을 계속 찍는 자들은 학력이 중요한게 아니라 가진게 많은 자들이지. 이젠 강남에 집한채 있다해서 부자라고 생각하지 않은것도 있고
  • 2018.06.17 16:04 (*.111.76.218)
    지잡대도 나온거라고 학력 얘기하려고?? ㅉㅉ
    딱 원룸촌 많은 동네만 파란색이네 하층민 새끼들
  • 덍덍이 2018.06.16 19:54 (*.151.84.237)
    박사모들의 대부분이 저학력이야
  • ㄹㅇ 2018.06.16 23:22 (*.116.236.31)
    달빛도 그에 못지 않아
    차이는 지들이 굉장히 합리적이고 이성적이며 (최소한) 박사모보다는 월등하다고 생각하지
  • 생각좀 2018.06.17 04:58 (*.37.92.6)
    박근혜를 추종한다는 사실 자체로 이미 넘사벽이야
    이건 취향의 문제가 아님 지능의 문제지
  • 이호리 2018.06.16 19:58 (*.57.89.91)
    인간은 유전학적으로 자기것을 지키고 안정시키려는 것으로 진화되었다. 보수는 이걸 계승하는거고, 진보는 자연스러움에서 벗어나는것이지.
    그런의미에서 짐승들은 모두 보수이다. 하지만 인간이기에 진보도 나오는것이고, 진보는 이타주의적인것..
  • 2018.06.16 20:17 (*.223.45.149)
    ;;
  • 헛소리는일기장에 2018.06.16 21:30 (*.134.122.83)
    인간은 유전학적으로 남의 것을 빼앗고 자기 것을 늘리려는 욕망으로 진화되었다. 진보는 이걸 계승하는거고, 보수는 자연스러움에서 벗어나는것이지.
    그런의미에서 짐승들은 모두 진보이다. 하지만 인간이기에 보수도 나오는것이고, 보수는 이타주의적인것..
  • ㅇㅇ 2018.06.16 21:55 (*.205.50.56)
    많이처먹어서 돼지 되는게 정상이라고 하는거랑 비슷한 소리임
  • 모르면닭치기 2018.07.15 12:28 (*.83.44.248)
    이타를 캐치프레이즈로내건거고 사실은 남의돈갖고 정권잡고 유세떨고하는거지. 부자가보면 진보는 도둑놈들이지.
  • 2018.06.16 20:55 (*.70.47.159)
    박사모 어리둥절
  • 개인미팅 2018.06.16 22:09 (*.43.251.178)
    응?? 설명 좀 해줘요 ㅠ
  • dfd 2018.06.16 22:54 (*.245.13.193)
    세곡동, 수서동 까는 거지머
  • 2018.06.16 22:53 (*.209.178.133)
    난 아버지를 보면서 느꼈다
    80년대초 학생운동, 노조 등 진보적인 집단을 이끌던 사람이었다. 하지만 60대가 된 지금은 변화를 원치 않으심. 사업 확장도 이제 관심 없다.
    나이 들어 가진게 많아지고 현재의 시스템속에서 자신의 입지를 다져놓아서 그런걸까. 나한테 알려주는 것들도 현재의 시스템속에서 무조건 이기는법 같은것들임.
    뭔가 현재의 시스템을 깨부수고 나가서 떼부자가 되라던가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이 되라던가 하는 가르침은 주시지 않으시더라. 난 사실 아버지 닮아서 그런가 그런 꿈이 있거든.. 그래서 솔직히 나이드신 후에 약간 실망했어. 그렇게 아버지뜻을 따르다보니 난 아버지보다 더 빨리 보수적으로 변해가고 있는 것 같아
  • dfd 2018.06.16 23:06 (*.245.13.193)
    윤서인이가 참 멍청하다고 느끼는게 저런 거지.

    데이터는 그냥 참고자료로만 보고 응 그렇구나 해야지....
    저기에 자의적, 주관적 해석을 붙이면 해석하기 나름이 됨.

    자한당을 더 지지했다고 동 전체를 붉은색으로 표기하거나,
    민주당을 더 지지했다고 동 전체를 파랗게 만들어서
    소득수준이 높은 동네는 자한당이고, 낮은 동네는 민주당을 지지했다.
    그래서 못살수록 좌파, 잘살수록 우파를 지지한다고 해석을 한건데,
    그렇게 해석을 하면 저 데이터에서 말이 안되는 지역이 너무 많이 나오게 됨

    압구정동과 세곡동을 제외하곤
    강남구 대다수 동들이 많이 박빙이었다고 해석을 해야 하고,
    성향이 많이 바뀌었다고 해석하는게 맞음
  • ㄴㅁㄹ 2018.06.16 23:25 (*.46.218.6)
    아유..말하면 뭐하냐. 입만 아프지. ㅋㅋ
  • ㄹㅇㅇ 2018.06.16 23:22 (*.120.171.56)
    어릴땐 무조건 진보가 좋은거라고 생각했어. 뭐든 변화를 시켜야하고 발전을 시켜야한다고생각했지..
    근데 나이가들면서 점점 변해가. 변화가 두려워...
    새로운걸 받아들이는게 부담스러워. 그래서 현재를 유지하고싶은 마음이 커지더라..

    왜 늙으면 꼰대가 되어갈까? 싶었는데,, 그분들도 젊었을땐 안그랬겠지 싶어.
    나도 언젠가는 그런 꼰대가 되어간다고생각하니 넘 슬프다.ㅜㅜ

    몸은늙어가도 마음은 늙고싶지않은데말야..
  • ㅇㅇ 2018.06.16 23:47 (*.205.50.56)
    뇌가 늙어서 그럼..
  • ㅇㅇ 2018.06.17 00:04 (*.99.145.87)
    응 낭중지추
  • 브로콜리 2018.06.17 04:04 (*.112.70.93)
    지킬것이냐 부술것이냐..

    우리나라는 좌파 우파가 어딧음...

    그냥 패거리죠..

    차이지...
  • ㅇㅇ 2018.06.17 11:59 (*.187.136.11)
    mb 박근혜 거치면서 사실 박근혜가 가장 컸음

    소위 한국에서 보수라고 할만한 사회에서 제법 자리잡은 중년들까지 죄다 소위 좌파라 불리는 인물로 나서게 만듬

    왜냐하면 어 이정도는 이상한거 아닌가? 근본적인 의문을 제기 하는것에 조차 보수적인 사고방식을 가진 대다수의 사람들에게 우린 보수인데 왜 좌파라고 부르지? 하게 만듬

    세월호 사건을 겪으면서 그냥 정치에 관심없는 일반 중년의 아줌마 아저씨들이 우리나라 보수에 대해 의문을 가지기 시작했음

    그리고 가장 큰건 무당사건이 터지면서 전부 돌아섰음 그리고 계속 전쟁 전쟁 그러는데 전쟁 좋아할 사람 누가있음? 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621 소름 돋는 맘카페 글 17 2018.07.17
3620 클라라 근황 15 2018.07.17
3619 목욕탕에서 본 업소녀들 56 2018.07.17
3618 이른 폭염이 지속되는 이유 40 2018.07.17
3617 인심 좋은 아파트 주민들 49 2018.07.17
3616 배달 대행업체의 현실 64 2018.07.17
3615 항공사 프리미엄 서비스 34 2018.07.17
3614 한국 원전 수출 상황 60 2018.07.17
3613 황치열의 인생역전 38 2018.07.17
3612 국군 신형 전투 공병 전차 12 2018.07.17
3611 연희의 백치미 28 2018.07.17
3610 의외의 볼드모트 34 2018.07.17
3609 모모랜드 즙타임 26 2018.07.17
3608 낭만적인 대항해시대의 진실 16 2018.07.17
3607 눈으로 말해요 21 2018.07.17
3606 남친이랑 휴가 가보신 분 110 2018.07.17
3605 차트 역주행의 비밀 6 2018.07.17
3604 특이점이 온 수신료의 가치 27 2018.07.17
3603 화가 나면 일단 참는 이유 21 2018.07.17
3602 서울 세계 5위 도시 등극 31 2018.07.17
3601 이것이 미나다 9 2018.07.17
3600 흙수저와 금수저의 차이 40 2018.07.17
3599 짜증난 주결경 13 2018.07.17
3598 비오는 날 동생 챙기는 상남자 8 2018.07.17
3597 조조의 처세술 52 2018.07.17
3596 위기의 홈쇼핑 쇼호스트 14 2018.07.17
3595 대북제재 위반 국가 35 2018.07.17
3594 왁싱샵 방문 기념 싸인 12 2018.07.17
3593 강유미의 성시경 삼행시 39 2018.07.17
3592 홍수아가 성형한 이유 27 2018.07.1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5 Next
/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