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수기사 2017.12.16 03:50 (*.168.167.35)
    휴 다행이다 흑백까지는 몰라
  • 민족의호랑이 2017.12.16 03:58 (*.141.178.226)
    언제적일까?
  • 국민학교들어가기전 2017.12.16 09:29 (*.121.3.90)
    70년 초반같음. 73~75 정도?
    봉천 응봉 이런곳 같네..
  • 2017.12.16 04:03 (*.234.138.12)
    추억은 무슨

    교과서에서나 보던건데
  • Mild 2017.12.16 04:16 (*.214.143.229)
    이거 공감하는 사람은 여기 없어.
    그 분들은 컴퓨터 못 다룬다.
  • 호호호 2017.12.16 14:49 (*.199.167.194)
    야 이 시키야 왜 없어?
    여기있다.
  • 있습니다 2017.12.16 15:15 (*.54.89.100)
    Yes we can.
  • 공감 2017.12.16 05:07 (*.180.104.104)
    나 공감한다 사진만 흑백일뿐 저런 모습은 1980년대도 흔히 볼 수 있는 풍경이었다
  • 모뎀의 등장 2017.12.16 17:27 (*.161.1.31)
    1990년대 초중반까지는 저런 모습이 많이 있었는데

    저출산으로가는 시작 세대에 미디어와 컴퓨터의 발전까지 겹치면서 싹 없어짐.
  • 추억의열차 2017.12.16 05:31 (*.46.217.136)
    늙병필의 추억열차가 출발합니다 뿌뿌~
  • sonicyouth 2017.12.16 06:04 (*.240.33.245)
    '나 어릴적 보이던 모습들 같다.'
    라고 신나서 쓰려는데
    댓글 보니 늙병 골리는 글 투성이네.ㅎㅎ
    아직 해뜨기 전인데 모두들 행복한 하루 되길 바라.
  • 2017.12.16 07:11 (*.35.150.137)
    막짤 차 르망 같기도 하고.
    그냥 80년대 달동네 찍어놓은 듯
    캬 그때만해도 독립문 서대문 상암동은 사람이 살 수 있는 곳이 아니었는데. 참 대단해. 고양으로 쌀사러 가고 약수 뜨러가고 그랬는데 참...
  • ㅂㅈㄷ 2017.12.16 09:51 (*.68.88.214)
    저 땐 골목마다 애들로 넘쳐났지. 저 좁은 골목에서 야구도 했었고.
    근데 지금은 골목에 애들보기가 힘들다. 왠지 씁쓸해.
  • 아는척 2017.12.16 09:52 (*.7.54.44)
    개인주의가 적어던 시절 아닌가?
  • 천사 2017.12.16 10:24 (*.23.171.79)
    70년대 서울같다. 나도 사진 몇장 있고,
    뭔가 먹거리가 부족하기는 했지만, 다들 행복한 얼굴이다. 나도 그랬던 것 같고.
  • ddd 2017.12.16 10:54 (*.252.237.58)
    저때가 그립구먼
  • 2017.12.17 16:02 (*.36.139.121)
    드립이면 웃겼다
  • ㅁㅇㅁ 2017.12.16 12:38 (*.40.249.254)
    너무 옛날인데?;;
  • ㅋㅋ 2017.12.16 12:40 (*.101.170.144)
    추억은 아니지...겪어보질 못했는데
  • 에이... 2017.12.16 14:35 (*.207.218.152)
    흑백사진은 너무갔다~
  • 롤라이35 2017.12.16 16:41 (*.135.217.177)
    골목안 풍경 30년 김기찬 사진전집
  • 남자는 기계식이지 2017.12.16 16:46 (*.70.26.40)
    골목에서 노는 애기들을 더이상 볼 수가 없네
  • ㅓㅏ 2017.12.16 17:46 (*.103.49.50)
    엄청 행복해보이네
  • .. 2017.12.16 17:57 (*.140.85.239)
    형! 엄마가 밥먹으러 들어오래!
  • 33 2017.12.16 21:25 (*.143.213.114)
    드럽게 못살던 시절,,,
  • ㅁㅇㄴㄹ 2017.12.17 00:52 (*.35.222.17)
    딱 85년도 쯤 될것 같다
    근데 88올림픽 전후로 서울도 도로들이 개선이 됐었지
    그땐 성내동도 서울촌놈이라 불리는 동네였음
  • 2017.12.17 04:36 (*.46.191.241)
    강아지들 귀엽네 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956 너 학창시절에 괴롭힘 당했어? 12 2017.12.16
1955 이게 뭐라고 끝까지 보게 되네 14 2017.12.16
1954 크리스탈 바지핏 9 2017.12.16
1953 빡친 람보르기니 차주 28 2017.12.16
1952 슬기 웬디 하트 8 2017.12.16
1951 썰전에 소개된 이색 청원 9 2017.12.16
1950 프로게이머 이영한 여동생 스타 실력 21 2017.12.16
1949 차 막힌다고 주먹감자 날리는 불곰국 11 2017.12.16
1948 혐오의 아이콘 12 2017.12.16
1947 전소민 드립 수준 17 2017.12.16
» 추억의 골목길 풍경 27 2017.12.16
1945 수지한테 큰절 올리는 고딩 9 2017.12.16
1944 개그 인생 최대의 위기 13 2017.12.16
1943 무단횡단 할머니 75 2017.12.16
1942 주방으로 숨는 성소 3 2017.12.16
1941 객기가 뇌를 지배 16 2017.12.16
1940 최근 드라마 속 신세경 14 2017.12.16
1939 카이리 어빙 연습경기 드리블 18 2017.12.16
1938 이미지 게임 질문 수준 1 2017.12.16
1937 블랙홀로 빨려 들어가는 댕댕이 3 2017.12.16
1936 화제의 신인 아이돌 10 2017.12.16
1935 512살짜리 상어 27 2017.12.16
1934 연기 연습 핑계로 빵떡이 볼살 털기 1 2017.12.16
1933 91년 전에 스마트폰을 예상한 사람 15 2017.12.16
1932 데뷔 초 이민정 6 2017.12.16
1931 한국전쟁 당시 조선족의 활약 18 2017.12.16
1930 타히티 미소의 탈퇴 멤버 지수 저격 6 2017.12.16
1929 나도 당했다 6 2017.12.16
1928 주유소에서 손톱으로 막 23 2017.12.16
1927 수영복이 작은 여자들 9 2017.12.16
1926 정태우 친동생 3 2017.12.16
1925 흑누님들의 전투 13 2017.12.16
1924 편의점 물건 각 잡기 17 2017.12.16
1923 남자들이 꿈꾸는 직업 16 2017.12.16
1922 의리의 에어컨 설치 5 2017.12.16
1921 피트니스 모델 은교 9 2017.12.16
1920 한국 인터넷 속도 31 2017.12.16
1919 원조 초아의 위엄 6 2017.12.16
1918 밥 먹다가 김 꺼냈다고 46 2017.12.16
1917 필리핀이 낳은 기적 15 2017.12.16
Board Pagination Prev 1 ...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 151 Next
/ 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