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수기사 2017.12.16 03:50 (*.168.167.35)
    휴 다행이다 흑백까지는 몰라
  • 민족의호랑이 2017.12.16 03:58 (*.141.178.226)
    언제적일까?
  • 국민학교들어가기전 2017.12.16 09:29 (*.121.3.90)
    70년 초반같음. 73~75 정도?
    봉천 응봉 이런곳 같네..
  • 2017.12.16 04:03 (*.234.138.12)
    추억은 무슨

    교과서에서나 보던건데
  • Mild 2017.12.16 04:16 (*.214.143.229)
    이거 공감하는 사람은 여기 없어.
    그 분들은 컴퓨터 못 다룬다.
  • 호호호 2017.12.16 14:49 (*.199.167.194)
    야 이 시키야 왜 없어?
    여기있다.
  • 있습니다 2017.12.16 15:15 (*.54.89.100)
    Yes we can.
  • 공감 2017.12.16 05:07 (*.180.104.104)
    나 공감한다 사진만 흑백일뿐 저런 모습은 1980년대도 흔히 볼 수 있는 풍경이었다
  • 모뎀의 등장 2017.12.16 17:27 (*.161.1.31)
    1990년대 초중반까지는 저런 모습이 많이 있었는데

    저출산으로가는 시작 세대에 미디어와 컴퓨터의 발전까지 겹치면서 싹 없어짐.
  • 추억의열차 2017.12.16 05:31 (*.46.217.136)
    늙병필의 추억열차가 출발합니다 뿌뿌~
  • sonicyouth 2017.12.16 06:04 (*.240.33.245)
    '나 어릴적 보이던 모습들 같다.'
    라고 신나서 쓰려는데
    댓글 보니 늙병 골리는 글 투성이네.ㅎㅎ
    아직 해뜨기 전인데 모두들 행복한 하루 되길 바라.
  • 2017.12.16 07:11 (*.35.150.137)
    막짤 차 르망 같기도 하고.
    그냥 80년대 달동네 찍어놓은 듯
    캬 그때만해도 독립문 서대문 상암동은 사람이 살 수 있는 곳이 아니었는데. 참 대단해. 고양으로 쌀사러 가고 약수 뜨러가고 그랬는데 참...
  • ㅂㅈㄷ 2017.12.16 09:51 (*.68.88.214)
    저 땐 골목마다 애들로 넘쳐났지. 저 좁은 골목에서 야구도 했었고.
    근데 지금은 골목에 애들보기가 힘들다. 왠지 씁쓸해.
  • 아는척 2017.12.16 09:52 (*.7.54.44)
    개인주의가 적어던 시절 아닌가?
  • 천사 2017.12.16 10:24 (*.23.171.79)
    70년대 서울같다. 나도 사진 몇장 있고,
    뭔가 먹거리가 부족하기는 했지만, 다들 행복한 얼굴이다. 나도 그랬던 것 같고.
  • ddd 2017.12.16 10:54 (*.252.237.58)
    저때가 그립구먼
  • 2017.12.17 16:02 (*.36.139.121)
    드립이면 웃겼다
  • ㅁㅇㅁ 2017.12.16 12:38 (*.40.249.254)
    너무 옛날인데?;;
  • ㅋㅋ 2017.12.16 12:40 (*.101.170.144)
    추억은 아니지...겪어보질 못했는데
  • 에이... 2017.12.16 14:35 (*.207.218.152)
    흑백사진은 너무갔다~
  • 롤라이35 2017.12.16 16:41 (*.135.217.177)
    골목안 풍경 30년 김기찬 사진전집
  • 남자는 기계식이지 2017.12.16 16:46 (*.70.26.40)
    골목에서 노는 애기들을 더이상 볼 수가 없네
  • ㅓㅏ 2017.12.16 17:46 (*.103.49.50)
    엄청 행복해보이네
  • .. 2017.12.16 17:57 (*.140.85.239)
    형! 엄마가 밥먹으러 들어오래!
  • 33 2017.12.16 21:25 (*.143.213.114)
    드럽게 못살던 시절,,,
  • ㅁㅇㄴㄹ 2017.12.17 00:52 (*.35.222.17)
    딱 85년도 쯤 될것 같다
    근데 88올림픽 전후로 서울도 도로들이 개선이 됐었지
    그땐 성내동도 서울촌놈이라 불리는 동네였음
  • 2017.12.17 04:36 (*.46.191.241)
    강아지들 귀엽네 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984 옛날 성진 배우 계약식 15 2017.12.16
1983 페미니즘 단골 소재 88 2017.12.16
1982 본진인 네이트마저도 등 돌린 행보 73 2017.12.16
1981 체중 관리의 중요성 18 2017.12.16
1980 주인으로 사는 법 21 2017.12.16
1979 명불허전 YG 28 2017.12.16
1978 백인 여성이 종업원을 호출한 이유 44 2017.12.16
1977 잘 먹는 미주 13 2017.12.16
1976 오늘은 네가 루돌프다 9 2017.12.16
1975 새롬이 전 남편 근황 34 2017.12.16
1974 헤어지자는 여친 납치 19 2017.12.16
1973 이때다 싶은 준표 73 2017.12.16
1972 천조국에서 입소문 탄 제품 54 2017.12.16
1971 엄정화의 푸념 22 2017.12.16
1970 강원도 화천 혹한기 훈련 중인 장병들 57 2017.12.16
1969 걸그룹 코박죽 12 2017.12.16
1968 대륙의 한끼줍쇼 76 2017.12.16
1967 한국판 콘에어 19 2017.12.16
1966 채수빈 청바지 핏 10 2017.12.16
1965 인구밀도 최고인 나라 33 2017.12.16
1964 알바 중인 소혜 6 2017.12.16
1963 부산 황제 짜장면 13 2017.12.16
1962 김어준이 분석한 허경영의 정신세계 16 2017.12.16
1961 열도의 홀로그램 와이프 22 2017.12.16
1960 컨셉 좀 잡아보려는데 23 2017.12.16
1959 금발녀의 엄청난 스킬 13 2017.12.16
1958 운전하는 미미 2 2017.12.16
1957 한일전 마지막 승리 16 2017.12.16
1956 너 학창시절에 괴롭힘 당했어? 12 2017.12.16
1955 이게 뭐라고 끝까지 보게 되네 14 2017.12.16
1954 크리스탈 바지핏 9 2017.12.16
1953 빡친 람보르기니 차주 28 2017.12.16
1952 슬기 웬디 하트 8 2017.12.16
1951 썰전에 소개된 이색 청원 9 2017.12.16
1950 프로게이머 이영한 여동생 스타 실력 21 2017.12.16
1949 차 막힌다고 주먹감자 날리는 불곰국 11 2017.12.16
1948 혐오의 아이콘 12 2017.12.16
1947 전소민 드립 수준 17 2017.12.16
» 추억의 골목길 풍경 27 2017.12.16
1945 수지한테 큰절 올리는 고딩 9 2017.12.16
Board Pagination Prev 1 ...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 163 Next
/ 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