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유남생 2018.03.23 16:10 (*.249.7.38)
    어찌하여 대한민국이 이 꼴이 됐는가..
  • fa 2018.03.23 19:54 (*.134.21.58)
    페미통령 문재인이 있는한 꼬라지는 변하지 않을듯? 우로는 온갖 비리로 나라 썩게하고, 좌로는 페미와 퍼주기로 나라 썩게함
  • 에혀 2018.03.24 10:48 (*.152.200.84)
    에휴~ 노답이네. 그럼 지난 9년간 남선생 비율은 왜 안 늘었는가를 반문해봐라~
  • 대출 한도 2018.03.23 16:13 (*.166.235.152)
    노답
  • ㅇㅇ 2018.03.23 16:15 (*.75.47.168)
    요즘 초등학교 6년동안 남자담임 만나는거 진짜 힘들다
    한두번 될까말까다
  • dD 2018.03.23 16:33 (*.244.218.22)
    페미니스트의 자기모순은 남자 선생님 문제에서 극적으로 드러난다.
    여자 학생(임용 전)들은 남자 선생님 할당에 반대하고, 여자 선생님(임용 후)들은 남자 선생님 할당에 적극 찬성
  • ㅇㄴㅁㄹㅇㄴㅇㅁ 2018.03.23 17:20 (*.33.176.69)
    원래 페미니즘이 저거야.. 전술의 한 방편으로 페미니즘은 남녀 평등이네 어쩌네 그러는데 여성인권신장 이게 주 목적이지
    따라서 남성보다 낮은 권리를 높이는데 초점을 맞추는거지 여성의 권리가 높은 부분을 위해서 운동하진 않어
  • ㅇㅀㅎㅎ 2018.03.23 18:31 (*.100.117.51)
    페미니즘 이란 말 자체가 이미 여성만을 위한 인권운동이란 거라서
    남녀 평등따윈 안중에도 없는 단어야.
  • 해충약도안듣는빠따충 2018.03.23 17:28 (*.254.216.131)
    원래 교대에서 남/녀 따로 뽑지 않나요? 예전에 교대 다니던 형이 30%인가 20%는 남자 뽑게 되있어서 커트라인이 여자애들보다 좀 낮다고 들었던거 같은데...
  • ㅈㄷㄱ 2018.03.23 17:38 (*.244.168.14)
    위 짤에도 나오지만 교대 정원에는 할당제가 있는 거 같은데 임용고시에는 없기 때문에...결국 실제 교사가 되는 비율이 너무 편중된다는 거지
  • 호이코스타 2018.03.23 18:21 (*.126.51.131)
    입학 쿼터 20프로 줘도,
    교대는 교대 특유의 고등학교 수준을 못벗어나는 유치함에 여초 특유의 ㅈ같음이 뒤섞여
    중간 이탈자가 꽤 나오고, 졸업하고 임용되어도(엥간하면 다됨 경쟁률 1.5:1 정도) 지방으로 가산점 따러 들어가니,
    대도시엔 남자교사가 없다시피함.

    있다고 하더라도 남교사는 여교사들이 체육수업을 혐오하므로 무조건 체육전담으로 빼버리니,
    실질적으로 담임은 제로에 수렴되는 학교가 수두룩함.
    그러니 남교사가 없어보이지.

    게다가 초등학교에있는 남교사들은 행정실 주무관, 공익과 온갖 작업에 불려다니고,
    책걸상 옮기는 일 같은 시덥잖은 일에도 여교사들이 당연하듯 콜함.
    바빠서 못도와준다그러면 올때까지 기다리고, 안간다 그러면 뒤에서 반병신을 만들어놈.

    관리자(교감 교장)는 남자가 많은데 당연히 이러면 남교사가 이쁨받음.
    어쩌다 잡힌 회식때에 여자들은 옆자리 죽어도 안감. (딱히 불이익 받을게 없으니)
    테이블 별로 앉는 식당은 그나마 괜찮아 교장교감만 앉아있어도..별 티가 안남
    하지만 한줄로 쭉 앉기라도 하면 교장 교감 앉아있어도 반대부터 자리를 채움.
    진짜 지만 생각함.

    애들한테 하는 발언도 잘 들어보면 저게 교사가 할 소린가 싶은 말을 할때도 있음.(남녀 역차별 발언 등)
    특히 갓 스물셋넷애들 사회생활경험 전무하고 그냥 엄마말듣고 공부좀 해서
    엄마가 교대가래서 갔는데, 대학이 대학같지도 않고 그냥 고등학교의 연장선상이니까,
    딱 고등학생수준인 애들이 교사하겠다고 들어와서 교실에서 짱먹으니까, 아주 애 상태가 점점 맛이감.

    결론 : 초등교사 절대 만나지마라.(중등교사는 그나마..)
  • 1234 2018.03.24 10:40 (*.35.157.13)
    ㅇㄱㄹㅇ.
    초등교사 좋을 것 같지..
    자기 직업이 좋은 이유가 여유시간이 많아서란다 하아...
    얘들 가르치는 직업을 가진 사람이 할소리냐 그게...
  • ㄴㅇㄹ 2018.03.23 19:11 (*.74.35.183)
    92년생인데 나도 초등6년내내 여자담임 중학교3년내내 여자담임 사립고와서야 남자담임만났다.
  • ㄴㅇㅁ 2018.03.23 21:21 (*.145.207.192)
    원래 교대애들 개 이기적인 십새들이잖아
    예전에 교사 임용 TO줄인다고 하니까 존나게 대모하는데 여기까진 정상.
    시위 안나가고 공부하겠다는 애들한테 벌금 먹이고 욕하고 왕따시키고
  • 말해서 뭐해 2018.03.24 00:01 (*.172.251.125)
    이기주의 끝판왕 여자 ㅋㅋㅋㅋ 불만을 말하랬더니 불편을 말하는 머가리 똥찬련
  • ㅁㅁㅁㅁ 2018.03.24 02:39 (*.34.166.11)
    개씨부 랄 년들
  • 어짜피 2018.03.28 12:25 (*.131.124.206)
    좋은거 마이 하라그래.. 어짜피 조만간 3D 직업될껀데 ㅎ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201 하늘에서 본 부산 해운대 24 2018.03.23
2200 SAM-572 ver.2 29 2018.03.23
2199 토지공개념의 뿌리 42 2018.03.23
2198 사회에서 접할 수 없는 귀한 음식 14 2018.03.23
2197 남녀 주인공의 나이 차이가 불편 19 2018.03.23
2196 가카를 떠나보내는 주진우 39 2018.03.23
2195 세레머니 따라하는 소혜 12 2018.03.23
2194 미모의 견주 16 2018.03.23
2193 채리나 미담 푸는 조세호 13 2018.03.23
2192 여러분 이게 다 거품입니다 거품 14 2018.03.23
2191 주이 맥이는 기자 15 2018.03.23
2190 장제원의 눈물 34 2018.03.23
2189 올해 고2 전소미 5 2018.03.23
2188 국장님 근황 10 2018.03.23
» 교사 할당제 논란 17 2018.03.23
2186 잘 받아주는 소진 이모 8 2018.03.23
2185 ME TOO 근황 38 2018.03.23
2184 자연산 조수애 21 2018.03.23
2183 청주시외버스 터미널 식당 15 2018.03.23
2182 논현동 한끼줍쇼 성공 5 2018.03.23
2181 멕시코 공포의 지하철 14 2018.03.23
2180 바다의 인맥 13 2018.03.23
2179 하늘 위에서 본 무지개 6 2018.03.23
2178 성소가 생각하는 본인의 인기 비결 10 2018.03.23
2177 태국으로 수출된 복면가왕 6 2018.03.23
2176 부러운 승기 7 2018.03.23
2175 평균 초혼 연령 추이 6 2018.03.23
2174 MBC 뉴스 속보 타이밍 4 2018.03.23
2173 오사카 꿀주먹 6 2018.03.23
2172 저 콩밥 못 먹습니다 12 2018.03.23
Board Pagination Prev 1 ...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 179 Next
/ 1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