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이영애 2018.03.23 16:13 (*.33.160.178)
    휴롬으로 짜라 잘나온다
  • ㅇㅇ 2018.03.23 16:17 (*.75.47.168)
    크롱 닮은 아저씨
  • 다스사실내꺼 2018.03.23 16:20 (*.134.241.210)
    잊지말아야지 너도 감방메이트 되기 싫으면
  • ㅁㅁ 2018.03.23 16:27 (*.147.123.29)
    청문회때 몇 번 오냐 오냐 해줬더니 우쭐해서 똥오줌 못가리는 홍발정따까리. ㅎㅎㅎ
  • 2018.03.23 16:30 (*.198.8.232)
    착즙
  • 2018.03.23 16:35 (*.96.129.161)
    티비에서 가장 보기싫은 국개의원 1 장제원 2 김성태

    장제원이는 자존심 체면이 없는걸까? 나중을 위해 큰그림 그리는걸까?
  • 보이니까 그런거겠지만.. 2018.03.23 16:37 (*.209.151.39)
    서청원 최경환 조원진 이정현 윤상현 홍문종 김진태 이장우 이른바 친박 8적 모두 아직 현역 국회의원이야
  • 허참 2018.03.24 00:36 (*.107.103.226)
    그건 당신이 민주당 혹은 문재인 지지자라서 그래.
    반대로 자유한국당 지지자들은 당신이 좋아하는 정치인들을 당신이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싫어하는 만큼 싫어해.
    너무 정치에 몰입하지마... 우리나라는 정치에 무관심한게 문제가 아니라 국민이 정치에 과잉해서 몰입해서 매사 모든 것을 정치적으로 판단하는 거 같아.
    그래서 맨날 정치인들 욕하면서 스스로 스트레스를 키우면서 사는 거 같아.
    삶의 질을 높히려면 역설적으로 우리국민은 정치에 과잉 몰입하는 것을 줄여야 해.
    투표율도 이만하면 충분해..... 여기서 국민이 더 정치에 관심을 갖으면 정치인들은 점점 연예인이 되간다..
    남미국가 봐라 투표율이 90%가 넘고.... 정치인들은 연예인이 되어 관종이 되고 포퓰리즘 정책을 남발하고 그러다가 국가부도 맞는 악순환이 반복되고 있다.
    정치가 중요하지 그러나 정치가 모든 것을 해결해 준다고 믿지마.... 정치인인 구원자가 아니야.
    모 미국인이 한국민은 레밍 같다고 했지.... 맞는 말이야...우리 최근의 역사가 말해준다... 이승만, 박정희, 김대중, 노무현, 박근혜, 그리고 문재인...
  • 맹호광파참 2018.03.24 09:22 (*.39.131.102)
    장문의 개소리를 너무 당당하게 ㅋㅋ


    어찌보면 그런 멘탈 부럽소
  • ㅇㅇ 2018.03.23 16:36 (*.50.11.150)
    바른정당 탈당한 의원님들 잊지 않겠습니다
  • ㅁㄴㅇㄹ 2018.03.23 16:38 (*.132.103.249)
    쥐어 짜네
  • 두둥~ 2018.03.23 16:49 (*.236.72.97)
    아직이야..
    니 눈에서 피눈물나는걸 보고 싶구나.
  • 남생이 2018.03.23 17:09 (*.187.205.148)
    근데 학벌가지고 뭐라 하긴 그렇지만
    김성태 강남대 졸업한 세끼가 왤케 깝치냐
    시벌 어디붙어먹은 학굔줄도 모르겠네
  • 학벌 ㄴ 2018.03.23 17:12 (*.70.52.174)
    이건 아닌거 같네요
  • 2018.03.23 17:26 (*.229.81.98)
    이런 건 그냥 맘속으로만해라
    분명 사소한 문제는 아니지만
    단순히 학벌이 전부는 아니니까
    명바기는 고대나와서 저렇게 감방간다.
  • 남생이 2018.03.23 17:37 (*.187.205.148)
    알겠다 내가 잘못한거같네
  • ㅋㅋㅋ 2018.03.23 17:42 (*.56.82.90)
    조금만 기다리지 그랬어.

    좀만 있으면 형 편 들어주는 사람들 엄청 댓글 달아줄 거 같은데.ㅋㅋㅋ

    근데 나도 김성태가 좀 아쉽긴 하다.

    대학만 봐도 진흙탕 실개천에서 올라온 사람인데.

    저런 사람이 품격과 클래스를 보여주면 또 그만큼 형같은 사람의 인식도 바뀌었을텐데 말이야.

    근데 저런 모습이 또 김성태가 저기까지 올라온 힘이었겠지. 세상이 그렇게 영화처럼 사람을 알아주고 출세하는게 아니니까.
  • 2018.03.23 19:00 (*.223.20.212)
    매형 아버지가 여기 부총장이시다 ㅅㅂ려나 말조심허자
  • 남생이 2018.03.23 20:52 (*.33.164.3)
    죄송합니다 형님ㅠ
  • 강북대 2018.03.24 00:03 (*.62.216.2)
    매형 아버지랑 너랑 대체 무슨 상관?ㅋㅋㅋㅋㅋ
    강남대 지적 좋다 솔직히 까놓고 얘기합시다 뭘 학벌 노노라고 하고들 난리야
  • ㅎㅎ 2018.03.23 23:28 (*.43.31.19)
    맞아 걍 민노총 출신임 강남댘ㅋㅋ 학벌 가지고 뭐라 하는게 뭐가 잘못이냐 ㅋㅋㅋㅋㅋㅋㅋㅋ 진심 저건 학벌이라고도 하기 아깝다 대표적으로 아이유 청바지 핏 강남대 출신 이런것들이 있겠다
  • 2018.03.23 17:12 (*.47.126.136)
    눈꼽 떼는거 아님?
  • ㅇㅇ 2018.03.23 20:51 (*.86.132.141)
    나도 그런줄
  • ㅗㅓㅓ 2018.03.23 17:23 (*.103.49.50)
    뼈다귀만 던져주면 어디든지 꼬리 흔드는 똥개
  • 2018.03.23 17:27 (*.204.210.30)
    생긴거보면 전형적인 얍삽이
  • 몇명 꽂으셨나요? 2018.03.23 17:50 (*.39.146.178)
    권성동도 맘은 편치 않을겨 ㅋㅋ
  • ㄴㄷ 2018.03.23 18:34 (*.180.134.252)
    아들내미 관리는 잘 하고 있나?
  • ㅁㅁ 2018.03.23 18:37 (*.98.98.159)
    어디로 가야하죠 아저씨 우는 손님이 처음인가요
  • 2018.03.23 18:49 (*.174.226.147)
    방송 본 애들은 알겠지만 차 옆에서서
    일부로 카메라에 찍히려고 존나 연기 하드만.
    진짜 개쌍도의 표본하면 딱 저놈이 아닐까. 간사하고 아첨하고
    모든 죄 다른쪽에 넘기고 내로남불에 남의말 안듣고 소리지르고..

    mb랑 수십년 동거동락한 오래된 동료들도 옆에 담벼락에 묵묵히 서있는데
    저새끼는 뭐라고 눈물쇼 하고 자빠졌는지. 역겨워죽겠다.
    니가 이번 지방선거와 다음 총선에서 자한당 쪼그라들면
    가장 먼저 탈출한다에 백원건다. 박쥐같은 쌔끼
  • 1234 2018.03.23 19:01 (*.158.178.203)
    침 찍어바르고있는 꼴봐라 저..저...
  • 파구리 2018.03.23 19:13 (*.36.154.176)
    짜라짜라짜짜짜
  • ㅁㅇㅁ 2018.03.23 20:37 (*.40.249.254)
    눈을 후비네 후벼ㅋ 그래서 눈이 빠지겠냐?
  • ㅇㅇㅇㅇ 2018.03.23 20:59 (*.70.14.33)
    너도 들어갈건데 뭘 즙짜고 있어.
  • -,.- 2018.03.23 21:05 (*.15.240.84)
    먹지도 못하고 즙만 따내는
    즙 배우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209 이영자의 매니저 28 2018.03.23
2208 결혼은 무조건 해야지 108 2018.03.23
2207 장군탕을 아십니까? 19 2018.03.23
2206 장수견들의 비밀 25 2018.03.23
2205 JTBC 앵커 결국 사과 53 2018.03.23
2204 핑클 데뷔 과정 29 2018.03.23
2203 이슬람 기독교 유대교의 차이 32 2018.03.23
2202 자신있게 까버린 손나 10 2018.03.23
2201 하늘에서 본 부산 해운대 24 2018.03.23
2200 SAM-572 ver.2 29 2018.03.23
2199 토지공개념의 뿌리 42 2018.03.23
2198 사회에서 접할 수 없는 귀한 음식 14 2018.03.23
2197 남녀 주인공의 나이 차이가 불편 19 2018.03.23
2196 가카를 떠나보내는 주진우 39 2018.03.23
2195 세레머니 따라하는 소혜 12 2018.03.23
2194 미모의 견주 16 2018.03.23
2193 채리나 미담 푸는 조세호 13 2018.03.23
2192 여러분 이게 다 거품입니다 거품 14 2018.03.23
2191 주이 맥이는 기자 15 2018.03.23
» 장제원의 눈물 34 2018.03.23
2189 올해 고2 전소미 5 2018.03.23
2188 국장님 근황 10 2018.03.23
2187 교사 할당제 논란 17 2018.03.23
2186 잘 받아주는 소진 이모 8 2018.03.23
2185 ME TOO 근황 38 2018.03.23
2184 자연산 조수애 21 2018.03.23
2183 청주시외버스 터미널 식당 15 2018.03.23
2182 논현동 한끼줍쇼 성공 5 2018.03.23
2181 멕시코 공포의 지하철 14 2018.03.23
2180 바다의 인맥 13 2018.03.23
Board Pagination Prev 1 ... 83 84 85 86 87 88 89 90 91 92 ... 161 Next
/ 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