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텔미 2018.04.26 00:50 (*.121.129.11)
    남친 있는게 신기하다
  • ㅇㄱㄹㅇ 2018.04.26 00:52 (*.175.50.142)
    남자들의 성욕이 이래서 무서운거임.
  • ㄴㅇㄴㅇ 2018.04.26 00:53 (*.0.61.223)
    방송 보면 민짜 방금풀린 99년생임
    ㅋㅋㅋ 오크여도 갓민짜풀린 얘 함 먹어볼려고 사귀는 안여돼 짬찌인듯
  • 1 2018.04.26 01:23 (*.165.82.253)
    부,,랄이 뇌를 이긴다더니.........
    못난놈들..저건 아니지
  • ㅁㅇ 2018.04.26 06:56 (*.111.3.170)
    술을 한달치를 미리 하루에 다마신다고해도
    얼굴 맞대면 남동생같을것 같은데...
  • 나그네 2018.04.26 11:47 (*.170.11.154)
    쟤만 남친이라 생각하는 걸수도 있어.
  • 아라가키 2018.04.27 01:45 (*.149.106.88)
    ㅋㅋㅋ
  • 아파트분양 2018.04.26 00:55 (*.106.191.30)
    별 일은 딱히 없을 듯
  • 무기 2018.04.26 00:59 (*.45.251.161)
    술집사장이랑 모텔 사장이 별 일이 있을지 아냐

    민짜 갓 풀렸고 보니가 사고 좀 치겠네
  • 47세 2018.04.26 01:28 (*.239.220.179)
    별일이 있지...나정도 나이되면 저 또래는 어떻게 생겼든 다 이뻐 보인다 쟤가 맨날 먹는 술값 모델비 충당하려면...이하 생략
  • 흠냐 2018.04.26 01:25 (*.235.245.49)
    개망나니 남자로 태어났을 애가 여자로 태어난 느낌
  • ㅁㅁ 2018.04.26 02:39 (*.212.61.109)
    지금 저래보여도 밤에 나갈땐 화장 엄청 진하게하고 요란하게 입고 나갈듯..
  • 32남 2018.04.26 02:54 (*.127.65.207)
    나도 군대가기 전 1년동안은 외박은 잘안했지만, 술은 많이 먹고 다님.
    제대하고 해가 갈수록 술은 친한 친구들하고 먹고 다른 술자리는 피하는 편인데.
    솔직히 지금은 집이 편하다.
  • ㅂㅈㅂㅈ 2018.04.26 04:55 (*.248.21.254)
    염색좀 새로하지 진짜 자기관리저렇게안하는데 무슨 ㅅㅂ
  • 34 2018.04.26 05:46 (*.209.181.45)
    외박 헌팅술집 나오길래 뭐 반반하게생겻겟네 하고 내렷다가 음. 그래 하고 그냥내렷다
  • 별별 2018.04.26 06:08 (*.191.207.253)
    결혼을 못하고 있는 나지만 어떻게 보면 자식교육처럼 마음대로 되는게 없으니 어쩌면 못낳는게 내 인생이나 사회적으로 이익일 수 있겠다 생각이 드네. 이런 애들을 보면
  • 2018.04.26 07:58 (*.111.18.124)
    아이시발 내가 더 이쁘겠다
    내가 머리 길고 화장하면 저것보다 이쁘겠엉
  • 컬쳐숔 2018.04.26 08:06 (*.234.138.12)
    저건 음식이 아니고

    이미 부패한 유독물인데

    저런거 주워먹는 사람이 있겠냐?
  • 백백 2018.04.26 08:32 (*.33.164.74)
    인크레더블 신드롬같당ㅎㅋㅋ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8.04.26 08:47 (*.142.37.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 2018.04.26 10:37 (*.125.167.89)
    누가 그러더라 돼지 얼굴보고 잡아먹냐고~
  • ㅇㄹㄹ 2018.04.26 10:42 (*.216.214.236)
    어머니가 말은 저렇게 하면서
    의외로 기대 하고 계신거 아닌가...?
    저러다가 시집이라도 덜컥 가버리길..ㅋ
  • ㅁㅁ 2018.04.26 10:48 (*.171.84.71)
    얼굴 보니깐 주작인데
    남자랑 말은 해봤을가 싶은
  • ㅋㅋㅋㅋㅋ 2018.04.26 10:51 (*.178.77.191)
    하 진짜... 내가 여장해도 5000조는 더 예쁘다.
  • ㄹㄹㄹ 2018.04.26 15:04 (*.36.122.172)
    내가 너 좋아하면 안되냐?
  • 어쩔수없어 2018.04.26 11:45 (*.84.169.107)
    저정도 와꾸면 헌팅해도 됨
  • ㅂㅂ 2018.04.26 12:34 (*.185.136.166)
    헌팅 아니고, 그냥 사냥 나가는거 같다.
  • 징베 2018.04.26 13:13 (*.107.5.60)
    예전에 pc방에서 게임하는데 자기를 걸레라고 하면서
    통화하던 뚱뚱한 여자랑 닮았네 .기가 차서 뭐하는지 흘끗 보니까 즉석만남 채팅하고 있었음
  • 123 2018.04.26 13:51 (*.151.161.208)
    댓글 수준..
  • ㅉㄱㅅ 2018.04.26 14:15 (*.235.134.75)
    어머니가 더 어려보이는 거 같은데
  • ㅁㅈㅇ 2018.04.26 15:17 (*.223.23.28)
    몬생긴게 치명적인 척하네 참ㅋㅋㅋ
  • ㅇㅇ 2018.04.26 16:23 (*.226.9.188)
    가정교육 좀 제대로 시켜라
  • 33 2018.04.26 20:46 (*.100.160.132)
    주작 방송 아직도 하네,,,
  • 목금토 2018.04.26 22:51 (*.83.212.253)
    아~~~웃고간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341 이승연 리즈 시절 11 2018.04.26
2340 북한에서도 버림받은 마씨 12 2018.04.26
2339 SNS 박봄 응원 운동 7 2018.04.26
2338 취업만하면 행복할 줄 알았어요 25 2018.04.26
2337 개콘 출연한 사나 5 2018.04.26
2336 삼성전자 영업이익 클라스 22 2018.04.26
2335 정은이가 받는 예우 151 2018.04.26
2334 한국 유니세프에 후원하면 안되는 이유 105 2018.04.26
2333 박창진 사무장이 겪은 땅콩항공 회의 분위기 33 2018.04.26
2332 먹방 견문록 21 2018.04.26
2331 자기 아들 돌잔치에 가기 싫은 개그맨 19 2018.04.26
2330 흑인 종특은 존재하는가? 19 2018.04.26
2329 아들이 99년생이라는 정소림 캐스터 30 2018.04.26
2328 계속 말 바뀌는 김경수 48 2018.04.26
» 매일 외박하는 딸 34 2018.04.26
2326 나연이의 개인기 20 2018.04.26
2325 베트남전 미군 의무병의 기념품 20 2018.04.26
2324 21년차 신인 모델 장윤주 14 2018.04.26
2323 중국 바둑대회에 나타난 고스트 바둑왕 5 2018.04.26
2322 이영돈의 하루 일과 21 2018.04.26
2321 여전한 남양유업 15 2018.04.26
2320 미국 쇼 프로그램 출연한 방탄소년단 32 2018.04.26
2319 여자들이 굉장히 선호하지 않는 스타일 23 2018.04.26
2318 여진구 이민우가 이해 안 가는 홍석천 9 2018.04.26
2317 돌아가신 아빠가 지옥에 있을까봐 걱정되요 58 2018.04.26
2316 쯔위의 머리빨 10 2018.04.26
2315 21세기 초 세종대왕 이순신에 비교되던 인물 19 2018.04.26
2314 피부톤이 외모에 끼치는 영향 18 2018.04.26
2313 남북 정상회담 장소 내부 6 2018.04.26
2312 강용석이 보는 박봄 마약 사건 16 2018.04.26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 144 Next
/ 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