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한겨레 2018.07.22 21:19 (*.166.234.30)
    삼성이 급성장한 시기가 노무현 정권이었고 당시 삼성을 손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있었음에도 노무현 정부는 대놓고 삼성을 감싸고 그들의 치부를 덮어줬음
  • 3D 2018.07.22 22:05 (*.62.21.19)
    삼성은 반도체로 큰거 아님?
    노무현이 급성장 키워줘??
    노빠나 문빠나 심각하네
  • ㅇㅇ 2018.07.22 22:35 (*.38.23.171)
    멍충아 키워줬단게 그런 얘기가 아니자나
  • ㅇㅇ 2018.07.22 22:49 (*.230.22.66)
    잘크는 나무는 알아서 잘큰다. 하지만 주위에 잡초나 돌을 치워주고 신경써서 거름을 준다면 더욱 빠르게 잘 자란다.
  • ㅇㅇ 2018.07.22 21:36 (*.136.90.231)
    노무현 다시 봤다.. 실망이다..
    얼마 받아 먹은 거지?.. 그렇게 적폐 외치던 분이..저럴 줄이야..
    하지만 검찰에서 삼성 잡을라고 했다고.. 코 웃음 쳐진다..
  • ㅇㅇ 2018.07.22 21:46 (*.223.49.37)
    세력은 없고 인기는 많던 철부지 정치인 하나 잘 엮어서 신나게 해처먹은거지
  • fa 2018.07.22 21:51 (*.174.3.56)
    노무현 유일한 업적이 삼성 일으킨거라 생각함
  • 123 2018.07.22 21:57 (*.11.18.161)
    에라이 역시나

    다 똑같은 놈들...
  • ㅇㅇ 2018.07.22 22:35 (*.38.23.171)
    노무현이 살아서 조사받았으면 현 정권인사중 감방에 있을놈들 많을거다
  • 피사 2018.07.22 22:51 (*.111.1.156)
    정치하는 놈들 진짜 다 똑같다
    어휴...
  • ㅇㅇ 2018.07.22 23:26 (*.13.69.82)
    뒤가 캥기니깐 뭐...
  • 조로 2018.07.22 23:28 (*.186.247.41)
    음 요즘 고민이 많이 되는게,
    삼성에서 계속 경쟁하며 살아남는 길을 선택할지
    탈출해서 오래 다닐 수 있는 경쟁적고 페이 복지
    좋은 곳으로 옮길지 고민이다...
    지금 만 28살 정도고... 책임이니까
    회사에서 그렇게 나쁘게 대우 받고 있는건 아닌데...
    일반적으로 책임 찍으려면 34살 정도니까
    잘하고 있는거 같으면서도... 프닥 입사하는 애들은
    어차피 나랑 같은 나이에 책임 찍고
    나는 경쟁하기 위해서 파트로 석박사도 찍어야 살아남을
    수 있는 상황인데... 이렇게 출혈경쟁하며 향후 5년 바라봐야
    일억천금이 나오는 것도 아니고 그저 회사에서 살아남는거
    밖에 남는게 없네... 삼성이라는 회사에서는
    정말 현대랑 달라... 사원 때 잡무에 털리다가 탈출하는
    애들도 많고... 선임으로 일은 많고 책임은 안달아줘서
    부품 처럼 쓰이다가 실력 증명할 기회도 없어지는 사람 많고
    많은 젊은이들이 부품처럼 쓰이다가 없어지는게 눈에 보여..
    책임도.. 달고 수석보 안올려주고 몇년 쓴잔 마시는 분들
    많고... 박사급 계속 책임 내려오고 무한 경쟁...
    실력이나 머리나 밀릴게 없다고는 생각하는데...
    장기적으로 보면 가방끈 투자도 계속 해야 하고...
    영끌 1억 정도 받아봐야 뭐하나? 드는 돈이 더 많고
    수명은 정말 짧아 보이고... 남들은 부러워
    하는 사람도 있고 그렇게 개처럼 살아서 고작 그거 받나?
    싶기도 할거 같다. 현차 같은덷 생산직도 다들 그 정도 받으니
    삼성이 정말 다니기 좋은 회사인지는 모르겠다.
    살아남기가 너무 힘들고 살아남아서 남는게 약간의
    아주 약간의 추가적인 돈이지 생존을 위해 발발발 거리고
    똥꼬도 빨고 남들 비하하고 고과권자 빨아대면서...
    다녀야 하나 싶은데...
    문제는 이직하려고 생각해보면서 찾아봐도
    이 나이에 이 정도 돈주는 회사가 너무 없다...
    현차 skt 네이버 정유사 등 손에 꼽아서...
    사기업 경력 공기업엔 의미없고....
    연봉이나 복지 등을 낮출 순 없는데...
    한국을 떠날 생각도 없다보니 참 한국 회사 중에
    비슷한 복지에 높은 연봉으로 회사 찾아보면
    어차피 옆그레이드 밖에 없어 보여서...
    탈출도... 맨날 머리속으로만 생각하게 된다.
  • 푸히 2018.07.22 23:46 (*.147.116.74)
    좀 멍청한거 아닌가?
    탈출을 얘기하면서 연봉낮추기는 싫다네ㅋㅋ
    힘들게 일해서 얻는건 아주 약간의 돈?이라며
    돈이 별거 아닌것처럼 얘기하다가도
    후반부에는 또 돈때문에 나가기도 싫다는거 보니
    그냥 일하기는 싫고 돈은 받고 싶다..이거네
    회사 생활 안해도 돈벌 길은 많으니
    궤변 늘어놓을 시간에 세상을 좀 넓게 보던지..
  • 조로 2018.07.22 23:51 (*.186.247.41)
    제가 원하는건 더 후진 회사로 가는게 아니라
    경쟁 강도는 좀 약해져서 마음은 편해질 수 있고
    수입이나 복지는 더 좋거나 현상 유지는 됬으먼 하는
    아주 솔직한 마음인데 말입니다.
    그게 어려워요 쉽지가 않아요
    아버지가 어렸을 때 부터 사업하신다고 뻘짓을 많이 하셔서
    저는 어렸을 때 부터 어머니에게 성실하게 회사나 다녀라
    사업한다고 하지마라 투자한다고 설치지 마라
    식으로 아버지가 걸었던 길은 다 하지말고 성실하게
    소시민으로 살라고 교육 받았기도 하고 저도 아버지의
    그런 모습들이 싫었기에 직장인으로 그냥 살고 싶습니다.
  • ㅇㅇ 2018.07.23 00:41 (*.55.247.75)
    불가능, 결국 사업해서 부의 추월차선을 타야 가능할듯
    월급쟁이는 무한 경쟁 아님?
  • ㅇㅇ 2018.07.23 13:52 (*.221.249.116)
    너 어그로냐? 이색기 니가 쓴글이 머냐 도대체
    원하는게 더 후진회사는 아닌데 경쟁도 덜하고 마음편해야하고 수입이나 복지는 더 좋거나 또이또이는 됐으면 하는마음이고 한국을 떠나긴 싫고 이
    ㅅㅂ색기가 말이야 막걸리야 늬가 이미 거기갈때 거기랑 같은조건에 더 좋은곳이 있었음 그리로 갔겠지 이색기야
    뭔 답도없는 말을 하염없이 길게 써놨어 그리고 28~30?
    어딜가면 소모품이 아니냐? 우리나라에서 아니... 그냥 직장인은 소모품이야... 안그런곳이 있어? 그런곳 있더라도 한국에서 나가긴 싫다며...
    이색기 뭔말은 하는지 모르겠네....
  • 2018.07.23 14:07 (*.36.137.52)
    같은 조건에 더 좋은 곳이 있는지 없는지 알 수가 없죠
    정보가 그렇게 많지가 않고
    같은 연봉에 복지가 삼성이 최고면 삼성이 신직장이게요?
    아니죠.. 연봉도 높고 근무 강도도 더 낮도 복지도 좋은 곳은
    있는거 같긴한데 (사람 적게 뽑아서 그렇지, 코리안리 같은 곳들) 그런 곳들을 찾는 방법이 쉽지가 않고 답답한 마음이지
    한국을 안떠나면 무조건 삼성보다 좋은 곳이 없다 라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 ㅇㅇㅇ 2018.07.23 00:23 (*.168.176.143)
    삼성어디? 28살에 책임? 1년에 한번씩 승진했냐? 글보니 박사입사도아니고 뇌내망상을 너무 장황하게 쓴거아냐
  • 조로 2018.07.23 04:24 (*.186.247.41)
    만 나이라고 써있고,
    학사 병특 출신이고
    핵심인재 코드 받고 삼성 제의로 입사하였으며
    입사시 부터 선임이었습니다.
    사원부터 해서 올라온게 아닙니다.
    오해 없으시길 바랍니다.
  • 책임이라며 2018.07.23 07:16 (*.62.10.228)
    일억천금ㅋㅋㅋㅋㅋㅋㅋㅋ
    그냥 거기 계속 다니세요~
  • 2018.07.23 08:06 (*.186.247.41)
    그냥 다니고 싶다고 계속 다닐 수 있는게 아닙니다
    경쟁에서 밀리고 누락되기 시작하면 나가야해요
    그냥 책임으로 계속 다닝 구 있는게 아님니다
  • 우주의티끌 2018.07.23 08:37 (*.62.202.45)
    저는 현대 다니고 있는데요.. 고민 많이했었는데 어떤 사기업이든 경쟁, 성과 때문에 스트레스를 많이 받더라구요.. 어떤회사든 피할수는 없을 것 같습니다. 생산직이 부럽기도 했구요. 힘내세요.
  • 조로 2018.07.23 09:14 (*.36.137.52)
    감사합니다 형
    뭔가 제일 속상한건 옛날부터 고민이 있어도
    진지하게 상담을 해줄 사람이 없다는 것 같아요
    늘 혼자 길을 걷는 기분
    인터넷에 올려봐야 비꼬는 사람들만 가득하고
    직장인들의 고민을 이해하고 더 좋은 선택을
    할 수 있게 상담해주는 서비스라도 있었으면
    좋겠네요...
  • 삼성현대 2018.07.23 10:13 (*.87.61.228)
    삼성에 10년 있다가 현차로 옮긴 케이스입니다.
    양쪽 모두 경험해본 결과...똑같아요
    일도 비슷하고 문화 차이 있다고 하는데 사실 그것도 비슷하고

    그런데.. 같은 종류의 일이라도 나한테 이 환경이 익숙한가는 매우 중요한 일 같아요.
    시스템에서부터 결재방식 등등이 모두 다르니까 다시 신입사원 된 느낌이고
    사람관계를 다시 만들어나가는것도 쉽지 않은 길이고

    지역적 조건이나, 연봉이 불만이 아니라면...안옮기는걸 매우 추천합니다.

    만약에 희망퇴직 같은걸 하면 옆그레이드 매우 추천하는데 핵심인재코드 발려있으면 거기에서도 제외될듯 하니..
    그냥 있어요. 버티세요.
    주변에 공기업 다니는 친구들도 상황 크게 다르지 않더이다...
  • 2018.07.23 14:31 (*.244.212.21)
    조언 감사합니다 선배님
  • 4X 기 2018.07.23 11:38 (*.38.23.6)
    버텨라.
    한 칼 만들때까지 버텨라.
    형이 있다 나왔다.
    경력 자체가 깡패다.
    그런데 너무 어린 나이에 나오면 확실히 소모된다.
    거기 있을 때 만날 수 있는 사람 레벨이랑 나와서랑 다르다.
    너 사업한다고 생각하고,
    뭔 재주 하나 만들고 나와야 한다.
    책을 쓰든,
    SNS를 하든,
    뭐하든 개인 브랜딩하고 나와야 하는데,
    개인 브랜딩하기가 삼성만큼 좋은 곳이 없어.
    나와보면 알게 됨.
    잡무?
    나와보면 얼마나 시스템이 잘 되어있는지 진짜 깜짝 놀랄거여.
    내가 후회되는게 업계에서 삼성빨 가지고 뭐 제대로 무기 못 만들고 나온거임.
  • 2018.07.23 14:31 (*.244.212.21)
    감사합니다 선배님
  • ㄷㄷ 2018.07.22 23:29 (*.126.4.225)
    사람들이 착각하던데...

    노무현은 정치스펙트럼상 반기업주의 반시장주의 좌파가 아님.

    친북성향말고는 온건우파에 가까운 사람.
  • ㅎㅎㅎ 2018.07.23 16:48 (*.195.172.153)
    아는 사람은 어느정도 알걸.
    펼친 정책들보면 대다수 우파 쪽 정책임.
    그래서 왼쪽사람들에게도 극딜 많이 당함ㅋㅋ
  • 33 2018.07.22 23:39 (*.126.250.204)
    평창 올림픽 핑계를 대고 사면 시켜주긴 했지,,
  • 33 2018.07.23 00:19 (*.210.56.138)
    문슬람들 어리둥절 ㅋㅋㅋ
    당시 노무현이 진보계열로부터 얼마나 극렬 비난을 받았는지 모를거임
    노무현은 대통령이 되고 나니 관점이 달라진다는 취지의 말을 했고
  • ㅇㅇ 2018.07.23 09:23 (*.70.56.175)
    문슬람새끼들은 정치와 역사에 관시없음

    그냥 우리편 니네편이 있을 뿐임
  • 2018.07.23 02:04 (*.38.22.74)
    솔까
    삼성>>>>>>대한민국 아님?
  • ㄱㄱㄱㄱ 2018.07.23 02:20 (*.62.175.229)
    비정규직 시위가 가장 많았던때가 노무현때 아니었냐 ㅋㅋㅋ
  • ㅇㅇ 2018.07.23 03:31 (*.36.142.90)
    저건 우파좌파가 아니라 그냥 특정기업 봐주기 밀어주기인데.. 요즘 무능한 문재인을보니 정권 망해서 박근혜가 박정희 신화 끌어 내렸듯이 노무현 신화를 끝장낼것 같다.
  • 아가리. 2018.07.23 07:08 (*.245.143.143)
    우리나라.정치에.신물날.정도로.실망했다.
  • 2018.07.23 10:13 (*.235.56.1)
    근데 이런거 실망하는것도 웃기는거 아니냐 ...
    삼성이 글로벌 그룹 4위인가 하는데...돈으로 쳐바르면 안되는거 없는 나라에서...
    고작 5년 임기하면서 삼성 때려잡는다고 ?
  • ㅂㅈㄷㄱ 2018.07.23 10:31 (*.62.169.177)
    요즘 삼성보면 잘밀어준거 같기도 하네 ㅋㅋ
  • 2018.07.23 12:14 (*.223.3.120)
    기업도 문제지만 정치인이 더 문제네.
    멍청한 대중만 계속 속네.
    내할 일이나 잘하자.
  • asdf 2018.07.23 21:00 (*.94.8.67)
    이때다 싶어서 물타기 노젓기 오졌으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597 사이클 선수의 하체 23 2018.07.23
1596 사장님 원피스 28 2018.07.23
1595 5년 사이 매장이 600개 이상 증가한 커피전문점 47 2018.07.23
1594 조수애 아나운서의 콧대 19 2018.07.23
1593 드루킹 1년 전 트윗 17 2018.07.23
1592 양세형의 배짱 6 2018.07.23
1591 미용실에서 리듬 타는 손님 14 2018.07.23
1590 6개월 후 대한민국 27 2018.07.23
1589 의외의 예리 14 2018.07.23
1588 한국인 99퍼센트가 걸리는 병 14 2018.07.23
1587 워터파크 자유이용권 가격 98 2018.07.22
» 삼성 공화국 40 2018.07.22
1585 옛날 예비군 훈련 22 2018.07.22
1584 뜻밖의 빈부격차 31 2018.07.22
1583 최악의 혐오 음식 42 2018.07.22
1582 차붐 커리어에서 잘 알려지지 않은 대단한 기록 22 2018.07.22
1581 베트남 하노이 상황 10 2018.07.22
1580 아랫입술 떨리는 백종원 43 2018.07.22
1579 폭죽으로 변기 뚫기 12 2018.07.22
1578 개고기 욕하는 프랑스 38 2018.07.22
1577 물맛 블라인드 대참사 25 2018.07.22
1576 형부와 처제 20 2018.07.22
1575 요즘 시대에 쿠데타가 발발하면 29 2018.07.22
1574 서장훈 군기잡는 나르샤 16 2018.07.22
1573 남자는 다 늑대 27 2018.07.22
1572 허리가 잘록한 치어리더 22 2018.07.22
1571 폰팔이 클라스 42 2018.07.22
1570 이재명 조폭 연루설 그것이 알고 싶다 100 2018.07.22
1569 열도 아이돌 물장군 먹방 42 2018.07.22
1568 성남 국제마피아와 이재명의 놀라운 첫 연결고리 38 2018.07.22
Board Pagination Prev 1 ... 54 55 56 57 58 59 60 61 62 63 ... 112 Next
/ 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