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성형수술 2018.06.23 01:36 (*.166.234.30)
    진실은 뭘까?
  • 할짓없네 2018.06.23 01:50 (*.62.8.169)
    병 신들 뭐하냐
  • ㄹㄹ 2018.06.23 01:59 (*.114.23.224)
    이거 궁금했는데 경찰이 호구도아니고 한쪽편만 들거같지도않고 2년이나 조사하고했으면 뭐 사실이겠지
  • ㅎㅎ 2018.06.23 02:52 (*.145.93.213)
    능력있는 경찰 많다. 말한마디로 단서 잡아 추적하는거 보면 대단하기도 하더라
  • ㅂㅂ 2018.06.23 12:29 (*.150.123.248)
    형사라고 해야 좀 더 정확함.
  • . 2018.06.23 03:48 (*.7.248.53)
    시바 예비신부 잃고 2년동안 소송하고 처음엔 의심받아 구속까지 당했을텐데.
    ㅈㄴ 개ㅈ같았겠다......
  • ㅂㅂㅂ 2018.06.23 05:46 (*.207.67.180)
    sbs 보면 그런거 같기도 하고
    양씨 인터뷰가 당시 sbs 두고 보자고 자신있게 말하던데
  • ㅇㅇㅇ 2018.06.23 07:39 (*.42.88.142)
    사법기관 관계자인데 언론인들이 사건을 의도적으로 왜곡해서 언론보도하는 경우 엄청 많다
    검찰,경찰 수사가 문제 있다고 하는 보도들이 많은데, 사실 구런 보도들은 중요한 사실을 누락하거나 한쪽 당사자의 입장을 일방적으로 보도한 내용이 90프로임(권력형 사건 제외)
  • ㅇㅇ 2018.06.23 11:26 (*.18.137.248)
    나는 사법기관 관계자는 아니지만,,, 언론이 왜곡보도 한다는 말 100% 이해감,,,
    간혹 내가 종사하는 분야와 관련된 기사 제목을 접할 때, 아무리 봐도 '무슨 이렇게 상식적으로 말이 안되는 일이 벌어졌지?'라는 생각이 들어 자세히 알아보면 100% 기레기가 핵심적인 내용을 (고의적인지 아닌지는 모르지만) 누락했거나, 왜곡했더라. 관련분야를 모르는 다른 사람들은 기사만 읽고 쌩 난리를 펴는거지.
    우리 나라 사람들 남의 일에 관심 많고, 오지랖 넓다고 하지만,,, 사실 생각해보면 그걸 부추기는 것은 기레기다.
  • ㅂㅈㄷ 2018.06.23 08:41 (*.196.236.26)
    궁금한이야기 완전 개새들이네
  • 1 2018.06.23 13:20 (*.229.110.166)
    여기 살인난집 공릉동 다세대 반지하

    공릉 재래시장 그처임
  • 1ㅊ3 2018.06.23 16:23 (*.199.79.92)
    멀리까지 갈거 없이 피디수첩 광우병만 봐도 얼마나 악의적인 왜곡보도로 공포장사 하는지 딱 보이지 않냐?

    언론이 왜 저 지랄 하는줄 아냐?

    왜곡보도 뽕으로 언론의 힘을 보여주면 그게 바로 언론의 권력이 되거든

    대한민국 언론이랑 국개의원 개새끼들은 단 한가지 목적에서는 놀랄만한 유사성을 보이지

    권력을 취하고 유지하기 위해서는 무슨짓이든 한다는거
  • 11 2018.06.23 18:46 (*.129.204.228)
    나도 첨엔 저 군인놈 전 여친이었나..? 그래도 그렇지.. 별 미 친놈이 다 있네.

    라고 생각했는데 군인이 20살이네!? 직업군인도 아니고 병사??

    이거 무른 실타락만한 관계라고 있어야지 살인을 하지.

    냄새가 나도 너무 나지 안나??
  • 11 2018.06.23 19:46 (*.84.178.195)
    쓰레기가 쓰레기짓 하는데 이유는 무슨
    여자 강1간하러 들어갔는데 반항하니까 지깃겠지
  • 망상충out 2018.06.23 20:22 (*.166.55.214)
    묻지마 살인이라고 못들어봤냐?
  • ㅁㄴㄹ 2018.06.23 21:22 (*.132.216.193)
    신정동 살인사건 그거 수사 어케 되어가냐?
  • ㅇㅇ 2018.06.24 22:45 (*.79.228.30)
    양씨가 집에서 여자친구를 살해하려고 하는데 휴가나온 군인이 남의 집에서 살인 사건이 일어날걸 알고 쳐들어가서 여자를 구하다가 죽었다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810 을용타 시전 7 2018.07.20
3809 마블 영화 내 취향 아냐 42 2018.07.20
3808 스트릿 뷰가 준 뜻밖의 감동 14 2018.07.20
3807 김수미 잡는 장동민 11 2018.07.20
3806 1분에 9500원 19 2018.07.20
3805 악동뮤지션 이찬혁의 위엄 49 2018.07.20
3804 연구원 실수로 죽은 507살 조개 12 2018.07.20
3803 리더는 묵직해야 한다 16 2018.07.20
3802 1500만원 스위스 명품 시계 20 2018.07.20
3801 호날두 뜬금포 5 2018.07.20
3800 이탈리아 닥터피쉬 종업원 미모 11 2018.07.20
3799 마사지 요정 이승우 3 2018.07.20
3798 FBI도 해독 못한다는 암호 28 2018.07.20
3797 나도 치즈 핫도그 좋아하는데 3 2018.07.20
3796 영자 누나 가슴에 땀 너무 난다 6 2018.07.20
3795 한일 해저터널 뚫으면 부산항 망한다 44 2018.07.20
3794 김창렬 새 도시락 동업자 상태 13 2018.07.20
3793 러시아 소녀의 스케이팅 9 2018.07.20
3792 일본 1세대 오타쿠 노령화 16 2018.07.20
3791 따주는 쯔위 8 2018.07.20
3790 끔찍한 혼종 5 2018.07.20
3789 유재석의 매너 14 2018.07.20
3788 청와대의 답변 11 2018.07.20
3787 체크 모모 11 2018.07.20
3786 차원이 다른 일본 자동차 영업사원 마인드? 55 2018.07.20
3785 세상 만물 이치에 통달한 갓어준의 통찰 111 2018.07.19
3784 미국에서 경찰에게 총을 쏜다는 것 28 2018.07.19
3783 평양냉면의 진실 59 2018.07.19
3782 소국이 대국에 대항해서 되겠냐 43 2018.07.19
3781 AKB48 일본 아이돌의 일상적인 악수회 42 2018.07.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2 Next
/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