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ㅇㅇ 2018.03.19 15:07 (*.116.74.217)
    짜게먹으면 얼굴 저아줌마처럼 부음
  • 유유 2018.03.19 15:20 (*.188.76.24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한결같네
  • ㅇㅇ 2018.03.19 15:18 (*.33.160.153)
    정말싫다 저런 고집불통. 내주변에도 많음
  • ㅁㅁㄴㄴ 2018.03.19 15:18 (*.88.251.174)
    게다가 육수 태반을 버린다더라.
    아니 그렇게 남길거면 조금만 만들어야지.
    그러니 멸치육수인데도 돈이 안남는다는 말이 나오지.
  • 2018.03.19 15:33 (*.174.226.147)
    국수도 지가 잘못 삶으면 버리고
    육수도 버리고
    근데 그러면서 그 비용을 손님한테 전가해서 원가에 넣음.
    이러니 욕을 처먹지. 지 잘못을 왜 손님한테 떠넘겨.
  • 2018.03.19 15:19 (*.108.152.101)
    식당할 돈 있으면 농사지어라.
    땅은 빌리면 되고..
    하우스 보조 받으면 되고..
    나도 서울에서 중소기업 빌어먹다 귀농했는데
    2010년에 내려와서 딸기농사 시작 5년 만에 대출 다 갚고
    4년 전에 심은 포도로 올해 돈 좀 벌거 같다.
    댓글마다 농사하란 댓글 많이 다는데
    진짜 이만한게 없어 추천하는거다
  • ㅇㅇ 2018.03.19 15:41 (*.33.160.153)
    안힘드냐?
  • ㅃㅂ 2018.03.19 15:45 (*.108.152.101)
    처음 규모가 작을 때는 사람쓰면 인건비 때문에
    내가 직접하니 매일 밤 끙끙 앓아가며 농사지었는데
    그런식으로 하면 몇년 못하고 골병 들겠더라고..
    영농대출 정책자금 1%,2%짜리로 빌려서 규모 늘려
    사람쓰고 난 비료주고, 약치고, 영업하고,
    일거리 지시하는 정도? 기술적인 부분만 직접하고
    힘든일는 이제 안하지..
    나도 이까지 오는데 8년 걸렸어.
  • 이명박 2018.03.20 00:06 (*.105.86.58)
    정말 솔찍하게 1년 순수익이 평균 얼마나 되나요?
    올해 돈 좀 만질거 같다는건 어느정도를 얘기하는거죠?
    주변에 농사 관심 있는 사람이 있어서 참고 삼아...
  • ㅃㅂ 2018.03.20 07:40 (*.7.19.38)
    올해는 딸기로 순수익 1.3억 정도
    포도는 5천만원 정도? 할거 같음
  • 에르네스토 2018.03.19 17:02 (*.186.160.42)
    멋져 굿
  • 2018.03.19 18:54 (*.62.162.14)
    서울 근처

    형이 말한대로
    빌릴수 있는 땅
    위치가 어디쯤 될까나?

    아버지께서 농사 관심있으셔서
    궁금해
  • ㅅㅍㅌㅁ 2018.03.19 15:36 (*.9.204.49)
    백종원은 저딴사람 쳉겨줄 생각말고. 시청자를 생각해라

    시청자중가 방송보고 아 저렇게 계산하는거구나걸 알려줄 생각해야 맘편하지.

    저딴 고집불통 쳉겨주면 본인만 빡침.

    진심 백종원 요식업 대부맞음.
  • ㅅㅍㅌㅁ 2018.03.19 15:38 (*.9.204.49)
    남자 쪽은 아 저렇게 계산하는거구나 하고 받아들이는데 여자년은 고집 존나 부리네.

    자기가 생각하는 방식의 근거를 들고오라면 하지도 못하는 년이 뭔 고집이 저리부리냐??

    진심 혐오스럽다.
  • ㅇㅇ 2018.03.19 15:43 (*.33.160.153)
    자부심이굉장한 여자가
    칭찬받을줄알았는데 막상 계속 지적질이니
  • 보고싶다 2018.03.19 17:20 (*.171.139.3)
    메퇘지들의 사고방식이 그러하다.
  • ㅂㅂ 2018.03.19 19:47 (*.172.57.46)
    사람은 꼴값을 꼭 하는 것 같아
    생긴게 고집 세겠다 싶더니 아니나 다를까?
  • 나그네 2018.03.19 15:38 (*.170.11.154)
    식재료가 남고 그걸 버린다는 걸 부끄러워하지 않는 건 요리하는 사람으로나 장사하는 사람 둘 다 답 없는거야. 그냥 장사하기 틀린 게 맞음
  • 상위 4프로 2018.03.19 15:57 (*.62.173.230)
    단순 1차함수로 보면.... 임대료 인건비 등등 고정비용은 y절편이고
    저기서말한 원가율이 기울기여서...특정수량이상을 팔아야 수익이 나기 시작하는데....

    저아줌마는 그냥 다순 기술기자체가 거의 제로라고 생각하는거지...그러니 팔면팔수록 손해라는 헛생각만하고.. y절편은 생각고 못하고..

    애초에 중학교 1학년 수학정도의 사고를 못하는데 장사를하고 원가계산을 하니 죄다 망하고... 퇴직금 날려먹고 다들..안타깝다...
  • 중학교고학년 2018.03.19 16:22 (*.167.41.93)
    오구오구 그래쪄염
  • ㅇㅌ 2018.03.19 16:31 (*.165.213.231)
    방송을 너무 진지하게 보네
    저게 다 어그로여 ㅋㅋ
  • ㅁㅁㄴ 2018.03.19 18:13 (*.180.134.252)
    저게 막방이었어..
    하도 말을 안들어먹어서 저게 마지막으로 백종원이 해준 컨설팅
  • 파오후 2018.03.19 18:26 (*.111.1.19)
    읭 이거 언제꺼??
  • 징베 2018.03.19 19:28 (*.107.5.60)
    외모가지고 뭐라 하면 안되는데 진짜
  • ㅇㅇ 2018.03.19 19:30 (*.177.201.27)
    남자사장님 아줌마땜시 자주 한 숨 오지게쉼 답답함이 티비밖으로까지 느껴짐
  • ㅇㅇ 2018.03.19 19:47 (*.137.197.17)
    저 아지매 나오는거 보다가 암 걸리는줄
  • 민족의호랑이 2018.03.19 20:27 (*.141.178.226)
    그래도 지금은 장사 잘 되나? 가보신 분들 있음?
    저렇게라도 어그로 끌면 반짝이나마 손님은 많아질 듯 한데
  • dad 2018.03.19 21:22 (*.121.70.172)
    저 골목자체가 사람 ㅈㄴ많아져서 장사 개잘됨
  • gonzo 2018.03.19 21:51 (*.129.221.204)
    보통 음식하는 사람들이 곤조가 심해
  • ㄴㄴㄴ 2018.03.19 23:17 (*.192.93.125)
    근데 진짜 얼굴부터 인성까지 모든게 인생 밑바닥 수준인데 결혼 어떻게 했지? 아무리 옛날엔 연애 안하고 중매결혼했다지만 최소한 맞선자리에서 한두마디만 나눠도 커피 식기도 전에 퇴장각인데
  • ㅅㅍㅌㅁ 2018.03.20 10:18 (*.9.204.49)
    우리나라 탑클를라스 사장이 직접와서.

    컨설팅 해주는데 귀담아들어야지 고집부리긴 어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811 김윤옥 클라스 53 2018.03.19
1810 데뷔전 춤 연습하다 단기기억상실 11 2018.03.19
1809 발음 지적받는 복면 가수 11 2018.03.19
1808 안 친한 애들 노는 거 몰래 볼 때 8 2018.03.19
» 골목식당 국수집 원가의 실체 31 2018.03.19
1806 가오가 육체를 지배한 이덕화 6 2018.03.19
1805 극한직업 고양이 16 2018.03.19
1804 타이슨이 열받는 순간 54 2018.03.19
1803 전현무 팬미팅 반응 5 2018.03.19
1802 언덕 많기로 유명한 인서울 대학 43 2018.03.19
1801 물고기 잡으면 예림이한테 문자한다는 이경규 16 2018.03.19
1800 90년대까지 뉴스에 가끔 나오던 야구부 13 2018.03.19
1799 이것이 지효다 24 2018.03.19
1798 전설적인 종군기자 24 2018.03.19
1797 독립운동가 집안의 작명 30 2018.03.19
1796 43세 김종국의 운동 44 2018.03.19
1795 일본 버블의 상징 도쿄 도청 28 2018.03.19
1794 에일리 근황 33 2018.03.19
1793 MB 사법처리에 대한 여론 30 2018.03.19
1792 작곡가 김형석의 표절에 대한 생각 21 2018.03.19
1791 A 그리기 22 2018.03.19
1790 이태원 클럽에서 입장 거부 당한 썰 5 2018.03.19
1789 그분들을 불편하게 만들었던 여대생 12 2018.03.19
1788 덴마크에서 가장 높은 산 13 2018.03.19
1787 대시하는 남자가 없어서 연애 못하는 처자 22 2018.03.19
1786 대한적십자가 지로용지로 벌어들이는 금액 29 2018.03.19
1785 꼰대의 분노 66 2018.03.19
1784 바람직한 도라에몽 이슬이 코스프레 8 2018.03.19
1783 곤히 잠든 멍멍이를 깨우는 방법 5 2018.03.19
1782 이태임 은퇴 20 2018.03.19
Board Pagination Prev 1 ...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 174 Next
/ 1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