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ㅇㅇ 2018.06.21 15:39 (*.62.216.155)
    하버드가 세상을 이끈다
  • 1 2018.06.21 15:44 (*.197.102.216)
    전하버드
    현토론토 교수
  • 팩폭러 2018.06.21 15:39 (*.166.234.30)
    강제성이 없다면 추행이나 폭행이 아니라고 봐야지
  • ㅇㅇ 2018.06.21 17:26 (*.111.1.170)
    추파던지는건? 추파도 허락맡고 던져야하나?
  • 123 2018.06.21 18:05 (*.199.48.39)
    추파를 안던지면됨
  • 4433 2018.06.21 20:42 (*.131.209.14)
    춥스
  • 우나기 2018.06.21 20:56 (*.56.142.69)
    추파인것과 추파가 아닌것은 누가 어떻게 구분하지?
  • c123 2018.06.21 21:39 (*.185.156.200)
    피해자가 기분 나쁘면 추파임

    빼애애액!!
  • dd 2018.06.21 21:51 (*.98.83.138)
    피해자의 목소리가 증거입니다
  • ㄴㄴㄴ 2018.06.21 15:41 (*.39.140.218)
    진짜 언론이나 주변에서 저 애기하면 내가 반박하고싶은게 저말임 ㅋㅋㅋ
  • 오달수불쌍해 2018.06.21 15:48 (*.187.136.11)
    그렇지 오달수가 매우 대표적이야

    무려 20년도 더 전의 일이야 오달수가 그 여자후배의 집에 강제로 침입 한것도 아니고 술도 같이하고

    오달수가 지내는 방에 같이 들어온거야 그래서 오달수는 과감한 대쉬를 했고 여자는 거부를 했고

    오달수는 미안하다 정말 미안하다 바로 사과를 했다고 해 그럼 지금 시점에서 봐도 누가봐도 성추행이니 이런게 성립 안해

    근데 여자가 그렇게 느꼈다고 하는데 피해자의 목소리가 증거다?

    사람 하나 사회적으로 매장 시킨거지 강 간을 했어? 뭘 한거야?

    그리고 바로 사과했잖어?
  • ㅇㅇ 2018.06.21 16:11 (*.117.189.89)
    정말 엄청나지.. 피해자의 목소리가 증거다.. 가해자라고 지목된 이상 너는 가해자야.. 이런 말도 안되는 억지를 언론에서는 마치 독립운동가들 마냥 빨아주고..
  • 2018.06.21 16:17 (*.235.56.1)
    20년만에 딸에 응원에 용기를 얻어서 그랬다는데...
    에휴...
  • ㅇㅇ 2018.06.21 17:37 (*.117.189.69)
    어떤 말이 하고 싶냐? 20년 만에 딸의 응원.. 그래 다 좋고 여자 말이 100프로 맞다고 하자... 그럼 오달수가 뭘 해야되냐? 오달수가 술먹고 들이대다 거부당했어. 사과 했어. 그렇게 한번 들이대다 까이면 그날부로 자살해야되냐?

    이상하잖아 술먹고 들이대다가 까였는데 왜 어제 성폭행이라도 한것마냥 언론에서 대문짝만하게 오달수를 내보내는거야

    여자의 미투보다도 그걸 다루는 언론이 이상하다는거지
  • ㅁㄹㄴ 2018.06.21 16:35 (*.34.177.7)
    사과하고 아무짓도 안하고 그냥 보내줬지.
  • ㅇㄹ 2018.06.21 16:48 (*.70.26.211)
    그당시 오달수에게 사회적 지위가 있던 것도 아니고 참..
  • ㅇㅇ 2018.06.21 15:49 (*.200.56.29)
    달수형.. ㅠㅠ
  • 33 2018.06.21 15:55 (*.10.192.92)
    피터슨 교수님 토론하는 모습 ㅈㄴ 멋있던데
  • ㅇㅇ 2018.06.21 16:35 (*.38.22.57)
    최근 젊은 여성들한테 일침꽂는 영상봤는데.. 사실 남자들한테도 해당된다고 생각되는 좋은 내용이었다. 그거보고 닮고싶어짐
  • 2018.06.21 17:46 (*.29.122.218)
    저분 유튜브동영상 찾아봐. 너무 좋아 정말 좋아 최고야 두번봐라
  • g 2018.06.21 18:05 (*.248.197.82)
    인생술집에서 이혜정이 이희준 처음 만난 술자리에서 다짜고짜 머리잡고 키스했다고 하던데
    성별 바뀌었으면 요즘 진짜 사회뉴스감이다 도대체 어느장단에 맞춰야하냐
  • ㅇㅇ 2018.06.21 21:17 (*.104.252.26)
    여자들 유난떠는거 땜에 옷깃이라도 잘못 건드리면 쇠고랑 찰거 같은 두려움 + 최상급 여자들이 벗고 나오는 포르노가 널려있음.

    내 생각에 출산율 저하되는 제일 큰 원인이 저거 두가지인듯.
  • ㅇㅇ 2018.06.21 23:12 (*.99.145.87)
    야 이 새낀 진짜 찐따다. 확신 할 수 있다.
  • 냐벙 2018.06.22 00:29 (*.13.84.2)
    이새끼는 머리가 졸 나쁘다
    확신할수 있다
  • 2018.06.22 09:56 (*.114.22.161)
    전자는 어차피 소개로 이성 만나는 비율이 제일 높은 한국에서 개오바고...

    후자는 좀 유의미하다고 봄. 예전에 10명씩 낳고 그럴땐 야동도 없고 늙은 호박같은 마누라지만 성욕풀게 거기밖에 없으니 계속 낳았다고 생각됨...
    지금은 와이프가 살좀 찌거나 안땡기면 그냥 야동한판 때리고 풀어버리면 끝임.
  • 브로콜리 2018.06.22 00:39 (*.112.70.93)
    녹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680 극한직업 에미넴 수화통역사 16 2018.06.22
1679 열도의 모노레일 21 2018.06.22
1678 JYP 주가 상황 26 2018.06.22
» 미투 운동에 대한 견해 26 2018.06.21
1676 호날두 가난했던 시절 45 2018.06.21
1675 뽀샤시한 박선영 아나운서 21 2018.06.21
1674 역사 속 희귀 사진 19 2018.06.21
1673 갈 데까지 간 세차장 25 2018.06.21
1672 한국 응원하는 카가와 신지 28 2018.06.21
1671 쾌도난마 리즈 시절 23 2018.06.21
1670 향수 효과 48 2018.06.21
1669 현재 프듀48 8위 여초픽 48 2018.06.21
1668 강도가 된 중고거래 피해자 33 2018.06.21
1667 프로미스나인 강아지녀 15 2018.06.21
1666 약 빠는 나라들 특징 3 2018.06.21
1665 정은지의 음주 철학 23 2018.06.21
1664 평소보다 높은 세레머니 21 2018.06.21
1663 깨방정 지수 4 2018.06.21
1662 발암유발 조별과제 30 2018.06.21
1661 김윤석이 같이 멜로 찍고 싶은 여배우 19 2018.06.21
1660 350억 털린 비밀번호 18 2018.06.21
1659 안무 연습 중인 손나 11 2018.06.21
1658 VR 게임의 위험성 12 2018.06.21
1657 독서실에서 속닥거리자 옆자리 반응 16 2018.06.21
1656 운동 따라하는 댕댕이 9 2018.06.21
1655 폼이 준수한 하니 7 2018.06.21
1654 사후경직 전 소고기 30 2018.06.21
1653 안녕 효마스 11 2018.06.21
1652 올해도 파업 수순 56 2018.06.21
1651 82년생 노처녀의 미모 24 2018.06.21
Board Pagination Prev 1 ... 72 73 74 75 76 77 78 79 80 81 ... 132 Next
/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