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ㅁㅁㅁㅁ2 2018.01.09 00:05 (*.46.29.154)
    어찌 되었든 민간인들의 피해에 대해서는 안타깝게 생각한다
  • 조상님 2018.01.09 00:41 (*.98.13.109)
    조선인 희생자만 수십만명임
  • 2018.01.09 01:10 (*.224.60.200)
    알아 새꺄
  • ㅇㅇ 2018.01.09 02:00 (*.53.244.103)
    조선인은 민간인 아니냐?
  • 2018.01.09 09:39 (*.166.157.86)
    정치인놈들이 저지른거
    아무것도 모르는 일반 시민들이 다치는거지
  • 12 2018.01.09 00:06 (*.238.181.120)
    피해자코스프레는 일왕실에게 하길.
  • 41 2018.01.09 12:52 (*.140.62.53)
    진짜 일본의 잘못된 역사 교육이 지금의 불행한 일본의 현실을 만드는거야
    히로시마 ,나가사키 원폭뿐마아니라 그때 일본 전역을 싸악 지웠어야했다
    같이 중국까지 지웠다면 좋았을껄
  • ㅇㅇ 2018.01.09 00:08 (*.238.241.91)
    윗대가리가 일방적으로 의사결정하고 피해는 아래쪽이 다 보는거지 뭐.

    근데 쟤네는 지금도 아베가 위안부 사과 안한다고 하고 평화헌법 수정하겠다고 개소리해도 가만있는거 보면 똑같은 꼴 또 당해도 할말 없음. 의사결정권 윗대가리한테 다 위임하고 그에 암묵적으로 동의한거라고 봐도 무방함.
  • ㅇㅇ 2018.01.09 05:08 (*.223.15.114)
    일본 윗대가리가 아랫놈들 정치에 관심 없게 만들려고 얼마나 노력했겠냐
    아베가 무슨 말을 하는지, 알아도 그게 왜 개소리인지 모르는 사람들이 태반일거다
  • 펌펌펌 2018.01.09 00:11 (*.75.47.168)
    한국인도 원폭 희생자로 많이 사망했다.
    당장 대한제국의 황족인 이우도 이 투하로 인한 피폭으로 사망했다
    또한 일본프로야구의 전설인 장훈의 큰누나 역시 원폭으로 강한 전신 화상을 입었고 제대로 치료도 못해 12살 나이로 사망했다.

    그리고 하시마 섬에 강제로 끌려가 노역을 했던 조선인들이 원폭이 터진 나가사키에 강제로 다시 끌려가 잔해를 치우는 작업에 동원됐다고 한다.
    물론 이들은 아무런 방호복 없이 맨몸으로 사역을 당했는데, 당연하게도 이들은 오래지 않아 피폭으로 시름시름 앓다가 죽게 된다. 당시 피해자들에 따르면 온몸에 붉은 반점이 생기고 피가 계속 분출했다고 한다.
    역시나 일본 당국은 그런 일이 없다며 이들의 존재를 부인하고 모른 척하고 있다.

    히로시마 평화기념공원에 한국인 희생자를 기리는 위령비가 서있지만 일본의 평화공원 가이드들은 이에 대해 절대로 언급하지 않으며 여행 코스에서도 한국인 원폭 희생자 위령비는 아예 빼버렸다. 이에 대해 해당 공원에 항의하는 한국인도 있으나 공원 측은 항의를 무시했다.
    그리고 이 위령비는 구석에 처박혀 있으며 일본인 가이드들은 그 위치에 대해 일절 가르쳐주지 않는다.
    자신들이 가해자라는 역사적 증거물에 대해 언급하기 싫은 것이다.

    경상남도 합천군에 원폭피해자 복지회관과 평화의 집이 있는데, 원폭 당시 히로시마에서 사망한 한국인 중 피폭된 60%의 사람들이 합천 출신이라고 한다

    2016년 5월 13일 한국원폭피해자협회 심진태 합천지부장이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밝힌것에 따르면 총 74만명의 원폭 피해자중 한국인 피해자는 10만여명이라고 한다.
    피해자 10만명 중 5만은 즉사하고 5만은 살았는데, 4만 3,000명이 영구 귀국하고 7,000명이 일본에 거주하는 걸로 해서 일본내무성에서 발표됐다고 한다.
    그 중 현재까지 살아있는 생존자는 2,600여명이며, 1974년부터 2015년에 이르기까지 긴 세월의 소송 끝에 일본인 피해자에게만 이루어졌던 무료 전액 치료를 일본 외 타국 어디에 있든지 진료비를 지원 받는 걸로 재판이 마무리 되었다.
  • 홍시 2018.01.09 00:22 (*.43.139.169)
    일본놈들 참 쿨한게 저렇게 아버지 할아버지가
    원폭에 병.신 됐는데도 미국한테 군사기지하라고 땅 내주고
    무슨 5백년 전 일도 아닌데 참 미국한테 잘해
  • ㅈㄴㄱㄷ 2018.01.09 04:36 (*.7.18.213)
    땅 내주고(뺏기고)

    어린애냐?
  • 2018.01.09 09:41 (*.166.157.86)
    너는 프랑스 영국 미국 일본 중국 몽고 절대로 가지마라
    갸들이 온다고 해도 막고 알았지?
    그들도 우리나라를 침략했으니깐 .
  • dd 2018.01.09 00:37 (*.147.138.235)
    어느나라건 피해는 국민들이 ..
  • 213 2018.01.09 00:55 (*.41.99.12)
    사진 찍으로 간 외국인? 도 피폭사망 했겠네 ㄷㄷ
  • , 2018.01.09 01:10 (*.196.53.240)
    슬프다. 전쟁이라는게.
  • 2018.01.09 01:10 (*.224.60.200)
    에휴
  • . 2018.01.09 01:33 (*.87.61.223)
    중간에 영화 장면도 들어가 있네
  • 삐까 2018.01.09 01:44 (*.239.162.203)
    맨발의겐
  • 1 2018.01.09 01:59 (*.110.134.36)
    핵폭탄이 없었다면, 2차대전 이후에도 국가간 대규모 전쟁이 꽤 많이 발생했을거야.
  • ㅇㅇ 2018.01.09 02:01 (*.53.244.103)
    어찌 됐든 핵은 진짜 사용할 일이 없는게 최고
  • ㅇㅇ 2018.01.09 02:25 (*.141.4.99)
    주민들 다 대피시킬수있었는데 일본 정치인 새끼들이 뻐팅기다가 죄없는 일본 국민들만 뒤져나갔지.
  • ooOoo 2018.01.09 03:17 (*.39.60.56)
    전세계에서 유일하게 핵 맞은 나라....
  • 글쓴이 2018.01.09 05:49 (*.107.166.109)
    필와에서 웃긴게 후쿠시만 원전의 현 상황과 방사능 수산물의 위험성에 대해 글이 나오면
    괜찮다고 개거품 무는 댓글이 속출함.

    필와에는 우리말 할 줄 아는 중국인 일본인 그리고 북한 사람들이 많이 들어오는 것 같다.
  • ㅇㅇ 2018.01.09 10:48 (*.179.20.47)
    외쿡인이 여기서 필와 할꺼 같냐??

    걍 무식한 애들이 댓글 다는거...

    원전사고이후 여전히 방사능은 줄지 않고 뿜뿜중이고..또 어찌 할 방법도 없으니 걍 사는건데....ㅉㅉㅉ
  • 2018.01.09 23:08 (*.172.70.150)
    불쌍하다 천황 폐하 떄문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117 힝 쟤 봐봐 5 2018.02.06
6116 힘예린 6 2018.01.22
6115 힘쓰는 여경 26 2018.01.18
6114 힘든 은하 8 2018.01.25
6113 힐 벗은 정연 12 2018.02.07
6112 히트곡 하나 없는 월드스타 49 2018.01.13
6111 히잡 선물 받은 수지 20 2018.02.08
» 히로시마 원자폭탄 26 2018.01.09
6109 흰 티 전소미 12 2018.02.13
6108 흰 신발 세탁법 15 2018.01.30
6107 희망이 없어져 오히려 행복해진 젊은이들? 44 2018.02.14
6106 흡족했던 근혜 14 2018.01.10
6105 흡연자 피부 노화 쌍둥이 비교 34 2017.12.31
6104 흔한 키즈카페 풍경 20 2018.01.09
6103 흔한 강의계획서 38 2018.02.05
6102 흔하디 흔한 스시집 알바녀 13 2018.01.17
6101 흔들어주는 사나 12 2018.01.17
6100 흔들어서 빼야하는 이유 17 2017.12.31
6099 흔들리는 미나 10 2018.02.19
6098 흔들려유 13 2018.02.13
6097 흔들거리는 조이 3 2018.01.30
6096 흔드는 나연이 5 2018.02.12
6095 흑형의 칭찬 16 2018.02.09
6094 흑백 아이린 7 2018.02.08
6093 흑누나의 피지컬 19 2018.02.02
6092 흐느적거리는 손나 12 2018.02.19
6091 휴지는 이제 안녕 24 2018.01.09
6090 휴머니즘과 페미니즘 13 2018.02.12
6089 휴가증 잡아라 20 2018.02.13
6088 휘인이의 유혹 14 2018.02.13
6087 휘성과 환희의 개족보 21 2018.02.01
6086 훔쳐보는 떼껄룩 15 2018.01.27
6085 훌라후프 만랩 9 2018.01.15
6084 훈훈한 평화나라 17 2018.01.12
6083 훈장 받는 박항서 30 2018.02.01
6082 훈련소 조교가 알려주는 자대에서 조심해야 할 사람 25 2018.02.17
6081 후원 짤린 김보름 25 2018.02.21
6080 후배들 챙기는 강호동 24 2018.01.03
6079 후배 코치하는 연아 15 2018.01.21
6078 후배 잡는 선배 10 2018.01.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3 Next
/ 1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