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3480d94aab6a62947d719b2a2cec5837.jpg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jpg

2af029ddf7303d7edc5c6a2ee12b5d67.jpg

697063314c6f7be0b00f85bbd2c14a9a.jpg

6c02840e8d507f0856aa8d21829fd824.jpg

5c132ae0c9926d015b24a3bdfbe0741e.jpg

635939497ceea9b2ea9cebcc27d30c5c.jpg

9666af2a135860b659265e5f1fe4ce53.jpg


  • ㅇㅇ 2017.10.22 22:25 (*.96.37.214)
    경찰홍보용 페이스북? 끄덕끄덕
  • x123 2017.10.22 22:26 (*.185.154.140)
    참치고기 ㅋㅋㅋㅋ 왜 아예 조개고기 갈치고기 고등어고기 오징어고기 다 고기라고 하지?
  • ㅇㅇ 2017.10.22 22:50 (*.93.19.232)
    스님이 고기맛을 보면 절간에 파리가 안남아난다는데 파리도 고기아니냐
  • ㅇㅇ 2017.10.22 23:09 (*.150.142.52)
    에혀...
  • ㅂㅂㅂ 2017.10.22 23:25 (*.153.50.80)
    돼지냐 고양이냐
  • ㅁㄴ 2017.10.23 00:40 (*.216.145.68)
    많이 먹어서 그런게 아니라 영양불균형으로 몸 부은거 아님?
    그래서 길고양이들 수명이 상당히 짧음
  • 123 2017.10.23 05:38 (*.144.213.177)
    길냥이 중에 저렇게 살찐애들 본적이 없는데...
  • 아냐 2017.10.23 09:38 (*.247.88.101)
    교대 원룸촌 길냥이 보고 깜짝 놀랐어
    그거슨 배깔고 사병식당 어슬렁거리던 짬타이거의 슬픈 환영이랄까
  • 1234 2017.10.23 10:24 (*.210.117.8)
    고양이는 소금기가 전혀 없는 고양이 전용 먹이 또는 사료를 먹어야 하는데
    길냥이들은 사람이 먹던 음식이나 길거리의 음식쓰레기를 뒤져서 먹습니다.

    그 결과 나트륨으로 인한 신부전으로 몸에 부종이 생겨 뚱뚱한 돼지로 오해 받는 것 입니다.
  • ㄴㅇㅁ 2017.10.23 13:38 (*.87.200.154)
    짠 음식은 죄가 없다.
    고양이의 경우엔 파, 양파, 대파 등의 백합과 식물을 먹어서 신부전증이 생김

    집에서 키우는 고양이에게 짠 사료를 주지 않는 이유는 똥냄새 때문. 사람 좋자고 고양한테는 생명유지가 될 정도로만 먹이는 이기적인 짓.
    정상적인 사료는 먹어보면 약간 짭쪼롬 함. 일부러 그렇게 만듦. 고양이들이 자연스럽게 물을 많이 마시게 유도하는 거임.
    심지어 체중대비 필요염분은 사람보다 고양이가 높음.

    유언비어 그만 퍼트리길 바랍니다.
  • 2017.10.23 00:09 (*.44.164.134)
    고양이 부운거 봐라....에구 ㅠ
  • ㅇㅇ 2017.10.23 01:20 (*.138.13.70)
    고양이 참치캔 먹으면 건강에 안좋음.....
  • ㅇㅅㅇ 2017.10.23 10:01 (*.39.241.65)
    왜 안좋은지 설명좀 부탁드립니다...
    제가 요즘 저녁을 먹고 자기전에 배가고파서 참치캔을 한캔씩 먹고 잡니다.
    고양이한테는 왜 안좋은지 아시는대로 설명좀 부탁드립니다
  • ㅂㅂㅂ 2017.10.23 12:13 (*.7.15.120)
    그렇다면 그런줄알아...
  • 마계인천 2017.10.23 12:28 (*.227.57.126)
    내가 알기론 참치캔 많이 먹으면 고양이 눈이 먼다고 들었음
  • 흠? 2017.10.23 12:34 (*.79.181.68)
    고양이세요?
  • ㅇㅇ 2017.10.23 08:22 (*.98.62.29)
    2년전 잃어버린 스쿠터 지금 찾아서 무슨 의미가 있냐 싶다만
    주인이 한 걸음에 달려 왔다니 중요했나 보다
  • ㅇㅇ 2017.10.23 09:31 (*.125.121.54)
    길고양이 바이크 안장에 앉아잇는거 극혐이다 진짜.... 침흘려놓고 오줌싸놓고 뛰어 올라가면서 긁어놓고
  • 777 2017.10.23 11:06 (*.175.187.14)
    순찰 중에 고양이 쳐다 볼 시간에 골목마다 방치된 오토바이 볼 생각했으면 진작에 더 많이 발견하고
    성과도 올렸을거란 생각은 못하나?

    근무시간에 사적행동 하다 경찰 본업 한 건 한게 그리 자랑할 일인지 참 궁금하다.
  • sadf 2017.10.23 11:09 (*.197.47.122)
    참 불편할것도 많다. 피곤해서 인생 어찌사냐
  • 이진ㄷ긧 2017.10.23 13:04 (*.36.158.184)
    맞는말 했구만 왜그러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256 한국 음식 찬양 중인 카레형 33 2017.10.22
2255 강원도 고랭지 배추밭 17 2017.10.22
2254 수지의 결정장애 26 2017.10.22
2253 선 빠던 후 홈런 14 2017.10.22
2252 돈 잘 버는 박명수도 포기한 것 56 2017.10.22
2251 채식주의자 가족의 건강상태 77 2017.10.22
2250 부러운 페이커 17 2017.10.22
2249 전소민 미친 드립 23 2017.10.22
2248 무단횡단 사고 52 2017.10.22
2247 맴민아 드레스핏 5 2017.10.22
2246 K리그식 수비 35 2017.10.22
2245 패션쇼 관람 중인 보나 19 2017.10.22
» 길냥이가 찾아준 도난 오토바이 21 2017.10.22
2243 손나은 허리 23 2017.10.22
2242 밥 먹던 숟가락으로 이마 맞았어요 103 2017.10.22
2241 아직 살아있는 빅뱅 25 2017.10.22
2240 가장 낮은 곳에서 절정을 이룬 여성 12 2017.10.22
2239 하연수랑 헤어지기 위한 첫사랑의 노력 21 2017.10.22
2238 사랑이 샘솟는 여친룩 16 2017.10.22
2237 무언가에 부딪힌 보미 13 2017.10.22
2236 나잡아 봐라 3 2017.10.22
2235 민아 친언니 린아 9 2017.10.22
2234 요즘 여중 여고 책상 45 2017.10.22
2233 금발의 서지수 2 2017.10.22
2232 군대는 각이 생명 19 2017.10.22
2231 유재석 등짝 7 2017.10.22
2230 꼭 필요한 입마개 21 2017.10.22
2229 줄넘기 하는 신수지 8 2017.10.22
2228 울컥한 중학생 25 2017.10.22
2227 소유 먹방 3 2017.10.22
2226 멍게 장인 18 2017.10.22
2225 과한 뽕 3 2017.10.22
2224 레고가 90년대 위기를 극복한 방법 14 2017.10.22
2223 라인이 예술이구만 6 2017.10.22
2222 남자친구가 월드시리즈 진출하자 신난 여자친구 22 2017.10.22
2221 무서운 사고 25 2017.10.22
2220 동물 농락 11 2017.10.22
2219 수영복 입은 유라 9 2017.10.22
2218 기분 좋아지는 당근 수확 9 2017.10.22
2217 달샤벳 전 멤버 지율 2 2017.10.22
Board Pagination Prev 1 ... 82 83 84 85 86 87 88 89 90 91 ... 143 Next
/ 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