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알뜰요금제 2018.07.18 13:16 (*.166.234.30)
    김구라 월 소득이 대충 어림잡아도 5억 넘을테고 세금 떼고 이것저것 다 떼도 순수입 미니멈 월 2억은 넘을텐데 지금 김구라랑 결혼하면 개꿀 아니냐
  • ... 2018.07.18 13:23 (*.166.111.136)
    김구라가 해 준대?
  • 2018.07.18 13:59 (*.235.56.1)
    이런거 혼자 계산하고 있는 애들 보며 진짜 신기하다
  • ㅇㅇ 2018.07.18 14:35 (*.205.50.56)
    평생 남얘기 하고 사는 사람들이 있다.
  • ㅇㅇ 2018.07.18 15:48 (*.229.76.72)
    근데 진짜 그렇더라 ㅋㅋ

    얼마전에 패밀리 레스토랑 가서 밥먹는데
    옆테이블 여자 두 명이 계속 누구 뒷담 누구 뒷담..
    진짜 나보다 먼저와서 나 나갈때까지 앉아서 계속 뒷담하고 남 얘기만 하더라고 ㅋㅋㅋ

    그리고 정작 나는 신경 안쓰는데
    계속 흘끔흘끔 우리테이블 존나 훔쳐보는게 짜증나서
    나도 몇 번 야리고 나갔음

    아마 나 나가고 우리 테이블 뒷담 깠겠지?ㅋㅋㅋ
  • 101 2018.07.18 22:26 (*.151.47.116)
    님이자꾸 엿들어서 빡쳣네
  • ㅌㅌ 2018.07.18 22:38 (*.151.104.95)
    본인이냐? 관심사가 어째 비슷하다?남 신상캐는 거랑 돈 관련된 이야기하는거 보니
  • ㅇㅇ 2018.07.18 13:18 (*.161.205.161)
    나도 어릴때 저랬음... 외국 사람 많이 접하면 괜찮아짐
  • 저정도면 2018.07.18 13:52 (*.141.118.8)
    존이 한국어를 배웠을듯
    과외비를 존한데 줘야겠네
  • 누가누구한테줘? 2018.07.18 14:12 (*.10.34.100)
    멍텅구리 박제염
  • 낰낰 2018.07.18 14:18 (*.250.47.108)
    동현이한테 줘야지
  • 2018.07.18 13:52 (*.15.49.166)
    난 우리나라 말도 어릴 때 저랬음 ㅋㅋㅋ
    친해지고 맘 편한 사람이랑은 말 잘 하는데 낯선 사람한테 말 거는 거 입이 안 떨어졌었음
  • ㅇㅇ 2018.07.18 17:04 (*.112.48.4)
    ㅋㅋㅋ 라스에 동현이랑 다른 아역배우들 같이 나온 편 꿀잼이였는데 ㅋㅋ
    김구라 한숨 푹푹 ㅋㅋ
  • DDD 2018.07.18 17:04 (*.42.206.175)
    근데 김구라는 진짜 답답하고, 짜증날 것 같기는 함.
    보니까 투자는 투자대로 이것저것 하다는데 애가 별 관심이 없고, 원하는걸 지원해줘도 열정을 보이며 하지는 않음.
  • ㅇㅇ 2018.07.18 17:30 (*.176.156.103)
    애가 딱 엄마 닮았더라고
    저래 맹~하니 사람 좋아서 부탁은 잘들어주고 그럴듯..
  • ㅓㅏ 2018.07.18 17:39 (*.103.49.50)
    랩퍼 활동은 망했나?
  • 2018.07.18 18:55 (*.29.122.218)
    음바페랑 동갑
  • ㅎㅎ 2018.07.19 00:02 (*.145.93.213)
    다른거 잘하는게 없으니 연예인 시키고 싶은데 키 외모 목소리 뭐하나 뛰어난게 없으니 대충 래퍼나 시키면서 실제로는 흔히들 방송일 이라고 표현하는 사생활중계를 하시는 중
  • 이런 2018.07.19 13:39 (*.36.148.176)
    유치원생들만 있나.... 재는 6~7년 과외받았으면 너네는 떡바르고 일반일보다는 잘하겠지. 그런데 명색이 랩퍼 아니냐. 완벽한 영어를 방송에서 하고 싶지 않겠냐? 조금 잘하는걸 김구라 저색린 속마음도 모르고 우쭈쭈 하고 있우니 빡 안돌겠어?
  • ㅁㄴㅇㄹ 2018.07.20 02:21 (*.203.55.21)
    내가 중국에서 유학하면서 과외 받을때 저런 경험 한적있어 여자 과외썜이엿는데 상대적으로 발음 도 귀에 쏙쏙들어오고 그랬는데 시장가거나 택시 타게 되서 다른 사람이랑 대화하면 안들리는거야 말은 하겠는데 ㅋㅋㅋ 엄청 당황함... 근데 결국 단어량이 늘고 여러사람 만나다 보면 자연스레 해결되는거야 근데 문제는 7년이나 됐는데.. 저러면 문제 있는거 아닌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98 한국 여름 날씨 쾌적하다 11 2018.07.19
1297 김완선이 말하는 희자매 해체 이유 18 2018.07.19
1296 여자친구 몸매의 가진 큰 책임자 16 2018.07.19
1295 타지인들이 느끼는 부산 대중교통 31 2018.07.19
1294 내한한 톰 크루즈의 무리수 20 2018.07.19
1293 교도소 죄수들 근무 시간 14 2018.07.19
1292 장신영 아들이 생각하는 강경준 26 2018.07.18
1291 뚱뚱한 남자만 사귀는 누나 32 2018.07.18
1290 우시장 가서 눈물 터짐 41 2018.07.18
1289 폭염 속 질식사 53 2018.07.18
1288 아산 탕수육 달인 23 2018.07.18
» 동현이의 과외 부작용 20 2018.07.18
1286 키 큰 여성들 30 2018.07.18
1285 잉카 문명이 스페인 함대에 박살난 이유 31 2018.07.18
1284 전자담배의 용도 23 2018.07.18
1283 이명박근혜는 너무 자주 써먹었으니 32 2018.07.18
1282 화생방 첫 경험 53 2018.07.18
1281 머슬 퀸이라며 언플 중이신 분 30 2018.07.18
1280 새벽에 울면서 기도하는 아내 74 2018.07.18
1279 호날두 유벤투스 기자회견 32 2018.07.18
1278 재활 중이라는 앰버 25 2018.07.18
1277 새 전문가가 마음에 든 아기 11 2018.07.18
1276 사유리와 파비앙의 임산부 체험 22 2018.07.18
1275 만주 벌판 최근 풍경 11 2018.07.18
1274 그래도 아직은 이승기 14 2018.07.18
1273 주인의 공황발작을 감지한 안내견 32 2018.07.18
1272 한국에 온 바바라 팔빈 17 2018.07.18
1271 피임의 중요성 29 2018.07.18
1270 점점 닮아가는 두 사람 12 2018.07.18
1269 실존하는 어쌔신 11 2018.07.18
Board Pagination Prev 1 ... 58 59 60 61 62 63 64 65 66 67 ... 106 Next
/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