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

장어덮밥이라면 환장하는 일본 사람들이지만 요즘 장어값이 올라도 너무 올라서

결국은 장어구이 소스만 끼얹은 밥이 출시 

 

2.jpg

"결국 여기까지 왔네요" 

 

3.jpg

그나마 이것도 판매개시 40분만에 품절 


4.jpg

"요샌 VR화가 진행중이니까 고글 같은거 쓰면 장어가 보이고" 

 

5.jpg


  • 키오스크 2018.07.21 21:42 (*.166.234.30)
    하여간 생선 진짜 좋아함
  • 1ㅊ23 2018.07.21 21:48 (*.185.156.200)
    장어는 생선이라 좋아하는 게 아닐텐데........ㅋㅋㅋㅋㅋ
  • ㅇㅇ 2018.07.21 21:52 (*.177.88.118)
    장어 멸종위기라던데
  • 2018.07.21 22:37 (*.70.47.111)
    진짜 병신들같다 우리회사 똥개도 저렇게는 안먹는데..
  • 333 2018.07.21 23:09 (*.114.127.86)
    차라리 우리나라 장어 수출하고 삼계탕이나 먹자 개먹충들은 지나가는 병걸린 똥개 먹이고
    그래야 빨리 뒤지지
  • 키아누리브스 2018.07.21 23:42 (*.62.21.19)
    이미 메트릭스에 사는사람 인데?
  • 1 2018.07.22 00:51 (*.229.110.166)
    장어가 한국서도 금값이다

    소싯적에 학교다닐때만해도 민물장어 바닷장어 갯장어 흔했엇는데,., 심지어 바다장어 아나고는 잡어 취급받았다

    요샌 돈주고 사먹는게 충격

    이게다 인구가 많아져서 바다자원 고갈되서 그래
  • 213 2018.07.22 14:35 (*.62.5.157)
    민물장어도 좋은데 많이 먹음 느끼하고

    나는 아나고가 적당하고 고소하던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507 한국문학을 좋아하는 이유 41 2018.07.21
1506 CNN에 나온 인천공항 15 2018.07.21
1505 나르샤의 드립력 7 2018.07.21
1504 횡단보도에서 충동 폭발 14 2018.07.21
1503 월드컵 출사표가 마음에 안 드는 후전드 5 2018.07.21
1502 너무 차가운 정연 13 2018.07.21
» 장어에 환장한 일본인들 8 2018.07.21
1500 아이돌과 배우의 차이 12 2018.07.21
1499 어느 CEO의 경영 마인드 54 2018.07.21
1498 고베의 평양냉면 가게 45 2018.07.21
1497 택배기사 수난시대 45 2018.07.21
1496 자주국방의 현실 45 2018.07.21
1495 영국에서 두번째로 큰 도시 버밍엄 현재 상황 24 2018.07.21
1494 일본을 배워야 한다? 21 2018.07.21
1493 세월의 흔적 21 2018.07.21
1492 토트넘 2023년까지 손흥민 재계약 18 2018.07.21
1491 요즘 애들은 모르는 버스 21 2018.07.21
1490 대구의 폭염 대비 아이템 28 2018.07.21
1489 손나 리즈 시절 15 2018.07.21
1488 패기 넘치는 유턴 9 2018.07.21
1487 가득 물고 정신 못 차리는 사나 17 2018.07.21
1486 동네 콩나물 비빔밥 40 2018.07.21
1485 영화 속 명대사 56 2018.07.21
1484 시바 주사네 10 2018.07.21
1483 보는 사람이 민망할 정도의 팔짱 거부 39 2018.07.21
1482 VR 귀 청소방 24 2018.07.21
1481 호날두 몸 변천사 22 2018.07.21
1480 대한민국 경제 상황 118 2018.07.20
1479 과실 100:0 나온 무단횡단 사고 21 2018.07.20
1478 최저시급 인상으로 아비규환인 편의점 172 2018.07.20
Board Pagination Prev 1 ... 57 58 59 60 61 62 63 64 65 66 ... 112 Next
/ 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