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남성보정속옷 2018.01.17 01:58 (*.98.13.109)
    레어 사진이다
  • 사칭1호 2018.01.17 01:59 (*.9.220.31)
    체스터 베닝턴은 아직도 안 믿기네...
  • 3 2018.01.17 02:10 (*.241.19.215)
    폴워커도 참 일찍감..
  • 으휴 2018.01.17 02:19 (*.255.117.241)
    잡스 저 멍청한새끼...
    안아키마냥 유사과학 믿고 치료 거부하다 저꼴났음...
  • 잡스헛똑똑이 2018.01.17 02:29 (*.194.151.213)
    정말? 말기여서 손쓸게 없어서 그런거 아녀?
  • ㄴㄴ 2018.01.17 02:36 (*.53.67.185)
    2003년에 벌써 췌장암 발견.
    의사들이 수술하자고 했는데 계속 거부.
    나중에는 손쓸수없는 지경으로 번짐.
  • ... 2018.01.17 17:16 (*.211.14.169)
    췌장암이면 뭐...
  • ㅁㅁ 2018.01.17 02:41 (*.89.40.49)
    내가 알기론 췌장암인데 췌장암 자체가 일단 한번 생기면 생존률이 낮은 것도 있겠고 잡스는 초기에 발견했는데 잡스가 이상하게 병원치료 안받고 식습관이랑 댓글 단 사람 말대로 유사과학?? 민간의학?? 이런거만 하다가 병키워서 하루가 다르게 말라가는거 부인이 도저히 못봐주겠다고 쌩지랄을 떨어서 부인이 억지로 병원데려가서 병원치료 받게했는데 너무 늦어서 죽은걸로 알고있음
  • ㄴㄴ 2018.01.17 09:18 (*.70.59.221)
    잡스가 과거 히피족이라 더 그랫다고함
  • 234 2018.01.17 09:37 (*.133.40.167)
    수술 받고도 단백질 보충해야 되는데 지 식습관 고집한다고 고기 안먹고 야채만 먹었다던...
  • ㅇㄹㄷ 2018.01.17 09:53 (*.199.214.89)
    근데 췌장암은 생존확률이 10%이하로 엄청 위험한 암중에 하나임.

    이게 초기에 발견도어려움. 만약 발견하면 이미 3기 말기까지간 상황이라.. 현대 의학에서도 췌장암은.. 거의 답없음

    걸리면 그냥 사망한다고보면됨. 시한부인생임.

    스티브잡스정도면 굉장히 오래산 경우임. 현대의학에 의존했기때문에 가능한거
  • ㅇㅇ 2018.01.17 10:08 (*.204.209.51)
    애초에 잡스초기발견은 3기 이전이라 치료하면 완치가능했는데 뭔솔
  • ㅗㅗㅗㅗ 2018.01.17 11:43 (*.70.55.94)
    췌장암 1기여도 생존율 37%
    2기이면 12%
    3기면 8.5%
    4기면 2.5% 인데

    3기 이전이면 완치가능이란 헛솔은 접어둬
  • 이궈 2018.01.17 21:29 (*.126.216.105)
    확률 다 적어놓고 가능이라고 한사람한테 뭐라 그러면 어떻게 해?
    가능은 맞잖아ㅋㅋㅋ 지적하려면 완치 확률을 더 높일 수 있었는데 마치 무조건 완치라는 뉘앙스로 쓴걸 지적해야지
  • ㅗㅗㅗ 2018.01.17 11:46 (*.70.55.94)
    2015년 자료만 해도
    1기 52% 2기 30% 3기 14% 인데
  • ㅇㅇ 2018.01.17 11:09 (*.33.184.56)
    애초에 잡스는 이상론자임 프로그래밍하나 할 줄 모르면서 지가 컴퓨터 다만든척 터치폰이란것도 사실 미국에서 정해진 수순이었고 진짜 대단한 사람은 워즈니악이지
    그래서 앱등이들이 진짜 멍청하다고 생각하는게 빨려면 워즈니악 빨아야지 죽은 폰팔이를 빨고 있으니....
  • ㅇㅇ 2018.01.17 11:16 (*.93.31.116)
    기술을 제품이라는 형태로 실현해서 보급하는 것도
    엄청난거야
    전기자동차도 이미 기술은 다 있음
    누군가 대중화 시킬 인물이 부족햇던거지
  • ㅇㄴ 2018.01.17 11:18 (*.93.31.116)
    오히려 워즈니악같은 공돌이는 어디나 있어
    존나 머리좋고 손재주 좋아서 신기한거 만들기는 하는데
    그걸로 끝
    잡스랑 결별하고 나서
    워즈니악 그 동안 한거 뭐있냐
  • ㅁㅁ 2018.01.17 12:27 (*.62.10.128)
    멍청아
  • ㅁㅁ 2018.01.17 19:57 (*.103.54.75)
    나도 형말에 동의해. 소니를 일으켜 세웠다는 모리타 아키오나, 오가 노리오, 삼성 반도체를 일으켰다는 이건희 같은 인간들도 기술 하나도 모르는 인간들인데 너무 과대 평가 됐음. 아무것도 못하는 인간인데.. 아 맞다. 정주영도 자동차 못 만드는데 너무 과대 평가됨.
  • 이건희 2018.01.18 00:32 (*.247.88.101)
    눈감고 오토바이 조립한다고 하지 않았나
  • ㅇㅇ 2018.01.17 02:28 (*.174.226.147)
    여자 연예인들이 운동으로 몸매관리 하기 전이라 그런가
    마를린먼로 쳐진 엉덩이가 너무 깬다
  • 쥬만지 아저씨 2018.01.17 04:25 (*.62.178.155)
    로빈읠리엄스 죽었음?
  • 전과97범 2018.01.17 05:25 (*.35.153.85)
    이런 ㅈ가튼질문엔 대답을 해줘야 하는거냐?
  • 강력계 아재 2018.01.17 08:21 (*.4.187.61)
    전과98범 가즈아~~~~
  • 징베 2018.01.17 13:47 (*.107.5.60)
    자살
  • 슬퍼 2018.01.17 06:29 (*.88.56.44)
    헉 데이빗보위 돌아가셨어? 헉.....왜 몰랐지 이럴수가 ㅠㅠ
  • 똥눈 2018.01.17 09:00 (*.153.221.100)
    아이써틴줄 알았네
  • 1111 2018.01.17 09:02 (*.62.188.110)
    투팍 비기는 너무 아까워...
  • 뒤테일 2018.01.17 09:20 (*.236.9.90)
    데이빗 보위 사진은 뒤에 카메라가 찍은 사진이 마지막일 듯 한데...
  • 마산아구찜 2018.01.17 11:00 (*.104.3.48)
    아따 그 양반들 갈때도 아주 예술로 가는구만.
  • ㅁㅁ 2018.01.17 14:39 (*.89.40.49)
    프레데 머큐리 에이즈 때문에 죽지 않았나?? 머 때문에 죽은지 아는 횽들 있어?
  • 90년대생입니다. 2018.01.17 15:48 (*.129.188.74)
    데이빗 보위께서 돌아가셨을때 처음 노랠 접해봤는데, 처음엔 별로였지만 space oddity를 밤에 누워서 들었는데 우주에 있는느낌나서 좋았는데..
    다른 좋은노래 없나여 형님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025 고라니의 팬 서비스 5 2018.01.17
2024 단역 여배우의 사망 38 2018.01.17
2023 무도가 또 9 2018.01.17
2022 야상의 역사 22 2018.01.17
2021 아육대는 아이돌 연애의 장 12 2018.01.17
2020 최두호의 장단점 22 2018.01.17
2019 강예원의 혁명적 사이즈 13 2018.01.17
2018 소매치기 역관광 8 2018.01.17
2017 흔하디 흔한 스시집 알바녀 13 2018.01.17
2016 이병헌의 인생작 13 2018.01.17
2015 경희대 라인? 2 2018.01.17
2014 군복무 단축에 대한 생각 17 2018.01.17
2013 초면에 호불호 갈리는 타입 46 2018.01.17
2012 개정된 스토킹 처벌 기준 10 2018.01.17
2011 사랑니 뽑는 고통 86 2018.01.17
» 유명인들이 죽기 직전 마지막으로 찍힌 사진 33 2018.01.17
2009 교실에서 이거 드셔보신 분 80 2018.01.17
2008 무한도전 면접의 신 30 2018.01.17
2007 LG의 야심작 시그니처 프리미엄폰 56 2018.01.17
2006 민아와 소진의 연애 스타일 20 2018.01.17
2005 자녀 교육도 내로남불 74 2018.01.17
2004 세계 1위로 꼽힌 에티하드 항공의 1등석 14 2018.01.17
2003 백종원식 된장찌개 43 2018.01.17
2002 단일팀에 대한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들 발언 91 2018.01.17
2001 고현정의 풍채 21 2018.01.17
2000 가난한 자취생을 발명품 16 2018.01.17
1999 유시민에겐 죄가 없다 35 2018.01.17
1998 역시 사유리 26 2018.01.17
1997 북한 모란봉 악단 최근 공연 사진 31 2018.01.17
1996 서울 억양 변천사 35 2018.01.17
1995 알렉시스 세정 10 2018.01.17
1994 탄산음료 전용 뚜껑 39 2018.01.17
1993 결혼 예정인데 이상형을 만난 여성 57 2018.01.17
1992 윤식당의 불편한 진실? 40 2018.01.17
1991 탈탈 털리는 소방서 31 2018.01.17
1990 원피스 입고 춤추는 신민아 14 2018.01.17
1989 1650년 전 와인병 7 2018.01.17
1988 본인 약점을 잘 알고 있는 설현 28 2018.01.17
1987 박미선의 일침 17 2018.01.17
1986 추억의 외화 38 2018.01.17
Board Pagination Prev 1 ... 96 97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 151 Next
/ 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