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jpg

감독 쿠엔틴 타란티노 

 

2.jpg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3.jpg

마고 로비 

 

4.jpg

톰 크루즈 

 

5.jpg

알 파치노 

 

6.jpg

브래드 피트

 

희대의 살인마 찰스 맨슨의 사건을 다룬 영화


  • ㅌㅇㅁ 2018.01.18 15:30 (*.197.211.125)
    너무 좋다 정말
    타란티노 정말 좋아
    배우들이 타란티노를 만나서 어떤 연기를 펼칠지 기대된다
  • 2018.01.18 17:01 (*.29.122.218)
    저도 진짜 타란티노 광팬
    진짜 기대됩니다
  • ㅁㄴㅇㄹ 2018.01.18 20:36 (*.234.143.141)
    헤이트폴8 진심 너무 좋았다 특히 배우들 한명한명의 연기가 지렸다는 표현을 써야할정도로
  • ㅎㅇ 2018.01.19 00:40 (*.40.6.186)
    영화 자체는 진짜 조ㅈ도 없는 영화다.

    뭐 특별한 내용도 없고 극적인 연출도 없으며 대단한 스토리도 없다. 쓸대없이 러닝타임만 길뿐이다.

    문제는 씨발 근데 그래도 존나 재밌다는거다. 이 새끼는 진짜 영화 만들줄 아는 놈임.
  • 123 2018.01.19 01:07 (*.167.142.109)
    맞아 지나고 보면 ㅈㄷ 남는거 없는데 영화보는 그 땐 점점 몰입감 개쩜
  • ㅁㄴㅇㄹ 2018.01.19 13:14 (*.46.27.171)
    서부시대판 저수지의 개들임.
  • 2018.01.18 15:47 (*.224.60.200)
    알파치노가 찰스맨슨인가 와
  • ㅇㅇㅇㅇ 2018.01.18 15:54 (*.131.212.126)
    찰스맨슨 젊은 시절은 레오가 하고 수감 이후는 알파치노가 하지 않을까 ?
  • 두둥~ 2018.01.19 00:10 (*.236.72.97)
    레오가 찰스 맨슨이고..
    알파치노는 아마 경찰역활?일거 같기도 하고..
    브래드피트나 톰크루즈 둘중 한명이 영화감독으로 유명한 로만 폴란스키일듯..?
    마고 로비가 영화감독의 영화배우인 와이프로 임신중 살해당한 피해자역(샤론 테이트)일거 같고

    레오와 마고로비의 역활은 확정적임.
  • 홀리씻 2018.01.19 01:15 (*.187.170.166)
    찰스맨슨역에 디카프리오 or 브래드핏 or 탐크루즈 중 하나임
    디카프리오가 제일 유력한거같구(거의 확정인듯?)
    씨바끄 저 3명을 어떻게 캐스팅하냐~
  • 2018.01.18 15:47 (*.195.172.153)
    오.쩌러
  • ㅁㅁㄴ 2018.01.18 15:50 (*.251.219.2)
    ..배우들 출연료 총합이 대체 얼마일까 궁금하네
  • 55 2018.01.18 16:07 (*.68.52.166)
    쿠앤틴 타란티노 정도면 러브콜 보내기도 전에 소식 듣고 하고 싶다고 연락 올 듯 ㅋㅋ
  • 2018.01.18 16:35 (*.120.19.93)
    정말 타란티노 영화는 한번도 실망한 적이 없다ㅋㅋ
  • 니미 2018.01.18 17:47 (*.99.56.19)
    장고도 재밌게 봤냐?
    호불호 갈리는 헤잇풀 8도 엄청 재밌게 봤으나
    장고는 진짜 시간 아깝던데.
  • d 2018.01.18 18:36 (*.244.218.22)
    나도 타란티노 팬인데 나는 장고가 다섯 손가락에 드는데...
    저수지의 개들.. 펄프 픽션.. 킬빌.. 버스터즈.. 장고 순
  • ㅁㅁ 2018.01.18 21:09 (*.89.40.49)
    나도 ... 난 버스터즈 펄프 픽션 저수지의 개들 장고 헤이트폴 킬빌 순.. 난 장고 영화관에서 두번 봤음 재미있어서 ㅋㅋ
    오씨엔이나 영화채널에서 타란티노 영화나오면 무조건 본다 본거라도ㅋㅋ 영화찍는 구도가 너무좋아
  • ㅇㅇ 2018.01.18 16:45 (*.125.114.72)
    의도한 B급영화의 천재
  • ㅇㅇ 2018.01.18 16:59 (*.134.172.215)
    킬빌3 언제나오냥
  • ㄹㅇ 2018.01.18 16:59 (*.227.49.203)
    진짜 존나 기대된다 역대급 영화 나올듯
  • 사칭1호 2018.01.18 17:11 (*.9.220.31)
    킬빌 제외하면 이게 타란티노 연출 마지막 작품임.
  • 홀리씻 2018.01.19 01:13 (*.187.170.166)
    스타트랙 R등급판도 연출한다더라~
  • 레벨300 2018.01.18 17:24 (*.82.18.183)
    이번에 영화 나오면 마지막 되는거 아닌가?
    저 라인업이면 진짜 볼만하겠네. 톰형만 빼면..
  • ㄱㄱㅁ 2018.01.18 19:22 (*.223.48.220)
    탐이 왜? 연기력으론 빵형 씹어드실 텐데
  • 123 2018.01.19 01:09 (*.167.142.109)
    맞아 탐형이 다작하지만 연기력이 진짜 개쩔지... 다작에 비해서 캐릭터 소모량이 적어 그만큼 배역 몰입이 개쩌는거지
  • 홀리씻 2018.01.19 01:12 (*.187.170.166)
    난 톰형이 했으면 좋겠다~
    디카프리오나 브래드핏은 타란티노랑 한번씩 해봤잖어
  • 조동기 2018.01.18 17:51 (*.87.60.233)
    폴란스키가 알파치노인가보네
  • ㅇㅇ 2018.01.18 18:08 (*.50.11.150)
    디카프리오랑 마고로비 사귀지 않았었나?? 울프오브월스트리트 끝나고?? 걍 찌라시였나
  • ㅇㅇ 2018.01.18 20:05 (*.106.108.49)
    마고로비 보다 더 쭉뻗은 모델들 수십명 데리고 선상 파티 하는 사람인데
  • 2018.01.18 18:37 (*.223.17.121)
    와 이건 뭐 역대급이네 진짜
  • 213 2018.01.18 19:00 (*.140.34.14)
    저중 몇명...영화찍을때 간섭 장난 아니라는데 제압 가능할까?
  • 똥짬중위 2018.01.18 19:11 (*.70.14.165)
    크리스토프 왈츠 어데갓노?
  • fa 2018.01.18 19:15 (*.106.234.121)
    이거 미확정인데
  • ㅣㄴ 2018.01.18 21:08 (*.168.247.57)
    마릴린 맨슨의 그 맨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79 개 같은 모모 4 2018.01.18
2178 이 여론조사 실화입니까? 38 2018.01.18
» 쿠엔틴 타란티노 차기작 출연진 34 2018.01.18
2176 남자가 전업주부하면 듣는 소리 15 2018.01.18
2175 이명박을 만나지 못해 속상해하는 사생팬 16 2018.01.18
2174 얼굴에 장애 입은 이들을 축복하는 교황 16 2018.01.18
2173 역사의 명장면을 위해 희생해야 할 팀 22 2018.01.18
2172 낸시랭 집으로 이사 중인 왕진진 32 2018.01.18
2171 역시 국민과 소통하는 정부 31 2018.01.18
2170 이름만 가리면 만능 사과문 15 2018.01.18
2169 치킨 섹시하게 먹는 방법 6 2018.01.18
2168 설 예약에 밀린 평창패스 18 2018.01.18
2167 재평가 시급한 연예인 16 2018.01.18
2166 누구를 위한 상생인가? 18 2018.01.18
2165 류화영 특례 입학 의혹? 14 2018.01.18
2164 횡설수설 15 2018.01.18
2163 박유천 반려견에 얼굴 물려 11 2018.01.18
2162 교통 경찰에 신분증 냈다가 7 2018.01.18
2161 몸이 먼저 반응하는 가카 11 2018.01.18
2160 감독의 희망사항 34 2018.01.18
2159 빈지노가 일리네어에 들어간 이유 12 2018.01.18
2158 요즘 렌즈 줌 13 2018.01.18
2157 취미로 축구하는 선수 5 2018.01.18
2156 솔라 조카 김수로 18 2018.01.18
2155 러시안의 허세 9 2018.01.18
2154 김흥국 무소속행 4 2018.01.18
2153 동중국해 침몰 유조선 20 2018.01.18
2152 장인어른의 일침 20 2018.01.18
2151 한서희의 호소 11 2018.01.18
2150 유시민 vs 정재승 41 2018.01.18
2149 현재 공기질 최악의 도시 순위 10 2018.01.18
2148 쯔위의 과거 8 2018.01.18
2147 불과 3년 사이에 발생한 일 17 2018.01.18
2146 대학을 포기한 이유 14 2018.01.18
2145 보드 타는 여자 17 2018.01.18
2144 이 분이 뭘 했다고 교수? 15 2018.01.18
2143 남자 바지 지퍼가 열렸다면? 4 2018.01.18
2142 미쳐가는 코인 투자자 18 2018.01.18
2141 완선이 누님 9 2018.01.18
2140 실제 삼청교육대 입소 사진 15 2018.01.18
Board Pagination Prev 1 ... 87 88 89 90 91 92 93 94 95 96 ... 146 Next
/ 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