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세번 참으면 호구 2018.07.22 13:10 (*.183.188.189)
    날도 더운데 그러려니 해라..
  • 2018.07.22 13:20 (*.58.61.148)
    니들 테이크아웃 음료수 길 걸어다니면서 먹다가 얼음이나 음료수 남으면 그거 화장실 가서 버리고 컵만 재활용 쓰레기통에 넣냐?

    나는 그냥 마시던거 채로 쓰레기통에 버려버렸었거든.

    물론 나처럼 버리면 치우기도 어렵고 나쁜건 맞는데 굳이 길거리를 걷다가 화장실을 찾아 들어가서 부어 버리고 물에 헹궈서 재활용 쓰레기통을 찾아서 버리는건 상당히 귀찮은 일 같아서;

    며칠전에 대화하던 여자애가 화장실에 버리는게 기본 아니냐고 그냥 통채로 버리는 사람 있어서 너무 놀라고 실망했다고 하길래 어 나도 그렇게 하는데 하고 손절함 ㅋ

    니들은 어떻게 하냐?
  • ㅇㅇㄴ 2018.07.22 13:26 (*.70.14.140)
    길에서 커피를 잘 안빠는편인데 그럴땐 근처하수구나 화장실에 내용물 버리고 컵만 휴지통행
  • 2018.07.22 13:58 (*.58.61.148)
    적당한 하수구가 있으면 나도 그렇게 하긴 해.

    근데 화장실은 생각도 못해봄 ㅋ
  • 2018.07.22 13:27 (*.38.10.228)
    손절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비슷한 분 만나서 백년해로 하시면 더 좋을거 같아요
  • ㅁㅁ 2018.07.22 13:35 (*.155.188.94)
    길바닥에 던져놓는 놈들이 수두룩한 상황이니, 너 정도면 양호하긴 함. 그래도 원칙적으론 그 여자 말이 맞긴 한 건 사실.
  • c23 2018.07.22 13:50 (*.199.79.92)
    얼음까지 다 먹는 편이라 너처럼 해본 적은 없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
  • 독해력 2018.07.22 13:55 (*.70.57.182)
    진짜 놀랍다 지가 잘못한건 전혀 못느끼고 손절?ㅋ
    여자가 운이 좋네 잘걸러서
  • 2018.07.22 14:01 (*.58.61.148)
    걔랑 나랑 만나서 내가 그냥 버리는걸 봤으면 걔가 날 손절했겠지? ㅋ
  • ㅇㅈ 2018.07.22 13:56 (*.231.138.253)
    아 족같은새끼. 이런새끼가 제일싫어. 누가 너 변호해주는 글 원해서 쓰는거지?
  • 2018.07.22 13:59 (*.58.61.148)
    아니? 나쁜건 맞다고 써놨잖니. 욕 하고 싶으면 하던가 말던가 상관 없고,

    너는 어떻게 하냐고 물어보잖냐 ㅋ
  • 분리수거빌런 2018.07.22 13:56 (*.211.147.166)
    원래새캬 물 버리고 그 컵 감싸는 종이랑 플라스틱 컵이랑 분리해서 분리 수거 하는게 상식아니냐
    ㅅㅂ ㅅㅋ
    니랑 비슷한 사람이랑 부디 만나길 빈다. 상식있는 여자 만나서 그여자 고통스럽게 하지 말고
  • ㅇㅇㅇ 2018.07.22 14:58 (*.223.27.208)
    나같은 사람이 또 있었네
    화장실가서 얼음 버리고 재활용합니다
    근데 이런 사람 저말곤 못봤네요 흔하진않은거같아요
  • 2018.07.22 15:17 (*.62.169.108)
    물에 헹구기까지 하다니 참 바른 여자네.
    난 그냥 잔디나, 가로수 나무 밑에 물주는셈치고 얼음만 버린뒤 빈통만 쓰레기통 보일때까지 들고 다닌다.

    손절 잘 했다
    사람은 끼리끼리 만나야되는거야
  • 1123 2018.07.22 16:36 (*.188.225.244)
    니가 손절 당한 거 아닌가? 여자애가 다행이네 ㅋㅋㅋ
  • 22 2018.07.22 16:44 (*.14.199.191)
    단순 커피를 그렇게 버리냐 마냐가 아니라

    이해 쉽게 수치로 얘기하자면
    내가 힘들고 귀찮아서 내 에너지 10점을 잃지 않기 위해 하는 짓이
    다른 사람 여럿이 10점을 잃어가며 버려놓은 분리수거통 전체에 내가 커피채로 버림으로써 그 사람들의 모든 노력이 거품이 됨

    존나 이기적인거지
    모두가 씻고 버려서 분리수거시 걍 분리만 하면 되엇던것이
    이기적인 사람 1명 때문에 나머지가 다 못 쓰게된다니...

    그런 수준의 도덕적 생각이 없다고 보이는거지

    이해됨?? 나도 그런 사람이랑은 손절할듯...
    이기적인 사람 보다는 이타적인 사람을 선호함은 본인은 물론 모두가 공감하는 일반적 사항이니까
  • ㅇㅇ 2018.07.22 17:25 (*.185.104.116)
    얘는 순진한거냐 ㅋㅋㅋ
    한명이 커피 든채로 버리면 모든 사람의 노력이 물거품이 된다고?
    공중 쓰레기통에 모든 사람이 컵을 비우고 버리는게 가능하긴 하냐?
  • 22 2018.07.22 18:46 (*.223.21.123)
    ㅋㅋㅋㅋㅋ 애새끼도 아니고 내가 세상 모두가 정의롭고 착하다고 생각하는거 같음??

    안되는거 알지 ㅋㅋㅋ
    안되는거 알면 양심적이고 정의롭고 바른 일을 하면 등신임??

    그 마음 씀씀이를 얘기하는거잖아 등신아...
    누군가는 무단횡단을 하고 새벽에 차가 없어도 신호를 지키는것
    길에 쓰레기가 버려져잇어도 난 버리지 않는 것

    그런 사소한 것들을 말하는 거다
    누군가는 버리고 더럽히고 지키지 않겟지만 나는 그런 저급한 행위를 하지 않는거
    그게 교양있는 사람이라면 행하는 도리 같은거 아니냐??

    그런 사소한것을 지키지 않는 교양없는 이기적인 인간을 연애가 아니라도 남녀노소 만나고 싶지 않는건 당연한거 아님??

    넌 그런 최소한의 윤리의식 기준도 없니??
  • ㅁㄵㄷ 2018.07.22 20:25 (*.62.89.121)
    니가 지금 하는 이야기는 인간이 최소한으로 가지고 있어야 할 준법(?) 정신에 대한 이야기고
    저 앞에서 늘어놓은 이야기는 현실적으로 실현 불가능한 이상에 대한 이야긴데 그게 서로 앞뒤가 맞는 이야기냐?
    커피 남은거 그냥 버리나 빨대로 쪽 빨았으니 다 먹었네 하고 그냥 버리나 물로 헹궈서 버리는거 아니면 안에 남은 국물 흘러서 다른 컵에 묻는거 마찬가진데 그럼 다 먹고 버리는 애들도 물에 안 헹구고 그냥 버렸으니 다른 사회 구성원들한테 피해 입히는 반사회적 쓰레기가 되는거네?
    남 욕하려고 아주 그냥 이상적이고 좋은 이야기만 늘어놓지 정작 현실에서 벌어지는 일은 나몰라라 하는게 너같은 인간임.
  • 22 2018.07.22 23:32 (*.223.21.123)
    남 욕하려고 이상적인 얘기 씨부리는거 아니고 내 기준에 대해서 얘기한거

    위에 씻고 버리냐 걍 버리냐 이분법적으로 얘기하길래 씻고 버리는걸 예로 든것 뿐임

    그렇다고 커피 잇는 채로 버리진 않음. 최소한의 기준임. 그게 무조건 맞는건 아니지만 일반적으로 커피 채로 버리는건 좀 개념 없는짓 맞지 않나??

    시파 음식물과 쓰레기는 구분해서 버리는게 리얼 최소한 아님???

    일반 쓰레기와 재활용 분리수거 하는것, 일반 쓰레기에 음식물을 같이 버리지 않으려 하는건 법에 명시하진 않지만 최소한임
    자기 집도 아니고 야외에서 모든 것을 백프로로 처리하라고 강요하는건 무리지 근데 그정도 최소한의 노력도 안하는건 이기적인거 아니냐??

    음식이랑 쓰레기랑 같이 쓰레기통에 버리는게 준법은 아니지만 정상이냐???
    그 정도 똥오줌도 구별 못하면 성인이냐?? 애ㅅㄲ보다 못하구만
  • ㅁㄵㄷ 2018.07.22 20:30 (*.62.89.121)
    집에서 버리는것도 아니고 길바닥 쓰레기통에 버리는 쓰레기를 누가 그렇게 맹물로 다 씻고 헹궈서 버린다고ㅋㅋ
    지들은 하지도 않는거 욕할라고 눈 뻘게서 개난리
  • 22 2018.07.22 23:26 (*.223.21.123)
    ㅇㅇ 약간 오해가 잇던거 인정함
    나도 씻어서 까지는 버리진 않음
    씻어서 버리냐 vs 걍 버리냐
    에서 씻어서 버리는게 맞다고 손든거임

    너는 둘 중 하나라면 씻어서 버리는게 맞는거 아님??
    나도 야외에서 씻어서 버릴 정도는 아니지만 최소 내용물은 비우고 버린다
    그게 길거리 쓰레기통이든, 카페 쓰레기통이든

    하다 못해 맥도날드, 스타벅스만 가도 내용물 버리고 분리수거 하라고 하는데 길거리라서, 내용물 버리는 곳 없다고 시바 존나 귀찮네 걍 같이 버리자는 개념 없는거 아님??

    패스트푸드점의 그 정도 학습도 안되잇으면 인간이냐???
  • ㅇㅇ 2018.07.22 17:22 (*.185.104.116)
    나는 손절 잘한것 같음
    여자가 말없이 자기만 그렇게 행동하면 예쁘겠지만
    그걸 빌미로 다른 사람을 깐 시점에서 이 게시물처럼 피곤한 여자 확정임
    말마따나 똑같은 남자는 좋아할수도 있겠다 ㅋㅋㅋ
  • 으응? 2018.07.22 19:13 (*.128.119.29)
    바본가 길거이에 널린게 배수구여.
    물론 니가 처먹던게 건더기 있는거라면 모르겠지만 아메리카노 같은거면 배수구 이용해 쓰레기통에 버리지 말고
    길거리에 줄줄 흐르고 그거 나르는 아저씨들은 무겁고
  • 답없다 2018.07.22 20:49 (*.14.243.132)
    미개한놈
  • 123 2018.07.23 01:06 (*.25.227.9)
    얼음은 그냥 길에 나무 같은곳에 버려도 되잖아
  • ㅂㅂㅂ 2018.07.23 12:24 (*.106.169.229)
    너 귀찮다고 다른 사람 힘들게 하는 양아치지 뭘 물어봐ㅋㅋㅋ
  • 2018.07.22 13:21 (*.151.8.30)
    뭔가 맘에 안 들어서 둘이서 얘기 끝난 다음에 부른 거 같은데...
  • ㅇㄴㄹ 2018.07.22 13:28 (*.254.30.249)
    글쓴이 서두에서 밝혔듯 가방끈 짧다고 무시하는듯
  • ㅇㅇ 2018.07.22 13:33 (*.99.145.87)
    1) 다른 걸로 삔또가 상했거나 2) 더 좋은 조건의 호구가 나타나서 저 남자놈을 때낼려고 모녀가 한 마음으로 협잡질. 추하다.
  • 백다방 2018.07.22 13:56 (*.98.36.143)
    데릴사윈가? ㅋㅋ
  • ㅇㅇ 2018.07.22 14:03 (*.175.50.142)
    ㅇㅇ 혼날만함. 최소한 휴지라도 깔아라.

    한국의 식탁문화는 좀 바뀔필요가있다.

    서양애들조차 식탁에 포크나 나이프 올려놓을때 식탁위에 하얀색 테이블타올올려놓고 그위에 식기올려놓는다..

    ㅈ제발 미개한 한국 식탁문화좀 개선해라.. 그냥 탁자위에 떢하니 올려놓으면 좋냐..

    그위에 걸레로 바로닦은 테이블인데..바로위에 식기올려놓고..ㅡㅡ
  • ㄴㅌㄴㅍㅊㄴㅂㅅㄷ 2018.07.22 15:41 (*.7.15.204)
    보통은 행주로 닦는데, 너희집은 걸레로 닦나보네.
  • ㅇㅇ 2018.07.22 16:23 (*.212.248.5)
    니가 걸레쓰는 음식집을 다니니간 그러지

    원래 자기 수준에 맞게 생각하는거임
  • 1 2018.07.22 19:42 (*.65.41.143)
    매 끼니 외식으로 인당 5만 이상 하는곳에서만 식사하던가.
    수저받침 다 세팅 해준다.

    수저받침 없으면 평생 굶어죽을 상이로다
  • 2018.07.23 00:54 (*.50.222.21)
    휴지가 깨끗할 것 같지? 착각이다
  • ㅇㅇ 2018.07.22 16:15 (*.138.71.22)
    일반적인 식당에서 쓰는 싸구려 휴지는 그닥 수저 밑에 까는 걸 추천하지 않는다.
    기본적으로 재활용된 휴지이고 형광증백제를 써서 몸에 좋지도 않아.
    요즘은 형광증백제를 많이들 안 쓰지만... 그 하나씩 뽑아 쓰는 싸구려 휴지에는
    여전히 많이 쓰고 있다.
  • ㅇㅇ 2018.07.22 16:48 (*.58.110.31)
    뭔 병신 같은 소리냐
    니 똥 닦는 휴지가 아니라 냅킨 깔라는 말인데.. 수준하고는ㅡㅡ
  • 가만히 있으면 중간이라도 간다 2018.07.22 17:31 (*.109.48.57)
    위에 말한 휴지가 니가 말한 냅킨이야
    ㅂㅅ같은 소리는 니가하고 있는거야
  • ㅇㅇ 2018.07.22 17:34 (*.185.104.116)
    그 냅킨이 몸에 안 좋다고 ㅄ아 ㅋㅋㅋ
    침묻은 숫가락 냅킨 위에 올려놓으면 냅킨 뜯어져서 달라붙는거 모르냐?
    아 혹시 레스토랑에서 접시위에 세워놓는 실크 냅킨 얘기하는거냐?
  • 2018.07.22 18:04 (*.151.8.30)
    이건 저 말이 맞고 아니고를 떠나서 그냥 잘못 해석하고 자기 할 수 있는 말만 하는 건데
    너 여기서 한 말 이해 안 되는 거면 문맹이야...
  • ㅇㅇ 2018.07.22 16:45 (*.158.111.139)
    휴지 안깔면 피가 거꾸로 솟는 병필이형들 댓글 좀 달아주세요
  • 연중무휴 2018.07.22 16:51 (*.197.33.230)
    손절이 답이네.
    흠이라고 할 정도 아닌데 남편의 사소한 행동하나도 용납 못하는거 보니 결혼하면 아주 꼴이 가관이겠다.
  • 건물주가 꿈 2018.07.23 08:41 (*.62.10.33)
    결혼하고 저꼴이래요 형
  • 너너 2018.07.22 17:18 (*.223.22.204)
    밥 다 쳐먹고 나면 휴지는 온데간데 없을거면서 ㅋㅋㅋㅋ
  • .. 2018.07.22 18:44 (*.42.91.175)
    휴지보다 테이블이 더 깨끗하다
  • 손절 2018.07.22 18:44 (*.114.212.242)
    사소한 것을 사고하게 받아들이지 않으면 결혼하고 나중에 사소한 실수만 해도 쓰레기 취급을 당할꺼다.
    하지만 반대로 여자가 실수하면 사람이 그럴 수도 있는 거고 남자가 하게 된다면 그건 그냥 쓰레기다.
    빠른 손절만이 답이다.
  • 1 2018.07.22 18:49 (*.62.202.39)
    식당서 쓰는 그 휴지 존나 더러워.... 안까는게 나은데...
  • 2018.07.22 20:27 (*.149.33.168)
    어떤면에서 더럽나요?
  • 닝퐈~ 2018.07.22 23:42 (*.223.33.223)
    휴지에 먼지 장난 아님...
  • ㅇㅇ 2018.07.22 21:17 (*.99.248.164)
    당연히 기본으로 지켜야하는거 아님?? 존나미개
  • 2018.07.23 00:56 (*.50.222.21)
    휴지가 더 더러워 미개한놈아.. 휴지생산 공정을 알면 그거 밑에 못깐다.
  • 건물주가 꿈 2018.07.23 08:38 (*.62.10.33)
    어그로에 떡밥주지마요 형
  • 2018.07.22 23:03 (*.64.252.42)
    결벽증은 무지함에서 나오는 정신병임
    더럽다는 기준이 지기분임
  • 매너남 2018.07.23 09:45 (*.128.74.66)
    그냥 형이 싫은거야....
  • 역지사지 2018.07.23 11:57 (*.198.99.53)
    ㅇㅇ 나도 이말에 제일 공감함
    평소에도 더럽고 센스없는 사람이라 장모나 여친이나 학을 떼고 있던 상황이라고 본다.
    잔소리 못할만큼 카리스마 있거나 잘생기거나 했으면 찍소리 못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570 열도 아이돌 물장군 먹방 42 2018.07.22
1569 성남 국제마피아와 이재명의 놀라운 첫 연결고리 38 2018.07.22
1568 골목식당 제작진이 잘못했네 49 2018.07.22
1567 여러분 이게 다 삼성의 뇌파 조종인 거 아시죠? 17 2018.07.22
1566 안정환 아들 딸 근황 34 2018.07.22
1565 윗선에 전화한 도지사 28 2018.07.22
1564 아수라장이 된 맛있는 녀석들 11 2018.07.22
1563 영국 vs 한국 일부 치과 후기 55 2018.07.22
1562 영화를 가장한 다큐 18 2018.07.22
1561 어마어마한 그림 퀄리티 19 2018.07.22
1560 차은우 장래희망 대참사 16 2018.07.22
» 결벽증 논란 56 2018.07.22
1558 김사랑 납치 감금 논란 28 2018.07.22
1557 그냥 깔끔하게 SBS와 혜경궁 김씨를 고소하세요 12 2018.07.22
1556 자영업자 카드 수수료 정부 대책 55 2018.07.22
1555 전설의 장례식 민폐 23 2018.07.22
1554 입주자 건의 사항 30 2018.07.22
1553 민소매 지효 12 2018.07.22
1552 공지영 김부선피셜 7 2018.07.22
1551 추미애 라니스터의 일갈 7 2018.07.22
1550 18년만에 최다 50 2018.07.22
1549 그알 방송 이후 아수라 재평가 54 2018.07.22
1548 탈원전 이후 한국전력 상황 94 2018.07.22
1547 역대급 임팩트였던 자연인 1회 23 2018.07.22
1546 국회의원의 자폭 13 2018.07.22
1545 스리랑카 청년들이 한국에 취업하기 위한 훈련 29 2018.07.22
1544 백종원식 된장 라면 34 2018.07.22
1543 뚫어져라 쳐다보는 남자 15 2018.07.22
1542 도덕 결벽증 환자 15 2018.07.22
1541 까다로운 미국 입국심사 33 2018.07.22
Board Pagination Prev 1 ...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 108 Next
/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