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2018.07.20 13:44 (*.15.49.166)
    일을 가져다 주면서 욕 안 먹는 상사 되는 게 쉬운 게 아님 ㅋㅋㅋ
  • 123 2018.07.20 14:01 (*.144.213.177)
    이놈의 사람들은 니일 내일 나누기 바쁘고 떠넘기기 바쁘니까 말이야. 큰 틀로 봤을땐 회사를 위한게 맞지만 굳이 우리가 하지 않아도 되는 일은 하면 안됨
    다들 누군가 하겠지하고 방치된 일은 그냥 놔둬야지 굳이 들추지 말아야함
    당연한 거지만 회사를 위한일이긴함
  • ㅇㅇ 2018.07.20 15:35 (*.99.145.87)
    리더의 4가지 유형

    1. 게으르고 똑똑한 리더
    최고. 어느 조직에 가나 환영 받는다.

    2. 부지런하고 똑똑한 리더
    워커홀릭. 성과 1등. 스트레스도 1등.

    3. 게으르고 멍청한 리더
    낙하산. 아무 일도 하지 않는다.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4. 부지런하고 멍청한 리더
    최악. 모든 상황을 최악으로 만든다. 당장 경질해야 한다.
  • 2018.07.20 17:39 (*.149.33.168)
    1번이 어째서 최고임? 똑똑하지만 게으르면 일만 만들어다가 밑에 다 던져줄게 뻔한데 ㅋㅋ
  • 인정? 2018.07.20 18:49 (*.226.208.168)
    사측입장임
  • ㄴㅇㅁㅇ 2018.07.20 19:29 (*.223.14.24)
    1번이 좋은거는 게을르면서 똑똑하기때문에 일을 효율적으로 처리할려는 경향이 높음 그 반대가 4번인거고
  • 도온 2018.07.20 20:25 (*.217.96.251)
    그건 4번 입니다.
  • ㅇㅇ 2018.07.20 22:14 (*.36.149.115)
    나는 내 장교들을 영리하고, 게으르고, 근면하고, 멍청한 네 부류로 나눈다. 대부분은 이 중 두 가지 특성을 가지고 있다. 영리하고 근면한 이들은 고급 참모 역할에 적합하다. 멍청하고 게으른 놈들은 전 세계 군대의 90%를 차지하는데, 이런 놈들은 정해진 일이나 시키면 된다. 영리하고 게으른 녀석들은 어떤 상황이든 대처할 수 있으므로 최고 지휘관으로 좋다. 하지만 멍청하고 근면한 놈들은 위험하므로 신속하게 제거해야 한다!

    한스 폰 젝트가 얘기했다는 명언이지.
    4번이 저 유명한 대한민국 독립유공자 무다구치 렌야 선생부터 해서
    북조선 참모총장 채병덕 장군 등 기라성 같은 인물들이 있음.
  • ㅅㅅ 2018.07.20 23:05 (*.128.227.71)
    1번이 환영받아야 마땅하지만
    헬조선에서는 안통한다
    저새끼 일안한다고 일단 끌어내리기 바쁨
  • 2018.07.20 17:23 (*.136.90.231)
    오.. 나 같으면 그 직원 짤라 버릴라..
  • e3e 2018.07.21 04:54 (*.190.81.253)
    직원중에 제일 조까튼새끼는
    누구는 얼마받고 누구는 얼마받고 조사해서 막 씨부리고 다니는 새끼
    빨리 잘라야함
  • 22 2018.07.21 12:27 (*.169.131.169)
    참 노예근성이 쩌는건지 철저하게 사측이라서 그런건지는 몰라도

    에이치ttps://www.ted.com/talks/david_burkus_why_you_should_know_how_much_your_coworkers_get_paid/transcript?language=ko

    이런 강의라도 좀 한번 보고 인생을 다른 방향으로 보고 살아보길 권한다
  • ㅇㅇ 2018.07.21 10:46 (*.148.110.170)
    짜온 스토리겠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441 윤상의 북한 콘서트 후기 17 2018.07.20
1440 현재 우리나라 폭염의 원인 37 2018.07.20
1439 아름다운 나라 26 2018.07.20
1438 드라마 속에 자주 등장하는 서민 집 19 2018.07.20
1437 뭔가 뭉클한 아이유 13 2018.07.20
1436 BMW가 또 26 2018.07.20
1435 레인보우가 못 뜨고 해체한 이유? 21 2018.07.20
1434 2018년 전 세계 기업 브랜드 가치 순위 76 2018.07.20
1433 광수의 취향 12 2018.07.20
1432 서울시 택시비 기본료 인상 58 2018.07.20
1431 수지 최근 비쥬얼 27 2018.07.20
1430 직장 상사의 부탁 34 2018.07.20
» 소속사 직원한테 뒷담화 당했던 아이돌 13 2018.07.20
1428 대체복무제 초안 88 2018.07.20
1427 그것이 알고 싶다의 간 큰 저격 69 2018.07.20
1426 극한직업 해삼 채취 37 2018.07.20
1425 춘천에서 벌어진 K리그 대환장 쇼 30 2018.07.20
1424 표정에서 느껴지는 배신감 24 2018.07.20
1423 야밤의 택시 탈출극 66 2018.07.20
1422 조보아 3연타 36 2018.07.20
1421 신서유기4로 한국에서 유명해진 베트남 관광지 9 2018.07.20
1420 손나를 돌려줘 28 2018.07.20
1419 요즘 북반구 날씨 12 2018.07.20
1418 창렬의 이미지를 벗겠다는 만원짜리 창열 도시락 48 2018.07.20
1417 무쇠솥 공장 사고 30 2018.07.20
1416 남한 걸그룹 노출이 불편한 북한 탁구 선수단 19 2018.07.20
1415 피겨 아이스댄스 민유라 겜린 내분 25 2018.07.20
1414 리얼한 숙취 18 2018.07.20
1413 갓시민의 갓침 55 2018.07.20
1412 불란서 난민들 근황 25 2018.07.20
Board Pagination Prev 1 ... 55 56 57 58 59 60 61 62 63 64 ... 108 Next
/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