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남생이 2018.03.22 13:09 (*.91.2.215)
    저걸 자랑이라고 ㅉㅉ
  • 2x3 2018.03.22 13:43 (*.96.184.116)
    자랑 맞지
    ㅋㅋㅋ 산업스파이긴 한데 합법적이고 지능적인 산업스파이
    저건 법으로 잡을 수도 없다
  • 선형대수 2018.03.22 14:43 (*.46.142.149)
    첫댓글은 항상 ㅄ이야... 왜 그런걸까
  • ... 2018.03.22 15:06 (*.53.19.149)
    ㅂㅅ들이 시간이 많으니까.
  • 징베 2018.03.22 13:10 (*.107.5.60)
    야마사 상무는 야마 돌겠네
  • ㄷㄷㄷ 2018.03.22 13:16 (*.169.180.143)
    샘표간장 먹으면 저 할아버지 콧속 균 배양해서 먹는건가
  • 12 2018.03.22 14:51 (*.76.159.71)
    빡머가리 오졋구!
  • 111 2018.03.22 15:22 (*.234.32.187)
    콧속균은 휴지속에서 벌써 뒤졌지.... 집에 와서 현미경으로 휴지 분석했더니 이러 이러한 균들이 있었구나...... 균이 없었던게 아니라 어떤 균이었는지 몰랐던 거였어.
  • ㅁㅁ 2018.03.22 13:35 (*.171.84.71)
    야마 도네 ㅋㅋ
  • 나그네 2018.03.22 13:36 (*.170.11.154)
    근데 진짜 저런 생각을 해냈다는 게 신기하다 ㅋㅋ
  • 2018.03.22 13:41 (*.62.212.242)
    저 샘표 육각마크 기꼬만이랑 똑같음. 지금은 바꿨지만
  • 2018.03.22 14:57 (*.15.49.166)
    일본 업체 입장에서도 저건 어이가 없어서 웃음만 나오지 않겠냐 ㅋㅋㅋ 저걸 뭐 어쩌라고 해야하지 ㅋㅋㅋ
  • -,.- 2018.03.22 17:24 (*.6.212.145)
    원래 맥주 효모를 훔치기 위해서 잘 하는 방식임.

    거기선 견학갔다가 나오자마자 신발을 벗어서
    거기서 나오는 효모균을 배양함.

    우리나라에서 제휴 생산하는 맥주의 효모는
    유전자 조작 때문인지 맥주 3-4 Batch 생산하고 나면
    못쓰게 되어
    버리고 새로 공급받는다고..
  • ㅎㅇ 2018.03.22 18:28 (*.169.115.44)
    오 재밌는 정보 감사용~
  • 일반적임 2018.03.23 09:07 (*.169.9.35)
    효모뿐만 아니라 요즘 대부분의 특허 등록된 상품들은 그런 형식임
    특히 농업분야에서 각종 종자(씨앗)들의 경우

    첫해에 씨앗을 사와서 심고.. 그게 무럭무럭 자라서 열매를 맺게 되고, 그 우량한 열매에서 발생한 씨앗을 다시 심으면
    그 다음해에 좋은 품질의 열매가 자라는것이 아니라... 쭉정이만 생기거나 열매를 맺지 못하게 됨

    왜냐면 농민들이 처음 종묘사에서 씨앗을 사서 좋은 열매를 키워서 거기서 계속 씨앗을 추출해서 작물을 재배한다면 더 이상 종묘사에서 씨를 살 필요가 없기때문에 그러면
    다국적 종묘기업들은... 자기들이 개발하거나 특허를 갖고 있는 우량 품질의 씨앗들을 계속해서 팔 수 없기때문에 유전자 조작을 통해서
    한번 열매를 맺으면 그 열매에서 나오는 씨앗은 상품성이없도록 유전자 조작을 하고 그런 1회성 작물들을 시중에 유통시켜서 자신들의 판로를 지키는 것임
    근데 이게 생태계적으론 굉장히 안좋은 결과(자연적으로는 종의 멸종을 가져올 수 있음)를 초래 할 수 있기 때문에.. 문제가 있지만 문제의식을 갖고 있는 사람들은 거의 없음
  • -,.- 2018.03.22 18:26 (*.62.180.9)
    균 훔치는 또 딴 얘기.

    어마어마한 맹독성을 가진 보툴리누스 균.
    보톡스를 만드는 데 사용하는데
    세균전에 활용될 가능성이 있어서 엄격하게 격리해서 관리함.
    우리나라에 보툴리누스 균을 보유한 회사가 신나게. 장사하다
    갑자기 경쟁사 출현.

    균을 훔쳐간 거란 논쟁이 시작됨.
    경쟁사는 웅덩이에서 직접 채취한거라 우기고
    DNA 염기배열 확인하자 그러면서 소송까지 갔나..
    뒷부분은 기억이 안남.

    하여간 세균 훔치는 것은 엄청난 돈과 관련이 있음.
  • ㅇㅇ 2018.03.22 18:59 (*.201.137.223)
    ㅋㅋ 재밌네..
  • 2018.03.22 19:05 (*.29.122.218)
    역시 성공하는 사람은 이유가 있다
  • 2018.03.22 22:48 (*.149.33.1)
    문익점 선생님이 왜 모카씨를 들여왔는지 알겠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081 영화로도 제작되는 김지영 27 2018.03.22
2080 에스프레소 처음 마셔본 유라 16 2018.03.22
» 간장계의 문익점 19 2018.03.22
2078 유재석의 책상에 있던 책 15 2018.03.22
2077 영하 20도 날씨에 아기를 품어서 지키다 13 2018.03.22
2076 허니팝콘 데뷔 전 교사 시절 미카미 유아 12 2018.03.22
2075 14년만의 여옥 대첩 68 2018.03.22
2074 꿈을 이룬 도끼 62 2018.03.22
2073 여초회사 남녀 반응 64 2018.03.22
2072 아재 쭘마들에게 팟캐스트 설명 41 2018.03.22
2071 속 깊은 딸 23 2018.03.22
2070 신동엽과 이영자의 드립타카 14 2018.03.22
2069 JTBC 뉴스 청와대에 일침 67 2018.03.22
2068 이제 지겹네요 정말로 34 2018.03.22
2067 대륙의 교복 9 2018.03.22
2066 너 누나보고 그렇게 웃지마 31 2018.03.22
2065 대한민국 10살 어린이의 고민 17 2018.03.22
2064 나경원 계보 잇는다고? 39 2018.03.22
2063 뉴스에 소환된 레드벨벳 23 2018.03.22
2062 살랑거려유 24 2018.03.22
2061 감각적인 컨테이너 하우스 29 2018.03.22
2060 이승우 키 체감 26 2018.03.22
2059 베스티 다혜 근황 11 2018.03.22
2058 연예인 화보 전문 스포츠칸 11 2018.03.22
2057 초코우유의 효능 54 2018.03.22
2056 다이어트 전 설현 12 2018.03.22
2055 볶음밥 맛있게 만드는 방법 24 2018.03.22
2054 정확한 팩트 체크 21 2018.03.22
2053 안경 선배의 개막전 시구가 무산된 이유 35 2018.03.22
2052 모모랜드 연우의 피지컬 13 2018.03.22
Board Pagination Prev 1 ...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 174 Next
/ 1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