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gif


  • ㄷㄷ 2018.07.20 00:48 (*.167.225.24)
    키 큰 사람 어디로 사라짐???
  • 123 2018.07.20 09:10 (*.120.170.83)
    늙필병들 눈이 안보이나..
    키가 큰게 아니고 다이 위에 올라가있다가 하단이 터지면서 뛰어내림요.
  • . 2018.07.20 01:09 (*.7.248.53)
    와 두명 녹아내린줄.
  • 으이이 2018.07.20 01:19 (*.21.49.29)
    에헤헤 그럴리가 있겠습니까요 헤헤헤
  • 2018.07.20 01:20 (*.71.44.216)
    ㅋㅋㅋㅋㅋ 사람 일할곳이 못되네...
    저 사람들 나이먹으면 중금속 중독땜에 고통받다 죽잖아
    돈이 뭐길래 ..ㅎㅎ
  • 알수가 없군 2018.07.20 08:00 (*.94.41.89)
    저기서 일한다고 쇠를 먹는게 아닌데 어떻게 중금속 중독이 되지.
    문과인건가? 아님 내가 문과인건가?
  • ㅇㅇ 2018.07.20 08:30 (*.205.50.56)
    쇳물에 쇠만 있냐 불순물 기화되서 먹는다.
  • 뉴비 2018.07.20 10:00 (*.194.206.239)
    저기서 폭발할때 보이는 하얀 연기 있지? 저게 수증기 일수도 있지만 아마도 가스야.
    저 가스에 오만가지 불순물이 다 들어있어 특히 6가크롬..
    저 연기가 없을때도 쇳물에 열을 가해서 기화되는 중이면 눈에 안보여도 공기중에 중금속이 날라다녀.
    모를수도 있지... 문과하고는 관련 없는 듯. 문과 무시하는 걸로 보인다.
  • 지나가다 2018.07.20 12:29 (*.62.179.130)
    개소리마라ㅋㅋㅋ 저게 뭔 가스야ㅋㅋㅋ
    가스라면 멜팅할때 진작에 날라갔고 저기서 보이는 하얀거는 대부분 수증기다
    저거 쏟아질때 땅에 있는 수증기가 날라가는거야
  • 2018.07.20 14:15 (*.87.201.253)
    화학에 100%라는게 없다. 미세하게나마 섞여있다
    물이 중성이지만 H+ oH- 이온 둘 다 공존하는 것 처럼
  • 312312 2018.07.20 10:12 (*.195.148.126)
    알수가 없군/가만있으면 중간이라도 간다
  • ㅇㅅㅇ 2018.07.20 01:33 (*.68.97.208)
    한분 안보이는데?
  • 언보여 2018.07.20 07:44 (*.165.102.61)
    쇳물붓던 한 명 안보아는데.
    키큰 사람은 뒤로 갔다 다시 오는데
    키큰 양반 옆 사람은 어디??
  • 토비콤먹자 2018.07.20 01:36 (*.111.10.84)
    위에 사람들 터미네이터를 본거냐 볼케이노를 본거냐.. 영화 작작 보자구...
  • 침착맨 2018.07.20 01:47 (*.188.115.248)
    오른쪽 아래사람 침-착- ㅋㅋㅋ
  • ㅁㄱ 2018.07.20 02:08 (*.84.32.137)
    저 쇳덩이 눌러붙은 것들은 어떻게 처리해?
  • -,.- 2018.07.20 02:33 (*.15.240.84)
    긁어내서 다시 녹이겠지 뭐
  • 틀딱65 2018.07.20 03:12 (*.190.81.184)
    키큰남자 정말 빠르네
    아마 움짤끝난 시점에서도 건물밖으로 나가 아주 열심히 달리고 있을듯
  • 2018.07.20 07:21 (*.95.253.157)
    그것도 대구나 부산 출신이더냐? 쓰레기새꺄
  • 2018.07.20 09:03 (*.38.21.136)
    뭐냐 이병신은?ㅋㅋ
  • 2018.07.20 14:15 (*.87.201.253)
    틀딱 저새끼 지역감정 일베충임
  • 2018.07.20 18:54 (*.33.160.187)
    전라도
  • zzz 2018.07.20 08:46 (*.168.91.26)
    키 큰 사람 행방이 묘연합니다. 일단 터지는 순간에 연기가 올라가는 동시에 형체 자체가 사라져 버립니다.
  • 노안들 많네 2018.07.20 12:59 (*.37.92.6)
    개소리 좀.. 키 큰게 아니라 밟고 올라가 있는거고 연기 사라지면 돌아오는게 그 사람이여.
    사라진건 그 옆의 사람이고 그 사람은 애초에 제일 먼저 도망간거고
  • 모르냐 2018.07.20 10:06 (*.62.10.102)
    일루젼 매직이네
  • 일본개객기 2018.07.20 11:42 (*.39.131.135)
    어우.. 산신령 나타나는줄 알았다.
  • 난 엄청 걱정돼 2018.07.20 12:21 (*.223.11.100)
    아니 왜 다들 키큰 사람만 얘기하고
    바로 옆에 쇳물 붓던 작은 사람 없어진 건
    걱정안해?
  • 2018.07.20 13:00 (*.37.92.6)
    그 사람이 제일 먼저 뒤로 도망감. 뒤에 어디 있겠지
  • 1 2018.07.20 14:42 (*.170.30.130)
    오메~
    오른쪽 아저씨 처럼 위험 상황 대비에서 모레 같은 걸로 호 만들어놓고 멀찍이서 작업 해야겠네.
    너무 위험하네.
  • ㅇㅇ 2018.07.20 23:02 (*.62.108.153)
    진짜 일할때 저런상황있으면 잽싸게 텨야지 어설프게 뭐할려다가 더큰사고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420 손나를 돌려줘 28 2018.07.20
1419 요즘 북반구 날씨 12 2018.07.20
1418 창렬의 이미지를 벗겠다는 만원짜리 창열 도시락 48 2018.07.20
» 무쇠솥 공장 사고 30 2018.07.20
1416 남한 걸그룹 노출이 불편한 북한 탁구 선수단 19 2018.07.20
1415 피겨 아이스댄스 민유라 겜린 내분 25 2018.07.20
1414 리얼한 숙취 18 2018.07.20
1413 갓시민의 갓침 55 2018.07.20
1412 불란서 난민들 근황 25 2018.07.20
1411 영화를 위해서 오늘만 사는 남자 21 2018.07.20
1410 강호동 어깨 넓이 17 2018.07.20
1409 햄버거 전문점의 통수 26 2018.07.20
1408 조세호 인스타에 댓글 남긴 박준형 4 2018.07.20
1407 해병대 헬기 추락사고 35 2018.07.20
1406 효주의 시그니처 마크 32 2018.07.20
1405 밥경찰 모음 51 2018.07.20
1404 양원경의 자랑 37 2018.07.20
1403 유쾌한 회원과 트레이너 12 2018.07.20
1402 여자 아이돌 컨셉질 레전드 13 2018.07.20
1401 시모가 아기 쌍커풀 있다고 의심한다 40 2018.07.20
1400 을용타 시전 7 2018.07.20
1399 마블 영화 내 취향 아냐 42 2018.07.20
1398 스트릿 뷰가 준 뜻밖의 감동 14 2018.07.20
1397 김수미 잡는 장동민 11 2018.07.20
1396 1분에 9500원 18 2018.07.20
1395 악동뮤지션 이찬혁의 위엄 49 2018.07.20
1394 연구원 실수로 죽은 507살 조개 12 2018.07.20
1393 리더는 묵직해야 한다 16 2018.07.20
1392 1500만원 스위스 명품 시계 21 2018.07.20
1391 호날두 뜬금포 5 2018.07.20
Board Pagination Prev 1 ... 56 57 58 59 60 61 62 63 64 65 ... 108 Next
/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