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탈모치료 2018.03.18 15:13 (*.166.235.152)
    억울할 일도 많다
  • 11 2018.03.18 18:27 (*.94.58.171)
    대머리새끼ㅋ
  • 공무원사회 2018.03.18 15:22 (*.214.80.108)
    자작나무 냄새
  • ㅡ.ㅡ 2018.03.18 15:23 (*.59.114.213)
    덴마크계 금바 캐나다 여자애가 생각나네.
    데이트할 때 모두의 그 부러워하는 시선.
    몸매 잠자리도 끝내줬는데. 난 아시아녀가 좋더라
  • 111 2018.03.18 15:59 (*.114.127.86)
    덴마크계 캐나다 여자애? ㅋㅋ........이민1세대 인거야?
    아님 부모둘다 덴마크에서 이민와서 캐나다인이지만 이민2세대?
    ㅋㅋㅋㅋ........살면서 덴마크계 캐나다 여자애란 재밋는 표현은 처음 들어보네
    데이트할때 모두가 부러워 햇다는건 한국에서 만낫다는거지? 덴마크계인데 캐나다 살다가
    한국 어학연수나 영어 가르키러 온걸 니가 꼬셔서 만낫다는거야?
  • ㅁㄴㅇㄹ 2018.03.18 16:04 (*.46.27.171)
    덴마크계 캐나다인, 한국계 캐나다인, 중국계 캐나다인, 인도계 캐나다인

    덴마크인이 캐나다 이민가서 캐나다 시민권달고 살면 덴마크계 캐나다인
  • dd 2018.03.18 16:44 (*.175.50.142)
    캐나다가 원래 원주민이 살던나라인데 유럽에서 수많은 백인들이 건너와서 개척한 나라가 현재의 캐나다임.

    캐나다에 거주하는 백인들도 아이리쉬계, 스콧티쉬계, 영국계, 프랑스계, 폴란드계 등등 자기 혈통에대해 수식어 붙이는경우가 대부분임.

    캐나다 백인들은 거의 스코틀랜드나 아일랜드계 백인들이 많음. 그다음이 영국. 그리고 나머지는 북유럽쪽 독일이나 덴마크 등등
  • ㄹㄹ 2018.03.18 17:07 (*.125.196.84)
    정말 병신 같은 댓글이다
    어우 창피해
  • 악플도 아니다 사실을 명시 2018.03.18 17:24 (*.195.37.242)
    덜떨어진놈
  • 레지스탕스 2018.03.18 19:02 (*.111.2.123)
    멍청멍청해 ㅋㅋㅋ
  • ㅡ.ㅡ 2018.03.18 20:58 (*.59.114.213)
    111/응 너같이 그렇게 찌질 부들부들하면서 부러워하더라 ㅋㅋ
  • 112 2018.03.18 15:29 (*.62.8.151)
    근데 안좋게 보는 사람들이 있는거같긴해
    우리나라는 민족주의가 너무 강해서
  • 7볍ㅈ저 2018.03.18 15:39 (*.250.242.65)
    디씨와 일베에서 본받아야할 점

    인증이 없으면 주작이다
  • ㅇㅇ 2018.03.18 15:39 (*.70.47.115)
    ㅋㅋㅋㅋㅋ아니 어느 알바가 저런 걸 물오봐
  • 32남 2018.03.18 15:40 (*.127.65.207)
    정말 저런 사람들이 있다고?
    무슨 조선시대에 외국인 처음보는 것도 아니고 ㅡ ㅡ
  • 몸ㅁ7ㅁ 2018.03.18 15:50 (*.250.242.65)
    남자는 오히려 관심없다
    여자들이나 물어보지
  • ㅋㅋㅋㅋ 2018.03.18 21:35 (*.40.65.18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8.03.18 16:16 (*.163.43.89)
    좀 밖에 좀 나다녀라.
    네가 생각하는 것보다 은근히 그런 사람들 많아. 심지어 또 지역차라는 것이 있어서 못 사는 동네일수록 더 그런 경향이 커.
  • ㅁㄴㅇㄹ 2018.03.18 16:26 (*.64.145.221)
    못 사는 동네 미개한거 ㅇㅈ
  • ㅇㅇ 2018.03.18 16:08 (*.238.241.91)
    쳐다보는것도 규제하자고? 뭐 어쩌라고 지가 당당하면 되는거지
  • 11 2018.03.18 20:11 (*.94.58.171)
    정신병자냐?
  • 울버린 2018.03.18 16:30 (*.62.169.37)
    익숙치 않으면 오지랖 부리는게 문화지 뭐. 그게 꼭 악의를 가지고 하는것도 아니고. 맘에 안들면 어쩌겠어.. 다른문화권 찾아가야지
  • ㅋㅋㅋㅋㅋ 2018.03.18 18:14 (*.178.77.191)
    우리나라 문화가 단일민족 성향이 아직 강한듯. 그리고 흔해지기 전까지는 보통 저렇지 아직 익숙하지가 않으니
  • ㅇㅇ 2018.03.18 18:45 (*.62.204.152)
    대학교에 벤츠타고 댕기면

    주위에서 아빠차네 사설토토하네 카푸어네
    하면서 질투하는거랑 마찬가지지뭐 ㅋ
  • ㅇㅇ 2018.03.18 18:55 (*.167.32.42)
    ㅇㅇ맞다
    옆에서 비꼬는 애들 진짜ㅋㅋㅋㅋㅋ
    지들 수준을 어디에다가 비교하려고
  • ㅁㅁㄴㄴ 2018.03.18 19:19 (*.180.134.252)
    주작냄새 물씬
  • 주갤러 2018.03.18 20:27 (*.53.205.224)
    시간지나고보면 남들시선은 다 쓸데없고 의미없다. 본인이 좋으면 좋은거고 아니면 아닌거고. 남들 시선의식하는건 진짜 좋아하는게 아니야.
  • 두둥~ 2018.03.18 21:18 (*.236.72.97)
    외국 여자랑 사귀는 한국남자를 보는 시선과 같은거지.
  • 23ㄱㄱ2ㄱㄱ32 2018.03.18 22:00 (*.79.133.71)
    여자어 해석 : 난 외국인 남친있는 여자다
  • ㅇㅇ 2018.03.18 23:00 (*.44.202.114)
    진짜 있다.
    예전에 중국 유학생 통해서 이태리 여자 소개받았는데
    얼굴이 아줌마상이라 그냥 외국인 친구로 지내고 이것저것 한국문화 소개시켜주려고 했는데
    대학 친구랑 이태리여자랑 셋이 걸어가는데
    술취한 내 나이뻘 (당시 20대 중반) 인 놈이

    '둘이서 양년 하나 따먹을라고 ㅈㄹ하네.' 라는 식의 말하며 시비걸더라.
    이태리 여자가 한국말 꽤나 하는 여자애였고
    나도 술기운에 열받아서 한판 붙을 뻔 했지만
    둘 다 기싸움만하고 아프리카에 그 사슴같은 놈들처럼 이마맞대기로 둘이 밀쳐내다가 양쪽에서 말려서 아무일도 일어나지 않음
  • zzzzzzz 2018.03.18 23:24 (*.181.121.134)
    주작느낌나네 네이트판 메인함 가보겠다고 으휴
  • 1 2018.03.18 23:55 (*.58.233.168)
    10년전에 외국 친구들이 많았다. 나는 미국에 몇년 살아서 영어는 좀 되어서 거리낌 없이 외국 친구들 (남자들 여자들 거의 모두 영어선생)과 주말마다 어울렸는데,
    캐나다 여자애(나보다 8살 어리고 늘씬하고 이쁨)가 왜 한국 남자들은 서양 여자들과 잘 안사귀냐고 묻데. 그래서, 한국 남자들은 서양여자들을 싫어하는 것은 아니고
    좀 보수적이라고 이야기 했다. 서양여자랑 사귀면 다들 신기하게 쳐다본다고 했지. 이해가 안된다고 해서, 연인처럼 팔짱끼고 30분을 홍대거리에 돌아다녔는데......
    그 시선들에 대해서 이해를 하드라. 한국 남자들 다소 Shy 한거 같다고. 나도 지금 결혼해서 애가 둘이고, 그 처자도 결혼해서 애가 태어났고....페북으로 종종 안부전하고
    지내고 있다..아직도 종종 Oppa 라고 하는데 참 착하고 순수한 애라서 종종 보고 싶드라.
  • ㅁㄱ 2018.03.19 14:30 (*.110.165.155)
    예전에 미국인 사귄적 잇는데. 그냥 블론드 헤어에 전형적인 백인이였는데.
    데이트할때 진짜 불편해 죽겠더라.
    진짜 그거때문에 헤어졌다. 그거 하나 떄문에.
    특히 내가 남자라서 커피숍이라도 가면 주변에서 무슨얘기하나 너무 대놓고 쳐다보고 엿듣는다.
    사람 많은데 가는게 너무 불편했다.
    영어라는게 얼추 어느정도 알아듣는 언어라 대놓고 대화도 힘들었다.
  • ㄱㄴ 2018.03.19 23:54 (*.235.237.188)
    인정..옆에서 무슨 대화하는지 발음은 어떤지 둘 사이가 어떤지 그거만 듣고 있게됨. 나 역시도.
    동성 친구도 그런데 이성 친구면 더 그렇겠지. 그래서 교환학생으로 온 동남아, 흑인 여학생들하고는 캠퍼스도 같이 못다니겠더라. 오해받을까봐..웃긴게 백인 여학생은 그렇게 안보더라고. "니 주제에 백마일수가 없다"인듯...
  • ㅇㅇ 2018.03.19 22:33 (*.145.86.206)
    지랄한다 웃통까고 돌아다니지 않는이상 한번쓱보고 신경도안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733 가맹점주한테 극딜 당하는 승리 33 2018.03.18
1732 할아버지와 웨딩 촬영을 한 25세 여성 27 2018.03.18
1731 교도소 특식 부대찌개 25 2018.03.18
1730 금손이 운영하는 일본 케이크 가게 14 2018.03.18
1729 모르는데 아는 척 할 때 특징 19 2018.03.18
1728 이경규 극딜하는 김희철 6 2018.03.18
1727 꼭 이렇게 찍어야 해요? 23 2018.03.18
1726 윤식당 가라치코 손님이 블로그에 올린 사진 25 2018.03.18
1725 공사 덕후 로마군의 야영지 39 2018.03.18
1724 전원책 근황 13 2018.03.18
1723 신도시 아줌마 특징 33 2018.03.18
1722 경악스러운 머리 감기 33 2018.03.18
1721 픽시가 위험한 이유 35 2018.03.18
1720 조현의 매력 발산 15 2018.03.18
1719 9급의 위상 66 2018.03.18
1718 모모랜드 연우의 고딩 시절 16 2018.03.18
1717 미군 유해 발굴 재개 논의 29 2018.03.18
1716 승리 가맹점주 반전 13 2018.03.18
» 한국여자는 외국남자랑 사귀면 안되나요? 35 2018.03.18
1714 팬 싸인회에 레깅스 입고 나온 손나 24 2018.03.18
1713 jpg, gif, 펜스룰 22 2018.03.18
1712 하체 실한 강미나 15 2018.03.18
1711 아시아의 투표 제도 30 2018.03.18
1710 원타임 얘기하는 오진환 15 2018.03.18
1709 대머리 전용 문신 10 2018.03.18
1708 소지섭 근황 26 2018.03.18
1707 수원의 박사모들 19 2018.03.18
1706 엄현경 비주얼 컨셉 14 2018.03.18
1705 택시의 보복 운전 31 2018.03.18
1704 유이 몸매 변천사 14 2018.03.18
Board Pagination Prev 1 ...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 171 Next
/ 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