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쌍팔년 2018.03.21 15:55 (*.166.235.152)
    저 시절에야 뭐 소위 일진들이 애들 돈 뺏고 괴롭히는 걸 일종의 스웩이라 생각했을테고 특히 학교폭력에 대한 경각심도 거의 없던 시절이라 처맞고 돈 뺏기는 놈만 ㅄ 취급 받던 시절이었지 선생한테 이르거나 부모한테 말하면 그 애를 천하의 ㅄ 만드는 문화
  • 2018.03.21 15:57 (*.174.226.147)
    울지말고 똑바로 얘기해봐
  • ㅅㅍㅌㅁ 2018.03.21 16:36 (*.9.204.49)
    그때랑 지금이랑 같은줄아냐 급식아.
    90년대 학교랑
    18년도 학교랑?
    어른들 말하는거 세겨들어
  • ㅇㅇ 2018.03.21 22:53 (*.252.250.14)
    으휴 자랑이다
  • ㄱㄱ 2018.03.21 15:58 (*.148.221.193)
    안양에서 유명했다는 카더라 들어본적있긴 한데
  • ENJ 2018.03.21 16:12 (*.166.157.91)
    털어봐
  • 1 2018.03.22 09:27 (*.186.31.215)
    놉 종국이형 학창시절에 말라꺵이에 그냥 평범한 학생이엿음. 운동은 성인된후로 했음
  • ㅇㅇ 2018.03.22 11:33 (*.39.145.46)
    종국이형 학교후배 야기들어보니 대단하신 분이라고 하긴함.
  • 두둥~ 2018.03.22 20:04 (*.236.72.97)
    말라깽인 일진되면 안되냐??
  • ㅇㅇ 2018.03.21 16:23 (*.75.47.168)
    20여년전 2만원이면 큰데
  • ㅇㅇ 2018.03.21 17:45 (*.105.52.180)
    그러네
    요즘 한 70-80// 50-60만원 느낌 아닌가?
  • 2018.03.21 17:59 (*.70.26.47)
    92~94년도에 고딩이었네
    많이 쳐줘도 5만원정도야
  • ㅇㅇ 2018.03.21 19:12 (*.175.50.142)
    20년전에 2만원이 무슨 50~60만원 느낌이야 븅신인가 ㅋㅋㅋ

    아무리 세월이 지나고 인프레가 변동이되었지만 그정도는 아냐.

    무슨 2차세계대전 유럽 초인플레이션 사태도 아니고 ㅋㅋㅋ

    2만원이 무슨 50~60만원 느낌?ㅋㅋ

    많이 쳐줘도 10만원조차 안됨..ㅡㅡ
  • 83년생 2018.03.21 19:44 (*.203.46.134)
    오바하지마리.한 3ㅡ4만원 정도여.
  • 천원만 있어도 행복했다. 2018.03.22 10:23 (*.161.1.65)
    위에 놈이 한껏 말도 안되는 계산을 한건 맞는데

    지금으로 계산하면 10만원은 줘야지.
  • 글쓴이 2018.03.21 16:25 (*.65.166.29)
    머야 돈 뜯은거야?
  • 파이어 2018.03.21 16:31 (*.191.141.167)
    안양타이거 나름유명
  • ㅁㄴㅇㄹ 2018.03.21 16:54 (*.132.103.249)
    내가 중딩시절, 3학년 선배형이 태권도부였는데
    매점앞에서 야 나 돈좀 빌려죠라 이래서
    몇천원 뜯긴적이 있었는데 ㅋㅋㅋ
    근데 솔직히 학창시절 몇천원이면 지금 한 몇만원처럼 느껴지는 큰 돈이었음
    웃긴건 빌린놈들은 그걸 기억 못하더라
    빌려준 사람은 28년 지나도 안잊어버림
  • ㅇㅇ 2018.03.21 16:56 (*.39.145.208)
    당연히 기억못하지
    빌려간게아니니깐 ㅋ
  • ㅁㄴㅇㄹ 2018.03.21 17:16 (*.132.103.249)
    그니깐... 내 말이..
    삥 뜯은거라니깐....
  • 2018.03.21 17:30 (*.107.7.225)
    한두명이 아니라 그냥 지나가는 애한테 다빌리니까 ㅋㅋ
  • c vcxv 2018.03.21 17:40 (*.74.35.183)
    나 신성고35기인데 선생님들해주는말보면 그렇게 양아치는아니었다였는데...;
  • ㅇㅇ 2018.03.21 17:48 (*.50.11.150)
    신성고 공부 잘하는 학교 아니였나? 강제로 머리 빡빡이에 기숙사생활한다고 들었는데
  • c vcxv 2018.03.21 17:55 (*.74.35.183)
    평준화이전에는 그랬을지도몰라도 평준화되고나서는 공부잘하는애들만 기숙생활~
  • 190m/88g 2018.03.21 18:07 (*.223.19.94)
    김종국 실망이네.. 만나면 척추 반으로 접어야겠다
  • 오홍 2018.03.21 18:45 (*.36.142.248)
    니척추?
  • ㅇㅇ 2018.03.21 20:08 (*.7.20.214)
    이 세퀴 로보트 태권브이인듯
    아니면 통아저씨 본인
  • 히히84 2018.03.21 18:40 (*.62.163.74)
    안양 사는데 김종국이 타이거니 뭐니 하는건 헛소리임.그리고 일진도 아니고 노는애?정도 그리고 신성고 자체가 그렇게 임팩트가 강하게 노는학교가 아님
  • ㅇㅇ 2018.03.21 20:12 (*.226.9.188)
    방송나오는사람이 정상인이 얼마없지..ㅎㅎ
  • ㅇㅇ 2018.03.21 21:15 (*.36.147.83)
    신성고 출신인데
    선생님들 이야기들어보면
    신입생때 껄렁대니까 선배들한테 다구리 맞고
    한 명씩 일일히 찾아가서 복수했다 카더라
    일진은 아니고 타이거도 물론 아니고
    그냥 싸움잘해서 아무도 안건드리는 그런 선배라고 했음

    학교 선생들한테 하도 맞아서
    고등학교에 별로 좋은 기억도 없고 축제에 한 번도 안옴ㅋㅋ
  • c vcxv 2018.03.21 21:36 (*.74.35.183)
    몇회 졸업생이에여
  • ㅇㅇ 2018.03.21 22:20 (*.53.142.101)
    28회던가?

    30대 중반임ㅎㅎ
  • 22기 아재 2018.03.21 23:03 (*.207.132.126)
    96년 신성제 때 문예회관에 김정남 터보시절 오심요~
  • . 2018.03.22 12:43 (*.237.101.5)
    이거 번역기 돌린 거냐?
  • ㄹㄹ 2018.03.22 00:20 (*.211.133.171)
    영화 "뚝방전설"이라는 b급 영화 있는데

    거기서 나오는 주인공이 김종국이라 생각하면됨

    어느정도 치긴했는데 소문이 소문으로 퍼지다가 결국 전설이 되버린
  • ㅁㅇㅁㅇㅁ 2018.03.23 13:12 (*.193.204.65)
    단순 담배값만 비교해바

    대략 10만원 정도되겟네 가치로 친다면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036 페미니스트의 현자 타임 24 2018.03.21
2035 따라해봐요 쯔위 4 2018.03.21
2034 학교 조교와의 싸움 89 2018.03.21
2033 MBC 신입 공채 시험 31 2018.03.21
2032 스파이더걸 코스프레 13 2018.03.21
2031 촛불집회 당시 위수령 검토 43 2018.03.21
2030 민낯으로 풀 뜯어먹는 숮이 14 2018.03.21
2029 가카의 준비성 5 2018.03.21
2028 인상 구기는 스톤 6 2018.03.21
2027 EPL 천하가 오지 않는 이유 23 2018.03.21
2026 은서의 몸개그 6 2018.03.21
2025 신형 K9 실사 72 2018.03.21
2024 이태임 띠동갑 사업가와 임신 상태 25 2018.03.21
2023 미투 운동에 일침 가하는 언론인 45 2018.03.21
» 김종국의 학창시절 36 2018.03.21
2021 다스의 약자 29 2018.03.21
2020 보미가 보는 조동아리 멤버 이미지 11 2018.03.21
2019 애국청년 명장면 28 2018.03.21
2018 역사의 순간들 19 2018.03.21
2017 오타니의 이도류에 대한 다르빗슈의 생각 53 2018.03.21
2016 찹쌀떡 도넛 장인 30 2018.03.21
2015 인기는 거품이라는 보아 35 2018.03.21
2014 인종별 특징 52 2018.03.21
2013 부산 용호동 W 아파트 50 2018.03.21
2012 느낀 은지 12 2018.03.21
2011 펜스룰 막겠다는 간담회 현장 20 2018.03.21
2010 그분들을 불편하게 만든 이행시 13 2018.03.21
2009 영구폐쇄 결정이 내려진 제주도 동굴 27 2018.03.21
2008 성폭력 무고가 많다고? 14 2018.03.21
2007 박보검 이상형에 실망 25 2018.03.21
Board Pagination Prev 1 ...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 175 Next
/ 1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