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백종원 2018.04.19 15:19 (*.106.191.30)
    우리나라도 스테이크 전문점 중저가로 충분히 승부할 수 있을 거 같은데

    미국산 호주산 소고기 요즘 진짜 싸게 수입되는데 도매로 가져오면 같은 부위 한우의 1/5도 안된다

    소스만 좀 맛있게 만들면 고기야 전처리 후처리 해서 부드럽게 만들 수 있고
  • ㄴㄴ 2018.04.19 15:24 (*.171.66.231)
    월세가 음식값의 반 이상이여~
  • qx 2018.04.19 15:28 (*.191.20.133)
    임대료 때문에 다들 철수한는거모르나..

    물가도 당연히 잡아야하지만 임대료를 너무쳐올려서

    심각함
  • ㅂㅈㅂ 2018.04.19 15:32 (*.251.219.2)
    중저가 전문점 있는데 이상하게 잘 안되더라.
    우리 동네도 두군데 있었는데 마진이 문제였는지 둘다 없어짐.
  • 123231 2018.04.19 16:00 (*.112.222.51)
    우리동네도있었는데 먹어보면 맛이 일정하지가 못함.

    냄새나고 질길때가 있고
    괜찮고 부드러울때 있고
  • ㅇㄻ 2018.04.19 16:46 (*.219.43.36)
    요즘 중국놈들이 소고기맛을 알아서 미국산 소고기 수입을 엄청 해대는 바람에 수입육 엄청 올라서 예전같지 않습니다
    -종사자
  • 11 2018.04.19 20:37 (*.61.188.143)
    요즘?? 십년은 되지 않았니.... 어디 마진 더 붙여먹을라고 아직까지 주둥이를 터니...아직도....아직도...아직도....
    밀레니엄때 나온야그 아직까지 물고 늘어지며 마진붙여 얼마나 부자 됬니?
  • 이공계 2018.04.20 12:34 (*.7.47.64)
    얼마전까진 중국에서 호주소를 싹쓸이 했는데, 요샌 미국산도 쓸어담고 있음.
  • ㅁㄴㅇㄹ 2018.04.19 20:47 (*.196.84.61)
    회전율 안나올듯
  • ㅇㄱㄹㅇ 2018.04.19 15:36 (*.152.34.25)
    우리나라는 비싸야 좋아보이고 많이 찾음^^
  • ㅂㅈㅁㄴ 2018.04.19 15:53 (*.112.206.51)
    한우 ㅈ까라 그래!~!!
  • ㄴㅁㄹㄴㅁㄹ 2018.04.19 16:04 (*.33.176.69)
    저기 맛 겁네 없는곳이다.
  • 1987 2018.04.19 19:06 (*.228.3.197)
    ㅇㅇ 저도 17년도 여름에 갔다왔음. T본이랑 기억도 안나는거 2개 시켜먹음. 핵노맛. 가격은 싼대 그만큼 맛도 싸다..
    그냥 좀더 걸어가서 그 바닷가 쪽에서 길거리 음식 사먹는걸 저거 보단 맛있음
  • ㅇㄹ 2018.04.19 21:48 (*.86.65.170)
    16년도 갔다왔는데 진심 T본은 못먹을 수준이던데
    다른 부위는 먹을 순 잇는맛..
  • 어쩔수없어 2018.04.19 16:30 (*.84.169.107)
    그냥 이마트 트레이더스나 코스트코에서 직접 사서 해먹어 됨
  • 쿰척 2018.04.19 16:31 (*.39.139.201)
    말그대로 가성비를 강조하는 곳이네.
    닭 먹자마자 부드럽다고 호들갑떠는 건 쇠고기가 질기고 맛없었다는 반증이야.
    정준영의 '이정도면' 훌륭해. 박나래의 돈을 더내면 맛있는걸 먹을 수 있겠죠.
    이게 솔직한 심정을 적당히 돌려서 표현한거다.

    즉 맛있는곳은 아님. 하지만 가격이 우선시 되는 사람이 가는걸 말리진 않겠음. 정도랄까
  • 라스베가스 2018.04.19 16:35 (*.62.188.241)
    구 시가지에서 먹었던 티본 생각나네. 10달라 조금 넘었던 것 같은데.

    밥먹으러 가는길에 블랙잭 한판 돌려서 밥 값 벌면 기분 그렇게 좋았는데.
  • ㅁㄴㅇㄹ 2018.04.19 16:51 (*.132.103.249)
    솔직히 스테이크는 질려
    한국인 특성상 고기는 얇게 구워서 쌈 싸먹어야 맛있어
    스테이크는 아내랑 가끔씩 분위기 잡을때나 가는곳~
  • 2018.04.19 19:07 (*.111.24.165)
    뭔 개 헛소리야
    1kg 토마호크 스테이크를 혼자 먹어도 아 더 먹고 싶다 하는데
    뭔 한국인을 마음대로 정의하고 난리세요
  • 돼지 2018.04.21 17:37 (*.39.58.200)
    1kg짜리를 먹고도 부족하다고..소름..
  • 2018.04.19 19:07 (*.29.122.218)
    응 아니야 쌈싸먹으면 고기맛 못 느껴서 싫음
    얇게 썰어서 나오는것도 씹는맛 없어서 싫음
    한식 소고기집이야 말로 가끔 어르신들 모시고 가고
    집에서 스킬렛에 두툼한 수입소고기랑 채소 지져서 버터 끼얹어서
    썰어서 먹는게 최고
  • 웨스턴호텔 2018.04.19 21:47 (*.39.151.205)
    잉? 앏게 구워서 쌈 싸먹으면 고기맛남?ㅋㅋ 나는 고기 먹을때 무조건 두툼하게 소금만 찍어 먹는다..한국인들이 다 그런건 아니다. 당신만 그렇치
  • 맛있게먹은거맞음? 2018.04.19 16:58 (*.32.115.204)
    ㅋㅋㅋㅋ 아니 근데 자막하고 표정이 안맞는데 스샷만 보면 다 똥씹은 표정임,.
  • ㅇㅇ 2018.04.19 17:53 (*.223.3.154)
    이편의 백미는 박명수 취두부먹었을때임ㅋㅋ
    그때는 진짜 맛있게 먹더라
    냄새때문에 꺼리다 한 조각 먹고 맛있던지 남은 취두부 다먹어 버려서 다른 맴버들 취두부 못먹음
  • ㅁㅁ 2018.04.19 17:54 (*.171.84.71)
    김생민 뒷통수 ㅋㅋ
  • 시듸니 2018.04.19 18:53 (*.171.68.224)
    호주도 펍 가면 저 만한 스테이크에 살라드 하고 감자침해서 한국돈으로 만오천원? 정도 함. 지금 환율 낮아서 더 쌀수도
  • 주전부리 2018.04.19 22:51 (*.118.43.89)
    오키나와 갔었는데
    스테이크 맛집 평가가 제각각(호평/악평)이라서 고민하던 중,
    이온몰 푸드코트에 있는 스테이크 우연히 접했는데
    오~ 육질 좋고 잡내 안나고 쏘스 적당하고 가격 좋고.
    무엇보다 마트 푸드코트 지닌 캐쥬얼한 접근성!
    (구석 자리는 나름 한적하고, 일본 특유의 깔끔함)

    일뽕 뭐 이런게 아니라,
    푸드코트에서 그런 퀄리티의 음식을 쉽게 접할 수 있는 열도의 환경이 부러웠어요
    한국에서 그 정도 먹으려면 눈탱~
  • 쾅쿵쾅 2018.04.19 23:15 (*.46.208.245)
    싼 스테이크는 오키나와가 정말 좋지
    거기 사람들은 스테이크가 뭔 국밥수준이라서 진짜 쉽게 접할수있다거!
  • ㅇㅇ 2018.04.19 23:13 (*.48.40.107)
    아 진짜 우리나라 연예인 새끼들 외국나가서 존나 쩝쩝대고 처먹어. 생긴건 멀쩡하고 돈있어보이는 놈들이 그러면 우리나라 전체가 쩝쩝거리면서 먹는놈들로 알거아냐? 하긴 우리나라 새끼들 거의 다 가 쩝쩝거리면서 쳐먹으니깐
  • 지나가다 2018.04.20 08:08 (*.62.190.247)
    근데 티본이면 안심등심 붙어있는거 아니냐?
    티본스테이크라면서 왜 자꾸 등심이라고 부르냐

    글고 비주얼이 무슨 돼지스테이크인줄알았네
    가성비운운하는것도 그렇고 출연자평도 그렇고 별로인듯
  • ㅇㄱㄹㅇ 2018.04.20 11:30 (*.152.34.25)
    티본이랑 등심 두개 따로 시킨거에요 아재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760 안무 연습 중인 하영이 1 2018.04.20
1759 어느 유치원의 가정통신문 20 2018.04.20
1758 구미호 외전 시절 태희 11 2018.04.20
1757 고구려 백제 신라 남자 평균 외모 19 2018.04.20
1756 애인있는 남자 공략하는 방법 12 2018.04.20
1755 나연이의 치마 실루엣 10 2018.04.20
» 가성비로 승부하는 대만 스테이크 31 2018.04.19
1753 낸시에 대한 그분들의 생각 21 2018.04.19
1752 스스로 전문가가 된 유가족 78 2018.04.19
1751 역습 당한 김국진 24 2018.04.19
1750 사실상 홍위병의 재림 21 2018.04.19
1749 SM의 이상한 내부거래 11 2018.04.19
1748 악플 매크로에 당했다는 허지웅 16 2018.04.19
1747 사람 vs 비둘기 귀소본능 대결 11 2018.04.19
1746 정채연 개인방송 출연하던 시절 18 2018.04.19
1745 급속도로 발전 중인 드론 기술 53 2018.04.19
1744 엔딩 요정 사나 18 2018.04.19
1743 불의에 침묵하지 않아야 하는 이유 50 2018.04.19
1742 태양이 훈련소 동기에게 쓴 편지 18 2018.04.19
1741 연우가 해보고 싶은 컨셉 13 2018.04.19
1740 사채의 무서움 23 2018.04.19
1739 설현 근황 12 2018.04.19
1738 6세 아이 굶기는 훈육 75 2018.04.19
1737 귀엽다고 찬양 받는 여자 아이돌 31 2018.04.19
1736 어이쿠 나사가 떨어졌네 12 2018.04.19
1735 21살 전지현 24 2018.04.19
1734 미래형 마트 쇼핑 27 2018.04.19
1733 정신과를 10년째 다닌 이유? 33 2018.04.19
1732 감전 당한 이수근 2 2018.04.19
1731 하얏트 호텔 직원이 해고된 이유 58 2018.04.19
Board Pagination Prev 1 ... 94 95 96 97 98 99 100 101 102 103 ... 157 Next
/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