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01.jpg

02.jpg

03.jpg

면접관: 자네 이 영화가 뭔지 알고 지원했나?

이이경: 마린, 해병 영화 아닙니까?

 

04.jpg

면접관: 마린, 마린보이 박태환 수영선수 영화야 !,

옷이라도 벗어봐 몸이 좋으면 엑스트라로 쓸수도 있고 

 

05.jpg

06.jpg

왁싱하고 오겠습니다!

 

07.jpg

08.jpg

09.jpg

왁싱하러 감 

 

10.jpg

11.jpg

12.jpg

여자친구 어머니 만나러 갔다가 어머니 일 생겨서 좀 일찍 가심 

 

13.jpg

14.jpg

15.jpg

16.jpg

근데 여자친구 동생이 갑자기 오겠다고 해서 있다가 왔는데

왁싱해준 사람임

 

17.jpg

18.jpg

19.jpg

나랑은 손도 안잡았는데 여동생한텐 다 보여줬다고

여친이 빡쳐서 갑자기 가버림



20.jpg

21.jpg

22.jpg

23.jpg

24.jpg

25.jpg

아무것도 못먹고 집에 왔는데 동생이 라면먹고 있어서 뺏어먹으려다 거기에 엎어버림 

 

26.jpg

27.jpg

28.jpg

29.jpg

30.jpg

31.jpg

32.jpg

33.jpg

34.jpg

근데 의사 선생님이 여친 어머니....... 

 

35.jpg

36.jpg

37.jpg

38.jpg

39.jpg

여친은...어머니마저 그곳을 봐버린거에 빡이쳐서 헤어짐..

ㅠㅠ


  • 11 2018.02.13 15:44 (*.250.182.202)
    이게 뭐야 ㅋㅋㅋㅋㅋㅋㅋ
  • ㄴㅇㅁ 2018.02.13 15:53 (*.251.252.34)
    시트콤이 사라지고 그 자리를 드라마가 아우르게 된듯
  • s 2018.02.13 16:06 (*.160.199.49)
    등짝에 스매싱 한창 재밌는데 왜 사라져
  • 글쓴이 2018.02.13 16:00 (*.238.238.119)
    이먼 개병맛 스토리야
  • ㅇ_ㅁ 2018.02.13 16:06 (*.199.230.87)
    수염 잘자라는 여자애도 나오던데 ㅋㅋ
    남자가 전동면도기 선물함 ㅋㅋ
  • 1134 2018.02.13 16:10 (*.106.66.56)
    개막장드라마보단 낫네 ㅎㅎㅎ
  • 123 2018.02.13 16:16 (*.149.60.214)
    이거 엄청 웃겨 ㅋㅋㅋ 재밌어
  • 123 2018.02.13 16:27 (*.47.203.29)
    돈지랄해서 네임드 배우들 데려다 빙신같은 드라마 찍는거보다 요런게 더 신선하고 잼나드만...
  • ㅁㄴㅇㄹ 2018.02.13 16:37 (*.179.66.237)
    이건 거의 시트콤인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ㅂㅂㅂㅂ 2018.02.13 16:52 (*.141.118.8)
    여친 아빠가 포경해준 의사면 잼껫네 ㅋㅋㅋㅋ
  • 2018.02.14 01:08 (*.139.120.61)
    이게 바로 2절..
  • ㅇㅇ 2018.02.13 16:56 (*.204.209.51)
    ㅁㅊㅋㅋㅋㅋㅋㅋ
  • qew 2018.02.13 16:58 (*.143.111.171)
    내용도 그렇고 제작진도 시트콤 장인급들이라 겉 틀만 일반 드라마지 사실상 시트콤임.
  • 남자는 홍삼 2018.02.13 17:20 (*.22.174.161)
    미친 진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공무원사회 2018.02.13 17:29 (*.214.80.108)
    미친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여친엄마에서 터지네
  • ㅇㅇ 2018.02.13 17:33 (*.54.75.22)
    jtbc 으라차차와이키키 이거 개재밌음.ㅋ
  • 2018.02.13 17:38 (*.231.132.173)
    이거진짜겁나웃김 혼술하면 그냥생각없이보긴 딱좋음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8.02.13 18:19 (*.79.38.52)
    킬링타임으로 보기 좋은 드라마 밥먹다가 한번 봤는데 병맛코드가 있어서 다운받아서 보는중
  • ㅁㄴㅁ 2018.02.13 18:45 (*.180.134.252)
    여친 동생 귀엽다
  • ㅇㅇ 2018.02.13 19:50 (*.197.183.85)
    빌드업이 시트콤이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018.02.13 20:46 (*.230.92.12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뭐얔ㅋ
  • 빤쓰 2018.02.13 21:46 (*.36.139.16)
    우연히 본방 사수했는데 몇년만에 티비 보고 크게 웃었음.
  • 2018.02.13 23:22 (*.118.65.42)
    시트콤이 드라마랑 다른게 뭐임? 결국 시트콤도 스토리 이어잖아
  • ㄱㅈ 2018.02.14 02:01 (*.223.49.80)
    개씝존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938 타카하시 쇼코의 데뷔 계기와 출연료 22 2018.02.13
937 감격에 겨운 누나 11 2018.02.13
936 보라 페로몬 뿜뿜 12 2018.02.13
935 평창개회식 깜짝 선물 19 2018.02.13
934 눈웃음이 매력적인 치어리더 15 2018.02.13
933 조카의 결정적 증언 4 2018.02.13
932 이탈리아에서 먹던 느낌 12 2018.02.13
931 캐나다 피겨 선수 케이틀린 오스먼드 18 2018.02.13
930 댕댕이 구출 작전 19 2018.02.13
929 하영이 낼름 6 2018.02.13
928 휴가증 잡아라 20 2018.02.13
927 흰 티 전소미 12 2018.02.13
926 무쌍 찍는 네이마르 18 2018.02.13
925 다비치가 미래 여성 듀오에게 30 2018.02.13
924 금수저들의 얌체 증여 62 2018.02.13
923 손나은 레깅스 뒤태 13 2018.02.13
922 MLB의 엄청난 제구 11 2018.02.13
921 예리를 서로 키웠다고 주장 15 2018.02.13
920 딸에게 한국어를 열심히 가르치는 이유 66 2018.02.13
» 요즘 드라마 빌드업 24 2018.02.13
918 이경규가 화난 이유 12 2018.02.13
917 교회 장로가 되는 방법 38 2018.02.13
916 안정환을 몰랐던 샘 오취리 9 2018.02.13
915 부자 동네 경비원 50 2018.02.13
914 설정과 연출이 삶으로 체화된 남자 30 2018.02.13
913 골반이 좁아 슬픈 하니 19 2018.02.13
912 전국 버스정류장 이용객 순위 19 2018.02.13
911 지하철 핸드폰 거치대 9 2018.02.13
910 컴퓨터 최초의 버그 17 2018.02.13
909 보라의 웨이브 4 2018.02.13
908 김재규 경찰학원 이벤트 23 2018.02.13
907 아이린 vs 쯔위 42 2018.02.13
906 유부녀의 잔인한 복수 31 2018.02.13
905 구준엽 근황 15 2018.02.13
904 숀 화이트의 압도적인 연기 92 2018.02.13
903 스펀지밥 다현 9 2018.02.13
902 맹수 다운 흉폭함 10 2018.02.13
901 아이유의 자신감 21 2018.02.13
900 미국 미투운동 근황 10 2018.02.13
899 윤아의 경제적 효과 39 2018.02.13
Board Pagination Prev 1 ... 127 128 129 130 131 132 133 134 135 136 ... 155 Next
/ 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