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2018.02.13 18:56 (*.87.60.233)
    슬프다 월래랑 춤추던 때가 좋았지
  • 나그네 2018.02.13 19:00 (*.170.11.154)
    아닐걸 오히려 이미지 뭐같던 강원래 때문에 큰 이득 못보고 있다가 사고터지고 끝까지 강원래 보살피며 DJ 하면서 오히려 더 대박쳤는데 무슨 ㅋㅋ 대머리 연예인 중에 쓰리탑인데 무슨 ㅋㅋ
  • ㅇㅈㅇ 2018.02.13 19:12 (*.7.50.243)
    드웨인 존슨 홍석천 구준엽 순이냐??
  • ㄴㄷㄴㄷㄴㄷ 2018.02.13 19:24 (*.170.243.174)
    전두환 조춘 구준엽 순
  • 우어 2018.02.13 19:24 (*.121.170.15)
    대머리들 중에선 탑티어라고 함. 홍석천 피셜
  • ㄹㅇ 2018.02.13 19:36 (*.148.185.6)
    Dj koo 물의도 없고(사람들의 뇌리에 박혀있는) 연예인 출신 dj라고 딱 이미지가 있고, 디제잉을 잘하는지는 모르겠지만 실력논란도 없고... 페이가 ㅈㄴ게 쎄지도 않아서 전국 클럽에서 엄청나게 콜받는 거 같더라. 웬만한 광역시 잘나가는 클럽은 거의 반고정이던데
  • ... 2018.02.13 19:43 (*.211.14.169)
    사실 엄밀히 말하면 연예인 출신 DJ가 아니라 DJ출신 연예인임.
    강남역 딥하우스라고 90년 중반 한국 버블의 절정기에 좀 노는 척 하던 노인네들은 아는 나이트 DJ출신임.
    거기서 구준엽이 판 걸던 타임은 구준엽 보러 오는 여자들 많아서 부킹 잘 안 되고 그랬었다.
  • PALC 2018.02.14 10:50 (*.177.14.21)
    이 형 딥하우스 우딧세이 빠샤 시절 형인가보다...
    그립네 갑자기..
    탁이준이에서 준이였다가 탁이가 마약사건에 연루되서 망하고...
    그뒤에 본게 딥하우스였는데...
    오딧세이 성룡형님이 딥하우스부장으로 옮겨서...
    딥하우스 갔던 기억이..
    진짜 구준엽이 웃장까고 디제잉 하면 남자들 꼬무룩 그냥 자리 앉아 있어야지...
    부킹도 안되고 어짜피 춤출 분위기가 아니었음..
    구준엽 원맨쇼...
    그리고 군대갔는데... 다 추억이네..
  • 암클럽디제 2018.02.13 19:04 (*.98.13.109)
    암거나메큐무브
  • ㅇㅇ 2018.02.13 21:40 (*.48.40.107)
    너도 화이트리스트냐??
  • ㅗㅗㅗ 2018.02.13 22:32 (*.70.14.158)
    모든걸 이딴식으로 생각하는 정치병 정신병자네
  • ㅊ화 2018.02.13 22:25 (*.5.199.66)
    평창 올림픽 개막식 dj
  • ㅇㅇ 2018.02.13 23:12 (*.37.92.6)
    IOI 픽미 작곡이랑 평창 개막식 DJ로 커리어종결이지 뭐.. 음악쪽 연예인으로 국내에서 이 이상의 커리어가 있겠냐..싸이 같은 특수 케이스 제외하고..
  • 2018.02.13 23:18 (*.118.65.42)
    코리아나, 조수미, GD
  • 이명박 2018.02.14 03:57 (*.105.86.58)
    픽미는 맥시마이트가 다 했고 구준엽은 거들어준 정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51 타카하시 쇼코의 데뷔 계기와 출연료 22 2018.02.13
1050 감격에 겨운 누나 11 2018.02.13
1049 보라 페로몬 뿜뿜 12 2018.02.13
1048 평창개회식 깜짝 선물 19 2018.02.13
1047 눈웃음이 매력적인 치어리더 15 2018.02.13
1046 조카의 결정적 증언 4 2018.02.13
1045 이탈리아에서 먹던 느낌 12 2018.02.13
1044 캐나다 피겨 선수 케이틀린 오스먼드 18 2018.02.13
1043 댕댕이 구출 작전 19 2018.02.13
1042 하영이 낼름 6 2018.02.13
1041 휴가증 잡아라 20 2018.02.13
1040 흰 티 전소미 12 2018.02.13
1039 무쌍 찍는 네이마르 18 2018.02.13
1038 다비치가 미래 여성 듀오에게 30 2018.02.13
1037 금수저들의 얌체 증여 62 2018.02.13
1036 손나은 레깅스 뒤태 13 2018.02.13
1035 MLB의 엄청난 제구 11 2018.02.13
1034 예리를 서로 키웠다고 주장 15 2018.02.13
1033 딸에게 한국어를 열심히 가르치는 이유 66 2018.02.13
1032 요즘 드라마 빌드업 24 2018.02.13
1031 이경규가 화난 이유 12 2018.02.13
1030 교회 장로가 되는 방법 38 2018.02.13
1029 안정환을 몰랐던 샘 오취리 9 2018.02.13
1028 부자 동네 경비원 50 2018.02.13
1027 설정과 연출이 삶으로 체화된 남자 30 2018.02.13
1026 골반이 좁아 슬픈 하니 19 2018.02.13
1025 전국 버스정류장 이용객 순위 19 2018.02.13
1024 지하철 핸드폰 거치대 9 2018.02.13
1023 컴퓨터 최초의 버그 17 2018.02.13
1022 보라의 웨이브 4 2018.02.13
1021 김재규 경찰학원 이벤트 23 2018.02.13
1020 아이린 vs 쯔위 42 2018.02.13
1019 유부녀의 잔인한 복수 31 2018.02.13
» 구준엽 근황 15 2018.02.13
1017 숀 화이트의 압도적인 연기 92 2018.02.13
1016 스펀지밥 다현 9 2018.02.13
1015 맹수 다운 흉폭함 10 2018.02.13
1014 아이유의 자신감 21 2018.02.13
1013 미국 미투운동 근황 10 2018.02.13
1012 윤아의 경제적 효과 39 2018.02.13
Board Pagination Prev 1 ... 127 128 129 130 131 132 133 134 135 136 ... 158 Next
/ 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