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ㅇㅇ 2018.04.16 19:49 (*.228.83.162)
    저때 김구라 마누라가 남편몰래 돈뿌려서 공황상태 왔을때아님?
  • 2018.04.16 20:00 (*.34.205.206)
    김구라 위안부논란으로 빠질때 였을걸
  • 2018.04.16 20:00 (*.75.47.168)
    아니 인터넷 시절 위안부 할머니 조롱 발언이 재조명 되면서 모든 프로그램 하차 했었어

    "80여명의 창녀들이 경찰에 인권 관련 고소를 하고 전세 버스를 나눠 타고 국가인권위원회에 제소하러 갔다"
    "창녀들이 전세 버스에 나눠 탄 것은 옛날 정신대 이후 최초일 것"
  • 1324 2018.04.16 20:32 (*.131.81.215)
    까보면 까볼수록 김구라는 제정신이 아니네
  • 젖찰청 2018.04.16 21:03 (*.114.34.228)
    아직도 티브이에 나온다는게 신기할 뿐
  • ㅇㅁㅇ 2018.04.17 08:51 (*.46.243.108)
    나도ㅡㅡ
  • ㅇㅇ 2018.04.16 22:12 (*.67.121.129)
    "창녀들이 전세버스를 나눠타서 시위를하러 모였습니다..ㅋㅋ 지네가 정신대 할머니들도 아니ㅏ고...' 뉘앙스가 좀달랐음..
  • ㅇㅇ 2018.04.16 23:32 (*.140.230.64)
    아 그래??

    이건 저 위에 말이랑 전혀 다른 말인데??
  • 321321 2018.04.17 09:43 (*.216.105.212)
    원래 사람은 그렇게 조지는거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429 허니버터칩 레전드 10 2018.04.17
4428 38세 한예슬 8 2018.04.17
4427 후쿠시마 수산물 수입 금지 당시 일본인들 반응 10 2018.04.17
4426 소라넷 운영자의 정체 31 2018.04.17
4425 장동건이랑 같이 살면 어떤 기분이에요? 14 2018.04.17
4424 꼭 그렇게만 볼 문제는 아니라고 봐요 64 2018.04.16
4423 프로축구 흥행 조짐 27 2018.04.16
4422 바다에 지갑 빠뜨린 고지용 29 2018.04.16
4421 의문의 댓글 조작 그 정체가 드러나다 31 2018.04.16
4420 태어나 처음으로 엄마 목소리를 들은 아기 17 2018.04.16
4419 중동에서 활약 중인 트럭들 22 2018.04.16
4418 착한 검색어 조작 19 2018.04.16
4417 혼돈의 댕댕이 12 2018.04.16
4416 근육 낭비 7 2018.04.16
4415 이 분 마티즈 조심하셔야 할 듯 26 2018.04.16
4414 문어 비빔밥의 맛을 표현 10 2018.04.16
4413 자한당의 자폭 17 2018.04.16
4412 이번에는 니 차례 4 2018.04.16
4411 뿅 간 얼굴 7 2018.04.16
4410 MB 아바타 비긴즈 11 2018.04.16
4409 폭풍 2도움급 기사 능욕 15 2018.04.16
4408 강경화 피꺼솟 23 2018.04.16
4407 결혼을 포기한 남자 60 2018.04.16
4406 손혜원이 또 11 2018.04.16
4405 어머니의 인터넷 쇼핑 후기 8 2018.04.16
4404 사장님은 LG팬 14 2018.04.16
4403 1년 전 이미 신고했는데 누가 왜 덮었을까? 15 2018.04.16
4402 족발 먹는 꿈 4 2018.04.16
» 라스 가위바위보 레전드 9 2018.04.16
4400 덕아웃 전자기기 반입 화들짝 11 2018.04.16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165 Next
/ 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