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ㅠㅠ 2018.04.24 02:08 (*.83.48.110)
    감동적이네요~ㅠㅠ
  • 34 2018.04.24 02:34 (*.209.181.43)
    몸살걸려서 병원갓는데 저사람있으면 식겁할듯
  • 금자탑 2018.04.24 02:59 (*.236.71.111)
    왜 식겁하는데 더러운 인종차별주의자 ㅎ
  • 글쓴이 2018.04.24 04:26 (*.217.191.202)
    밥은 먹고 다니냐?
  • 2018.04.24 11:19 (*.149.33.1)
    니자식이 꼭 왕따당했으면 좋겠다
  • dl 2018.04.24 15:00 (*.143.171.6)
    아마 대부분의 환자나 보호자분들이 모르고 오셨으면 아마 같이 반응 보일껍니다.
    본인들은 아닐꺼라는 환상을 가지지 마세요
  • dd 2018.04.24 20:55 (*.110.87.158)
    응너만의생각이야~
  • 선입견 2018.04.25 06:21 (*.48.111.188)
    깜둥이가 뭐 어때서요!!!!!!
  • 떼리스 남산 따우아 2018.04.24 03:28 (*.38.24.88)
    웨얼 이즈 남싼 따우얼
  • 이태석 신부가 2018.04.24 05:12 (*.190.84.110)
    울지마톤즈 에 나온 그분이냐
    그럼 여긴 드립 못치겠다
  • 톤즈 2018.04.24 05:33 (*.253.82.143)
    맞아요 그 대단하신 분이 바로 이태석 신부님이십니다..영화보면 말잇못...하늘은 원망스럽게 꼭 그렇게 착하게 사시는 분들을 빨리 데려가시죠
  • 개똥철학 2018.04.24 20:04 (*.190.56.105)
    잘못된 성직자가 넘쳐나는 세상에
    성직자가 어떻게 살아야하는가를 직접 보여주신분.

    아픈사람을 돌보고 배우고싶은자들에게 배울수 있는 기회를 주고
    또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는건 음악같은 문화예술 분야라는 통찰력까지 지니신분 ..

    성경에 이런구절이 있습니다.
    "가장 낮은자를대할때 나(예수)를 대하듯이 하라."

    그 말씀대로 사신 이태석신부님께 존경을 표합니다.
  • 2018.04.24 08:14 (*.223.31.41)
    회식때 안마방에 간 아반 타콧은 인기쟁이가 되는데..
  • ㅈㄷㄹㅈㄷㄹ 2018.04.24 09:50 (*.35.108.182)
    내친구중에 한명 진짜 취직하고 이런마인드로 사는시발놈하나있음.
    자기가 생활하는 직장생활이 사회인양
    바람피는행위를 정당화하고 여자를 계속 찾는 자기가 당연하다는냥
    더군다나 안마방도 당연한거고

    진짜 더럽다 같은남자가봐도 상종안해야할새끼
  • ㅇㅇ 2018.04.24 10:23 (*.63.7.84)
    ㄹㅇ 그런애들 개극혐
  • 암세포도세포라구욧! 2018.04.24 11:26 (*.213.8.146)
    ㅋㅋㅋ 저런애들이 사회암세포되는거지 뭐
  • 27수색 2018.04.24 15:24 (*.69.160.76)
    형 인간은 누구나 그래.. 자신의 삶을 부정해 버리면 남는게 없으니 남을 부정하거나 자신을 정당화하는 수 밖에.
  • 파스케스 2018.04.24 12:53 (*.23.0.156)
    이태석 신부 재단이 있다.
    관심있는 얘들은 후원해라. 우리집도 한 달에 10만원씩 후원한다.
  • 23123123 2018.04.24 13:28 (*.254.114.24)
    내가 다니던 고등학교 선배중 가장 존경하는 선배
  • 1234 2018.04.24 18:23 (*.85.198.142)
    우리나라 좋아졌구나. 전에 티비에 흑인이라고 의대 입학 취소당한 분 나왔었는데, 이제는 그런일은 없구나.
  • dd 2018.04.24 20:55 (*.110.87.158)
    이제는 동양인이 흑인에게 차별받는 시대아니냐...
  • ㅇㄴ 2018.04.24 23:55 (*.212.19.111)
    돈치들 닮았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22 밥 먹을 때 서러운 순간 30 2018.04.24
2121 전당포에 팔러 온 보석 41 2018.04.24
2120 표정관리 힘든 걸그룹 브이앱 31 2018.04.24
2119 방송 탄 폭식투쟁자들 120 2018.04.24
2118 오늘도 억울한 조세호 14 2018.04.24
2117 일본에 소개된 한국의 인기 라면 20 2018.04.24
2116 학교에 누나가 오면 생기는 일 24 2018.04.24
2115 1800년대 미국의 택배 시스템 15 2018.04.24
2114 윤아를 기분 좋게 해주는 외국인 청년 10 2018.04.24
2113 간디가 히틀러에게 보낸 편지 16 2018.04.24
2112 머리 묶는 웬디 13 2018.04.24
2111 스웨덴에서 파는 부추 23 2018.04.24
2110 20년차 아이돌의 팬 서비스 7 2018.04.24
2109 죄수와 비밀의 방 10 2018.04.24
2108 생선은 머리 고기는 꼬리 15 2018.04.24
2107 빡칠 준비 되셨나요? 46 2018.04.24
2106 러블리즈 막내의 위엄 16 2018.04.24
2105 국내에서 가장 큰 규모라는 고인돌 17 2018.04.24
2104 게임을 대하는 자세 35 2018.04.24
2103 2030 세대의 분노 48 2018.04.24
2102 양갈래 사나 8 2018.04.24
2101 대륙의 뇌진탕 사고 27 2018.04.24
2100 자연인 기생충 먹방 9 2018.04.24
2099 빵떡이와 케이의 키 차이 12 2018.04.24
2098 아침 기상 특징 11 2018.04.24
2097 너무 변한 남주 10 2018.04.24
» 올해 의대 졸업 22 2018.04.24
2095 흰 티 입은 지효 16 2018.04.24
2094 박항서가 베트남행을 선택한 이유 17 2018.04.24
2093 공부하는 술집 8 2018.04.24
Board Pagination Prev 1 ... 76 77 78 79 80 81 82 83 84 85 ... 151 Next
/ 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