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넷플릭스 2018.05.17 00:10 (*.166.235.8)
    개판이네 ㅋㅋㅋ
  • 2018.05.17 09:58 (*.102.130.180)
    ???? 축제는 그럼 취소림?
  • ㄷㄷ 2018.05.17 00:13 (*.41.205.91)
    홍대 ㅋㅋ
  • 갼시러 2018.05.17 00:40 (*.70.126.121)
    대체 뭔일이 난겨.. 누가 설명점
  • ㅇㅇ 2018.05.17 00:52 (*.149.73.246)
    축제기간인데 16일 수요일 점심때쯤 하늘에 구멍 뚫린듯 갑자기 엄청 퍼부음.
    대비를 못했고 또 이렇게 많이 올줄 몰랐기에 물난리 ㅋㅋ
  • 풀어라 2018.05.17 00:53 (*.73.84.35)
    ㅇ아침에 폭우
  • 2018.05.17 09:25 (*.186.247.41)
    호우!
  • 12 2018.05.17 04:03 (*.142.88.99)
    지금 새벽네신데 좀전까지 서울은 완전 퍼붓더만 번개도 일분에 백번은 치는듯
    저거 준비한 애들 어쩌냐 안타깝다
  • ㅋㅋㅂㄸㄱ 2018.05.17 09:52 (*.235.129.16)
    홍대 간 걸 탓해야지 뭐
  • 헤헤 2018.05.17 10:08 (*.62.21.67)
    우왁 내 모교다. 저 수영장은 나 6학년 때 짓기 시작했지 ㅎ
    여름에 창문열고 수업하고 있으면 운동장 스탠드로 지랄틴이 날아들고 하얀 연기가 피어오름과 동시에 우린 창문을 닫곤 했지.

    하도 보도블럭을 깨니 나중에는 길을 그냥 콘크리트로 포장을 해버렸지.
  • 헐? 2018.05.17 16:06 (*.234.138.12)
    고대종께 인사올립니다.

    막 화석이 된 09입니다!

    고대종께서 6학년 때 짓기 시작했다는 3미터 깊이 25미터 길이의 다이빙대까지 구비된 우리 학교 수영장은

    작년에 수지가 맞지 않는지 운영을 잠정 중단했습니다ㅠ.ㅠ

    그리고 얼마전엔 청소노조가 하도 문헌관 앞에서 시위를 해대서, 총장이 그 공터에 나무를 박아서 사람들이 모이지 못하게 하였습니다.
  • 2018.05.17 10:26 (*.209.23.188)
    주점 사라져서 이제 대학 축제는 망함
  • 와우 2018.05.17 14:04 (*.73.103.36)
    홍대생이고 어제 망한줄 알고 잇었는데.
    작년 재작년에 사람들이 너~무 많이 와서 오히려 나음
    재학생은 놀만함
  • 헐? 2018.05.17 16:07 (*.234.138.12)
    학생증찍고 들어가는 홍대존 있잖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309 힘차게 일어나는 미주 9 2018.04.14
4308 힘들게 들어간 회사 왜 나오려고 해 57 2018.04.10
4307 힐벗은 설현 21 2018.05.14
4306 힐러리가 생각하는 한반도 통일 40 2018.04.30
4305 히틀러 선풍기 7 2018.04.11
4304 흰 티 입은 지효 16 2018.04.24
4303 희대의 개소리 33 2018.04.15
4302 희귀한 정치 기사 댓글 성비 12 2018.04.17
4301 흥을 주체하지 못하는 나연 12 2018.05.16
4300 흥궈 무혐의 언냐들 반응 12 2018.05.10
4299 흥겨운 사나 6 2018.04.04
4298 흥 오른 다현 34 2018.04.15
4297 흘러내린 미주 12 2018.04.27
4296 흔한 대학 축제 초대가수 13 2018.04.18
4295 흑형 앞에서 정신 못 차리는 백동생 31 2018.04.10
4294 흑인 종특은 존재하는가? 19 2018.04.26
4293 흐느적 아이린 6 2018.04.27
4292 흉부외과 의사가 행복한 순간 21 2018.05.09
4291 휴식 중인 치어리더 7 2018.05.18
4290 휴대폰 한강에 버렸다 30 2018.05.11
4289 휴대전화 사용 예비군 예외없이 퇴소 36 2018.04.14
4288 휴대용 슈퍼패미콤 8 2018.04.14
4287 휴게소의 세종대왕 35 2018.04.08
4286 훈훈한 유자매 6 2018.04.13
4285 훈화 말씀이 지루한 아이돌 5 2018.05.14
4284 후쿠시마 수산물 수입 금지 당시 일본인들 반응 10 2018.04.17
4283 후지사와 사츠키가 말하는 평창올림픽 최고의 샷 6 2018.04.08
4282 후지사와 사츠키 근황 12 2018.04.28
4281 후전드의 몸통 박치기 24 2018.04.17
4280 후전드의 굴욕 23 2018.05.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4 Next
/ 144